-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19/11/17 22:56:55
Name 불행
File #1 fantasy_new_20191117_180234_001.jpg (121.0 KB), Download : 0
출처 네이트판
Subject [텍스트] 남편네 집이 잘살아요


아..
저도 불행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꿀꿀꾸잉
19/11/17 23:00
수정 아이콘
곳간에서 인심난다.
송운화
19/11/17 23:07
수정 아이콘
밑에는 완전 우리 친가네요... 막내고모를 큰아버지로 바꾸면 완전 똑같...
19/11/17 23:12
수정 아이콘
돈이 문제긴 문제죠
Rorschach
19/11/17 23:16
수정 아이콘
곳간이 차있는 정도와 인심이 무조건 비례하는건 아니지만 상관관계는 분명히 있을겁니다. 없을수가 없음...
19/11/17 23:17
수정 아이콘
돈이 주는 안정감은 이루 말할수가 없죠...
19/11/17 23:20
수정 아이콘
배불리 먹었니?
맛잇게 먹었니?
미카미유아
19/11/17 23:21
수정 아이콘
뭐 이것도 진리의 케바케라
좀 잘사는 친구들 집은 대체로
친척사이가 안좋더라구요
유산가지고 싸워서
19/11/17 23:21
수정 아이콘
이야.........
댓글 추천
19/11/17 23:26
수정 아이콘
영화 대사중에 하난데 인격이라는 게 지갑에서 나오는 법이라고 하더라고요..
라니안
19/11/17 23:33
수정 아이콘
어우.. 아프네요..
19/11/17 23:45
수정 아이콘
주익균
19/11/17 23:53
수정 아이콘
유산분쟁 관련해서는 있는 집과 없는 집의 차이는
유산의 액수밖에 없을 듯(...)
펠릭스30세(무직)
19/11/17 23:55
수정 아이콘
대학때 돈이 한푼도 없어서 한동안 버스비를 친구들에게 구걸하고 다녔습니다.

친구들이 걱정되서 괜찮냐고 물어볼때 '걱정마 (자취)집에 쌀 있어.'

애들이 빵 터진 기억이 나네요.

양념과 밥만으로 밥먹고 나와서는 얻어먹었던걸로 기억하는데... 당시에.


지금 돌이켜보면 만약 제가 진짜 가난했다면 과연 그렇게 당당하게 구걸했을까 라는 생각을 가끔 해 봅니다.


아마 돈이 저에게 준 가장 큰 축복은 그게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여유. 장사 초창기에 돈 보다는 미래를 보고 투자를 했고 어차피 그전에도 돈 없었으니 사업 시작하고도 돈 없는게 아무렇지도 않았거든요. 그리고 그렇게 품질관리가 성공하고 지금은 먹고 살만 합니다. 중요한건 그 1,2년 아무렇지도 않게 적자를 보는 깡이 어디서 나왔을까요라는 거지요. 다 부모를 잘 둔 덕이지요. 사업시작할때 소상공인 대출로 시작해서 부모에게 손한번 벌리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19/11/18 00:01
수정 아이콘
아.. 배만 안곪으면 만족하는 삶이라 더욱..
HA클러스터
19/11/18 00:10
수정 아이콘
22222
본문에 땅훔치는 이야기도 나왔듯이 가난한 사람들끼리 돈가지고 아귀다툼하는 것이 있는 사람들 못지않죠.
19/11/18 00:50
수정 아이콘
할아버지 장례식 부조금으로 싸우는 건 진짜...

인간성의 밑바닥을 보여주는 게 아닌가 하는....
저도 겪어서 그런지 참 씁쓸하네요.
저격수
19/11/18 00:52
수정 아이콘
없는 집에서는
부모가 가진 것으로 싸우는 게 아니라
부모의 존재를 부정해버립니다.
동년배
19/11/18 01:04
수정 아이콘
행복한 집은 비슷하고 불행한 집은 저마다 이유가 있고...
친절겸손미소
19/11/18 01:11
수정 아이콘
여유있는 집 얘길 들었는데 다르더라구요 정말

다들 살기 바빠서 제대로 모이기도 힘들거나 모이면 어두운 얘기가 많은데
반대는 주말에 여유있게 골프미팅하고 호텔 같은데서 룸잡아서 놀더라구요 부럽..
알라딘
19/11/18 01:23
수정 아이콘
돈많다고 스트레스없는건 아닌데 돈없으면 쪼잔해집니다. 여유없어지고.
韩国留学生
19/11/18 02:21
수정 아이콘
무항산 무항심
Supervenience
19/11/18 02:42
수정 아이콘
여유 없어도 더 화목해 지는 집도 있더라고요 집안 어른들이 하기에 달린 듯
TWICE쯔위
19/11/18 08:55
수정 아이콘
헐... 우리 친가도 저 모냥인데 완전 똑같네요.

돌아가신 울 아버지는 아예 연 끊어버렸었죠.
은솔율
19/11/18 08:58
수정 아이콘
곳간에서 인심난다는 우리네 속담도 있습니다..
윤지호
19/11/18 09:30
수정 아이콘
작은할아버지들끼리 할아버지 부조갖고 싸우는거 실제로 겪었습니다
아버지가 참다참다 그냥 뒤집어 엎은다음 제기를 저희집으로 옮겼네요
미나리돌돌
19/11/18 09:38
수정 아이콘
화목해야 쓸데없이 돈 나갈일도 줄어들고 여유도 생겨요. 싸우느라 피폐해지면 돈은 다 줄줄 새어나가죠.
문문문무
19/11/18 10:02
수정 아이콘
(수정됨) 글쎄요 여자와 남자의 생물학적 특성과 다른 성장환경으로인해 공격성 표출성향이 서로 다르듯이

그냥 재력과 지위에 따른 수준차이일 뿐이라고봅니다.

