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11/12 15:34:39
Name 빨간당근
File #1 조규남.jpg (157.7 KB), Download : 2
Subject [LOL] 조규남 그리핀 대표, 단독 인터뷰 (수정됨)


[단독 인터뷰①] 조규남 그리핀 대표, "김대호 전 감독은 해임이 아니다"
http://sports.chosun.com/news/utype.htm?id=201911130100097510006512&ServiceDate=20191112

[단독 인터뷰②] 조규남 그리핀 대표, "카나비 서진혁은 탬퍼링이다"
http://sports.chosun.com/news/utype.htm?id=201911130100097520006513&ServiceDate=20191112


조규남 대표가 고소와 고발을 비롯한 법적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하는군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9/11/12 15:37
수정 아이콘
롤 알못이라 사태에 대한건 할말이 없고.. 인상이 많이 변하셨네요..
인생은서른부터
19/11/12 16:04
수정 아이콘
일단 다 각설하고 카나비 죽이려는 저 문단에 나온 롤채팅 내역
저게 은퇴 권유라고요? 좀 심한데 물타는거
인생은서른부터
19/11/12 16:07
수정 아이콘
[나는 선수들의 의견을 그대로 김 전 감독에게 얘기했고, 감독에 대한 신뢰가 떨어져 있으니 선수들의 의견을 적극 수용해 달라는 시정 요청을 대표의 입장에서 전달했다. 이에 김 전 감독은 해당 발언에 대해 선수단에게 직접 사실 여부 확인 요청 및 면담을 요구했고, 나는 김 전 감독이 본인의 논리로 또 설득하려 들 것이라 알고 있으니 이번 롤드컵은 선수들의 요구를 잘 맞춰 개선하자고 설득했다.]
그니까 감독이 선수랑 면담하려고 했는데 중간에 방해한 것도 있고
확실히 중간에서 선수랑 감독 사이 갈라 놓으려는 행위를 한 것 아닌가요?
'선수가 내 스타일에 불만을 표했다고? 음 얘기한번 해보는게 좋겠네요' -> '응 안돼 암튼 그랬음'
인생은서른부터
19/11/12 16:11
수정 아이콘
[모든 연습생 선수관리와 케어는 김 단장과 변영섭 코치 그리고 2군 코치가 진행을 했다. 김 전 감독은 2군 숙소가 있는 12층에 연습생 선수들을 보러 올라온 적도 1년 동안 손에 꼽으며, 선수들을 뽑는 것과 육성에 관여한 적도 없다.]
카나비 면담 후 직접 뽑았다는 씨맥의 얘기에 대한 반박으로는 좀 부족하네요
본인이 애착갖고 뽑은 선수를 말도 없이 임대로 넘긴 이후로 연습생 선수 관리를 하지 않은 거라고 이미 얘기했는데
왜 했던 얘기를 그대로 반복만 할까 싶네요
페로몬아돌
19/11/12 16:15
수정 아이콘
스타 감독들은 구설수가 없는 사람이 드문.....도대체 파파괴가 몇명이나
스위치 메이커
19/11/12 17:12
수정 아이콘
김대호 아버님이 이런저런 지원은 안 했어도 법적 문제 해결 관련해서는 도움을 주실 것 같은데...
Le_Monde
19/11/12 17:29
수정 아이콘
저는 다른거보다 카나비 관련 썰을 유심히 봤는데 조규남이 꺼낸 반박 증거 자료 조차도 오히려 씨맥 발언의 근거가 되는 측면이 있어서 신뢰성이 너무 떨어지네요. 심지어 이미 씨맥은 오해살 부분에 대해서 다 설명을 던져놔서 조규남이 어필하는 지점이 너무 무기력해지네요.

