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11/20 23:17:14
Name 라쇼
Subject 사회의 안녕과 평화를 지키는 민중의 지팡이 폴리스물 주제가 모음 (수정됨)
창작물에서 등장하는 경찰은 항상 무능하거나 주인공이 모든 사건을 해결하면 늦게 나타나서 뒷정리를 하는 조역에 그칩니다. 아무래도 젊은 나이의 천재, 초인 등이 주역으로 나오는 서브컬쳐 창작물에선 정부 조직은 그리 매력적인 소재가 아니겠지요.

무능하고 부패한 경찰은 가상 이야기에서나 나와야 하건만, 최근 불미한 사건이 벌어져 경찰조직의 무능함이 드러났고, 대중의 공분을 사고 있습니다. 정부와 경찰청은 민중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조속히 문제점을 개선하고 민중의 지팡이로써 신뢰를 회복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그런 염원을 담아 오늘은 경찰을 소재로 한 애니 노래들을 모아봤습니다. 경찰이 조역에 그치지 않고 당당히 주역으로 이야기 전면에 나서는 서브컬쳐 창작물은 그리 흔하진 않죠. 좀 마이너한 소재입니다만 나름 폴리스물 장르에는 웰메이드 작품이 많습니다. 그럼 함께 노래를 들어보실까요.







용자경찰 제이데커 op Heart to Heart


Heart to Heart 요네쿠라 치히로 버전

https://youtu.be/XnqaiOLgbSE
Heart to Heart 슈로대 30 버전


용자경찰 제이데커 ed 웃는 얼굴은 너의 분실물


용자경찰 제이데커 ost 만약 당신을 만나지 않는다면もしもあなたに会わなければ

https://youtu.be/5Dj6nO4QZZk
용자경찰 제이데커 ost 브레이브 업!! 파이어- 제이데커- ブレイブアップ!! ファイヤージェイデッカー

국내에 K-캅스라는 제목으로 로컬라이징되어 방영된 적이 있어서 익숙한 작품이죠. 데커는 형사의 일본식 표현이라고 합니다. 제목처럼 용자물 시리즈 중에서 경찰이 비중있게 표현되는 편이죠. 아래에서 소개하겠지만 일본에서 7~80년대에 유행했던 형사 드라마 '태양을 향해 외쳐라'를 많이 오마쥬했기도 하고, 스토리 중후반부에선 정부와 거대기업의 싸움을 그리는게 페트레이버와 유사한 면도 있습니다.

그나저나 얼마전 유머게시판에서 제이데커와 다른 용자물 로봇의 출력을 비교한 글을 본적이 있는데, 제이데커가 최약체 로봇이더군요. 비록 출력은 가장 떨어지지만 정의감과 용기만큼은 다른 용자물 로봇에 뒤쳐지지 않는다고 믿습니다.

여담으로 주인공의 여장이 종종 나오는 애니였는데 국내 방영판에선 정서상 맞지 않아 에피소드가 짤렸었죠. 못보신 분들을 위해 영상을 첨부해봅니다.




엔딩곡을 부른 가수 사토 유코는 다간 주제가도 불렀었죠. 다간 주제가 링크도 남겨봅니다.

https://youtu.be/9_4SMgHA0lg
전설의 용자 다간 op 바람의 미래로 風の未来へ









사일런트 뫼비우스 극장판 op Sailing

https://youtu.be/NDMW5vvkSAI
사일런트 뫼비우스 극장판 ed 떠나는 아침에 旅立つ朝に


사일런트 뫼비우스 TVA op 금단의 팡세 禁断のパンセ - 이시즈카 사오리 石塚早織

https://youtu.be/ENq_GjboyBA
금단의 팡세 뮤비 가사


사일런트 뫼비우스 TVA ed1 Silently


사일런트 뫼비우스 TVA ed2 Till The End Of Time

사일런트 뫼비우스는 일러스트레이터 아사미야 키야의 원작 만화입니다. 사이버펑크+오컬트+미녀가 혼합된 소재의 작품이죠. 아사미야 키야는 나데시코 코믹스판을 담당하기도 했었는데 저는 나데시코도 원작이 사일런트 뫼비우스 작가인 줄 알았어요. 얼마 안지나서 나데시코 애니를 보고 왜이리 그림체가 다르지하고 의아해했었죠 크크.

아무튼 나름 매니아한텐 인기가 있었는데 대중적으론 크게 성공하진 못한 작품으로 기억합니다. 주제가 금단의 팡세가 상당히 좋은데 애니가 성공했더라면 더 널리 알려진 노래가 됐을텐데 아쉽네요. 에바 주제가 잔혹한 천사의 테제도 생각나고 그러네요. 추천곡이니 들어보세요.









