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10/21 21:14:54
Name 판을흔들어라
Subject [일반] 찾아 헤매던 '밤빵'을 만난 건 우연인가 운명인가(짤주의) (수정됨)
우리는 길거리에서 팔던 수많은 빵일 알고 있습니다.

가장 먼저 생각이 나는 건 겨울이면 생각나는 붕어빵일 것이며

바삭하게 구워진 길거리판과 바삭하지 않고 부드러운 매장판이 있는 호두과자

계란빵, 풀빵, 땅콩빵 등등





하지만 저에겐 밤빵

그 옛날 저희 동네 땅콩빵과 같이 팔던 밤빵은 어느 순간부터 자취를 감추었고

땅콩빵의 경우엔 호두과자와 묶어서 파는 곳이 굉장히 많아졌습니다.

심지어 제가 [요새 길거리에서 찾기 힘든 음식] ( https://pgr21.com/humor/391959 ) 쓸 적에도

댓글엔 밤빵의 존재를 모르는 분들도 있었으며, 사실 구글에서도 밤빵의 모습은 거의 없었습니다.



xNoHm58.jpg

우연일까요? 운명일까요?

합정역 최강금돈까스에서 점심 식사를 한 후 서울 안산으로 이동하려고 했을 때였습니다.

제가 알아본 교통 경로는 신촌에서 환승을 하는 거였는데 하필 차가 없는 날이라 버스 정류장이 어딘지 모르고 서성였죠.

친구가 그냥 자기가 봐둔 곳으로 가자며 저를 신촌역 1번출구 위에 있는 버스 정류장으로 이끌었고 서있는 포장마차에

저는 의례적으로 혹시나 밤빵이 있나 둘러보았을 뿐이었는데 정말 있었습니다.



Z5zxiLu.jpg

당장 배가 부른 건 상관없었습니다.

그렇게 찾아 헤매던 밤빵이라니요.

멸종된 줄 알았던 밤빵이 우연히 버스 환승을 하러 가는 길에 있었던 겁니다. 차 없는 날이 아니었다면 이 앞을 지나가지 않았겠죠.

제가 먹던 것과는 살짝 다르게 계피향이 있는 것 빼고는 밤빵 그대로였습니다.

밤의 그 달콤함이란....



ffGKy27.jpg

위치는 대략적으로 표시해 두었습니다.

구리시에 아끼던 양파돈까스를 팔던 올돈이 문을 닫았거든요.

힘겹게 찾은 밤빵을 쉽게 잃어버릴 수는....



X6eEqVn.jpg

웃기게도 그 날은 밤빵 못지 않게 아쉬워 하던 로티보이(미스터 도넛도 그리워 합니다.)도 자주 가던 홍대입구 역에서 찾았습니다.

홍대입구 경의선과 공항철도역 사이에서 팔고 있더군요.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한 번 본 것 같았는데 시내에서는 본 것은 처음이었습니다. 정말 매장들이 모조리 망했거든요.

따뜻함과는 거리가 멀었지만 그래도 지하철 역 냄새만 풍기고 막상 먹어보면 이게 뭔가 싶은 번 빵들이랑은 조금은 달랐습니다.


이러한 번을 따끈따끈하게 먹을 수 있는 곳을 아시면 공유 좀 바랍니다.



pWm1Yuy.jpg

운동하던 도중 올려다 본 밤 하늘에서 구미호를 본 거 같았습니다.

보이시나요?



UrbSeBJ.jpg

구름 따라 그리는데도 진짜 제 미술 실력은 최악이지만 저렇게 밝은 달이 구미호의 구슬처럼 보이지 않으십니까?

pHqnunf.jpg

아닌가요?

그냥 3자???




VWwXi7B.jpg

마무리는 오리생일 마카롱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League of Legend
21/10/21 21:24
수정 아이콘
예전에 다쿠아즈인가 공장에서 만들어 파는거 굉장히 맛있게 먹었는데 요즘 안나오더라구요.
판을흔들어라
21/10/21 21:36
수정 아이콘
밤만쥬와는 좀 다른데 이게 사진이 정상적으로 안 올라가서 제가 말하는 밤빵을 말하시는 건지 밤만쥬를 말하시는 건지 확인이 안되는 군요 ㅠ
판을흔들어라
21/10/21 21:35
수정 아이콘
미치겠네요 크크크크 글 올리고 띄어쓰기 수정하니 다 짤려서 나오네요. 가끔씩 이러던데 ㅠ
Grateful Days~
21/10/21 21:50
수정 아이콘
밤빵은 이진이죠!