돈없으면 없는 수준만큼 티나게 진흙탕싸움벌이고

있는집은 티안나게 돌리고돌려서 상대를 낮추거나 견제하던데요

좀 사극적인 비유를들자면
서민들은 어느 누추한 술집에서 대놓고험한말 내뱉으며 싸우지만

중산층과 귀족들은 사교모임에서 예의를 갖춰가며 간접적으로, 말 돌려가며 싸우는법이죠

해당 글쓴이도 딱 보니 고작 신혼수개월차에 처음시댁에 가니까 딱 겉모습보고 콩깍지?가 제대로 씌인거 같은데 슬슬 애낳고 학교다닐때쯤되면

눈에 보일겁니다.
계층방정
19/11/18 10:14
수정 아이콘
돈이 있고 화목한 집에 돈이 없어지면 무슨 일이 벌어질 지는 모르겠지만, 돈이 없고 돈으로 싸우는 집에 돈이 많이 생긴들 화목해지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더 많은 돈 가지고 더 싸우지.
카페알파
19/11/18 10:53
수정 아이콘
(수정됨) 뭐, 어느 정도 경제적으로 여유가 있어야 인심도 있는 거겠지만, 결국 사람(들) 됨됨이가 중요하고 케바케인 것 같아요. 원 게시물에 나온 케이스는 운이 좋은 케이스라고 보여지고 그야말로 원글 쓰신 분이 복받으신 것이라고 해야 할 것 같습니다. 사람들이 뭣 같으면 아무리 여유가 있어도 가난한 데서(원글 쓰신 분이 구체적으로 쓰지 않으셔서 어느 정돈지는 모르겠지만) 시집왔다고 괄시할 수도 있거든요. 저건 물론 경제적으로 여유가 있어서 푸근하게들 대하는 걸수도 있지만, 제가 보기엔 사람 됨됨들이 좋은 겁니다. 아마 저 정도면 경제적으로 여유가 좀 덜해도 크게 다르게 느껴지지 않을 겁니다.
삼성그룹
19/11/20 21:41
수정 아이콘
본진이 빠른무한이면 쇼부도 운영도 가능합니다.
이건 부정할수 없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11657
공지 [유머] [공지] 타 게시판 (겜게, 스연게) 대용 게시물 처리 안내 [19] 더스번 칼파랑 19/10/17 104418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274984
390616 [텍스트] 다음중 프로그래머 괴담은? [21] 꿀꿀꾸잉4166 20/07/01 4166
390610 [텍스트] 디자이너 괴담.txt [5] 꿀꿀꾸잉3415 20/07/01 3415
390567 [텍스트] 경제학 유머 [17] ELESIS4347 20/07/01 4347
390531 [텍스트] 일본 소설가가 되자 사이트 top5 작품 제목 [22] 불행3923 20/06/30 3923
390439 [텍스트] 소설쓰기도 힘든 세상 [55] 불행7582 20/06/29 7582
390263 [텍스트] (스압)초등 교사가 구분한 초등학교 반 생태계.txt [41] 삭제됨7054 20/06/27 7054
390154 [텍스트] 의외로 의견 갈리는 것... [49] 좌종당5921 20/06/26 5921
390072 [텍스트] 1920년대 전직군인 강원도지사 썰 [12] 별빛서가4858 20/06/25 4858
389865 [텍스트] 선불폰은 반드시 갤럭시여야 하는 이유 [19] ELESIS5811 20/06/23 5811
389746 [텍스트] 요즘 성행한다는 신혼부부들 내 집 마련 수단 [60] 감별사11705 20/06/22 11705
389721 [텍스트] 모쏠로 살기 vs 백억받기 .txt [10] 꿀꿀꾸잉3502 20/06/22 3502
389718 [텍스트] 남편이랑 싸웠다 말싸움 팁좀 달라 .TXT [18] 불행5752 20/06/22 5752
389602 [텍스트] 미야모토 시게루 선생의 미담 [5] 피잘모모3801 20/06/21 3801
389526 [텍스트] 성경퀴즈 [6] ELESIS1928 20/06/20 1928
389505 [텍스트]  불어온 바람이 치마 안까지 들어와, 두 다리와 엉덩이를 시원히 감싸는.. [20] 코끼리6012 20/06/20 6012
389479 [텍스트] 라스트 오브 어스2가 PC 때문에 망한게 아닌 이유 [17] 치열하게5016 20/06/19 5016
389441 [텍스트] 인싸들이 쓴 소설 보면 그냥 불쾌함 [10] 불행4656 20/06/19 4656
389426 [텍스트] 성인목록 성인자료실 성인앨범 오늘의 성인 [19] 불행5507 20/06/19 5507
389379 [텍스트] 의외로 글자모양 두가지 있는 한자 [12] 불행2869 20/06/18 2869
389059 [텍스트] 우울해서 아프리카 간 썰 [43] 불행7684 20/06/15 768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