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19/10/08 18:58:29
Name Lord Be Goja
File #1 본문과관계가없어요.png (229.7 KB), Download : 3
출처 Culture ippo
Link #2 https://n.news.naver.com/article/021/0002404804
Subject [텍스트] 공포의 대학원생 (수정됨)


무서운 대학원 선배… 유독물질 톨루엔 텀블러 넣어

‘후배가 지시 안 따른다’ 이유

서울대 대학원의 한 연구실에서 ‘자신을 잘 따르지 않는다’는 이유로 후배 연구원에게 유독 화학물질을 먹이려던 대학원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김 씨는 지난 1일 [늦은 밤] A 씨가 평소 자주 이용하는 텀블러에 유독물질인 99.9% 고순도 톨루엔을 물과 섞어 넣은 뒤 A 씨가 마시기를 기다렸던 것으로 나타났다. 톨루엔은 항공기나 자동차 연료에 사용되는 화학물질로, 섭취 시 혈뇌장벽을 녹이는

중략
김 씨는 톨루엔이 투명한 무색 액체이므로 물에 섞어도 A씨가 모를 것으로 생각하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
[새벽 2시]쯤 물을 마시고자 텀블러를 들었던 A 씨는 물에서 톨루엔 냄새가 나는 것을 알아차리고 경찰에 해당 사실을 신고한
===============================================


정말 무섭군요,여러분 대학원생(이공계) 무시하지 마세요.

https://n.news.naver.com/article/021/0002404804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티모대위
19/10/08 18:59
수정 아이콘
대학원 후배가 말을 안들었던 경험이 없어서... 경위가 참 궁금해지네요..
파이몬
19/10/08 18:59
수정 아이콘
무 섭 다
Redpapermoon
19/10/08 19:01
수정 아이콘
살인미수가 아닌가요?
오리아나
19/10/08 19:01
수정 아이콘
문과는 뭘 넣으면 좋죠? 쉼표?
MirrorShield
19/10/08 19:01
수정 아이콘
역시 전과자는 재범률이 높군요
타카이
19/10/08 19:02
수정 아이콘
문과는 투서를 넣습니다
찔러찔러 갑질을 찔러!
만년유망주
19/10/08 19:02
수정 아이콘
저는 '늦은 밤'밖에 눈에 안 들어오네요...
Lord Be Goja
19/10/08 19:04
수정 아이콘
중요포인트를 놓쳤었네요 감사합니다.
코카스
19/10/08 19:06
수정 아이콘
참 무서운 사건인데, 역시 A씨도 대학원생인지라 톨루엔 냄새쯤은 쉽게 간파하는군요
꿀꿀꾸잉
19/10/08 19:09
수정 아이콘
다만 경찰 관계자는 “톨루엔이 치사량에 비해 모자란 양이었다”며 “전과가 없던 점까지 참작돼 살인미수 혐의는 적용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타카이
19/10/08 19:12
수정 아이콘
먹었으면 다치는 정도니까 상해미수일까요...
Magicien
19/10/08 19:16
수정 아이콘
[새벽 2시쯤]
러블세가족
19/10/08 19:16
수정 아이콘
일부러 치사량에 못미치게 넣었을까요..? 자기는 치사량인 줄 알고 넣었는데 알고 봤더니 치사량이 아닌 경우는 어떻게 되는거죠..?
아이스블루
19/10/08 19:16
수정 아이콘
늦은밤과 새벽두시가 포인트 인거죠?
네가있던풍경
19/10/08 19:16
수정 아이콘
냄새가 나는 것도 파악 못 한 거면 얼마나 무능한 인간이었던 거지.. 뉴스 보니까 살인미수범은 지방대 출신이고 피해자는 서울대 출신 같군요.
19/10/08 19:17
수정 아이콘
진짜 제 정신이 아니네요.
열역학제2법칙
19/10/08 19:19
수정 아이콘
전문가라 또 냄새를 맡네...크크
도요타 히토미
19/10/08 19:20
수정 아이콘
위험성이 있으니 불능미수 처벌 가야죠.
기세파
19/10/08 19:25
수정 아이콘
톨루엔이 냄새가 엄청난데 그걸 저렇게...??
Lord Be Goja
19/10/08 19:30
수정 아이콘
물에 희석한다고 희석했는데 그러다보니 치사량에는 모잘라고 냄새는 다 안사라지고 그런가보네요
19/10/08 19:31
수정 아이콘
[물에서 톨루엔 냄새가 나는 것을 알아차리고]
本田 仁美
19/10/08 20:26
수정 아이콘
여러분 매드 사이언티스트가 괜히 생성 되는게 아닙니다.
피아칼라이
19/10/08 20:33
수정 아이콘
아니 톨루엔같이 티나는걸 집어넣으니 들키죠....
피아칼라이
19/10/08 20:37
수정 아이콘
이공계 대학원에서는 너무 자연스러운 일이라 강조가 된것도 몰랐습니다......
솔로14년차
19/10/08 20:50
수정 아이콘
그걸 자백했거나 수사기관에서 입증하지 못한다면 상해미수로만 입건되는 거죠.
Judith Hopps
19/10/08 21:37
수정 아이콘
역시 대학원은 무서운 곳이었군요....
그렇다면 그들의 수장 교수는 대체 어떤 힘을 가졌길래...
저런 파괴신들을 지배하는지 상상만 해도 무섭네요.
팔라완
19/10/08 21:44
수정 아이콘
톨루엔을 넣고 티가 안나길 바라는게 용하네요 크크 대체 이게 마스킹이란게 될까란 생각밖에 안드는데
19/10/08 21:45
수정 아이콘
근데 기자 이름이...
유지애
19/10/08 22:35
수정 아이콘
톨루엔 냄새를 모를리가 크크크크
Lord Be Goja
19/10/08 22:43
수정 아이콘
첨부파일에 나와있네요
Multivitamin
19/10/08 23:58
수정 아이콘
와 별별... 그런데 톨루엔 구할 정도의 실험실이면 더 무색무취한 물질 많았을텐데 범죄자가 멍청해서 다행입니다
19/10/09 00:10
수정 아이콘
어쨌거나 톨루엔은 1급 독성물질은 아니니까... 상해치사정도로 끝나겠네요. 공대일것 같은데 화학과면 더 심한걸 썼겠죠. 일단은 박사과정에서 쫓겨나길
smile994
19/10/09 03:26
수정 아이콘
살인의 불능미수입니다
19/10/09 04:30
수정 아이콘
남들 없을만한 시간에 범죄를 저질러야하는데 정상적인 업무 시간에 범죄를 저지르다니, 당연히 잡히죠!
잠만보
19/10/09 07:29
수정 아이콘
톨루엔은 냄새가 확실하게 나죠

