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1/19 11:50:05
Name 우주전쟁
Subject [일반] 도쿄 올림픽 취소 가능성에 대한 언론 보도가 나오네요.
관련기사: https://news.v.daum.net/v/20201119110842595

물론 IOC나 도쿄올림픽위원회, 대회조직위원회는 내년 올림픽 개최를 공언하는 입장입니다만 한 일본의 주간지의 보도에 따르면 내부적으로는 IOC에서 일본 정부와 조직위에 대회 개최가 어려울 수 있다는 얘기를 했다고 합니다. 지금처럼 유럽과 미국이 코로나로 직격탄을 맞고 있는 상황이 계속된다면 사실 개최가 쉽지 않을 것 같긴 합니다. 개최가 되더라도 이전의 올림픽과는 상당히 다른 모습의 올림픽이 될 것은 자명한 일일 거구요.

얼마 전 있었던 축구 A 매치 경기 전에 우리나라 대표팀에서 확진자들이 무더기로 나온 사례를 본다면 도쿄에 전세계에서 선수단, 임원진, 관중들이 몰려오는 경우 과연 무슨 일이 벌어질 지 가늠이 안되기도 하네요. 개인적으로 이번은 건너뛰고 다음 올림픽이 열릴 해인 2024년에 도쿄에서 개최하고 그 뒤로 확정된 개최지들은 4년씩 순연해서 개최하는 게 어떨까 싶긴 합니다. 쉽지가 않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피식인
20/11/19 11:53
수정 아이콘
취소하면 취소했지 4년씩 미루는건 불가능할겁니다. 스폰서 계약 기간이라던지 이미 다음 다다음 올림픽들도 이권들이 엮여 있을거라서요. 일본 입장에서는 올초에 취소한거보다 못한 최악의 시나리오가 될 수 있겠네요.
설탕가루인형형
20/11/19 11:53
수정 아이콘
2024 파리, 2028 LA는 확정되어 준비중이라 세나라가 다 피해보게 되니 그냥 일본 몰빵으로 가지 않을까요...
20/11/19 13:07
수정 아이콘
24 파리, 28 LA -> 32 도쿄
는 안되려나요~
20/11/19 11:54
수정 아이콘
몇일전에 ioc의장 오니 마니 했던걸로 아는데 그때 이야기가 된건가..
20/11/19 11:54
수정 아이콘
내년개최는 진짜 꿈꾸는 소리죠. 올해보다 상태 더 안좋을텐데.
담원의 팬
20/11/19 11:55
수정 아이콘
백신 으로 안되나요?
체크카드
20/11/19 12:03
수정 아이콘
백신 안전성에 양산에 이것 저것하면 내년 후반기에나 백신 맞을 수 있다고 말하더 라구요
담원의 팬
20/11/19 12:05
수정 아이콘
일본은 내년초 목표라던데요
아우구스투스
20/11/19 12:14
수정 아이콘
일본만 참가하는게 아니라 어차피 전세계의 문제죠.
담원의 팬
20/11/19 12:20
수정 아이콘
선수한테 맞추면 되는거아닌가요
동년배
20/11/19 12:31
수정 아이콘
선수가 왜 맞아야 하죠. 실험동물도 아닌데
담원의 팬
20/11/19 12:34
수정 아이콘
임상시험 거쳤잖아요
그런식이면 내년에 모든사람이 다 실험동물이죠
20/11/19 12:40
수정 아이콘
만에하나 퍼포먼스에 지장가면 어쩌려구요 진짜 장기검증 안된약인데
담원의 팬
20/11/19 12:43
수정 아이콘
그럼 왜 장기검증 안된약인데 내년부터 접종할려 하는거죠
플러스
20/11/19 21:32
수정 아이콘
담원의 팬 님// 일본이 내년부터 접종하려 하는거겠죠. 그 판단이 잘못된 것일수는 당연히 있고요
아우구스투스
20/11/19 12:42
수정 아이콘
임상실험은 아직 진행중이거든요.
리자몽
20/11/19 13:20
수정 아이콘
아직 3상도 안끝났습니다

