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1/19 10:18:34
Name wlsak
Subject [일반] 웹소설 추천
1. 데몬소드-문피아
- 열혈-충성 팬덤이 강한 백수귀족의
   신작입니다. 문피아 무료 연재중이고요.
   정통판타지 물인데 스피디한 전개와
   비정상+개성강한 케릭터들의 모습들이
   판타지판 맨VS헬 느낌이 납니다.
   아직 '꾸미'를 능가하는 정신나간 전개는
   안나왔지만 요근래 보기 드문 회.빙.환 없는
   판타지물이고 일단 재미가 있습니다.

2. 게임속 마법사로 살아가는 법-문피아
  - 현대인 주인공이 게임속으로 들어가
    마법사가 케릭터로 모험하는 이야기입니다.
   흔해빠진 소재이고 양산형 소재인데
    유료 1000 못찍고 빌빌되는
   다른 양판소와 달리 이 소설은 유료 조회수
   1만을 찍었습니다. 읽어보니 흔해빠졌지만
   몰입도 있고 적당하게 잘 쓰고 전개가 좋네요.
    카카페 양판소들이 이정도만 되어도
    참 좋았을텐데..

3. 약먹는 천재 마법사- 문피아
  - 이 작품도 주인공이 게임속으로 들어갔는데
    좀더 배경이 SF현대적인 배경에 살짝 다크
   한 맛이 있습니다. 게임속보다 맵고 무거운맛
    전개가 스피디하디 못한데 전투신 묘사는 좋습니다.
   이것도 유료 조회수 1만 찍었습니다.

4. 변방의 외노자-문피아
  - 스케일이 매우 큰 판타지물입니다.
    은하에 걸친 우주적 세계관과
    참신하고 다양한 설정과 종족관이 매력적입니다.
    이 소설의 큰 주제는 수형자인 주인공의 정체와
    흑막인 위원희의 숨겨진 비하인드 찾기인데
    호불호 많이 탈수 밖에 없는 줄거리지만
    양판소에 지친분께는 활력소가 되실듯하네요.

5. 아! 내가 마속이다-시리즈
  - 삼국시대 마속에 빙의한 현대인 주인공이
    역사적 지식으로 성공하는 내용입니다.
    유.관.장과 조조 사후의 삼국지 뒷 부분을
    다루는 삼국지물은 드물어서 이점에 가산점이
    있습니다. 간절히 작가 특유의 적당한
    역사적 고증과 편의적인 현대지식으로 인한
    주인공에 유리한 여러 스노우볼을 재미있게
    조화시킨것이 꽤나 괜찮습니다.
    말 그대로 대체역사'소설'에서 소설적인 부분을
    잘 유지한다것이죠.

6. 애기븝미쟝이 되었다-시리즈,문피아
  - '소설 속 엑스트라' 이후 제가 무조건 거르는것이
    아카데미물인데... 이 소설은 강추입니다.
    설명하면 안보실것 같아서...소개는 생략하지만
   한번 읽어보세요.!!

7. 나 혼자 소드마스터-카카페
  - 배경은 게임시스템에 기반한 플레이어들이
    헌터로 던전 탐험하고 성좌라는 신적존재들이
    플레이어를 후원(?)하는 흔하디 흔한 양판이라
    거르려하는데 작가가 '영웅&마왕&악당'의
    무영자입니다. 이 작가가 흔한 양판 쓸 사람이 아니죠.
    저도 나이가 들다 보니..'영&마&악'은 참 오그라는
    드는것 없이 잘 읽었는데.. 이 작가분 특성상
    대사나 케릭터의 라노벨 스러움은 어쩔수 없지만
    재미있습니다. 전투신과 스토리전개에서
    반전에 반전을 줄려고 질질 끄는거랑 문장자체가
    늘어지는게 웹소설 연재에 안맞지만
    그래도 세계관을 풀어가는 재미가 있습니다.
    그냥 전체적으로 보면 하렘 판타지 라노벨인데
    그런 느낌이 안드는게 이 소설이 장점입니다.