https://youtu.be/ao6KR2KOcNc?t=22
판을흔들어라
21/10/21 21:54
수정 아이콘
저 밤빵이 아닙니다!
카미트리아
21/10/21 21:58
수정 아이콘
왕밤빵 왕밤빵 왕밤빵..

https://youtu.be/G_0A9iO7D7o
판을흔들어라
21/10/21 22:07
수정 아이콘
사슬 그게 밤만쥬 같은 거라 제가 올린 밤빵과는 좀 다릅니다.
생선가게 고양이
21/10/21 22:04
수정 아이콘
와 밤빵은 처음 보는데 밤라떼 같은거 달달해서 좋아하는 편이라 주말에 근처 들러서 하나 사오고 싶네요 흐흐

로티보이는 정말 오랜만이구요 흐흐흐
로티보이도 하나 겟해오고 싶어요.
처음 먹어보고 정말 충격적으로 맛있었던 간식이
로티보이랑 카푸치노블라스트엿거든요 크크

오리마카롱도 너무 귀여운데 어디서 구하신 걸까요...?
판을흔들어라
21/10/21 22:13
수정 아이콘
신촌 가실 때 식사도 찾으신다면 '타이완소야', '스미레'(지도앱엔 안나와서 히우카우를 쳐야합니다.), '하우스라운지', '구복'을 추천드립니다.
로티보이에 대한 정보는 https://blog.naver.com/dytnfaksu/222483879588 이게 다인 거 같습니다. 그래서 저도 본문에 따끈한 '번' 빵에 대한 정보를 찾고 있어요. 그 처음 맡았던 로티보이의 향은 정말...

ps. 오리 마카롱은 아이돌 최예나 생일카페 이벤트에서 산 것이라 시중품은 아닐겁니다.
생선가게 고양이
21/10/21 23:30
수정 아이콘
앗 감사합니다.

추천해주신 식당들도 들러볼게요 흐흐

오리마카롱은 비매품이군요
아쉽네요.
21/10/21 22:34
수정 아이콘
와 저도 어릴 때 제일 좋아하던 과자였는데 어쩌다 멸종되었는지 겨울만 되면 궁금했었는데 PGR에서 보게될 줄은 생각도 못했네요. 정보 공유 감사합니다.
판을흔들어라
21/10/22 10:02
수정 아이콘
저만 알고 저만 사먹으면 나중에 못 사 먹게 된다는 교훈을 알고 있어서요
건전한닉네임4
21/10/21 22:36
수정 아이콘
왕밤빵은 너네동네 없다던 형돈이형
저희동네도 없습니다...목 막히고싶은 밤입니다
판을흔들어라
21/10/22 10:03
수정 아이콘
빵으로 목을 막히게 하고 물, 쥬스, 우유 등으로 뚫리게 하는 맛이 있죠
League of Legend
21/10/21 22:55
수정 아이콘
사진이 보이게 되었네요. 오리 마카롱 귀엽습니다
판을흔들어라
21/10/22 10:07
수정 아이콘
요새 마카롱이 좋아서 종종 사먹는데 맛있네요
21/10/21 23:09
수정 아이콘
한참 전이지만 로티보이 모카번 맛있어서 좋아했던 기억이 납니다.
요새는 매장이 다 없어진 줄 알았는데 아닌가 보군요.
판을흔들어라
21/10/22 10:08
수정 아이콘
그 한참 전때는 그래도 보였는데 요새는 정말정말 안 보이고 번은 식어빠진채로 지하철 역에서 팔고 있죠. 근데 제가 찾은 매장도 바로 만든 번 먹을 타이밍을 모르겠습니다.
Janzisuka
21/10/21 23:20
수정 아이콘
담배빵 생각나서 밤에 맞으신줄!!!
요즘 장사 안되는데 테라스에서 빵이라도 구워야하나 고민
판을흔들어라
21/10/22 10:14
수정 아이콘
걱정이 많으시겠어요. 가끔 작은 자리에서 겨울에만 붕어빵 파는 곳도 보이더라구요. 저희 동네에도 그런 붕어빵집이 바삭하게 해줘서 좋았는데 작년부터는 안 보이더군요
21/10/21 23:46
수정 아이콘
요새 거리에 밤빵도 그렇고 붕어빵 노점도 잘 안보이는 듯해서 아쉽읍니다..
Grateful Days~
21/10/22 08:16
수정 아이콘
붕어빵은 싼맛에 먹었는데 재료원가가 오르고 맞춰서 가격을 올리니 사람들이 부담스러워서 잘 안먹게 되어버린..

