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6/25 22:18:41
Name greatest-one
File #1 1231453822020022622065b76_7806_40f3_9ed8_a0b9840370e0.png (375.6 KB), Download : 15
Link #1 https://www.youtube.com/watch?v=0n2ItsCmLtw
Subject [일반] 퇴직일에 지하철 출입문 사람끼는 사고 막은 이야기 (수정됨)


3월 야근수당 계산해보니 100만원어치를 했으나...실제로 받은건 30만원...
이유는? 그 이상을 줄만한 돈이 없다는 핑계삼아 한도제한...
밖으로는 정의를 논하지만...안으로는 후려치기...이거시 현실이죠

그래 드럽고 치사해서 어차피 3월까지만 참아준다. 중요한 일만 처리해주고. 그 이후는 얄짤없음
이사도 가야 하니, 대출을 받아야 하고, 그럼 소득증빙, 재직증빙이 필요하니...꾹꾹 참다참다...
너무 힘들어서 하루만 쉬겠다고 미리 말했건만 퇴근 직전에 불러서 이거저거이거저거....지랄지랄
그거 다 할수 있으면 진즉에 다했지. 전달 야근시간 좀 보고 떠들어라....
새벽에 간게 며칠인데...택시비라도 주기나 하냐? 야근 더 못하게 해야될 판에...그런거 없죠

그래서 연차일에 은행가서 대출신청 넣자마자 다음날 바로 퇴사하겠다고 던졌습니다.
그게 4월인데...오늘 퇴사하네요. 예상하는 바를 한치도 벗어나지 않고...질질 끌려서
알아서 구하던지 말던지 하라하고 날짜 고지하고 잔여휴가/안식휴가 다 붙여서 마무리 했습니다
안식휴가도 안주려고 핑계 엄청대더니..규정들고 단체로 문제제기하니까 결국 마지못해 주네요
실제 퇴사일은 더 앞인데 그나마 후임이 구해졌으니 인수인계좀 해달라해서 오늘까지 나갔습니다.
거의 랩하듯이 다다다 떠들고 끝냈네요.

30분정도 늦게 출근해도 된다고 해서 약간 늦게 나갔는데...얼마나 가기 싫던지...
그래도 제 잔여월급/퇴직금 신청처리 하려고 나갔습니다. 속이 다 후련하네요

그래서 제목과 같은 일이 아침에 벌어졌습니다
위에 짤과 같은 경험 많으실텐데요
늦게 자리에서 일어나신 어르신 한분이 일어나서 출입문 밖으로 목만 내밀고 좌우로 살피고 계셨는데... 아마 역이름 보시려고 한거 같습니다
시간이 되서 문이 닫히길레 너무 놀래서 확 잡아 당겼습니다.
문에 살짝 부딪치시긴 하셨는데 천만 다행이었습니다
이어폰 끼고 있어서 말씀하시는건 못들었는데 웃으시면서 노약자석으로 가시더라구요
몸 동작이 느리신거 보니 나이가 좀 있으셨는데....
천근만근 억지로 끌려가는 퇴직일에
그나마 착한일(?) 한김에
하소연도 좀 하고 싶어 슈퍼눈팅러 인데 겸사겸사 글 한번 남겨봅니다.
마지막 날도 남은 사람들 보다 늦게 퇴근해서 아래 짤 남기는걸 못한게 너무 아쉬우니 여기라도 남겨봅니다
이제 야구축구 구장투어 본격적으로 댕겨보려구요. 유로, 코파, 느바 플옵도 맘껏 보고 야 신난다

