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05/11/10 00:43:48
Name 진공두뇌
Subject [유머] [펌-단편]해설자 표류기
연합 엠티를 떠나던 온겜, 엠겜 해설자들이 그만 바다에서 표류, 무인도에 떨어지고 말았다.
이들은 부서진 배에서 겨우 꺼낸 식량을 나눠 서바이벌 게임을 시작했다.
각기 나눠진 물과 식량은 각기 10일치다.

첫째날(6명생존)
1.엄잭영
물과 식량의 반을 뚝 떼어내 흥청망청 먹더니 '아~ 5:5가 되었네요.' 하며 즐거워했다.

2.김창선
물과 식량을 그램 단위로 나눠 최소 생계량 만큼만 먹었다.

3.김도형
'이제 답이 없죠' 하며 마구 한숨을 쉬며 들어 누웠다.

4.이승원
섬 전체 상황을 살펴 보았다.

5.김동준
다른 사람의 물과 식량 상황을 채크해 보았다.

6.임성춘
산에서 나무를 해와 집을 지었다.

둘째날(6명 생존)
1.엄잭영
남은 식량의 반을 먹더니 '그래도 아직 5:5 아닙나까?' 하며 즐거워 했다.

2.김창선
어제처럼 남은 식량의 약간을 섭취했다.

3.김도형
'아~ 캐리어 가야돼요.' 하고 유언을 남기고 죽었다.
※김도형 사망!!

4.이승원
섬 전체 화면을 확인해 본 결과 나무 열매를 발견했다.

5.김동준
김도형이 사망한걸 빨리 눈치 채고 물과 식량을 훔쳐왔다.

6.임성춘
부서진 배의 잔해에서 쇠붙이를 꺼내와 작살을 만들어 물고기를 잡았다.

셋째날(5명 생존)..
네째날(5명 생존)..
그렇게 나흘이 지났다.

여섯째날(5명 생존)
1.엄잭영
물과 식량을 반을 먹으려 했으나 거의 남지 않아 배고파 죽었다.
※엄잭영 사망!!

2.김창선
약간의 음식을 떼어먹었으나 남은 음식은 아직 많았다.

3.이승원
섬을 돌아 보던중 원숭이들을 만나 친구가 되었다.

4.김동준
엄잭영의 사망을 확인하고 다가갔으나 먹을것은 없었다.

5.임성춘
바다에 나가 물고기를 잡던중 커다란 문어를 발견 얼릉 잡았다.

다섯째날(4명 생존)
여섯째날(4명 생존)
일곱째날(4명 생존)..
그렇게 일곱째날이 지났다.

여덞째날(4명 생존)
1.김창선
너무 소식을 한탓에 몸이 약해져 병이 들어 죽었다.

2.이승원
친구로 사귄 원숭이들이 바나나를 선물했다.

3.김동준
김창선의 사망을 확인하자 쾌재를 부르며 물과 식량을 가져왔다.

4.임성춘
배도 부르고 근심 걱정이 없어 보였으나 가끔 '여자..여자..'하며 중얼거렸다.

아홉째날(3명 생존)
1.이승원
친구 원숭이들과 놀던중 깊은 동굴을 발견하고 탐험을 시작, 보물을 찾았다.

2.김동준
임성춘을 보며 '이놈한테 붙으면 살수 있겠다.' 하며 접근을 시도했다.

3.임성춘
김동준이 접근해 오자 껄껄 웃으며 말린 가다랭이를 나눠주었다.

열째날(3명생존)
드디어 배가 그들을 발견, 무인도에서 벗어나게 되었다.

1.이승원
원숭이들과 작별을 나누고 보물을 가지고 큰 부자가 되었다.

2.김동준
'하하하 이섬 우주 최강이네요.' 하며 배에 올라 귀향했다.

3.임성춘
섬에 남았다.


