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9/04 04:13:29
Name 라쇼
Subject [일반] 오쿠이 마사미가 부르는 슬레이어즈, 에반게리온의 숨은 명곡들 (수정됨)
유튜브 알고리즘으로 오쿠이 마사미가 부른 슬레이어즈 노래를 듣는데 처음 들어보는 곡인 겁니다. 애니를 다 봤는데 어째서 들어본 기억이 안나지? 의아해했는데 알고보니 라디오 드라마 ost 더군요. 혹시 다른 작품도 이런 숨겨진 노래가 있나 싶어서 찾아보니 에반게리온에도 오쿠이 마사미가 불렀던 곡이 있었습니다. 이건 더욱 가관인게 배경에서 살짝 스쳐가는 노래라서 집중하지 않으면 기억도 못하겠더라고요.

아니, 숨바꼭질하는 것도 아니고 이 좋은 노래들을 왜 꽁꽁 숨겨놨는지 좀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하지만 오랜만에 숨겨진 보물상자를 발견한 것 같아서 흡족하네요.좀 생소한 곡들이 많이 나오겠지만 제가 강력히 추천드리는 노래들이에요. 혼자만 듣기엔 아깝기도 하고 pgr 여러분들하고 같이 감상하고픈 마음에 글을 올려봅니다.









슬레이어즈 op Get Along 2021 라이브


슬레이어즈 NEXT ed 방해하게 두지 않아 邪魔はさせない 라이브


슬레이어즈 이미지 송 IN THIS ARM


IN THIS ARM 라이브


슬레이어즈 라디오 드라마 ost Process


슬레이어즈 라디오 드라마 ost naked mind


슬레이어즈 라디오 드라마 ost 무지개처럼 虹のように


슬레이어즈 라디오 드라마 ost 성실한 계기 真面目なキッカケ


슬레이어즈 라디오 드라마 ost 최고의 GAMBLE


최고의 GAMBLE 라이브


슬레이어즈 라디오 드라마 ost 전장의 마돈나


슬레이어즈 엑설런트 ost Never die


Never die 라이브


Never die 커플링곡 되고 싶어 なりたい


앨범 슬레이어즈 에토세토라((1) Excellent! 리나 인버스 오늘도 가자 수록곡 - 잠들지 못하는 밤은 眠れない夜は…



겟 얼롱 라이브 영상은 올해 있었던 슬레이어즈 이벤트에서 하야시바라 메구미와 오쿠이 마사미가 같이 부른 노래입니다. 둘다 나이에 비해선 젊게 사네요.

방해하게 두지 않아 밑으로 있는 노래들은 슬레이어즈 라디오 드라마와 ova 슬레이어즈 엑설런트의 노래들입니다. pgr에도 슬레이어즈 전 시리즈를 보신 분들이 많으실테지만 처음 들어보는 노래일거라고 예상이 되네요. 라디오 드라마 ost로 쓰이기엔 아까운 명곡들만 모여있습니다. 특히 IN THIS ARM, Process, 무지개처럼, 되고싶어가 정말 마음에 드네요. 노래를 들으면서 드는 생각은 이 좋은 노래들을 왜 애니메이션 주제가로 안쓰고, 라디오 드라마에?? 이런 의문만 계속 맴돌더군요. 도대체 왜???

그나저나 프로세스는 어디서 많이 들어본 멜로디인데 어디서 들었는지 모르겠네요. 분명 어디선가 들어본 듯 한데 말이죠.








신세기 에반게리온 4화 삽입곡 FACE


신세기 에반게리온 4화, 12화 삽입곡 - Bay side love story -from Tokyo-


신세기 에반게리온 22화 삽입곡 신기한 밤 不思議な夜


에반게리온 tv판은 본지도 오래되서 솔직히 이런 노래가 나온 적이 있었나 기억도 나지 않습니다. 이 글을 보는 분들 중에 노래를 기억하는 분이 계실런지 모르겠네요. 페이스와 신기한 밤은 오쿠이 마사미의 노래 스타일에선 드문 잔잔한 곡이라 신선하더군요.

베이사이드 러브스토리 프롬도쿄는 처음 들어보고 엔카인가? 싶다가 블루스인가?? 다시 아니, 엔카인가??? 제가 음알못이라 음악 장르 같은건 잘 모르지만 참 오묘한 노래더군요. 빠빠야 빠빠야 하는 코러스도 상당한 중독성이 있습니다. 오쿠이 마사미가 부른 노래 중에선 참 독특한 곡이니 들어보세요. 해당 영상 유튜브 페이지로 가면 댓글에 가사도 있습니다. 미사토의 테마곡 같은데 가사를 보면서 들으니 더욱 느낌이 사는군요.