효과 있음 만 증명된거지 부작용 등은 아직 하나도 모르는 상태입니다
담원의 팬
20/11/19 13:34
수정 아이콘
접종할때요
몽블랑
20/11/19 15:00
수정 아이콘
일본 국내는 그렇게 할 수 있다 칩시다
외국 선수들이 검증도 안 된 백신 맞고 탈이 나면 누가 책임집니까?
꺄르르뭥미
20/11/19 12:27
수정 아이콘
선수들이 백신을 올림픽 직전에 맞는걸 꺼려한다고 하더라구요. 백신의 부작용이 무엇일지도 모르고, 일반인한테는 그냥 며칠 뻐근하고 마는 것이지만 올림픽 직전에 선수들한테는 그게 어마어마한 차이일 수도 있으니까요.
맥스훼인
20/11/19 11:59
수정 아이콘
북미대화의 장 평화올림픽도 날라가겠네요.
22년 초가 베이징 동계올림픽인데 그때까지는 어케 해결될 건지도 문제겠어요
StayAway
20/11/19 12:01
수정 아이콘
갓키라..
잊혀진영혼
20/11/19 12:01
수정 아이콘
순연보단 32올림픽을 가져갈 가능성이 크다는 이야기를 전에 들었네요
설탕가루인형형
20/11/19 12:09
수정 아이콘
그러면 지금 일본 정치인들은 닭 쫒던 개가 되지만...그나마 일본에 다행이겠군요.
20/11/19 12:14
수정 아이콘
그게 사실 다행인지 모르겠... 진짜 돈 어마어마하게 박았는데..
그럴거면서폿왜함
20/11/19 12:39
수정 아이콘
32년도까지 시설 유지하려면 비용이 어마어마 하겠네요
츠라빈스카야
20/11/19 12:46
수정 아이콘
딴건 유지보수면 되는데, 선수촌은 답이 없이 신축해야하지 않을런지..이미 분양받은 사람들이 지금 1년 연기라면서 입주가 밀렸을텐데, 그때까지 비울수도 없고, 그렇다고 그때 대회하게 집 비워달라 할수도 없고...
어서오고
20/11/19 12:01
수정 아이콘
손절할거면 빨리 해야죠. 스가는 아베처럼 올림픽에 목매야되는 입장도 아니라서 내년 초에 백신이 잘 된다면야 여름 개최가 아예 불가능한건 아닌데 그럴 가능성이 얼마나 될지...올림픽 조지면 한국도 타격이 크긴 한데, 평화올림픽이니 뭐니 헛꿈꾸는것보단 낫겠죠. 근데 이런소리 들어도 계속 일본에 들이밀거같은 이 슬픈예감은 뭘까..
20/11/19 12:14
수정 아이콘
근데 우리는 왜 타격이 커요?
라파엘 소렐
20/11/19 12:45
수정 아이콘
이미 올림픽에 돈을 투자한 우리 기업도 많거든요.
삼성은 월드와이드 파트너인가... 공식후원사 중에도 상위 후원사(=돈 많이 투자했음)기도 하고요.
거기다 올림픽 특수 기대하고 상품들 만들고 있었을 텐데(ex : 갤럭시 올림픽 에디션), 이것도 다 나가리...
부차적인 사항들(ex : 외국인들이 한국들러서 일본 간다거나)을 기대할 수 없다는 것도 문제고요.

올림픽 나가리되면 손해는 확실합니다.
20/11/19 12:46
수정 아이콘
뭐 직접적인 참여라기보다는 올림픽에 직간접적으로 투자한 기업들 다 리스크긴하죠... 그래도 뭐 일본 때깔만큼인가 싶기는합니다.
그정도는 글로벌 기업들 간판달고있으면 어느정도씩은 다하고있기도 하고요..
라파엘 소렐
20/11/19 13:07
수정 아이콘
당연히 당사자인 일본이랑 비교하면, 뭐... 엄살 수준이죠.

그래도 유무형적으로 타격이 없는 건 아니니,
안전하게만 치룰 수 있다면 올림픽 치루는게 나을텐데,
지금은 가망이 없어보이네요...
터치터치
20/11/19 12:04
수정 아이콘
올림픽이 꿈인 운동선수들 생각하면 슬픈 일이네요
DownTeamisDown
20/11/19 12:05
수정 아이콘
22년도 힘들어 보입니다. 26년 밀라노 코루티나담페초 에서 하는데 뭐 대책이 있으려나요.
그래도 하계는 예선을 어느정도 마친 상황이라면 동계올림픽은 아예 예선이 시작도 안되다 시피한 상황이죠 평창 이후에 18-19시즌 만 정상적으로하고 19-20시즌도 세계선수권 못한 종목도 있을정도로 완료 못한상황에서 계속 대회 못하는 상황이라서요
20/11/19 12:35
수정 아이콘
22 베이징이 여자 쇼트트랙 역대 최강의 라인업인데 흑흑
내배는굉장해
20/11/19 12:07
수정 아이콘
일본 혼자 하는 거라면 어떻게 하겠지만 전세계에서 선수들 불러야 되는데 될 지...
뜨와에므와
20/11/19 12:09
수정 아이콘
백신이 내일 나와도 내년 올림픽 예정일까지 수습 안될테니...
iPhoneXX
20/11/19 12:25
수정 아이콘
근데 이미 기투자해놓은 것도 있고 규모가 꽤 되다 보니 이거 일본은 파산 위기 안오려나요..?
요즘 안그래도 경제가 위태위태한대 나라 규모로 터지면 여기저기 영향 다 줄꺼 같은데..
블래스트 도저
20/11/19 13:17
수정 아이콘
엔화만 봐도 그럴 가능성은 적죠
리자몽
20/11/19 13:21
수정 아이콘
엔화가 준 기축통화라는게 일본에겐 엄청난 장점인거 같습니다

