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8/26 18:26:00
Name 길갈
Subject [일반] (데이터, 스압) 이번 아프간 이송작전 사진들 (수정됨)
kPjb1VD.jpg

r7iBF0h.jpg

vf8dZTi.jpg

LuQj0vm.jpg

jkcXP4R.jpg

TXu3iBj.jpg

kov9uUM.jpg

jTfLs2c.jpg

2EYp3bU.jpg


사진출처 연합뉴스
https://www.yna.co.kr/search/index?query=%EC%95%84%ED%94%84%EA%B0%84&ctype=P


작전 관련해서 자세한 내용은 아래 뉴스 링크를 참고하시면 좋을 거 같습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001&oid=001&aid=0012622573



[아프간 탈출과 한국식 피라미드형 연락망]
https://pgr21.com/humor/431209

탈출 과정 관련해서는 위글에 간단히 나와있긴 합니다만..

작전 첫날에는 30여명 밖에 도착을 안 했다고 하는데
갑작스럽고 당황스러운 상황 속에서 외교부 및 현지 담당자가 민첩하게 대응해서 잘 진행된 거 같습니다.
지휘한 외교부나, 완벽하게 수행한 공군도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

우리야 여기서 K-연락망이라고 유머스럽게 얘기하지만
담당자는 첫날에 모인 숫자보고 머리가 진짜 새하얘지는 상황이 아니었을지.. -_-;;;

약 400명의 인원 중 절반 가까이가 10세 미만 아동이라고 하는데
한국에 계속 남을지 다시 돌아갈지는 모르겠다만, 만약 남는다면 잘 적응했으면 좋겠습니다.




ZYZ6im1.jpg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001&oid=469&aid=0000625795

한편 숙소가 있는 진천군쪽 군민들도 급하게 회의를 하고 수용 결정을 했다고 하는데 감사한 일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Davi4ever
21/08/26 18:32
수정 아이콘
우리야 방구석에서 이게 맞네 저게 맞네 이야기하지만 얼마나 급박한 상황이었을지 상상조차 가지 않네요.
관계자 분들과 아프가니스탄에서 오신 분들 모두 고생 많으셨고 진천군 군민 분들도 정말 멋집니다.
21/08/26 18:38
수정 아이콘
네이버 댓글은 괜히 봤네요...
부질없는닉네임
21/08/26 18:39
수정 아이콘
갓난아기 실린 유모차 사진 보니 어질어질하네요. 히잡 빼면 옷차림들도 굉장히 세속화되신 분들같으니 한국사회에 잘 적응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다크 나이트
21/08/26 18:59
수정 아이콘
히잡이야 그냥 의미부여가 안되면 옷차림 전통적 옷차림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라...
부질없는닉네임
21/08/26 19:06
수정 아이콘
딱히 독실한 신자도 아닌데 그냥 원래 쓰던 거니까, 중동 모래사막에서 머리 안 가리면 힘드니까 등등의 이유로 쓰는 분들도 많은 것 같더라구요.
다크 나이트
21/08/26 19:13
수정 아이콘
고온건조하고 모래바람이 많은 지역에서 저런 비슷한 차림이 다들 있더군요. 시원하고 좋다고...
워체스트
21/08/26 19:12
수정 아이콘
우리나라에 들어와있는 이슬람교 경우에는 어지간한 이슬람국가에서도 혀를 내두를 세속주의 이슬람이라 크크... 바로 적응할꺼라 봅니다.
다크서클팬더
21/08/26 19:15
수정 아이콘
안하던 사람들이 탈레반때문에 하고 나왔을수도..
나주꿀
21/08/26 18:48
수정 아이콘
한국에서 알고 지내는 무슬림 외국 친구와 지인들을 만나고 나서 몇 가지 생각이 드는 게 있었습니다.
물론 제 개인적인 경우니 크게 확대 해석할 필요는 없습니다.

1. 나 같은 놈이 한국에서 태어난 것만 해도 더럽게 운 좋은거였고, 혜택을 많이 입은 거였구나.

