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9/09 21:12:15
Name 흥선대원군
Subject [일반] 무지성 낙관주의자가 되기로 했다.
난 늘 걱정이 많았다. 새로운 일을 시작하기에 앞서 실패를 우려했고 고백하려 마음을 먹어도 겁을 먹기 일쑤였다. 이로 인해 놓친 기회들이 얼마나 될까. 막상 해보면 아무것도 아닌 것을.


제한된 합리성과 한정된 정보만을 가지고 미래가 불행할거라 예단하는게 얼마나 오만한 일이었던가. 어차피  인생에 무슨 일이 일어날 것인지는 나로서는 예측할 수 없는데. 그냥 마음 편하게 “다 잘될 거야“를 외치기로 하자.


식단을 조절하면 미래엔 살이 빠지고 사소한 독서가 언젠가는 도움이 될터다. 아침의 명상이 내 전두엽을 깨우고 달리기가 심장을 두텁게 할 것이라 믿기로 하자.


녹색 옷의 현자가 이르길 "무상의 행복은 없다"고 했다. 오늘 치른 비용이 내일의 행복이 으로 되돌아올거라고 무지성으로 믿어보자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거짓말쟁이
21/09/09 21:39
수정 아이콘
옛날에 피지알에 낙천주의, 긍정적 사고방식이 어떻게 사람을 바꾸는가 논리적으로 접근한 글이 있었는데..그게 떠오르는데 찾지를 못하겠네요
이선화
21/09/09 21:59
수정 아이콘
설마 그 녹색옷의 현자가.... 무상의 행복은 없어요? 크크
21/09/09 22:06
수정 아이콘
무상의 행복는 없다는 말을 한사람이누군가요?


아 찾고보니까 참피라서 충격
삭제됨
21/09/09 22:10
수정 아이콘
뉴턴 선생님...
人在江湖身不由己
21/09/09 22:59
수정 아이콘
낙관에는 지성이 필요합니다 선생님...
abc초콜릿
21/09/10 04:18
수정 아이콘
무상의 행복이 없다고 한 건 참피가 아니라 사람입니다. 참피는 그 말을 듣는 시츄에이션
AaronJudge99
21/09/10 07:15
수정 아이콘
기왕이면 유지성 낙관주의로 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3623 [일반] 인생의 제1원칙 : 결국 인생이란건 부질없는 결과론적 이야기일 뿐이다. [37] 엘리트로가자3415 21/10/03 3415 6
93622 [정치] 홍준표 돼지발정제 논란에 대해서 찾아봤습니다. [66] SigurRos7000 21/10/03 7000 0
93621 [정치] 2007년 이후 수도권 부동산의 수년간 하락 이유 [17] LunaseA6552 21/10/03 6552 0
93620 [일반] 힌두교에서 가장 위대한 쇼: '릴라' [19] Farce2801 21/10/03 2801 23
93619 [일반] 우리의 민주주의는 더는 국민을 대표하지 않는다. 이렇게 그것을 고쳐야 한다 (번역) [74] 아난5320 21/10/03 5320 6
93618 [정치] 윤석열, '王'자 해명.."3차까지 무슨 글자인지도 몰랐다" [110] TWICE쯔위7966 21/10/03 7966 0
93617 [일반] 단풍국 백신접종 증명정책 실제 체험... [25] 이교도약제사4697 21/10/03 4697 9
93616 [정치] 이젠 모든것이 허망한 기분이네요. [185] -안군-13004 21/10/03 13004 0
93615 [정치] 현재 여러 커뮤니티에서 돌고 있는 대출규제 관련 썰들 [59] 취준공룡죠르디7941 21/10/03 7941 0
93614 [일반] 한국 경제와 나의 경제에 대한 헷지 투자처 [5] kien.2943 21/10/03 2943 2
93613 [정치] 전세자금 대출규제 관련 단상 / 대한민국 주택시장의 선진국화에 대한 전망 [54] 영소5961 21/10/03 5961 0
93612 [일반] 내가 코로나 이후 바뀐 습관 모습들 [10] 비후간휴3045 21/10/03 3045 0
93611 [일반] 오징어 '게임'이 단순한 이유? [19] KazYa4126 21/10/03 4126 2
93610 [일반] 약물의 길거리 [7] 공항아저씨2945 21/10/03 2945 1
93608 [일반] 무인전투기 시대에 놓여진 대한민국 국군의 미래 [15] 워체스트3217 21/10/03 3217 7
93607 [일반] (주식) 3분기 복기 [11] 방과후계약직3032 21/10/03 3032 0
93606 [일반] 불확실성 속의 지도자의 덕목 [13] cheme2150 21/10/03 2150 10
93605 [일반] 저성장시대를 살아가야 하는 이들의 지혜 [23] 아루에3038 21/10/03 3038 13
93604 [일반] [팝송] 케이시 머스그레이브스 새 앨범 "star-crossed" [1] 김치찌개655 21/10/03 655 1
93603 [일반] 경주에서의 두번째 날 [19] 及時雨2224 21/10/02 2224 8
93602 [일반] 미스테리한 오징어 게임 [232] 스킨로션10131 21/10/02 10131 20
93601 [정치] 홍준표 "무속인까지 등장하는 역사상 최악의 대선 경선" [119] Odin12768 21/10/02 12768 0
93600 [일반] 대한민국 정책의 방향성 [7] 코지코지2978 21/10/02 2978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