다른 나라였으면 저쯤되면 파산하는게 당연해 보이는데 아직도 버티는걸 보면 기축통화의 힘을 다시한번 느끼네요
새강이
20/11/19 13:13
수정 아이콘
전세계적인 COVID-19 팬데믹을 극복한 상징적인 행사가 되기 위해서
2020 도쿄 하계올림픽
2020 두바이 엑스포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2022 카타르 월드컵

이렇게들 노리고 있을텐데 지금 추세로는 22년 겨울의 카타르 월드컵이 가장 가능성 있어보이네요
루카쿠
20/11/19 13:37
수정 아이콘
하... 저는 왜 병역 면제 못받게 될 축구 선수들이 가장 먼저 떠오를까요.
언제부터인지 올림픽은 그게 가장 궁금해서;;
97년생 선수들 이번이 마지막 기회인데 만약 올림픽 취소되면 따로 타이틀을 만들어주지 않는 이상 병역 면제 못받겠군요.
우스타
20/11/19 13:48
수정 아이콘
???: 나한테 입영통지서 넘기고 저기 가서 전역증 달라하면 돼
루카쿠
20/11/19 15:13
수정 아이콘
혹시 김기희 4분 전역을 말씀하시는건가요?
우스타
20/11/19 15:19
수정 아이콘
넵 "축구 올림픽 병역 면제" 네 단어를 보니 가장 먼저 생각나는 게 그거였네요. 김기희가 개구리마크 모자쓴 짤...
당사자도 그 짤 봤다던데 크크크크
루카쿠
20/11/19 16:17
수정 아이콘
진짜 이번 올림픽 취소되서 병역 면제도 나가리 되면 김기희의 4분 전역은 진짜 하늘이 내린 운빨일듯요 크크크.
abc초콜릿
20/11/19 16:29
수정 아이콘
사실 이 쯤 되면 그냥 안 하는 게 제일 나을 거 같은데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0004 [일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현실적 우려- 발암성 관련 [58] 사딸라7358 21/01/13 7358 4
90003 [일반] 화학공포증(Chemophobia)와 가습기 살균제 [34] 짬뽕순두부3126 21/01/13 3126 24
90002 [일반] [자동차 이야기] 내가 꿈꾸던 노년에 대하여 [28] 회색사과2726 21/01/13 2726 12
90001 [일반] 현대차 디젤엔진 개발 중단 선언....내연기관 시대의 끝....? [148] 하얀마녀11569 21/01/13 11569 4
90000 [일반] 졸업했습니다! [72] 피잘모모4325 21/01/13 4325 25
89998 [일반] 남초·여초 커뮤니티서 벌어진 역대 '성 관련 사건', 싹 까발려드립니다 [396] 추천22897 21/01/13 22897 5
89997 [일반] 삼성의 모바일 AP 야심작 Sexynoss 2100 공개 [29] 길갈6566 21/01/13 6566 2
89996 [일반] [성경이야기]누가 가장 억울한가? (Feat. 10가지 재앙) [11] BK_Zju1599 21/01/12 1599 5
89995 [정치] 아이러니컬한 하나의 장면 [17] 아루에5305 21/01/12 5305 0
89994 [일반] 새로 뚫린 도로 이야기-함양울산고속도로 [31] giants4096 21/01/12 4096 0
89993 [일반] 아니 뭔 잊을만 하면... [80] 공기청정기12225 21/01/12 12225 64
89992 [일반] COVID19 치료제의 가치 및 역할 - 셀트리온 2상 발표에 앞서 [39] 여왕의심복7176 21/01/12 7176 58
89991 [일반] 화재 이야기입니다 [5] 피알엘2105 21/01/12 2105 4
89990 [일반] 설원이 된 한강 [13] 及時雨4893 21/01/12 4893 5
89989 [일반] COVID-19 경제 (번역) [8] 아난3059 21/01/12 3059 0
89988 [일반] 연애..결혼...출산...그리고 육아. [25] 로즈마리5378 21/01/12 5378 50
89987 [일반] 서울은 눈이 또 쏟아집니다 [57] 나주꿀7061 21/01/12 7061 4
89986 [일반] ‘가습기 살균제′ SK케미칼·애경 前 대표 1심 무죄 [47] 시린비6270 21/01/12 6270 1
89985 [정치] 문재인 정부 4년간, 예상보다 더 적었던 주택 공급 [62] Leeka6473 21/01/12 6473 0
89984 수정잠금 댓글잠금 [일반] 가문의 영광 [39] 성상우4132 21/01/12 4132 8
89983 [정치] 동부구치소 형·구속집행정지 된 확진자, 다시 동부구치소 수용 [72] Leeka6703 21/01/12 6703 0
89982 [일반] 이루다 사태로 본 빅 데이터와 개인정보 [50] 맥스훼인4286 21/01/12 4286 9
89981 [일반] 백신접종 시작 어언 한달째 어디쯤 와있을까 [37] 어강됴리5430 21/01/12 5430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