2. 무슬림 여자사람 친구들 이야기를 들어보면
농담으로라도 한국이 중동보다 여성인권이 떨어진다는 이야기 하면 안되겠구나 그런 생각도 들고요.
(실제로 이 이야기를 친구에게 농담삼아 했다가 크게 다퉜습니다)

3. 제가 알고 지내는 그 친구들은 생활력도 왠만한 한국인은 비비지도 못할 정도로 좋은 편이고, 정말 강인합니다.
나름 그 나라에선 엘리트에 가까우니 한국까지 유학와서 석,박사 학위도 따고 하는 거겠지만요.
외국인이라고 해서 팍팍한 삶을 헤쳐 나가는건 우리랑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4. 한국에 와서 팍팍하게 사는 와중에도 장학금 받은 돈을 아끼고 번역 및 통역 알바로 본국에 있는 부모님 병원비로 보내는 걸 보면
그 애들도 우리랑 똑같이 가족을 사랑하고 아낄 줄 아는 사람이구나.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60~80년대 한국에서 선진국으로 유학갔던 사람들처럼 나중에 본국에 있는 어려운 사람을 도와야한다는 모범적인 엘리트 의식도 느껴지더라고요
워체스트
21/08/26 19:02
수정 아이콘
이번 군사수송작전은 정말로 연계와 협조. 엠바고등 완벽한 작전 이었던 것 같습니다. 거기다가 난민이라는 명칭대신 특별공로자, 아프간 협력자라는 명칭으로 발표한것에 대해서도 외신들도 칭찬하더군요. 우리나라 여론도 우호적이구요.

반면, 지금 일본도 똑같은 이 문제로 지금 가장 큰 뉴스가 되었는데, 부서간에도 연계가 안되고 현지와는 협조가 잘 안 될뿐더러 은밀해야할 작전상황에 출정식식이라며 보란듯이 언론사 대동하고 민간에 공표해서 작전이 노출시켰더군요. 지금은 탈레반이 아프간인들은 공항에 못들어가게끔 검문하고있다는데, 이 상황에 탈출대상들에게 알아서 공항에 오라고 한 상태인데다가 탈레반이 자위대는 빨리 꺼져라고 으름장 놓은 상태니 향후까지 불투명한 전망이...
이선화
21/08/26 19:10
수정 아이콘
국방부 보도자료 보니 파키스탄과 미국을 포함해서 타국과의 협조도 스무스하게 이뤄졌던 것 같네요. 간만에 진짜 프로다운 일처리라고 느꼈습니다.
21/08/26 19:16
수정 아이콘
대만도 자기들한테 요청하고 지나갔다고 싱글벙글 크크크
이선화
21/08/26 19:17
수정 아이콘
앗 그러고보니 그것도 있었죠. 국방부 보도자료에서는 베트남, 필리핀 등은 언급했는데 대만은 그냥 "...등의 우호국가"로 언급 슬쩍 피한 거 보면 중국에게 괜히 책 잡힐 워딩도 배제했네요.
화려비나
21/08/26 20:38
수정 아이콘
파키스탄 공참이랑 공조해서 공항 빌린건 진짜 어케했냐 소리가 저절로 나옵니다.
antidote
21/08/26 19:49
수정 아이콘
일본 까는거 별로 안좋하는 사람인데 이 건은 일본 행정이 너무 후졌더군요.
자위대와 외무성간 협조도 안되는 것 같고, 사전에 언론 노출되어 오히려 구출 대상이 위험에 빠지고
아무리 자위대가 자위대일뿐 군대가 아니라는데 진짜 이 무슨 당나라 군대 같은 행정인지.

특히 사전에 작전이 노출되면 작전 성공률이 떨어지는데 출발하면서 동네방네 다 광고하고 나가는 것부터가 어이가 없는 수준
추억은추억으로
21/08/26 20:42
수정 아이콘
한페이지 아래만 가봐도 일본은 C-130을 3대나 보내며 서방과 동맹에 일본의 영향력을 과시하는데 한국은 아무것도 안한다고 자조섞인 말만 하고 있죠.
배고픈유학생
21/08/26 19:12
수정 아이콘
이건 진짜 잘한거 같아요
VictoryFood
21/08/26 19:31
수정 아이콘
아이들이 한국문화에 잘 적응해서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21/08/26 19:32
수정 아이콘
멋진 글 추천!
21/08/26 19:35
수정 아이콘
아이들 귀엽네요 흐흐
21/08/26 19:39
수정 아이콘
언젠가 아프가니스탄이 안정을 되찾은 뒤, 사진속 어린이들이 한국에서 잘 성장해서 귀국하여 아프가니스탄 재건에 보탬이 된다면 정말 뜻깊은 일이겠네요.
뒹굴뒹굴
21/08/26 19:48
수정 아이콘
이건은 정말 잘처리 했고 여기 저기 글좀 찾아보니
기본적으로 이건에 대한 여론은 위아더월드네요.
물론 헛소리하다 욕먹는 소수는 있지만..
우리나라 사람들도 왠만하면 다들 좋은 사람들 같아요 흐흐
cruithne
21/08/26 19:57
수정 아이콘
다행이네요ㅠㅠ 해피엔드딩은 못돼도 새드엔딩은 아니었으면 합니다. 마침 딱 어제 모가디슈 보고왔는데..ㅠㅠ
재간둥이
21/08/26 19:58
수정 아이콘
이제 한국 사계절의 매운맛을 맛보겠군요
전자수도승
21/08/26 21:12
수정 아이콘
저기가 춥기도 덥기도 먼지(.......)도 한국보다 더 한 동네라죠
딱 하나 차이라면 물은 우리가 더 많다는거
재간둥이
21/08/26 23:48
수정 아이콘
무시무시한 내성을 지닌분들이 오신거군요. 그래도 습덥은 처음 느낄텐데 새로운 종류의 더위를 알겠네요
21/08/26 20:31
수정 아이콘
근데 우리가 수송작전 완료 전까지 탈레반한테 노출 안되고 비밀스럽게 잘 한거처럼, 작전끝나고도 다른나라 작전 완료되기 전까지 어느 정도 숨기고 있는게 다른나라에 또 도움되는건 아닌가요?
할매순대국
21/08/26 20:34
수정 아이콘
이전에 피쟐에서 카불에서 같이 일했다는 분이 도와달라고 연락하셨다고 글올리신 그 분은 어떻게 되었는지 궁금하네요
진산월(陳山月)
21/08/26 23:51
수정 아이콘
https://pgr21.com/freedom/93133