공각기동대 극장판 ost Making of Cyborg


공각기동대 S.A.C. ost what's it for


공각기동대 S.A.C. ost inner universe


공각기동대 S.A.C. 2nd GIG op rise


공각기동대 ARISE op GHOST IN THE SHELL ARISE


공각기동대 ARISE ed1 나 자신이 없어 じぶんがいない


공각기동대 ARISE ed2 밖은 전쟁터야 外は戦場だよ


공각기동대 ARISE ed3 Heart Grenade


공각기동대 ARISE ed4 Split Spirit

저는 오시이 마모루 최고작을 패트레이버 극장판이라고 생각합니다만, 그건 저 같은 오덕의 생각일 뿐이고 대중적으로 오시이 마모루의 이름을 알린 작품은 역시 공각기동대겠죠. 빌딩 낙하씬이나, 광학미채 같은 것이 동시기와 후대의 sf 창작자들에게 많은 영감을 안겨준 작품이었습니다.  공각기동대 극장판은 원작파괴자란 악명 답게 시로 마사무네의 원작과 캐릭터 성격이 판이하게 달랐죠. 원작 만화나 후속 시리즈를 보지 않고 오시이판 공각기동대만 본 사람들은 쾌활하고 농담도 잘하고 화끈한 쿠사나키 모토코의 성격이 낯설거라 생각됩니다.

sf, 사이버펑크 만화중에선 거의 바이블로 취급될만큼 유명한 작품이지만 저는 총몽쪽이 더 취향에 맞더라고요. 그리고 쿠사나기 모토코보단 토구사나 바트가 더 좋더군요.












체포하겠어 OVA & TVA op1 시속 백마일의 용기 100mphの勇気

https://youtu.be/r8GaqQt_gPo
체포하겠어 성우 가라오케 버전

https://youtu.be/YIvX53wnEpY
시급 500엔의 청춘 500円/hの青春


체포하겠어 OVA & TVA ed1 있는 그대로의 정열로 ありったけの情熱で


체포하겠어 TVA op2 나이기 때문에 僕であるために


체포하겠어 TVA op3 Love Somebody


Love Somebody 나리타 공항 버전


체포하겠어 TVA ed2 Thank you, love


체포하겠어 TVA ed3 하늘을 올려다봐 空を見上げて - 시라이 타카코(白井貴子)


체포하겠어 스페셜 op BRAND NEW DAY


체포하겠어 스페셜 ed Yell ~당신 옆에서~ Yell ~あなたの隣で~


체포하겠어 SECOND SEASON op Starting UP


체포하겠어 SECOND SEASON ed Blooming Days - 시라이 타카코


체포하겠어 フルスロットル ed  1/2 이시카와 치아키(石川智晶)

https://youtu.be/U-QDS2g5opo
1/2 풀버전

https://youtu.be/QqVcL30mfps
체포하겠어 극장판 op CALLING

며칠전에 체포하겠어 노래를 유게에 올렸었는데, 오늘 글 쓰면서 노래를 찾아보니 으아 정말 많군요. 원작 만화는 분량이 적은데 애니랑 주제가는 뭐이리 많은지 모르겠습니다. 애니 편수는 적지만 3기에 극장판 하나, 단편인 스페셜이 두개나 나왔더군요. 시리즈 첫 작품인 ova는 정부지원 하에 제작이 되었고, 유명한 애니메이터들이 참가해서 퀄리티가 상당히 뛰어납니다. 후지시마 코스케의 그림체를 가장 잘 표현한 작품이죠.


체포하겠어 주제가는 주인공들을 연기한 타마가와 사키코, 히라마츠 아키코 콤비가 많이 불렀습니다. 두 주인공이 부른 ova 주제가 시속 백마일의 용기는 참 좋아하는 노래에요. 두 성우가 어설프게 연기한 가라오케 영상도 있는데 젊은 시절에 찍은 거라 앳되 보이더군요.


주제가는 시속 백마일의 용기와 세번째 오프닝 Love Somebody, 그리고 시라이 타카코가 부른 노래와 이시카와 치아키가 부른 1/2가 좋습니다. 시라이 타카코는 목소리가 좋아서 검색해보니 화요 서스펜스극장 주제가를 부른 가수라고 하네요. 이시카와 치아키의 대표곡은 보쿠라노 주제가 언인스톨인데 즐겨 들으셨다면 1/2도 맘에 드시리라 생각됩니다.