출처 : dc 스갤

포인트는 임성춘 해설.... 이라고 해야겠네요-_-
웃기지 않으셔도 걱정하지 마세요 웃기지 않았다는 분도 꽤 되더군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김영대
05/11/10 00:47
수정 아이콘
아.. 초반에 웃다가... 여섯째날 부터 아쉽네요.
뭔가 다듬으면 재밌는 이야기가 탄생될 듯. ^^
05/11/10 00:49
수정 아이콘
저도의 온겜까.ㅡㅡa(쿵)
김평수
05/11/10 00:49
수정 아이콘
아 저는 이거 왜이렇게 웃기죠 푸하하하하하
임성춘님이 너무웃겨요
차라리죽을까?
05/11/10 00:50
수정 아이콘
하하하하하!!너무 웃긴데요..^^
05/11/10 00:54
수정 아이콘
사람에 따라 다르겠지만, 이런 말장난 개그 좋습니다. 창작은 더욱 좋네요. 처음은 재미있었는데 끝이 엠겜 해설진만 살아남는다는 설정은 좀 그렇군요. 하나씩 다 죽으면서 마지막엔 범인은 임성춘? 이런식이면 더 재미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오드아이
05/11/10 00:55
수정 아이콘
재밌네요~
저도의 온겜까라기보다는 살짝 비판하는 글인 듯 싶네요
최엘프
05/11/10 00:56
수정 아이콘
전체화면 ㄲㄲ
야크모
05/11/10 00:58
수정 아이콘
임성춘 해설 너무 웃겨요. 미쳐 ㅠ_ㅠb
유신영
05/11/10 01:06
수정 아이콘
하하~! 우주최강이네요~
이디어트
05/11/10 01:15
수정 아이콘
임성춘해설은 왜 섬에 남았죠??
05/11/10 01:18
수정 아이콘
아 진짜 최고네요 +_+bbbb
05/11/10 01:25
수정 아이콘
마, 말린 가다랭이;
05/11/10 01:26
수정 아이콘
쓴사람 진짜 센스있다. 처음부터 끝까지 미치겠는데요ㅠㅠ
제리맥과이어
05/11/10 01:36
수정 아이콘
이승원해설이 원숭이와 친구가 되었다는 부분이 감동적이네요
골리앗~
05/11/10 01:50
수정 아이콘
섬에 남았다... 낄낄낄
05/11/10 01:53
수정 아이콘
임성춘 해설이 새우나 랍스터를 잡았으면 대박;
BoRaDoRi
05/11/10 01:57
수정 아이콘
끝까지 케리어를 고수하는 장인정신 케리킴~
pandahouse
05/11/10 02:35
수정 아이콘
임성춘씨가 여자를 찾다가 그냥 섬에 남은 이유는?
솔로몬의악몽
05/11/10 02:40
수정 아이콘
pandahouse>>
그...그거...생각지도 못했던 관점에서의 새로운 접근 방식인데요?
지니쏠
05/11/10 03:06
수정 아이콘
임성춘씨가 남은건 아스트랄한 정신세계를 나타내는겁니다.
estrolls
05/11/10 03:52
수정 아이콘
으하하하하~~-_ㅠ..
위스나셀
05/11/10 04:03
수정 아이콘
원숭이를 찾은게지요
05/11/10 04:09
수정 아이콘
음 위험해요
야크모
05/11/10 04:44
수정 아이콘
위스나셀//
박박하고 부인하고 싶은데...
너무나 완벽한 결론이시네요. ㅠ_ㅠ
05/11/10 06:51
수정 아이콘
재밌습니다.
05/11/10 06:55
수정 아이콘
왜 하필 원숭이일까 곰곰히 생각 해봤는데 이승원 해설 위원님의 이름을 거꾸로하면 원승이가 되네요.
봄눈겨울비
05/11/10 08:43
수정 아이콘
첫째날 김동준 님에서 낄낄..
마술사
05/11/10 10:34
수정 아이콘
Nell님 예리하십니다;;
강하니
05/11/10 11:23
수정 아이콘
중요한건 온겜은 다 죽고 엠겜은 다 살았다는 거?? 이글은 저도의 온겜까??하핫...
05/11/10 12:52
수정 아이콘
동준형은 왜케 근데...남에꺼 훔치는걸로 ㅜ_ㅜ
05/11/10 16:22
수정 아이콘
아 진짜 웃긴다 크크크크크크
피그베어
05/11/10 23:08
수정 아이콘
으하하하하 섬에 남았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390742 [유머] 의외로 결혼 생활 팁.jpg [21] 꿀꿀꾸잉9283 20/07/03 9283
390741 [LOL] 원딜이 구멍인 팀이 있다? [7] Leeka4421 20/07/02 4421
390740 [기타] 홈리스에게 도움받은 처자의 보은 [31] 피쟐러8148 20/07/02 8148
390739 [스포츠] 맨유 레전드가 아스날에 우승 조언 [22] 아케이드4092 20/07/02 4092
390738 [기타] 새까맣게 탄 냄비 새것처럼 되살리기 팁.jpg [24] 김치찌개5798 20/07/02 5798
390737 [유머] 삶의 질을 하락시키는 증상들.jpg [44] 김치찌개7951 20/07/02 7951
390736 [유머] 더 재밌었던 시절은 고등학교 vs 대학교 [36] 김치찌개3695 20/07/02 3695
390735 [유머] 볼보 최초의 전기차.jpg [14] 김치찌개4801 20/07/02 4801
390734 [유머] 다 맞히면 상위 8%의 눈이라는거.jpg [31] 김치찌개5346 20/07/02 5346
390733 [유머] 학부모.. 깜짝.. 귀여운데 소름돋는 문구..jpg [9] 꿀꿀꾸잉5718 20/07/02 5718
390732 [방송] 논란의 삼국지 퀴즈 [39] 키류4562 20/07/02 4562
390731 [기타] 혁신은 없었던 에어팟 근황 [117] 아케이드8107 20/07/02 8107
390730 [게임] 동물의 숲, 일본 내 물리 판매량 500만 돌파 [9] 아케이드2500 20/07/02 2500
390729 [유머] 프로 피아니스트가 리듬게임을 한다면?? [3] ai65633690 20/07/02 3690
390728 [LOL] 쵸비의 서머시즌 챔프폭 [14] Leeka3170 20/07/02 3170
390727 [LOL] 정규시즌의 왕 씨맥 [29] Leeka5228 20/07/02 5228
390726 [유머] 사스가 애니의 나라 [10] ai65634485 20/07/02 4485
390725 [유머] 파맛첵스 김치 ai65632177 20/07/02 2177
390724 [유머] 임진왜란때 의병을 일으킨 선비가 5살 아들 옷깃에 꿰매준 족보 [5] 쾌변4969 20/07/02 4969
390722 [유머] 은근히 흔한일.jpg [10] 꿀꿀꾸잉6012 20/07/02 6012
390721 [LOL] 동준좌 빨리 나으세요. [5] 카루오스3947 20/07/02 3947
390720 [유머] 마스크에대한 미국의 어이없는 루머 [10] ai65635342 20/07/02 5342
390719 [유머] 운동을 무조건 해야 하는 이유.jpg [12] 쾌변6355 20/07/02 635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