다행스럽게도 이번에 함께 들어 왔다네요.
4Atropos
21/08/26 21:03
수정 아이콘
인도주의적 관점으로도 충분히 타당하고 기분좋은 결말이지만..
동맹국 및 우호국 협력이 이렇게 매끄럽게 진행된 점 + 자국 항공전력 만으로 왕복 2만키로 넘는다는 수송작전에 성공한 점도 고무적이고 자랑스러운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공중급유기 도입할때 논란도 많았었는데.. 이런걸 의도한 것은 아니였겠지만.. 공정통제사 투입도 그렇고, 공군의 작전수행가능구역 인증 제대로 했네요..
21/08/26 21:12
수정 아이콘
이 건은 정부 칭찬합니다~
21/08/26 21:14
수정 아이콘
잘한 일이고 세세한 부분에서 일을 잘했다고 밖에 볼 수 없는 부분들이 많네요.
문재인 대통령의 해외 순방 때 제일 먼저 하는 것이 한국전 참전 용사들이나 기념지를 찾아가는 것도 그렇고
코로나 때 해외 참전 용사들에게 방역 물품들을 보낸 것도 그렇고
본인 가족이 한국전 때 참전군들의 직접적 도움을 받아서 그런지 이런 부분은 꼼꼼히 잘 챙기는 것 같습니다.
국내 독립운동가나 참전 용사들 예우하는 것도 그렇고
그런 부분에서는 확실히 국가를 위해 헌신한 사람들을 모른채 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반드시 필요한 부분이고 잘하고 있다고 봅니다.
Euphoria
21/08/26 21:16
수정 아이콘
좋은일 하긴했는데 초치긴 싫지만 진천군에서 천하제일 선교대회 일어나지않을까 예측해봅니다.
이른취침
21/08/26 22:15
수정 아이콘
탈레반에 비하면 K-선교는 순한맛일까요? 아님 더 매운맛일까요?
21/08/26 22:47
수정 아이콘
김치맛 츄라이 츄라이가 AK94맛동산보단 당연히 낫겠죠
Euphoria
21/08/26 23:33
수정 아이콘
제 상상의 나래속에선
미쿡블랙유머중 이슬람테러범 고문중 그어떤것에도 끄떡없던 테러범이 24시간 뜨또음악에 gg쳣다는게 생각나다보니..

