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9/07 00:26:13
Name 판을흔들어라
Subject [일반] 노란 물이든 철원평야가 보이는 소이산에서 만나요(짤주의)

이 글은 정모를 조장하는 글이 아닙니다.

그렇다고 소이산 사진이 있지도 않습니다.

다만 네이버에서 소이산을 검색하고 최신 날짜 옵션을 했을 때

철원평야가 노란 색으로 물이 들어가는 것이 보여서
( 블로그 사진  참조 https://blog.naver.com/ilovehanbok/222495352225 )

예전 소이산을 소개시켜드렸던 적이 있는지라 소이산의 진가가 발휘되는 타이밍이 지금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는 주말을 이용해 다녀올 생각입니다. 노란 평야를 보고 싶으신 분들은 한 번 철원으로 가시는 걸 추천드리며

철원 맛집 좀 알려주세요. 가는 길에 있는 포천이나



사실 지난 일요일에도 가볼까 생각을 했었는데 토요일 다녀온 벌초에서 논들이 아직 초록색이길래 아직이겠거니 했습니다.
그런데 오늘 검색해보니 철원의 논들은 별써 노란물이 들었더군요.
벚꽃도 남부지방부터 먼저 피니 왜인지 남쪽이 먼저 노란 평야가 되지 않을까 싶었는데 예상을 뒤엎고 철원이 노랗다네요(제발 주말까지 노랗기를...)



chtIJGM.jpg

벌초 끝나고 먹은 예산 삽교 '한일식당' 소머리국밥입니다. 정말 추천할만한 곳입니다. 양도 많았어요. 국물도 좋고



vRtotj9.jpg

백일홍

MQqZ5Om.jpg

구리시 돌다리에 있는 크리밀크 젤라또라는 곳인데 커피맛에서 예전 커피아이스크림이었던 '커피한잔'의 맛이 났습니다.
무슨 말이냐면 추억의 커피한잔 맛이라 최고라는 거죠. 초록색은 그냥 맛있었습니다.


YF3MPdb.jpg

학동역에 있는 홍명인데 이 간짜장이 요새 말이 나오는 '진짜 간짜장' 타입으로 좋았습니다.
굳이 친구를 먼 신이문역에 있는 '아사원'에 데려가지 않아도 될 정도였죠
다만 난자완스는 약간 아쉬운 느낌이랄까요


QeHnqnp.jpg

저의 최애커피인 제이콥스 라운지의 '제이콥스 비엔나'. 몇 달만에 마신건지.... 심지어는 1년 넘게 못 마신 적도 있죠
학동에 갈일이 없으니....


ITpfalK.jpg

구리시 동구릉 옆 '기와집'
흑염소탕입니다.
오히려 전골보다는 탕이 더 나은 느낌이랄까요?

HANDTtn.jpg
hhmAWui.jpg

하필 둘다 코로나에 걸려서.... 안녕즈의 쾌유를 빕니다.


GzmnRBI.jpg

이 정도로 시원해보이는 생맥주는 동네 치킨집인 구리시 '꼬생방'이었었는데(현재는 어떤지 모르겠습니다.)
진짜 잔도 제대로 얼리고 맥주도 시원하게 하면 그야말로 천상계 맥주가 되어버립니다.
극단적으로 시원하게 하면 맥주가 최고예요. 다만 날씨가 점점 쌀쌀해지고 있는게...
내년 여름엔 뭔가 움직여서 땀흘린 다음에 마시러가보고 싶습니다.

아, 홍대 '금별맥주'입니다.

H3P8HHT.gif
7Y9qWU4.jpg

건대 '고흥순대국머리고기' 순대국 특.
학생시절엔 좀 가게가 작았었는데 그 때도 이렇게 어르신들이 많았었나라는 생각을 해봅니다.
좀 먹다가 다데기를 넣었는데 다데기 안 넣어도 참 좋았네요.
수육이니 따로 시키기도 하지만 가끔은 국밥류들 '특'을 시켜서 가볍게 반주하면 그것도 참 좋습니다.


dPpPKyn.jpg

구리 동구동주민센터 근처 '동구짬뽕'인데 짜장면 사진을 가져와봤습니다.
저기 뿌려져있는 깨가 인상적입니다.
짜장이나 짬뽕이나 깨가 들어가는데 이게 오묘하게 잘 어울리죠.

J4bDCn7.jpg

마찬가지로 양파와 깻잎이 올라가서 환상의 궁합을 만들어내니 구리 수택동 '올돈
진짜 이 양파돈까스는 유명해져야하는데 아쉽습니다. 제가 뭐 파워 블로거도 아니니
6시쯤 갔을 때 손님이 저희팀 포함 세팀이라 불안했는데 한 반이 지나자 학생들이 우르르 오더군요
당분간은 안전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BARHseE.jpg
y4yFqit.jpg

김영모과자점 딸기티라미수케이크
맛있었습니다.
그러고보니 딸기케이크도 달콤한 거짓말, 피오니, 쇼콜라윰, 르빵, 김영모과자점 다 먹어봤네요(몇몇은 몇년 전에 먹은거지만) 파리바케트 것도 먹어보고 구리시 아뜰리에05도 먹어보고 여러개 먹었는데

달달한거 좋아해서 그런지 쇼콜라윰의 '산딸기 케이크'가 기억에 남습니다.




