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1/09 12:51:36
Name lasd241
Subject [일반] 유료화 임박 웹툰 추천-극야
2016년 한국에서 촬영된 대규모 좀비물, '부산행'은 국내외 호평을 들으며 흥행에 성공했습니다.
2020년에 개봉한 '살아있다' 혹평과는 별개로 넷플에서 흥행을 했죠
그리고 최근에는 웹툰 원작 스위트홈이 넷플렉스 드라마로 제작되어 흥행중이라더군요. 이것도 평가는 엇갈린다지만요

이처럼 한국의 괴수물, 특히 좀비물이나 웹툰 원작 드라마가 세계에서도 먹히고 있다는건 참 고무적입니다.
한국의 창작물의 폭이 그만큼 넓어질 수 있는 기회를 얻는 것이니까요.
그런 의미에서 이번 추천 웹툰도 딱 이 시국에 맞지않나 싶습니다.
좀비물+웹툰원작?=드라마화 오우쓋
그리고 19일날 유료화라 지금 달리기도 좋고요.
운 스토리, 한 큰빛 작화의 '극야'입니다.

wUCJffq.jpg?1

주인공 차동환은 소방대원. 화재진압하러 출동하던 도중 길을 가로막고 있는 높으신 분의 자제분의 차를
소방차로 갈아버릴 정도로 확실한 일처리를 자랑하는 유능한 소방대원입니다. 
그러나 그 일로 높으신 분에 찍힌 차동원은 상관의 제안을 받아 잠깐동안 남극으로 파견나가있기로 합니다.
현재 남극에서는 한중일 합작으로 연구소를 세워 남극을 조사하고 있는데 그곳의 안전요원으로 파견된 것이죠.
이윽고 차동원은 한국 연구진들과 함께 남극으로 파견됩니다. 

초창기는 화목해보이던 한중일 연구소.
그러나 '어떤 일'을 계기로 서로 으르렁대는 사이가 되어있습니다.
한껏 냉각된 분위기 속에서 3개월동안 해가 뜨지 않는 극야 시간대에 접어든 연구소
대원들이 슬슬 지루해질 쯤 누구도 예상 못한 끔찍한 사태가 벌어지게 되는데....


서론을 읽으셨음 아시겠지만 끔찍한 사태는 바로 좀비화 사태입니다.
즉 이 웹툰은 하루종일 어두껌껌한 남극에서 돌연 나타난 좀비와 사투를 벌이는 차동환 및 연구진들의 사투를 담아냈습니다.
일단 이 웹툰을 추천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준비성이 느껴지는 설정들
작가가 정말 많은 사전조사를 했다는 것이 느껴질 정도로 남극 환경, 기지의 장비, 언어에 대한 묘사가 상세합니다. 
특히 언어도 그냥 한국말로 때우는게 아니라 다른 국적의 사람끼리 소통할 때는 영어로,
각자의 국가 인원끼리 소통할 때는 해당 국가의 언어로 표기해서 몰입감을 높여줍니다.

2. 설정을 바탕으로한 탄탄한 스토리라인
이렇게 철저히 준비한 소재들을 바탕으로 스토리 전개 역시 유기적으로 잘 구성해놓았습니다.
왜 이런 행동을 해야하는지, 이 위험을 어떻게 극복할지에 대한 과정이 설득력이 있어요
몇몇 설정을 빼고는 정말 세세하게 따지지 않는 이상 거슬리는 부분이 없었습니다.

3. 준수한 작화와 액션
작화가 꽤 좋습니다. 격투 액션씬도 좋구요. 좀비물에 무슨 액션이 있나 하실 수 있는데
이건 읽다보면 아시게 됩니다.

이상으로 극야에 대한 소개를 끝내고자 합니다. 
간만에 몰입감있게 본지라 제게는 현혹과 함께 꼭 드라마나 영화로 보고픈 작품이었습니다.
남극이라는 스케일 상 넷플정도는 되야 제작할만하고 한중일 사람들이 들어가야하다보니 말도 많을거 같지만...
적당히 조정해서 드라마로 나왔으면 하네요.
원작 완성도를 따라갈 수 있음 양덕 언니오빠들이 굉장히 좋아할거 같습니다.