본문에 올린 노래 말고도 체포하겠어 주제가가 엄청 많던데 노래를 더 들으실 분들은 아래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https://youtu.be/JHJiHOkn4zU
시라이 타카코 - 화요 서스펜스 극장 주제가 이름 없는 사랑이어도 돼 名前のない愛でもいい

https://www.youtube.com/watch?v=Y18XKrRwYcs&list=OLAK5uy_n5lyeQmhKzqcpTgS0WXnV9JNpRsp4nE3c&index=1
체포하겠어 한정해제 콜렉션 앨범








코치카메 드라마 op 여기는 카츠시카구 카메아리 공원 앞 파출소 こちら葛飾区亀有公園前派出所


코치카메 op1 카츠시카 랩소디 葛飾ラプソディー

https://youtu.be/Fs2vkQryDwA
카츠시카 랩소디 라이브

https://youtu.be/y4TAsN4m220
카츠시카 랩소디 얌얌 오렌지 버전

https://youtu.be/lJ-7W5uYFew
카츠시카 랩소디 Fischer’s 버전

https://youtu.be/OpY7lNC-uck
카츠시카 랩소디 카게야마 히로노부 버전


코치카메 op2 이리와요 카메아리 おいでよ亀有

코치카메, 여기는 카츠시카구 카메아리 공원 앞 파출소를 줄인 제목이죠. 국내판은 여기는 잘나가는 파출소로 번역했습니다. 고르고13 다음으로 권수가 많은 만화라 그만큼 애니 분량도 방대합니다. 주제가 카츠시카 랩소디는 국내에선 인지도가 바닥인 노래이지만, 일본에선 코치카메하면 단번에 이 노래를 떠올린다고 하네요. 대중적으로 익숙한 노래라 야구장 응원가로 사용되기도 한다는군요.











기동경찰 패트레이버 극장판 ed 아침햇살 속으로 朝陽の中へ


기동경찰 패트레이버 극장판 이미지송 약속의 토지로 約束の土地へ


기동경찰 패트레이버 TVA op1 그대로의 너로 있어줘 そのままの君でいて


니토 유코(仁藤優子) - 그대로의 너로 있어줘 라이브


기동경찰 패트레이버 TVA op2 컨디션 그린 ~긴급발진~


기동경찰 패트레이버 TVA op3 IDLING for you


넥스트 제네레이션 패트레이버 ost Ambitious!


넥스트 제네레이션 패트레이버 ost 소중한 기적 大切なキセキ

패트레이버 노래는 pgr에 네번은 넘게 올린 것 같아서 빼려다가 아무리 그래도 경찰이 주제인데 이 작품을 뺄 수는 없어서 넣어봤습니다. 그래서 실사판 드라마에 애니 주제가를 넣은 영상으로 올려봐요. 약속의 토지로는 패트레이버 팬이 꼽는 명곡 1순위인 노래인데 가사와 영상미가 참 분위기 있는 곡이죠. 극장판 1, 2, 3편의 장면을 편집한 화질 좋은 영상이 있어서 올려봅니다. 꼭 가사랑 함께 들어보세요.







수사반장 오프닝


경찰청 사람들 오프닝

애니 글에 좀 괴리감이 있긴 하지만 우리나라 방송에서 경찰하면 익숙한 노래 두 곡도 포함 시켜봤습니다. 경찰청 사람들 노래 진짜 오랜만에 듣네요.









태양을 향해 외쳐라! 메인 테마


춤추는 대수사선 op Rhythm and Police

https://youtu.be/xslJRhW6QXw
El Cascabel


춤추는 대수사선 ost Love Somebody


태양을 외쳐라 주제곡을 들으니 뭔가 익숙하지 않으신가요? 네, 명탐정 코난 테마곡 그대가 있다면과 작곡가가 같습니다. 코난 제작진이 태양을 향해 외쳐라 팬이어서 작곡가를 영입하여 나온게 코난 테마곡이라고 하네요.

춤추는 대수사선 테마도 좋아하는데 이게 전주를 표절한 곡이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원곡도 포함시켜 봤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오곡물티슈
21/11/20 23:24
수정 아이콘
1. 제이데커 출력이 떨어진다는 루리웹발 이야기가 있긴 했지만 무려 가솔린 한캔 마시고 토성까지 자력으로 날아가서 외계 군대와 전투를 벌이는
'경찰' 로봇입니다. 크크크 대체 저 세계의 '국방' 로봇은 얼마나 강력한거지...
https://bbs.ruliweb.com/family/211/board/300075/read/27801867 (가솔린 한캔에 토성까지)
https://bbs.ruliweb.com/family/211/board/300075/read/29264996 (출력 비교글)