안녕히 계세요 여러분!
전 이 세상의 모든 굴레와 속박을 벗어 던지고 제 행복을 찾아 떠납니다!
여러분도 행복하세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6/25 22:26
수정 아이콘
계획하시는 모든일이 잘풀리기를 기원합니다 화이팅!
Hulkster
21/06/25 22:36
수정 아이콘
현실히어로를 응원합니다!
21/06/25 22:40
수정 아이콘
좋은 일 하셨네요. 나중에 복 받으실 거에요!
21/06/25 22:50
수정 아이콘
이번주 좋좋소 보며 백차장의 말에 진짜 눈물을 흘리며 탄복했습니다
이유진
21/06/25 23:04
수정 아이콘
잘하셨네요. 착한 일 했으니 로또라도 하나 사봅시다..흐흐
단지 그것뿐..
21/06/25 23:12
수정 아이콘
너무 좋을 일을 하셨어요! 선의의 행동에 꼭 좋은 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랄게요!
이웃집개발자
21/06/26 00:28
수정 아이콘
앞으로 좋은 일만 있으시길 응원할게요
21/06/26 02:28
수정 아이콘
선행 추천
샤오미
21/06/26 09:53
수정 아이콘
좋은 일 하셨습니다
첨부한 사진 같은 일 때문에 지하철 타면 폰으로 지도앱 켜놓고 위치 계속 보게 되네요
21/06/26 23:08
수정 아이콘
좋은 일도 도덕적 순발력이라고 해야 하나 그런 게 부족해서 못하기도 하더라고요. 빨리 판단하고 잘 도와주셨네요.
직장도 잘 풀리시기를 바랍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3018 [일반] 집안 청소하다가 35만원 득한 썰에 대해서. [16] 랜슬롯5408 21/08/19 5408 2
93017 [일반] 데이팅 서비스의 현실에 대해 말해볼까 합니다 [574] 심장소리20279 21/08/19 20279 101
93016 [일반] 독일은 백신이 남아 320만회분 버리네요. [101] 양말발효학석사11261 21/08/19 11261 5
93015 [일반] 비록 가짜지만 멋있는 지구 사진들... [29] 우주전쟁8318 21/08/19 8318 6
93014 [일반] [펌]아흐마드 마수드의 워싱턴포스트 기고문 번역 [63] 훈수둘팔자10273 21/08/19 10273 42
93013 [일반] 여느 개죽음 [16] bettersuweet5898 21/08/19 5898 20
93012 [일반] 신학대학교가 많다고 생각하게 되는 기사입니다 [45] SAS Tony Parker 7048 21/08/19 7048 9
93011 [정치] 난세의 영웅.. 드디어 올 것이 왔습니다 [54] 올해는다르다13466 21/08/18 13466 0
93010 [일반] 무너진 아프간을 보고 생각난 아랍의 봄의 시작점 [46] 나주꿀7888 21/08/18 7888 12
93009 [일반] 핫한 그 분 하니까 생각나는 혼밥 논란 [31] 옥수수뿌리9548 21/08/18 9548 4
93008 [일반] 다 받아 낼껄 그랬나? (나홀로 전자소송후기) [17] 나른한오후5560 21/08/18 5560 34
93007 [일반] z폴드 사용후기. 모기장따위는 단점이 아니다. [32] 아타락시아17742 21/08/18 7742 6
93006 [일반] 스티븐 킹을 거의 죽일 뻔 했던 자동차 사고... [13] 우주전쟁5865 21/08/18 5865 7
93005 [일반] 미국이 전 국민 대상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준비중이라고 합니다. [43] 김은동7912 21/08/18 7912 7
93004 [일반] 미드 영드 캐드 코미디 추천작 몇개 [5] azrock3120 21/08/18 3120 6
93003 [정치] 에이, 요즘 세상에 간첩이 어디 있어요? 그 후 이야기 [66] 나주꿀7416 21/08/18 7416 0
93002 [일반] 코로나로 인한 부동산가치 변동(뇌피셜) [43] Right4951 21/08/18 4951 0
93001 [정치] 카불 함락을 민족해방이라고 찬양하는 국내 모 인사 [202] aurelius12706 21/08/18 12706 0
93000 [일반] [보건] 델타변이 이후의 이스라엘과 타이완 [77] 어강됴리9154 21/08/18 9154 7
92999 [정치] 이준석 대표와 원희룡 후보의 녹취록 공방 [254] relax16341 21/08/18 16341 0
92998 [정치] 20대~40대 백신 예약률이 진짜 부진한걸까? [136] 여기10446 21/08/18 10446 0
92997 [정치] 부실대학에 생긴 꼬리표 [30] 밀리어10514 21/08/18 10514 0
92996 [일반] 그녀에게 [2] 우효2834 21/08/18 2834 2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