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10/06 16:19:39
Name 인간흑인대머리남캐
File #1 haircut.jpg (333.6 KB), Download : 4
File #2 haircut2.jpg (387.4 KB), Download : 0
Link #1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104&oid=002&aid=0002213078
Subject [일반] K-시위활동, 미국에서 벌어진 다양한 인종의 삭발식 (수정됨)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104&oid=002&aid=0002213078
[美 워싱턴D.C에서 이민자들 삭발식..."우린 지금 시민권 위한 싸움중"]

"[1960-70년대 군사독재시절 한국에서는 저항의 의미로 삭발을 했습니다. 문화와 세대를 통틀어 삭발은 큰 의미를 갖고 있습니다...](후략)"

유게에 올리려다가 자칫 진지한 내용이 가볍게 여겨질 수 있을 거 같아 자게에 올립니다.

시위 내용은 늘 벌어지는 이민자 관련 시위인데, 그게 미국 한복판에서 삭발식이란 형태로 벌어진게 신기해서 가져와봤습니다.

아무래도 한인단체들이 주축이 된 거라 이런 형태가 나온 거 같은데 이 시위가 제 눈에 신기했던 점은,

한국계 소수가 삭발식을 하거나 병에 걸려 탈모된 이와 동행하는 측면에서 단체로 삭발한 건 본 적 있는데 이렇게 정치적 목적으로 다양한 인종이 삭발식에 나선건 첨 봐서 그렇거든여. 제가 이쪽으로 무지해서 그런 걸 수도 있지만...

지금은 좀 덜한데 한국에선 머리를 민다는게 서두에 나온 것 처럼 '저항'의 의미가 있습니다만, (학창시절 머리를 민 사람에게 선생님이 너 반항하는거냐? 라는 핀잔을 들었던 기억들이 있을 겁니다) 미국에선 어떤 의미가 있는지 모르겠네요. 그쪽은 삭발이나 대머리도 패션의 하나가 된지 오래라..