8.대윤회전생- 카카페
- '재생','열왕대전기'의 작가 강승환의 작품입니다.
    재미는 있는데 성적은 별로 안좋습니다.
    이 소설도 배경은 시스템이 나오고 레벨이랑
   스킬이 나옵니다. 심지어 주인공은 전생자입니다.
   배경과 소재만 양판이고 주 내용은 작가가
   창조한 세계관체험과 주인공 굴리기를 통한
   성장물입니다. 근데 레벨이 존재하는 세계관에
   주인공은 성장하면 레벨이 안오르고 인벤토리가
   커집니다.(??) 이소설은 대한제국 황제를 죽이는 스토리는
   정말 몰입감과 재미가 컸고 아마 그 부분을
   빨리 전개하고 잦은전생으로 망가진 주인공이
   아닌 좀 더 평범하게 정의로운 주인공의 세상바꾸기
   및 이세계 탐방이었다면 꽤나 인기가 있었을
   소재와 작가분의 필력인데..
   이분은 성향이 위낙 다크 다크 하신지라..

9. 의원 다시 살다 - 카카페
  - 현대인 의사가 무림으로 환생하는
    흔한 양판의사무협입니다.
    이 소설의 장점은 스토리가 환자치료에
    중점을 두는게 아니라는 것..
    나름 정통무협성장물로 이야기 전개가 되는것입니다.
    좀더 케릭터들의 묘사가 진중하고 입체적이면
    좋았을텐데.. 카카페 무협물이 하나같이
    가벼운 케릭터의 향연인데 이거는 어쩔수
    없는 트랜드인가 봅니다.

10. 광마회귀-시리즈
   - 회귀 무협물인데 주인공이 매우 매력적입니다.
     전 유진성 작가 특유의 겉멋?이라 해야하나
    가오라  해야하나? 잔뜩든 전작들을 그리
    좋아하지 않아 상당수 읽다가 하차했는데
    이거는 괜찮은 편이었습니다.
    근래 나온 무협물 중 평도 가장 좋고요.

10개의 작품을 추천하였지만 연재중 작품중
가장 재미있게 읽고 있는 것은 '불꽃의 기사',
'방랑기사로 살아가는 법','위저드 스톤' 3편 정도 입니다.

불꽃이나 방랑기사는 완결이 날것 같은데
돌덩이는 아직도 몇년은 더 연재해야 날듯요.

제가 항상 추천하지만 요즘 '불꽃의 기사' 엄청
재미있습니다. 독자들이 댓글로 '갓동파','갓동파'
할정도로요..  참..불꽃의 기사는 왜? 그리
초반부를 답답 고구마 딥다크 스토리로 전개했는지
ㅜㅠ 아직도 그 부분이 안타깝네요.
지금은 고구마 하나 없이 '오오~~제니,제니!!'하는데
초반부는 저도 하차 몇번했었죠.
정말 읽을것이 없어서 참고 읽은...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도도갓
20/11/19 10:21
수정 아이콘
3, 5 추천에 '검은머리 미군 대원수' 추천합니다