예를 들어 '단 한번도 정규시즌 경기를 나가지 않은 선수에게 임대기간 1년 6개월에 2억원의 연봉으로 계약을 해줬다. 또 사전에 탬퍼링을 시도했음에도 징동과 좋은 조건으로 이적협의를 진행해준 것이 죄가 된다면 20년 가까이 몸 담았던 e스포츠 업계에 남을 이유도 없고 미련없이 떠나겠다.'라는 발언이 있습니다. 외부인들이나 별 관심 없는 사람이 보기에는 첫 문장의 임팩트가 강하겠지만 생각 없어 보일 정도로 모든걸 오픈한 씨맥은 이미 1번이 업계 내에서 얼마나 잘못된 대우였는지를 이미 설명했습니다. 이 부분에서 이미 씨맥은 방송을 통해 한국 솔랭 최상위권 아마추어의 경우 중국에서 데려가는 최소 연봉이 3억 정도라고 말해줬죠. 후자의 문장 역시 조건문인데, 당연히 그가 제시한 조건은 죄가 아닙니다, 다만 전자가 사실이 아닐 뿐이지.
Cazellnu
19/11/12 17:35
수정 아이콘
더 안추해졌으면 좋겠는데
19/11/12 17:58
수정 아이콘
대니얼리
주훈
잭윤
김가을

이 세분만 크게 문제가 없었단 생각이 드네요
김티모
19/11/12 18:06
수정 아이콘
조씨가 템퍼링이라고 주장하고 있다는건... 카나비한테 템퍼링했다고 겁박한게 사실이고 그걸 라코가 알았다는 소리겠죠?
그러니 카나비를 템퍼링을 만들어야 자기가 빠져나갈 구멍이 있다고 생각한 모양이네요.
음... 하하하
프리군
19/11/12 18:09
수정 아이콘
장어 언급한거 보니 운동 못하게 했다는것도 사실인거 같네요.

상대가 자기 생각 안 받아들이면 감독 그만하라는 소리를 저렇게 쉽게하고, 거기에 그걸 당연하다는 식의 인터뷰를 하다니...


소드 폭행건도 당사자 입장에서는 문제 삼을수는 있지만 법적으로는 걸기도 애매한 문제일거라 생각되고, 나머지는 진짜 가치없는 얘기네요.
(만약 진짜 심각한 애기라면 라코 중간발표때 터트렸겠죠. 템퍼링껀도 라코 중간발표까지 무시하고 자기가 맞다고 하는거 보면...)
R.Oswalt
19/11/12 18:10
수정 아이콘
근데 왜 책임지고 사퇴하셨어요. 행동이랑 말이랑 뒷공작이 다 안 맞는데
19/11/12 18:18
수정 아이콘
인터뷰대로면 책임 질 잘못이 없는데 사퇴는 왜 하셨대요
나물꿀템선쉔님
19/11/12 18:29
수정 아이콘
피파훈님까지 다섯?
진인환
19/11/12 18:31
수정 아이콘
주훈 전 감독도 옵치였나 헤드셋 거꾸로 쓴 선수 문제 있지않나요?
19/11/12 19:55
수정 아이콘
씨맥이 한줄한줄 다 반박했네요
19/11/12 20:12
수정 아이콘
하태기감독도 다소 강압적인 이미지 외엔 별 문제 없지 않았나요? 게이머들 사이 평도 나쁘지 않은것 같던데요.
Liberalist
19/11/12 21:13
수정 아이콘
그냥 추하다는 생각밖에 안 듭니다. 스타판에서도 저랬을거라 생각하면 추억이 모욕당하는 느낌마저도 들고요.
피해망상
19/11/12 21:39
수정 아이콘
하태기 마지막에 잘릴때는 선수들이 몰아낸거라...
19/11/12 22:43
수정 아이콘
나중엔 어땠는지 모르겠는데 현직 있을 때 좋은 얘기 젤 많이 들은 감독은 이재균 감독이었어요.
하이재킹
19/11/12 22:46
수정 아이콘
주훈도 사실 게임 하나도 모르고(몬티홀이 어떤 맵이었는지도 몰랐다고-_-;;) 골프에 매진했다고 하는데 이 정도면 큰 흠도 아니네요.
표저가
19/11/12 23:24
수정 아이콘
어우 얼굴 보기도 싫다 진짜 크크
Chandler
19/11/12 23:38
수정 아이콘
아 그러니깐 템퍼링했다고 (최소한 조규남 본인은 그렇게 인식하고)

그걸 빌미로 계약을 하게 한거는 맞다는 거네요?