아마 1인시위(?)를 가장한 선교로 확성기달린 포터 갖다놓고 24시간 찬송가부터 시작하지 않을까요?
21/08/26 23:23
수정 아이콘
혹시나 진천지나갈일 있으면 담배 한 3보루사겠습니다.
지방세라도 보탬을... ( ...)
우리아들뭐하니
21/08/27 02:37
수정 아이콘
딱 하나 걸리는건 이번에 특별공로자로 F-2 비자를 준다던데..
작년에 625 70주년으로 겨우 참전국 우수인재와 참전용사 후손이어야 F-2 비자 받을 수 있게 바뀌었는데 너무 쉽게 주는건 아닌지..
번개크리퍼
21/08/27 03:39
수정 아이콘
페이지 너머의 아프간 관련 글에 일본은 수송기 세 대나 보낸다 선진국의 위엄 어쩌고 저쩌고 글을 보면 [우리나라는 집안에서 큰소리 뻥뻥치면서 밖에나가면 남들한테 말한마디 못하는 그런 식의 외교를 참 잘한다]는 비웃음 댓글에 추천 수십개 박히고 그러던데 결과는 완전 딴판이네요. 하긴 어떤 또라이가 작전하러 가는데 동네방네 떠들면서 자랑하나요. 네덜란드는 대사관이 현지 직원에게 말도 없이 튀고 스웨덴이며 영국이며 작전 개판나는 와중에 이 정도 작전 성공은 칭찬해줘야죠.
아밀다
21/08/27 08:19
수정 아이콘
400명 안 되는 인원을 그것도 진짜 난민도 아니고 협조한 인물과 가족들만 선별해 받은 걸로 우리도 난민 받았다 뽕 채우긴 좀 민망하고, 대신 뽕을 채울 부분은 이 작전을 아무 문제없이 매끄럽게 진행해낸 역량들인 것 같습니다. 몹시 먼 아프간인데 심지어 탈레반이 장악한 위험한 현장을 뚫고 낙오자 없이 계획했던 인원을 모두 수송하는 데 성공한 게 놀랍네요. 일본의 사례와도 비교가 되던데, 실제로 대단한 일이라 생각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3407 [일반] 3번째로 이사 글을 올립니다. [4] style4505 21/09/18 4505 1
93406 [일반] 백신 접종률 및 코로나 확진자 연령별 통계 현황 [43] 손금불산입6218 21/09/18 6218 4
93405 [일반] [보건] 1차 접종자가 70%를 넘었다기에.. [63] 어강됴리10435 21/09/17 10435 11
93404 [정치] 화천대유 고배당 관련 계약 조건이 나왔네요. (내용 추가) [132] 지구돌기12458 21/09/17 12458 0
93403 [정치] 윤미향 공판소식 [92] 대패삼겹두루치기10082 21/09/17 10082 0
93401 [일반] NC 소프트가, 트릭스터m, 블소2의 실패룰 반성하며, 달라질꺼라 예상해봅니다. [88] 마르키아르7321 21/09/17 7321 6
93400 [일반] 영화 1622편을 보고 난 후, 추천하는 숨겨진 수작들 [43] 최적화4988 21/09/17 4988 22
93399 [일반] 버트런드 러셀의 노벨상 수상 수락 연설에서 발췌 [4] 아난3808 21/09/17 3808 14
93398 [일반] 나 더치커피 좋아하네. [33] Red Key5207 21/09/17 5207 65
93397 [정치] 올해 늘어난 가계대출, 사실 50% 이상이 전세대출이였다. [79] Leeka8970 21/09/17 8970 0
93396 [일반] 추석 때 볼만한 영화 / 드라마 / 다큐멘터리 / 책 / 웹소설 등을 추천합니다 [29] 리자몽5029 21/09/17 5029 6
93395 [정치] 토론회에서 조국 언급했다고 도망가는 국회의원 [158] Alan_Baxter12379 21/09/17 12379 0
93394 [일반] ??? : 야, 이 트럼프 같은 놈들아! / ??? : 꼬우면 앵글로색슨족 하시든가 [35] 나주꿀5758 21/09/17 5758 4
93393 [정치] 백신에 대한 언론의 논조 비판 [121] SkyClouD7313 21/09/17 7313 0
93392 [일반] 네이버 시리즈에서 호소다 마모루 감독 제작 애니메이션 무료 이벤트 진행중입니다. [29] lasd2414277 21/09/17 4277 10
93391 [정치] 화천대유 사건을 정치적으로 몰고 가면 안될듯 합니다 [112] 강변빌라1호10662 21/09/17 10662 0
93390 [일반] 아재들의 추억소환을 위한 옛날 게임브금 - 신세계악곡잡기단 [30] 아스라이3138 21/09/16 3138 4
93389 [일반] 어제 발표 된 한국 미사일 관련 이런 저런 얘기들 [47] 가라한6833 21/09/16 6833 27
93388 [일반] 삼성, '240조' 투자 및 7만명 추가 고용한다.. "단일기업 사상 최대 규모" [116] 준벙이11677 21/09/16 11677 17
93386 [정치] 우병우 총 1년형 확정, 300만원가량 보상 받을듯 [70] PUM8873 21/09/16 8873 0
93385 [일반] 아이언맨을 죽일뻔한 물질, 왜 그렇게 비싸진 걸까 [28] 나주꿀7284 21/09/16 7284 8
93384 [일반] 적당한 수준의 실거주 1주택을 추천하는 이유 [166] Leeka11135 21/09/16 11135 13
93383 [정치] 이른바 '월간 김종인'으로 불리고 있는 김종인 인터뷰 오늘자 내용... [24] 하얀마녀7420 21/09/16 742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