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19/11/05 19:29:26
Name 살인자들의섬
출처 mlbpark
Subject 천재라는 수식어에 대한 악동뮤지션 이찬혁의 대답.JPG

6QLfxpNQToUaw48Ym6qkus.jpg 천재라는 수식어에 대한 악동뮤지션 이찬혁의 대답.JPG



직접 곡을 쓰고 만든다. ‘천재적’이라는 수식어가 따라붙는 아티스트 중 한 명인데, 부담은 없나?


천재라는 걸, 믿지 않는다. 천재는 상대적이다. 어떤 미지의 나라에서는 흔한 일인데,

우리나라에서만 천재로 여겨질 수도 있고 또 시대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천재라는 단어를 악뮤 앞에 붙인다면, 당연히 부정하고 싶다.

별로 어울리는 호칭도 아니고. 사람에게는 자신이 잘하는 걸 찾을 수 있는 시기가 찾아오는데,

우리는 그걸 조금 빨리 발견했다고 생각한다. 각자의 인생에 적정기가 있는 게 아닐까.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로즈 티코
19/11/05 19:31
수정 아이콘
이 분들 음악은 안 들어서 모르겠지만, 천재가 분명 있긴 있더군요...
지니팅커벨여행
19/11/05 19:33
수정 아이콘
'니가 그렇게 생각한다면 그런 거겠지' 느낌이네요
시린비
19/11/05 19:38
수정 아이콘
내가 잘하는게 뭐냐고...
빙짬뽕
19/11/05 19:39
수정 아이콘
그래서 난 뭘 잘하냐고...
19/11/05 19:43
수정 아이콘
겸손하기 까지 하시누...
시무룩
19/11/05 19:44
수정 아이콘
제 개인적으로 가정하는 것 중 하나인데 모든 사람이 갖고있는 각각의 능력치의 합은 동일한게 아닐까? 라는 생각을 합니다
대신 그 능력이 지금 시대에 필요가 없거나 이 나라에 필요가 없거나 뭐 그래서 도움이 안된다던지 그런게 아닐까 하는...
누구는 운이 좋아서 공부가 타고났고 누구는 예술이 타고 났고 반대로 누구는 운이 나빠서 도둑질이 타고났고 또 누구는 강도짓을 타고났다던지...?
조선시대에 태어난 사람이 아무리 롤에 재능이 페이커 이상으로 있어도 롤 자체가 없었으니까 아무 의미가 없는거고
반대로 지금 아무 재능이 없어 보이는 사람도 한 2500년쯤에 새로 나온 직업에 재능이 있을수도 있고
뭐 종종 이런 생각을 하는데 일단 저는 지금 시대에 필요로 하는 능력은 딱히 없는 듯 합니다 ㅠㅠ
마르키아르
19/11/05 19:44
수정 아이콘
사실 대부분의 천재들이 저런 반응이긴 하죠

본인이 천재라는 것에 대해 인정하지 않는... 크크..
19/11/05 19:47
수정 아이콘
어른스럽네요 뭔가 희망을 주는 인터뷰
김다미
19/11/05 19:52
수정 아이콘
롤 골드2인데 시기가 아직 안온거겠죠?
비밀정원
19/11/05 19:52
수정 아이콘
아 나도 천재인데 [아 저 천재 아님^^;;] 이러고 싶다
키모이맨
19/11/05 19:58
수정 아이콘
그래서 '시운'이 정말 중요하죠
stoncold
19/11/05 19:58
수정 아이콘
부자들이 노력으로 이뤄냈다고 하는 말이랑 비슷한거죠 뭐.
19/11/05 20:06
수정 아이콘
가우스도 자기 천재 아니라고 했다던데요 뭐... 악뮤정도면 귀여운 수준인듯
전설덱장인
19/11/05 20:06
수정 아이콘
모차르트 같은 사람 보면 세상에 천재가 있긴 한데 상대적이라는 말 역시 모차르트 같은 사람의 존재로 증명이 되는 거죠. 세상의 숱한 음악 천재들도 모차르트 앞에 가져다두면 범재가 돼버린다고 하니....
다레니안
19/11/05 20:18
수정 아이콘
천재들은 자기가 뛰어나다고 생각안하고 "왜 이걸 못하지? 하는 법을 모르나?" 이런식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많은 것 같아요.
이게 좀 심해지만 타인을 열등하다고 보는거고...
당장 롤판만 보더라도 "CS 잘 먹는 법 뭐에요?" -> "미니언 피가 없을 때 치세요" / "딜교환 잘하는 법이 뭐에요?" -> "적 스킬은 피하고 내 스킬은 맞춰요" 이런 대답이 나오니까요. 크크
하기사 우리에게 "숨 어떻게 쉬어요?" 하고 물어보면 "공기를 들이키세요" 라고 답변할테니 이런 거랑 비슷하려나요. 크크
살인자들의섬
19/11/05 20:19
수정 아이콘
선동열
열혈근성노력
19/11/05 20:27
수정 아이콘
....근데 요즘 철권판을 보면서 저말이 맞을수도 있구나 생각하게 됩니다...정말 미지의 나라에서 고수들이 나오는것을 보면...
ComeAgain
19/11/05 22:03
수정 아이콘
저도 이런 생각을 종종 합니다.
나의 재능이 국영수일지, 어디 아프리카의 민속 놀이일지.
또는 다른 학문이나, 예체능이나 직업 활동일지.