2. 공각기동대 ost는 칸노 요코와 그 노래를 부른 러시아 가수인가? 그 분이 다 한듯, 그 분위기가 너무 좋았습니다.
타치코마라는 잘 만든 마스코트 캐릭터도 귀여운데다가 이런저런 생각할 거리가 많았던 것도 좋았고요
21/11/21 01:14
수정 아이콘
출력이 낮은 대신 연비가 쩌네요 크크크크. 공각기동대ost는 카와이 켄지만 생각났는데 칸노 요코가 작곡한 노래도 있나 보군요. 검색해서 하나 추가해야겠습니다.
허마이오니
21/11/21 11:37
수정 아이콘
카미야마 켄지 감독의 S.A.C시리즈 음악을 칸노 요코가 담당했습니다. 오프닝을 러시아 가수인 Origa씨가 불렀는데 작고하셨죠.
카와이 켄지의 공각기동대 음악이 인간성을 상실하는 것에 대한 공포, 스산한 분위기인 반면 칸노 요코의 공각기동대 음악은 sf우화같은 동화적, 몽환적인 분위기가 특징이라고 느꼈습니다. 애니와 같이 들어보면 꽤 차이점이 느껴져서 재밌어요.
차단하려고 가입함
21/11/20 23:34
수정 아이콘
경찰물 비스무리한거 중에 본건 사이코패스 밖에 없네요.
21/11/21 01:15
수정 아이콘
사이코패스 노래도 올리려다가 아직 못 본 애니라 못올렸네요. 다음 기회에 올려보겠습니다.
21/11/20 23:53
수정 아이콘
소개해주신 작품 중에 용자경찰 제이데커만 애니메이션으로 봤네요. 체포하겠어는 (몇 권이지만)만화책으로,
여기는 카츠라기시 카메아리 공원 앞 파출소는 드라마로, 기동경찰 패트레이버는 (본편은 아니지만)영화로 봤습니다.
공각기동대는 본 것 같기는 한데 기억에는 없네요.

용자시리즈 대부분은 외계에서 부여된 힘(다간, 다그온, 가오가이가 등)이나 외계인(엑스카이저, 파이버드, 골드란 등)이 지구에 오는 컨셉인데 비해
제이데커는 온전히 지구인 스스로의 힘으로 만들어낸 용자죠.(하나 더 있긴 하지만 그건 애매해서...)
따라서 스펙이 낮게 설정되었고, 실제로 약하다는 연출이 꽤 나오며 무려 제이데커는 적에게 뺏기기까지 합니다. (하지만 우주까지 날아가는 연비를 자랑)
21/11/21 01:17
수정 아이콘
저는 사일런트 뫼비우스를 제외하고 다 애니를 보긴 했는데 끝까지 정주행한 작품은 패트레이버 뿐이네요. 제이데커는 어릴적 k캅스 틀어줄때 보긴 본 것 같은데 내용이 기억나는게 별로 없군요. 주인공 아빠가 중후하게 생겨가지곤 푼수짓 한다는 건 기억나는데 말이죠.
21/11/20 23:58
수정 아이콘
(수정됨) 경찰 + 노래하면 역시 춤대의 럽썸바디지~하고 왔는데 딱 있어서 안심했습니다 크크(사실 애니가 아니라 드라마라 없을 거라 생각했어요)
21/11/21 01:18
수정 아이콘
애니는 아니지만 경찰물하면 춤추는 대수사선을 뺄 수 없죠 흐흐흐.
BERSERK_KHAN
21/11/21 00:03
수정 아이콘
제이데커 일본판으로도 그 긴 회차를 몇 번이나 정주행했었죠. 간만에 추억돋네요. 감사합니다.
21/11/21 01:19
수정 아이콘
글을 쓴 보람이 있네요. 노래를 감상해주시니 저야말로 감사드립니다.
12년째도피중
21/11/21 03:22
수정 아이콘
패트레이버 썸네일로 마노 에리나가 여기 출연했다는 사실을 알게됐네요.
패트레이버 주연 정도면 하로프로젝트 입장에서 밀어줄만큼 밀어준 셈인데 이건 안되고, 엉뚱하게 니게하지는 또 되고...
사실 이즈미 노아 역 하기에 이미지가 여러모로 안맞기는 했어요.