@ 아 풀빵먹고 싶다..
판을흔들어라
21/10/22 10:15
수정 아이콘
예전에 붕어빵, 밤빵, 풀빵, 바나나빵, 땅콩빵, 호두과자 등등을 파는 식당 같은 가게가 왜 없을까 생각해본 적이 있습니다. 왜 없을까요... 역시나 장사가 안되려나요
오보챠맨
21/10/22 13:18
수정 아이콘
안그래도 얼마 전 아내와 밤빵 먹고 싶다고 얘기를 나눈적이 있었는데, 아내도 밤빵은 잘 모르더라구요.(7살 차이...)
덕분에 아내에게 링크 공유해주고, 조만간 맛보러 가자고 약속했습니다 크크크
좋은 추억 공유할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판을흔들어라
21/10/22 14:09
수정 아이콘
위에 아는 신촌 맛집은 달았고, 이참에 서울 안산 메타쉐콰이어 길 가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콩탕망탕
21/10/22 14:06
수정 아이콘
으아.. 사진 멋집니다
판을흔들어라
21/10/22 14:10
수정 아이콘
과찬이십니다. 더욱 정진하겠습니다.
여우별
21/10/23 00:12
수정 아이콘
저는 붕어빵, 계란빵, 땅콩빵, 국화빵 정도만 알았는데 밤빵도 있다니.. 컬쳐숔 경험하구 갑니다
판을흔들어라
21/10/23 08:08
수정 아이콘
츄라이 츄라이 딜리셔스
지니팅커벨여행
21/10/23 10:04
수정 아이콘
글이 유쾌하네요.
의식의 흐름에 따라 쓰신 것 같은데 말려 들어버렸습니다 크크크
판을흔들어라
21/10/23 11:09
수정 아이콘
그렇지만 아무도 구름이 구미호 같다는 걸 언급 안하셨기에 절반의 성공입니다.
지니팅커벨여행
21/10/23 13:14
수정 아이콘
구름이 닭대가리 모양입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119291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5] empty 19/02/25 234276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64076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205751 3
94288 [일반] 최고로 어색한 크리스마스를 보낼 쿠오모 브라더스 [3] 오곡물티슈1490 21/12/08 1490 1
94283 [일반] 굴림체 지옥으로부터 탈출했습니다. (Chrome update) [58] Tiny5398 21/12/07 5398 9
94280 [일반] 가볍게 쓰려다가 살짝 길어진 MCU 타임라인 풀어쓰기 [39] 은하관제3292 21/12/07 3292 22
94279 [일반] 미국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공식사절단을 파견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102] 강가딘9739 21/12/07 9739 7
94278 [일반] 왕위를 계승하는 중입니다. 아버지 [8] HJS5638 21/12/07 5638 4
94277 [일반] [서브컬쳐] 10 년이 되었습니다. [2] 카페알파2677 21/12/07 2677 2
94276 [일반] 오미크론+백신 조합 오히려 좋을수도 [261] 12603 21/12/07 12603 3
94275 [일반] [영화]인성논란을 통해 본 다크나이트 트릴로지(배트맨의 정의관) [20] 달렉3067 21/12/07 3067 9
94274 [일반] 한국 수출과 주식시장 [9] LunaseA4609 21/12/07 4609 20
94273 [일반] [책이야기] 소비의 역사 [6] 라울리스타1019 21/12/06 1019 8
94272 [일반] 고인물들이 봉인구를 해제하면 무슨일이 벌어지는가? [60] 캬라9217 21/12/06 9217 71
94271 [일반] 판타지 소설과 과학 [16] 레드빠돌이3219 21/12/06 3219 0
94269 [일반] 대구에 새 마스지드는 지어질 수 있을까요? [178] 라이언 덕후9774 21/12/06 9774 0
94268 [일반] [역사] 북촌한옥마을은 100년도 안되었다?! / 한옥의 역사 [9] Fig.13519 21/12/06 3519 34
94267 [일반] 증오하는 pgr에서 퍼간 글로 딴 추천은 달콤하더냐 [64] 오곡물티슈9005 21/12/06 9005 52
94266 [일반] 중국의 미래에 대한 잡생각 [46] 이연진8964 21/12/06 8964 1
94263 [일반] 오지랖의 민족 [18] 개좋은빛살구6830 21/12/05 6830 3
94262 [일반] 중국산이라 무시하지 말라! 시노백의 항변. [65] 깐부13111 21/12/05 13111 5
94261 [일반] [팝송] 실크 소닉 새 앨범 "An Evening With Silk Sonic" [9] 김치찌개1230 21/12/05 1230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