19일에 유료화 예정이며 제가 저번에 추천한 물레도 그때 유료화된다고 합니다.
안보신 분들은 두 작품 모두 빨리 달려보세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Astra_LE
21/01/09 12:52
수정 아이콘
현혹은 근래 몇년간 봤던 웹툰 중에 최고였어요. 그 엔딩의 여운이란..
웁챠아
21/01/09 12:54
수정 아이콘
저도 현혹 너무 자밌게 봤습니다. 지금은 유료화된것 같네요
21/01/09 13:05
수정 아이콘
돈낼 가치가 있는 웹툰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무료로 열어주기도 하고요
이쥴레이
21/01/09 16:03
수정 아이콘
Pgr에서 추천한거 보고 봤었을때
참 재미있게 봤습니다. 초자연적인 멜로드라마 느낌이라
너무 좋았습니다.
예슈화쏭
21/01/09 12:55
수정 아이콘
극야 재밌죠 이 작가가 카카페에 연재중인
콜로세움도 추천합니다
본아이덴디티 느낌좋아하시는분들은 그림체랑해서
취향맞으실거에요
실제상황입니다
21/01/09 12:56
수정 아이콘
한중일 연구소라니 좀비보다 이게 더 재밌을 것 같은 떡밥이네요.
21/01/09 13:06
수정 아이콘
그냥 순수한 연구기지입니다. 구성원들이 서로 으르렁거릴뿐...
공항아저씨
21/01/09 12:57
수정 아이콘
네이버웹툰인가요 둘 다?
21/01/09 13:04
수정 아이콘
라프텔
21/01/09 13:10
수정 아이콘
안 그래도 쿠키 남은거 오늘까지 소진해야 하는데 추천 감사합니다.
21/01/09 13:29
수정 아이콘
아 아직은 유료화아닙니다. 쿠키 소진할거면 현혹, 피에는 피, 살인자0난감(숫자0이 아니라 한글이응입니다. 피지알에선 초성이 안쳐져서 저렇게 표시했습니다.) 추천드립니다. 제 네웹 3top 작품들이에요
라프텔
21/01/09 13:36
수정 아이콘
오 추천 감사합니다.
흐름을잡다
21/01/09 13:20
수정 아이콘
극야 추천합니다. 잘 빠진 작품이라 근시일내에 영화나 드라마화 될 것 같습니다.
하얀마녀
21/01/09 13:45
수정 아이콘
오 감사감사....
혼다히토미
21/01/09 15:07
수정 아이콘
재미있어 보이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21/01/09 16:09
수정 아이콘
저도 이게 재미있게 보고 있습니다.추천할만합니다.
21/01/09 18:53
수정 아이콘
덕분에 좋은 작품 재미있게 봤습니다. 감사합니다!
파이어군
21/01/09 20:55
수정 아이콘
재밌더라구요 시즌2 기대합니다
스카이
21/01/10 10:56
수정 아이콘
하루동안 정신없이 봤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모나크모나크
21/01/10 16:00
수정 아이콘
저도 유료화전에 얼른 봐야겠네요. 감사합니다
머나먼조상
21/01/11 13:25
수정 아이콘
덕분에 주말동안 재밌게 봤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린티미스트
21/01/13 15:59
수정 아이콘
이글보고 루팡짓 제대로했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cruithne
21/01/19 19:51
수정 아이콘
추천해주신 덕분에 즐거웠습니다.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0580 [일반] 요즘은 웬만한 대학생보다 양아치가 나은 것 같아요. [82] 메디락스8230 21/02/24 8230 9
90579 [일반] 어제 테슬라 폭락에 관한 분석기사들을 읽고 화가 났음 [64] 단비아빠6887 21/02/24 6887 5
90578 [일반] [세계][인구]2100년 세계 인구 예측치 [21] 라이언 덕후3515 21/02/24 3515 1
90577 [일반] 지난해 출산율 0.84명 '역대 최저'…사상 첫 인구 자연감소 [282] 탐사수11816 21/02/24 11816 19
90576 [일반] [영화] 2020년 영화 베스트 21 / 기대작 5편 [11] azrock3604 21/02/24 3604 12
90575 [일반] 심인성 발기부전인거 같습니다. [44] 몽블랑집안6908 21/02/24 6908 9
90574 [일반] 사람 사는 이야기 [2] toheaven1444 21/02/24 1444 3
90573 [일반] 집단우울증에 걸린 대한민국 아닐까요?? [135] 챗셔아이12114 21/02/24 12114 77
90572 [정치] 다 좋은데 돈은 제때 주셔야죠... [81] 대패삼겹두루치기10001 21/02/24 10001 0
90571 [일반] 기계 때문에 직업을 잃을지도 모르는 테니스 심판들... [50] 우주전쟁7421 21/02/23 7421 3
90570 [일반] 노들섬 산책 [8] 及時雨1946 21/02/23 1946 9
90569 [일반] 스포츠계 학폭논란을 보면서 든 나의 생각 [49] 난할수있다4394 21/02/23 4394 28
90568 [정치] 최재형 “대통령 공약은 수단-방법 안가려도 되나” [91] 미뉴잇6363 21/02/23 6363 0
90567 [일반] 비오는 날의 플라타너스 냄새를 아시나요? [9] 아스라이1703 21/02/23 1703 6
90566 [일반] 어제 있었던 화웨이의 신제품 발표회 [35] 나주꿀6365 21/02/23 6365 1
90565 [일반] 한국 대중문화에 엄청난 영향력을 끼친 한사람의 삶.JPG [12] insane6858 21/02/23 6858 10
90564 [일반] 요새 울적한데, 힐링하기 좋은 책 추천합니다. [5] 드르딩당당2243 21/02/23 2243 2
90563 [정치] 기본소득 위해 5% 세금 추가 걷는다 [110] 8638 21/02/23 8638 0
90562 [정치] 투기세력이 신고가 조작?…알고보니... [39] 맥스훼인6416 21/02/23 6416 0
90561 [일반] 한국 사람에게 유용한 사이트 [41] 인간흑인대머리남캐6006 21/02/23 6006 1
90560 [일반] 유명인사 1 인과 하루를 같이 보낼 수 있다면 누구를 초대하시겠습니까? [140] OrBef5556 21/02/23 5556 3
90559 [일반] 스코틀랜드 코로나 19 백신 1회 접종 결과 발표 [62] 여왕의심복7091 21/02/23 7091 31
90558 [일반] 미국 코로나19 누적사망자 50만명 돌파 [16] 타카이3885 21/02/23 3885 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