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1/19 22:18:37
Name 삭제됨
Subject [일반] 민사소송 판결문을 받았습니다.
작성자가 본문을 삭제한 글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11/19 22:21
수정 아이콘
부동산을 인도 안 해주고 지금껏 쭉 점유하고 계셨던듯 한데, 그 상황에서 보증금만 일찍 돌려받을 수는 없는데요...
임작가
20/11/19 22:31
수정 아이콘
변호사 얘기론 판결문을 근거로 보증금을 돌려달라고 요청하고, 입금되면 점유를 풀라고 하더군요. 안되면 가압류를 하라고하고.

말씀하신 요지가 이해가 안됩니다. 판결이 잘못된거라고 보시는건지, 아니면 점유를 푸는게 선행되야 한다고 하는는건지?
20/11/19 22:37
수정 아이콘
제가 너무 단순하게 생각했네요. 보증금을 빨리 받고 싶으셨으면 점유 풀 준비를 하시고 '인도할게 보증금 달라' 하시는게 맞는데, 이 임대인은 오히려 받을 돈이 있다면서 '돌려줄 보증금 없다' 하는 태도였을 것이므로 인도를 해서는 안될 상황이었겠네요.
ArcanumToss
20/11/19 23:14
수정 아이콘
님이 툭 던진 한마디가 임작가님에게는 가슴이 철렁하는 일이 되거나 가슴에 맺힌 응어리 때문에 분통 터지는 일이 될 수 있는데 마치 님이 모든 내용을 다 파악하신 상태에서 결론을 단정적으로 말씀하는 듯한 느낌을 주네요.
이럴 때는 응원의 댓글이 임작가님에게 도움이 될텐데... 너무 섣부른 댓글 같습니다.
아연아빠
20/11/19 22:57
수정 아이콘
고생하시네요. 저도 예전에 자영업할 때 건물주한테 괴롭힘 당한게 생각나서 남일 같지 않네요.
ArcanumToss
20/11/19 23:16
수정 아이콘
남의 일 같지 않네요.
부디 님의 답답함과 억울함이 깨끗하게 해결 되시길 빌겠습니다.
잘 해결되시면 글 한번 다시 남겨주세요. ^^
20/11/19 23:38
수정 아이콘
힘내시길!!
Leader'sDisaster
20/11/19 23:44
수정 아이콘
(수정됨) 판결 주문만 올라온걸로 내용을 알기 어렵네요. 본문은 건물주를 아주 나쁘게 서술하셨지만, 이건 또 건물주 이야기도 들어봐야 하는 법이니까요. 저도 민사로 몇번 고소해보기도 하고 고소당한적도 있는데 일부승소or일부패소는 파고들면 양쪽 다 저마다의 사정이 있습니다. 판결문의 청구취지,이유까지 올려주셨으면 더 좋았을거 같습니다.
임작가
20/11/20 00:55
수정 아이콘
에고 그냥 속상했던일 위로 받으려고 올린글이었는데...
미런한 글이었나봐요. 삭제 하겠습니다.
20/11/20 08:34
수정 아이콘
시시비비를.가리고자하는게 위로받고자 올리러는거 대부분은 알고 있었는데요 삭제할 필요는 없었는데요. 아쉽습니다.
불편함에 초연한 사회가 되기를...
다리기
20/11/20 12:25
수정 아이콘
앞뒤 잴 거리가 조금만 있어도 위로보다는 분석을 하는 모습은 공돌이 사이트 특..
위로해주세요 하는 글에다 상대방 사정을 모르니까~~ 제대로 말해봐요 진짜 당신 잘못없어요~? 라니
억하심정 없으면 그냥 넘어가도 될 것 같은데 말이죠. 저도 그냥 못넘어가고 댓글 쓰고 있네요. 반성합니다
Parh of exile
20/11/20 15:10
수정 아이콘
고생하셨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0021 [일반] 강철비, 정상회담 그리고 북한의 핵잠수함 [25] 나주꿀2763 21/01/14 2763 4
90020 [일반] 에어팟 맥스 사용 1일차 후기 [27] Leeka3962 21/01/14 3962 0
90019 [일반] H2, 더 파이팅, 슬램덩크 스포츠 애니 노래 모음 [31] 라쇼1982 21/01/14 1982 0
90018 [일반] 벤야민, 아도르노, 동물, 유대인 학살.. (번역) [2] 아난1482 21/01/14 1482 3
90016 [일반] 회복이 아니라 징벌만을 바라는 사람들 [108] 아루에8359 21/01/14 8359 41
90015 [정치] "박원순 성추행에 상당한 정신적 고통 틀림없다" 법원이 인정 [394] 회색추리닝19938 21/01/14 19938 0
90014 [정치] [번역] 임대료 규제의 계산서 [35] CapitalismHO2473 21/01/14 2473 0
90013 [일반] 잠자고 있는 카드포인트를 3분만에 현금화 하기 [112] 치카치카10481 21/01/14 10481 22
90012 [일반] 죄송합니다. 알리바바(앤트 그룹)/마윈 관련글 정정드립니다. [45] 김유라7287 21/01/14 7287 123
90011 [일반] 엄벌주의에 동의할 수 없습니다. [136] 토루7567 21/01/14 7567 62
90010 [일반] 셀트리온사 코로나19 치료제 레그단비맙 임상 2상 연구결과와 의미 [41] 여왕의심복7863 21/01/14 7863 53
90009 [일반] 40대 독거노인의 삶 [51] 나쁜부동산8009 21/01/13 8009 23
90008 [일반] [이미지스압] 튀니지 수능 풀어보실라우? [36] 나주꿀3815 21/01/13 3815 2
90007 [정치] 3차 재난지원금, 박영선 '이런 기쁨 드릴수 있다니 보람 느껴 가슴 아리고 눈물 핑' [25] 대패삼겹두루치기6457 21/01/13 6457 0
90006 [정치] '벼락거지' 탄생시켰다, 文정부가 확 벌려놓은 인생격차 [412] 미뉴잇20096 21/01/13 20096 0
90005 [일반] '화살 쏴 동급생 실명시킨 초등학생' 관련 기사입니다. [70] 이런이런이런8130 21/01/13 8130 10
90004 [일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현실적 우려- 발암성 관련 [58] 사딸라7241 21/01/13 7241 4
90003 [일반] 화학공포증(Chemophobia)와 가습기 살균제 [34] 짬뽕순두부3016 21/01/13 3016 24
90002 [일반] [자동차 이야기] 내가 꿈꾸던 노년에 대하여 [28] 회색사과2575 21/01/13 2575 12
90001 [일반] 현대차 디젤엔진 개발 중단 선언....내연기관 시대의 끝....? [148] 하얀마녀11411 21/01/13 11411 4
90000 [일반] 졸업했습니다! [72] 피잘모모4212 21/01/13 4212 25
89998 [일반] 남초·여초 커뮤니티서 벌어진 역대 '성 관련 사건', 싹 까발려드립니다 [396] 추천22653 21/01/13 22653 5
89997 [일반] 삼성의 모바일 AP 야심작 Sexynoss 2100 공개 [29] 길갈6452 21/01/13 6452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