그래서 학생일 때 단순 공부만 하는 게 아니라 많은 체험을 해보는 게 중요하다고..
MissNothing
19/11/05 23:17
수정 아이콘
???:않이 이게 안되요? 왜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5691
공지 [유머] [공지] 타 게시판 (겜게, 스연게) 대용 게시물 처리 안내 [18] 더스번 칼파랑 19/10/17 23181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161864
371232 [연예인] 저는 당신을 포기하지 않습니다 [5] KOS-MOS5780 19/12/08 5780
371223 [연예인] [9금] 박보영 레깅스.gif [22] i3i5i7i910134 19/12/08 10134
371219 [연예인] 은퇴한 레전드 근황.gif [23] 캬라10697 19/12/08 10697
371213 [연예인] 아이유 인증샷에 신난 김클린씨 인스타그램.jpg [4] 살인자들의섬9273 19/12/08 9273
371203 [연예인] 바지락 칼국수 [6] 물맛이좋아요7839 19/12/08 7839
371180 [연예인] 의천도룡기에서 제일 좋아하는 캐릭터랑 밥먹는 성덕 김희철.JPG [10] 살인자들의섬6371 19/12/07 6371
371054 [연예인] 방탄소년단 제이홉 전화번호는 없는 이특 근황.jpg [9] 살인자들의섬6852 19/12/06 6852
370995 [연예인] 피지알러 장성규.jpg [8] i3i5i7i96431 19/12/05 6431
370946 [연예인] 코리안코커 인터뷰 [18] 타케우치 미유7710 19/12/04 7710
370887 [연예인] 축서단과 화보까지 찍은 성덕.jpg [23] 살인자들의섬7269 19/12/04 7269
370855 [연예인] 끔찍한 혼종 [7] roqur7016 19/12/03 7016
370804 [연예인] 어떤걸 게섯거라~~!! 혼모노가 왔다!! [6] ramram5300 19/12/03 5300
370725 [연예인] ??? : 크리스마스가 오고 있습니다 [15] 카루오스5892 19/12/02 5892
370575 [연예인] 한국포커대표팀 첫 세계대회 본선 진출... [22] 카미트리아6470 19/11/29 6470
370520 [연예인] 다이나믹듀오랑 힙합하던 CB MASS 커빈의 놀라운 근황.jpg [38] 살인자들의섬5836 19/11/29 5836
370409 [연예인] 자이언트펭TV 99.9만 -> 100만 [11] 냥냥이5377 19/11/27 5377
370407 [연예인] 우주명곡의 탄생.JPG [5] 갓럭시6114 19/11/27 6114
370394 [연예인] 사진으로 사기치는데 재미붙인 장성규.jpg [8] 살인자들의섬8390 19/11/27 8390
370331 [연예인] 알 파치노가 왼쪽에 서면 [12] roqur5464 19/11/26 5464
370286 [연예인] 수학 선생님의 섹시한 모습 [12] Supervenience7528 19/11/26 752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