외국인 친구가 머리띠 두르고 가만히 눈감고 정좌해 삭발을 받아들이고 있는 풍경이 익숙하면서도 묘하네여 크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그랜드파일날
21/10/06 16:20
수정 아이콘
서양이 탈모, 대머리에 민감한 사회였다면 진작에 다양한 치료제가 나오지 않았을까 싶네요 흐흐
인간흑인대머리남캐
21/10/06 16:25
수정 아이콘
사실 탈모 관련 연구는 제법 크게 진행되고 있긴합니다. 빌 게이츠가 매년 수십만을 죽게하는 말라리아의 치료 연구나 에이즈 치료 연구보다 탈모 치료 연구에 더 많은 돈이 들어간다고 한탄적이 있거든여 크크
21/10/06 16:26
수정 아이콘
보통 그 정도 돈이면 뭐 하나 나올법한데 왜 안나오는걸까요...
타카이
21/10/07 12:42
수정 아이콘
하나의 질병이 아니라 다양한 이유에 의한 현상이기 때문에...?
한국화약주식회사
21/10/06 16:38
수정 아이콘
거기도 멋있어 보이려고 하는거지 민감한건 똑같아서...
어마어마한 돈을 쏟아 붓는데도 아직 안나온다는게 가깝죠..
심장소리
21/10/06 16:47
수정 아이콘
서양도 똑같이 탈모, 대머리에 민감한 사회에요.
닐리리야
21/10/07 11:11
수정 아이콘
심슨시리즈중에 탈모에 관한 에피도 있죠
티모대위
21/10/06 16:51
수정 아이콘
서양사람이 찍은 유명한 영상(?)이 하나 있죠. 링크는 없지만..
내용은, '나는 대머리에 대한 아무런 편견이 없고, 그들을 대머리가 아닌 사람과 완전히 똑같이 여긴다. 다만 나는 내가 대머리가 되는 것이 싫을 뿐이다' 라는 내용이었어요.
manymaster
21/10/06 18:13
수정 아이콘
스킨헤드라는 말은 우리나라에서도 꽤 유명한 편입니다.
유사 나치 의미하는 것이 절대 콩글리시가 아닙니다.
김재규열사
21/10/07 00:43
수정 아이콘
제가 알기로 흑인은 약 40% 백인은 거의 50%가 탈모인 걸로 압니다. 동아시아계가 탈모가 매우 적은 편일거예요.
티모대위
21/10/06 16:51
수정 아이콘
한국 문화가 전반적으로 세계적인 영향력을 조금씩 지니게 된것 같네요.
Cafe_Seokguram
21/10/06 17:39
수정 아이콘
김구 선생님 보고 계십니까?
이른취침
21/10/06 17:52
수정 아이콘
문화승리!
내년엔아마독수리
21/10/06 18:05
수정 아이콘
아임 고잉 포워드 리빙맨 팔로우비
파프리카
21/10/06 21:07
수정 아이콘
아니 근데 왜 무섭게 시커먼 보를..
뜨와에므와
21/10/07 07:57
수정 아이콘
신체발부 수지부모이거늘...
21/10/07 13:10
수정 아이콘
대머리 깎아라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4128 [정치] 안철수, 범죄현장 도피 경찰에 "'한 번도 경험 못한 나라'" [71] 호옹이 나오9366 21/11/22 9366 0
94127 [일반] 교제 살인의 해결책 [91] 구텐베르크6307 21/11/22 6307 9
94126 [일반] Pgr 규정 이제는 바뀌어야 하지 않을까요? feat. 유머 게시판 [107] 이부키6307 21/11/22 6307 27
94125 [정치] [KSOI] 윤석열 40.0% vs 이재명 39.5% [111] 어강됴리10116 21/11/22 10116 0
94124 [일반] 여경 문제, 진짜 문제는 윗대가리들이다 [74] 오곡물티슈6589 21/11/22 6589 22
94123 [일반] 파워 오브 도그 / 틱,틱...붐! 감상기 [3] Rorschach1354 21/11/22 1354 2
94122 [일반] [역사] 우산쓰는 사람 = 차 못사는 사람? / 우산의 역사 [25] Fig.12634 21/11/22 2634 11
94121 [일반] 이벤트 운영위원을 모집합니다. [1] clover1522 21/11/17 1522 2
94120 [일반] 이게 러브라이븐가 뭔가하는 그거냐? 뱅드림, 밀리마스 노래 모음 [34] 라쇼2875 21/11/21 2875 1
94119 [정치] 오늘 국민과의 대화 어떻게 보셨나요? [117] 박세웅12627 21/11/21 12627 0
94118 [일반] [펌] 불신의 비용 [185] 25cm9889 21/11/21 9889 112
94117 [일반] 단계적 일상회복과 연상호 감독의 신작(스포 있음) [36] 여왕의심복7398 21/11/21 7398 72
94116 [정치] 안철수가 생각하는 청년 부동산 정책.jpg [57] 호옹이 나오8631 21/11/21 8631 0
94115 [일반] 다각형 정의 문제 - 6각형 내각의 합이 720도가 아닐 수 있다? [40] manymaster4477 21/11/21 4477 1
94114 [일반] [노스포] 지옥 후기 - 재밌었어요 [51] 김유라6588 21/11/21 6588 4
94113 [일반] [팝송] 에이제이 미첼 새 앨범 "SKYVIEW" 김치찌개604 21/11/21 604 0
94112 [일반] [자작] 랩 운전석, 방구석 라이브 영상입니다! 개념치킨885 21/11/21 885 2
94111 [일반] 사회의 안녕과 평화를 지키는 민중의 지팡이 폴리스물 주제가 모음 [15] 라쇼2969 21/11/20 2969 0
94110 [일반] 네이버 웹툰 '광장'이 완결됐습니다. [53] kogang20017474 21/11/20 7474 4
94109 [일반] 동남아 국제결혼은 윤리적으로 부도덕한 걸까요? [83] 노익장8552 21/11/20 8552 21
94108 [일반] (스포) 지옥 3화까지 보고 쉬러갑니다... [59] 협곡떠난아빠7279 21/11/20 7279 2
94106 [일반] 넷플 한국드라마 개인순위 [28] 2004년9073 21/11/20 9073 0
94105 [정치] 인천 여경 사건 관련 가족입장문 [357] 검정치마20755 21/11/20 20755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