GS 미카미 극락대작전 op 고스트 스위퍼


GS 미카미 극락대작전 극장판 ed My Jolly Days


GS 미카미 극락대작전 극장판 ost beats the band


오쿠이 마사미는 고스트 스위퍼 노래도 불렀더군요. tv판 주제가를 부른 가수는 다른 사람이지만 나중에 오쿠이 마사미가 커버로 부르기도 했습니다. 오쿠이 마사미가 부른 버전이 더 좋더라고요. 극장판 노래는 처음 들어보는데 역시 이 노래도 좋네요.









우주전함 야마모토 요코 op1 그래 반드시 そうだ、ぜったい。


우주전함 야마모토 요코 op2 천사의 휴식

https://youtu.be/YMzzqadhLVA
라이브1

https://youtu.be/XY3M0ooX_Ck
라이브2


우주전함 야마모토 요코 ed1 Shake it!


우주전함 야마모토 요코 ed2 루루루

우주전함 야마모토 요코는 저도 제목만 들어본 애니라 무슨 내용인진 잘 모르겠습니다. 슬레이어즈랑 에바 노래만 올리기엔 아쉬워서 함께 올려봅니다.








소녀혁명 우테나 op 윤무 레볼루션


윤무 레볼루션 2021 라이브


소녀혁명 우테나 극장판 ost Rose & Release


소녀혁명 우테나 극장판 ed 때론 사랑은 時に愛は

오쿠이 마사미 하면 윤무 레볼루션이 빠지면 섭하겠죠. 극장판 노래는 저도 처음 들어보네요. 두번째 영상은 마츠자와 유미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 나와서 우테나 주제가를 부르는 영상입니다.








폭렬헌터 엔딩 MASK 라이브

폭렬헌터 노래는 안올리려고 했는데 라이브 영상이 보여서 올려봅니다.








디지캐럿 op Only One, No.1


Only One, No.1 라이브


디지캐럿 오프닝도 참 좋더라고요. 오쿠이 마사미랑 잘 매치가 안되는 작품이지만 또 노래는 그럴듯하게 어울리는 것 같네요.








봉신영역 엘츠바유 op Kiss In The Dark


Kiss In The Dark 라이브

겜게에 플스겜 노래를 올렸다가 다른 분 추천으로 알게된 곡인데 아유 좋네요.









그리자이아의 낙원 op FISSION

ps vita로 나온 게임 그리자이아의 낙원 오프닝 FISSION 입니다.







경계선상의 호라이즌 ed2 하늘의 노래 ソラノウタ

애니는 못봤지만 노래는 좋네요.








원래 오쿠이 마사미 특집으로 글을 쓰려고 했는데, 그녀가 부른 노래들이 많아도 너무 많더군요. 나중에 한 번 더 오쿠이 마사미 관련 글을 써보고 싶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공항아저씨
21/09/04 04:38
수정 아이콘
굵직한 애니들이네요
21/09/04 06:49
수정 아이콘
디지캐럿 오프닝은 듣자마자 다 찾아듣게 할정도로 임팩트가 있었습니다..
근데 애니는 짧게 얼마 안되더라구요
21/09/04 07:15
수정 아이콘
디지캐럿 노래 너무 조와용
카푸스틴
21/09/04 07:03
수정 아이콘
(수정됨) 특정가수 노래모음이라는걸 놓쳐서 삭제합니다
21/09/04 07:07
수정 아이콘
좋은 노래죠. 오쿠이 마사미가 부른 노래만 올리는거라서 다음 기회에 올리겠습니다.
카푸스틴
21/09/04 07:11
수정 아이콘
제가 가수를 놓쳤네요 에궁..
21/09/04 07:13
수정 아이콘
아니에요. 덕분에 오랜만에 if i cant be yours를 들어보네요. 감사합니다.
플리퍼
21/09/04 09:34
수정 아이콘
아니 토요일 아침부터 이런 덕스러운 게시물을 올려주시면...............................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전부다 추억이네요. 그리고 말씀대로 라디오 드라마 노래들 참 좋네요. 옛날 생각이 물씬...
21/09/04 12:45
수정 아이콘
90년대 느낌이 물씬 풍기는게 너무 좋읍니다...
헤븐리
21/09/04 12:18
수정 아이콘
슬레이어즈 잠들지 못하는 밤은도 참 많이 들었었네요 흐
21/09/04 12:44
수정 아이콘
처음들어보는 노래인데 좋네요. 하야시바라 메구미랑 같이 부른 곡이군요. 추가했습니다.
21/09/04 18:22
수정 아이콘
슬레이어즈 노래들은 오래만이군요.
덴드로븀
21/09/05 00:53
수정 아이콘
교수님 항상 감사합니다.