미합'중국' 스런 모습이 죄다 고증이에요 크크
정복독
20/11/19 10:47
수정 아이콘
검은머리 미국 대원수 저도 강력추천합니다 크크
너무 재밌어요
북극곰탱이
20/11/19 10:55
수정 아이콘
검은머리 미군 대원수 강추죠. 완벽한 고오증과 적절한 드립의 조합이 작가분 통조림 시키고 싶어질 정도로 재밌습니다 흐흐흐
20/11/19 11:15
수정 아이콘
검은머리 미국 대원수 장난아니죠. 크크..세계1차대전 끝다고 2차대전까지 텀이 길어서 위기가 오지 않을까?싶었는데 너무 이야기를 재미있게 끌고가고 있죠
공인중개사
20/11/19 11:53
수정 아이콘
재미도 재민데, 매일 연재라 너무 좋아요 크크
늘지금처럼
20/11/19 13:32
수정 아이콘
저도 이거 강추 크크크크 요새 1픽 입니다
리자몽
20/11/19 17:00
수정 아이콘
대역물 별로 안좋아하는 제가 끝까지 읽게 만드는 미친 작품입니다 강추!
아보카도피자
20/11/19 17:40
수정 아이콘
필력 플롯 캐릭터 모두 문피아 탑이라고 봅니다.
물맛이좋아요
20/11/19 20:18
수정 아이콘
최근 작가에게 후원하는 분들의 닉이 작가를 공포에 떨게하고 있더군요. 저도 작가 감금시키고 빨리 다음편 뽑아내라고 협박하고 싶더라구요
테스형
20/11/19 10:24
수정 아이콘
삼국지 관련 웹소설이 항상 재밌었던거 같아요 추천감사합니다.
20/11/19 10:32
수정 아이콘
피자 타이거 스파게티 드래곤
주인공의 여동생이다
천년방사
환생무신
공주는 죽어서 키운다
무당기협
아름다우십니다, 재상님.
악인들의 대사형

추천드립니다(소근소근)
거울방패
20/11/19 11:21
수정 아이콘
PTSD는 저도 진짜 강추합니다
20/11/19 12:08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20/11/19 12:08
수정 아이콘
전에 추천해주신 PTSD 잘 읽고 있습니다~
20/11/19 12:09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종이고지서
20/11/19 10:36
수정 아이콘
겜속마는 갠적으로 글빨이 제 기준미달이라서 못 따라가겠더군요. 약먹는 마법사는 요즘 제일 재미있게 읽고 있는 소설입니다. 세계관 부터 글빨까지 제 취향에 딱 맞더군요. 데몬소드, 외노자, 나혼자소드마스터, 광마회귀, 대윤회전생은 묵히는 중인데 언제 다시 시작할지는... 크크
비오는월요일
20/11/19 10:46
수정 아이콘
위저드스톤은 연재를 총10년은 해야할거 같더군요.
도저히 끝이 안보이던데요.크크
20/11/19 11:03
수정 아이콘
데몬소드 1화가 역대급이더라고요.
부기영화
20/11/19 13:33
수정 아이콘
댓글보고 가서 1화만 보고 왔습니다! 2화를 안볼 수가 없군요...
리얼포스
20/11/19 11:08
수정 아이콘
요즘은 피해망상의 연애 이게 최고입니다.
마갈량
20/11/19 11:15
수정 아이콘
완결난것도 추천해주세요!!!
유니언스
20/11/19 11:29
수정 아이콘
(수정됨) 영마악, 편의점창세 재밌게봤는데 한번 나혼소(?) 봐야겠네요
러프윈드
20/11/19 11:37
수정 아이콘
해골병사는 던전을 지키지 못했다,
신비의제왕 이 두개는 꼭보세요
삭제됨
20/11/19 11:43
수정 아이콘
정복독
20/11/19 20:02
수정 아이콘
리뷰도 참 좋네요
1절만해야지
20/11/19 11:48
수정 아이콘
그 돌은 존버해도 진도가...... ㅠㅠ
기사왕
20/11/19 11:50
수정 아이콘
나 혼자 소드 마스터는 무영자 작품 다 읽은 독자 입장에서 평가하자면, 그래도 진짜 성장했다는 느낌이 팍 오는 작품이더군요. 작가가 몇년 네이버 웹소설에서 쓰더니 특유의 오글거리는 감성을 최대한 억제하면서도 보기 좋을 정도로 포장을 잘해냈습니다.
20/11/19 13:46
수정 아이콘
지인중 하나가 로드오브스펠 무적사신 영마악 다본사람인데 나혼마보면서 감동의 눈물을 쏟더라고요. 저도 볼까 생각중이에요
공인중개사
20/11/19 11:51
수정 아이콘
대체역사소설 좋아하시는 분들, 시리즈에서 볼 수 있는 '고종, 군밤의 왕' 추천드립니다.
BlazePsyki
20/11/19 12:49
수정 아이콘
문피아도 가능합니다 흐흐
라임오렌지나무
20/11/19 12:07
수정 아이콘
불꽃의 기사 700결사대 반갑습니다 크크 불꽃의 기사가 중세판타지, 전쟁이라는 키워드만 맞으면 진짜 끝내주게 재밌는데 선뜻 추천하기는 어려운 소설이죠. 전작이 있다는것도 진입장벽이고요. 하지만 몇몇 화서 주는 뽕맛은 진짜 역대급으로 분류해도 될 정도입니다.
20/11/19 12:21
수정 아이콘
완결까지 묵히는 분도 있어서 완결나면 유료1천은 찍을수 있을듯 싶어요. 요즘 판타지물 중 정말 '불꽃의기사'처럼 다른세계를 모험하는 느낌의 소설이 거의 없죠.
20/11/19 12:30
수정 아이콘
본문도 댓글들도 감사합니다
그리움 그 뒤
20/11/19 12:49
수정 아이콘
2222