그나저나 공각기동대에 Rise가 없네요?..라고 말하면 올리실까봐 걱정.
사실 질리게 들어서 상관없습니다. 허허
21/11/21 09:57
수정 아이콘
(수정됨) 패트레이버 실사판에 마노 에리나가 주연으로 나왔었죠. 나름 야심차게 진행한 프로젝트인데 괴작 취급이어서 마노 에리나가 푸쉬 받지 못한 감도 있습니다. 메카닉 물이 아니라 경찰 코메디물로 보기엔 나쁘진 않은데 말이죠. 저도 마노 에리나는 좀 이쁘장해서 이즈미 노아 역할에 어울리는것 같진 않더라고요. 동명이인이라는 컨셉으로 이즈미노 아키라라는 이름으로 나오긴 하지만요. 검색해보니 마노 에리나가 부른 주제가가 있어서 추가해봅니다. 노래가 쏘쏘하네요.

노래 제목이었군요 크크크크. 왜 어제 찾을땐 안보였는지 모르겠네요. 덕분에 좋은 노래를 알게 됐군요. 찾은 김에 올렸습니다 크크.
12년째도피중
21/11/21 17:45
수정 아이콘
??....미쳤나봅니다. 머릿속으로는 inner univers 를 떠올렸는데 라이즈를 적어놨네요. 아니고 맙소사.
라이즈도 좋은 곡인데 꼭 넣어야 할 급은 아니라.... 아무래도 inner univers가 tv판 공각을 대표하는 곡이라 말한거였는데 그냥 내가 좋아하는 노래 넣어줘가 되어버렸네요. 죄송합니다.;;
21/11/21 20:50
수정 아이콘
어제 노래 찾다 들어본 곡인데 어쩐지 좋다 싶더니만 공각기동대를 대표하는 곡이었군요. 노래 요청은 언제나 환영입니다 크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4791 광주시 서구에서 아파트 외벽이 붕괴.news [68] 신류진10858 22/01/11 10858 0
94790 화성시에서 전투기 추락.news [81] 오곡물티슈7253 22/01/11 7253 2
94789 [부동산 팁+뻘글] 아파트 베란다 확장과 정치인의 일머리 [40] 가라한5203 22/01/11 5203 20
94788 웹툰 추천 : 묵향 - 다크레이디 [48] 설탕가루인형형6397 22/01/11 6397 1
94787 [NBA] 클레이 탐슨의 가슴엔 '불꽃'이 있다 [18] 라울리스타3734 22/01/10 3734 31
94786 코로나 기간 자영업의 상황은? [42] 하프-물범7952 22/01/10 7952 8
94785 마트/백화점 방역패스..어떻게생각하세요? [221] B급채팅방9958 22/01/10 9958 10
94784 [중드 추천] 1인 2역 타임슬립물 '쌍세총비'를 추천합니다.(스포 최소화) [6] 마음속의빛2030 22/01/10 2030 2
94783 권선구청 공무원이 흘린 피해여성 주소, 흥신소 3곳 거쳐 그놈에게 [106] Leeka12528 22/01/10 12528 29
94782 쉽게 정량화할수 없는 것들(코로나19) [29] lightstone5827 22/01/10 5827 15
94781 (약스포) 2021년 최고의 영화들 10편 소개 [46] 카트만두에서만두6341 22/01/10 6341 10
94780 경제는 선거에 생각보다 별로 중요하지 않다. [43] lightstone8389 22/01/10 8389 17
94779 2022년 하위직 저경력 공무원의 월급은 얼마일까? [71] 문약9501 22/01/10 9501 13
94778 델타 + 오미크론 잡종변이 발생 [55] 계피말고시나몬10380 22/01/09 10380 0
94777 오미크론으로 인해서 다른 양상이 나타나고 있는 영국과 미국 비교 [85] 김은동11279 22/01/09 11279 23
94776 FED의 QT에 대해 간략히 알아봅시다(실제로는 유튜버 추천글입니다) [17] 기다리다4368 22/01/09 4368 3
94775 모더나 CEO "가을에 4차 접종 필요할 것... 영국, 한국 등은 이미 물량을 예약했다" [156] EpicSide11093 22/01/09 11093 1
94771 [팝송] 제가 생각하는 2021 최고의 앨범 Best 15 [16] 김치찌개3975 22/01/09 3975 15
94770 코로나 때문에 집에서 홈술 해먹는것도 나름 재밌네요.jpg [25] insane7092 22/01/08 7092 21
94769 2021 가계금융복지조사 [38] 하프-물범6612 22/01/08 6612 19
94768 1월 1일 이후 일본의 코로나 확진자 추이 [146] 빼사스12525 22/01/08 12525 4
94767 피를 마시는 의식을 알아봅시다 [21] 식별5935 22/01/08 5935 11
94766 가습기 살균제의 추억 [13] UMC4900 22/01/08 4900 1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