슬레이어즈 OST 도 진짜 많이 들었었는데 저 라이브들은 처음듣느데 어마어마하네요 크크
21/09/05 01:04
수정 아이콘
아이구 덴드로븀님 잘 오셨습니다. 라디오 드라마 ost로 썩히기엔 진짜 아까운 노래들이에요. 오쿠이 마사미는 라이브로 노래를 들어야 더욱 진가가 드러나죠. 슬레이어즈 신작이 나와서 저 노래들도 다시 쓰였으면 좋겠네요.
마감은 지키자
21/09/05 17:00
수정 아이콘
오쿠이 누님 하면 역시 윤무 레볼루션이죠.
잼프로젝트 내한 콘서트에서 라이브로 들을 수 있어서 정말 좋았습니다.
본문에 없는 노래 중에서는 스크랩드 프린세스의 오프닝인 Little wing도 좋아합니다.
세츠나
21/09/05 18:59
수정 아이콘
음 있는지 모르셨다는 곡이 어느거죠? 영상이 너무 많네요...
21/09/05 19:02
수정 아이콘
슬레이어즈 라디오드라마 노래하고 에바노래에요. 이번에 처음 듣는 곡들이라 올려봤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3531 [일반] PGR21의 자유게시판은 조금은 무거운 느낌입니다 [139] 블랙리스트5435 21/09/28 5435 6
93530 [정치] 갈수록 태산인 곽상도 아들 해명 [162] 이른취침10848 21/09/28 10848 0
93529 [일반] E-SPORTS 게임 플레이 환경은 더 개선되었으면 좋겠습니다. [15] 즈카르야2999 21/09/28 2999 5
93528 [일반] 태어나서 처음으로 정기후원을 시작했습니다. [42] ArcanumToss3807 21/09/28 3807 16
93525 [일반] 탄소중립은 어려운 거지 불가능한 것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208] 트와이스정연9147 21/09/27 9147 21
93524 [정치] 남여 젠더갈등, 그 이후는? K 마케이누의 시대가 오는가 [238] 나주꿀13556 21/09/27 13556 0
93523 [일반] 신세계 그룹의 분리경영의 신호탄이 올라갔습니다. [21] Leeka7657 21/09/27 7657 4
93522 [일반] 코로나 확진 됐습니다 [42] 핸드레이크9245 21/09/27 9245 16
93521 [정치] 세금 낼 바엔 물려준다...부동산 증여 더 늘고 시기 빨라졌다 [40] Leeka7715 21/09/27 7715 0
93519 [정치] 문 대통령 “이제는 개 식용 금지 신중히 검토할 때” [220] 깃털달린뱀12236 21/09/27 12236 0
93518 [정치] 오징어게임 인기에 편승하는 대만 정치인들 [15] 나디아 연대기6725 21/09/27 6725 0
93517 [정치] 대출 규제와 가격 펌핑 [44] LunaseA5552 21/09/27 5552 0
93516 [일반] 친환경의 역설 - 급등하는 화석연료 가격 [120] 맥스훼인6361 21/09/27 6361 9
93515 [일반] (강스포)오징어게임을 보고나서 끄적이는 생각들 [8] Rays3056 21/09/27 3056 3
93514 [일반] 난 집을 원해요 [23] 아난5445 21/09/27 5445 2
93513 [정치] 청와대 "부동산 정책 가장 아쉬워… 다음 정부는 이런 일 없어야" [114] 미뉴잇10671 21/09/27 10671 0
93512 [일반] 오징어게임에 염증을 느낍니다 [166] Beam812296 21/09/27 12296 3
93511 [일반] 그래프로 알아보는 각 국가의 코로나 백신 1차 접종과 2차접종의 텀 [7] 여기3367 21/09/27 3367 2
93510 [일반] (강스포) 생각나는데로 오징어게임 해석 [25] 드문5423 21/09/27 5423 21
93509 [정치] 국민은행이 대출을 추가로 축소합니다. [51] Leeka10062 21/09/26 10062 0
93508 [일반] (강강강스포) <오징어 게임>의 자본-인간 관계의 고찰에 대하여 [26] esotere4700 21/09/26 4700 19
93507 [정치] 원유철 전대표는 얼마나 억울할까 [53] 유목민9712 21/09/26 9712 0
93506 [정치] [스압주의] 일본 자민당 총재 후보자 타운미팅(독도, 역사날조??) [14] 아롱이다롱이2968 21/09/26 296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