EsrcBhP.gif

주말, 소이산에서 노란 철원평야를 볼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ps. 다시 한번 철원이나 포천쪽 맛집 추천 좀....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살려야한다
21/09/07 08:12
수정 아이콘
아니 홍철없는 홍철팀도 아니고 소이산 사진은 어디있어요!
판을흔들어라
21/09/07 08:43
수정 아이콘
소이산 사진을 찍으러 가자는 얘기였습니다 크크크
21/09/07 09:02
수정 아이콘
군생활을 6사단 철원에서 해서 그런지 전역한지 15년이 되었는데도 소이산이라는 이름에서부터 거부감이 느껴집니다.
판을흔들어라
21/09/07 09:52
수정 아이콘
소이산 정상 남아있는 군부대의 흔적이....
21/09/07 10:22
수정 아이콘
기와집은 나만 아는 맛집 같은 느낌같은 필링이였는데.. 갑자기 피지알에서 볼줄이야 크크크크

거기 사장님이 방역 철두철미 하십니다 그리고 말씀대로 탕이 제일 맛있습니다.
판을흔들어라
21/09/07 18:17
수정 아이콘
제가 즐겨가는 맛집이라기보다는 어른들이 종종 들리시는 맛집이라 따라간거에 가깝죠 크크크크 전골도 밥 볶아먹을 땐 맛있던걸로 기억. 탕이 근데 좀 더 맑고 시원한 느낌이라서 더 좋은거 같아요
곰돌이푸
21/09/07 11:06
수정 아이콘
기와집 지날때마다 먹어야지 먹어야지 했는데... 가봐야겠습니다.
판을흔들어라
21/09/07 18:17
수정 아이콘
몸보신 하세요
21/09/09 18:34
수정 아이콘
지난 주말에 갔더니 산길을 포장하고 있어서 중간에 돌아와야 했네요 ㅜㅜ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3548 [일반] 잠수함은 어떻게 물 밑을 보고 다닐까? + 우리에게 핵잠이 필요한 이유중 하나 [41] 나주꿀4883 21/09/29 4883 35
93547 [일반] 오징어게임에서의 깐부 [47] 로드바이크6617 21/09/29 6617 0
93546 [일반] 출생률에 대한 두서없는 사견. [117] 벨로린6218 21/09/29 6218 16
93545 [정치] 고난의 윤석열, 대검 장모 변호문건과 부친 집 매매 [245] 유료도로당13006 21/09/29 13006 0
93544 [일반] 성남시민 초청 힐링 콘서트 [15] 빵pro점쟁이4155 21/09/29 4155 3
93543 [정치] 불공정에 노출될 기회가 많아졌습니다 [61] 아루에8091 21/09/29 8091 0
93542 [정치] 나랑 안 놀아주면 아저씨 감옥 간다? [57] 2021반드시합격9213 21/09/29 9213 0
93541 [정치] 10월부터 시행되는 상생소비지원금 정리 [45] Leeka7233 21/09/29 7233 0
93540 [일반] 9월에 찍은 사진들 [23] 及時雨2396 21/09/28 2396 14
93539 [일반] 살살 녹는 업진살 먹으면서 개식용 반대할 수도 있지! [247] 아스라이10509 21/09/28 10509 10
93538 [일반] [역사] 에디슨이 최초가 아니라고? / 전기조명의 역사 [2] Its_all_light1733 21/09/28 1733 7
93537 [일반] 수능의 킬러문항은 불법화되어야 하는가 [121] 나주꿀6690 21/09/28 6690 0
93536 [일반] 혹시 경기도에 거주중인 만19세~34세분들 계신가요?? [69] 대장햄토리12981 21/09/28 12981 7
93535 [일반] 나라가 있어야 문화가 있다 [130] 코와소8275 21/09/28 8275 13
93534 [정치] 국회 세종의사당이 확정되었습니다. [64] Leeka8080 21/09/28 8080 0
93533 [일반] 이제 인간이 설 곳은 점점 줄어드는 것 같네요... [34] 슷하vs슷하5843 21/09/28 5843 0
93532 [일반] 남자의 소득과 결혼의 상관관계? [59] Leeka6417 21/09/28 6417 7
93531 [일반] PGR21의 자유게시판은 조금은 무거운 느낌입니다 [139] 블랙리스트5474 21/09/28 5474 6
93530 [정치] 갈수록 태산인 곽상도 아들 해명 [162] 이른취침10907 21/09/28 10907 0
93529 [일반] E-SPORTS 게임 플레이 환경은 더 개선되었으면 좋겠습니다. [15] 즈카르야3038 21/09/28 3038 5
93528 [일반] 태어나서 처음으로 정기후원을 시작했습니다. [42] ArcanumToss3828 21/09/28 3828 16
93525 [일반] 탄소중립은 어려운 거지 불가능한 것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208] 트와이스정연9183 21/09/27 9183 21
93524 [정치] 남여 젠더갈등, 그 이후는? K 마케이누의 시대가 오는가 [238] 나주꿀13607 21/09/27 1360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