그걸 무마해준거라고 스스로 생각했다??크크

다 너 잘되라고 하는거야 으으
람머스
19/11/14 17:21
수정 아이콘
왜 4명적으시고 세분만 문제가 없었다고하시면.... 한명은 누군가요??
19/11/14 17:35
수정 아이콘
처음에 세분만 쓰고 세분이라썼다가 급히 김가을감독 생각나서 추가한다음에 밑에선 안고쳤어요 크크크
야근싫어
19/11/14 21:37
수정 아이콘
그놈은 지영훈입니다. 주훈씨 아니예요.
진인환
19/11/14 21:47
수정 아이콘
지영훈감독이 문제일으키고나서 학원 강사로 받아준 사람이 주훈 아닌가요?
야근싫어
19/11/14 21:51
수정 아이콘
주훈이 받아준건가요? 거기까진 모르겠네요;;
야근싫어
19/11/14 21:53
수정 아이콘
아 꺼무위키 상세하게 뒤져보니 맞네요..
여기까진 제가 몰랐군요;

혼선 드려서 죄송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31041
17105 [기타] 프로게이머 보호한다더니…구색뿐인 표준계약서 [6] 이호철2956 20/08/13 2956
17104 [기타] 세계 최고 상금 내건 철권 대회, 1년째 상금 미지급 [8] Rated3936 20/08/11 3936
17103 [LOL] '폭행 혐의' 김대호 감독, 롤드컵 이유로 재판 연기 요청 [17] telracScarlet5103 20/08/11 5103
17102 [LOL] T1 '테디' "악성 댓글로 가장 힘든 건 페이커, 그런데 티를 안낸다" [9] 감별사4189 20/08/10 4189
17101 [기타] 레인보우식스 시즈 식스 메이저, 한국팀 Cloud9 초대 우승 及時雨979 20/08/10 979
17100 [기타] 프로게이머 지망생은 웁니다 [3] manymaster3727 20/08/10 3727
17099 [LOL] T1 김정수 감독 "오더 일원화 되고 있어 만족" [23] 감별사4386 20/08/09 4386
17098 [하스스톤] 한국 vs 대만 팀 초청전 - 스칼로맨스 아카데미 인비테이셔널 [4] JunioR1002 20/08/08 1002
17097 [LOL] LCK 어디부터 다른 걸까? 전 프로 '리리스'-'포니' 해설이 말하는 LPL [3] iwyh3151 20/08/07 3151
17095 [LOL] '쵸비' 정지훈 "내가 비난 받는 글을 봐도 응원해주시는 분들은 마음에 두지 말아주셨으면" [49] 감별사6609 20/08/04 6609
17094 [LOL] 롤드컵 일정 때문에 LPL-LEC 일정 조정?...'사실 무근' [3] telracScarlet1979 20/08/03 1979
17093 [LOL] 9월 25일 개막하는 롤드컵, LCK 일정 변화 無 [13] 카루오스1822 20/08/03 1822
17092 [LOL] 커즈 "페이커, 열심히 준비하며 경기력 올리는 중" [11] 감별사3816 20/08/02 3816
17091 [하스스톤] 카평방송 돌정상회담 -스칼로맨스 아카데미편- [9] JunioR1285 20/08/02 1285
17090 [LOL] 한화생명e스포츠, LCK 프랜차이즈 앞두고 박찬혁 단장 선임 [20] 비오는풍경4184 20/07/31 4184
17089 [기타] [카트] '2020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2' 일정 공개…8월22일 오픈 [10] MiracleKid951 20/07/31 951
17087 [LOL] 'e스포츠 시민구단' 노리던 게이머 리퍼블릭, LCK 프랜차이즈 1차 심사 탈락 [13] BitSae5638 20/07/28 5638
17086 [LOL] 페이커는 '정말' 변해야하는가 [16] 감별사5225 20/07/28 5225
17085 [하스스톤] [LVUP ONE: Hearthstone 2회차 참가접수 안내] 오들537 20/07/27 537
17084 [LOL] LCK 프랜차이즈, 1차 서면 심사 대부분 통과... 진짜 승부는 2차 PT 심사에서 [2] 카루오스2633 20/07/27 2633
17083 [LOL] ‘에이밍’ 김하람 “지금의 T1, 알기 쉬운 팀” [26] 감별사4331 20/07/27 4331
17082 [LOL] KT스포츠 송해영 실장, "KT롤스터의 프랜차이즈 준비, 순조롭게 진행중이다" [4] SNMA1624 20/07/27 162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