무색무취 독성물질 안써서 천만다행이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61618
공지 [유머] [공지] 타 게시판 (겜게, 스연게) 대용 게시물 처리 안내 [18] 더스번 칼파랑 19/10/17 61147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212533
378541 [텍스트] 현시점 pgr러들이 모르는 사실 하나 [20] 치열하게1787 20/02/29 1787
378325 [텍스트] 나라보다 당을 우선시 하는국가 [25] 불행6992 20/02/26 6992
378282 [텍스트] 냉장고를 부탁해 [15] 유목민5402 20/02/25 5402
378263 [텍스트] 주식 고수가 개인투자자에게 바치는 격언 [15] 페티쉬왕스타킹6005 20/02/25 6005
378225 [텍스트] 술마시고 쓰는 응급실 썰 [34] 불행8195 20/02/25 8195
378184 [텍스트] (스압)판타지 갤러리 12글자 문장 대회 개최합니다.txt [35] 불행4519 20/02/24 4519
378117 [텍스트] 두줄로... [17] 메롱약오르징까꿍3980 20/02/23 3980
378074 [텍스트] 신천지도 포교할 수 없는 사람이 있다던데 [12] grrrill10512 20/02/23 10512
378038 [텍스트] 두줄로... [17] 메롱약오르징까꿍3466 20/02/22 3466
377987 [텍스트] [텍스트 + 실화 + 타임리스 = (바쁘면) 텍실타!] 병원 수익을 내려면! [67] Timeless3545 20/02/22 3545
377974 [텍스트] 황시 [5] SaiNT3506 20/02/22 3506
377969 [텍스트] 두줄로... [9] 메롱약오르징까꿍3594 20/02/22 3594
377968 [텍스트] 오늘 편집자한테 빚 다갚았다. 너무 고마우신 분이다. [4] 불행7984 20/02/22 7984
377942 [텍스트] 방금전 실화 [13] BTS4331 20/02/21 4331
377941 [텍스트] [텍스트 + 실화 + 타임리스 = (바쁘면) 텍실타!] 와! 우리 밖에 없다! [46] Timeless3406 20/02/21 3406
377751 [텍스트] 초행길 자동차도로에서 겪는 일 [77] 치열하게6650 20/02/19 6650
377713 [텍스트] 꿈속에서 상태창 각성하고 헌터가 됐는데 [10] 불행5671 20/02/19 5671
377620 [텍스트] 세상에서 제일 감수성 메마른거 같은데 감성적인 단어는 다 가지고 있음 [8] 흰긴수염돌고래3876 20/02/18 3876
377380 [텍스트] 싸이 강남스타일 유튜브 최다 댓글 1위 500만 달성 [3] 내설수5377 20/02/15 5377
377165 [텍스트] 두줄로... [10] 메롱약오르징까꿍2679 20/02/14 267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