감사합니다
진소한
20/11/19 12:43
수정 아이콘
미술 천재가 입학했다. 문피아에서 보는데 이 작품도 추천합니다.
마술사
20/11/19 12:52
수정 아이콘
월간 돌덩이에 입문하면 한편한편 기다리는게 너무 괴롭습니다
리자몽
20/11/19 17:05
수정 아이콘
그래서 5xx화 까지 읽다가 손놨습니다

완결되면 시간될때 몰아서 볼려고요
20/11/19 12:52
수정 아이콘
애기븝미짱은 진짜... 내가 태어나서 TS게임학원물을 보며 키득거릴 거라고 상상도 못 했는데...
슬라임
20/11/19 13:00
수정 아이콘
이거 비밀인데 "전생 흑마법사의 이단심문법" 재밌습니다.
약간 워해머판타지 맛 나는 다크판타지물이에요
스카이다이빙
20/11/19 13:13
수정 아이콘
마속 재밌습니다 대체 역사물 추천 부탁드립니다
도도갓
20/11/19 13:39
수정 아이콘
근육조선, 내 독일에 나치는 필요없다, 고종 군밤의 왕, 죽지 않는 왕 요정도 추천합니다.
정복독
20/11/19 20:03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는 더 퍼거토리, 겜블링1945 추천해봅니다
더 퍼거토리는 현재 2부 연재중인데 1부보다 2부 재미가 좀 떨어져요..
부기영화
20/11/19 13:30
수정 아이콘
유료조회수 1만은 유료화 된 회차의 평균 조회수를 말하는 건가요? 유료조회수 1만 정도면 상위 어느 정도 수준인가요?
도도갓
20/11/19 13:37
수정 아이콘
문피아는 회당 구매수가 뜨는데 1만이면 적어도 3위 안에는 듭니다.
20/11/19 15:50
수정 아이콘
1만찍으면 탑티어에요...
20/11/19 13:40
수정 아이콘
네이버는 완결이라도 볼만한거 없을까요? 쇼핑 포인트때문에 플러스 가입하긴 했는데 매달 쿠키 49개인가 버리는게 아까워서...
뻐꾸기둘
20/11/19 14:20
수정 아이콘
2부 연재중인 작품이긴 한데 대역물(?)로 겜블링 1945가 평이 꽤 괜찮습니다. 1920년대 일제 강점기 배경에 약간의 이능을 가진 도박사 이야기인데 연재가 느린거(주2회) 빼고 캐릭터 조형이나 스토리 진행이 적당히 웹소 스러우면서 너무 가볍진 않더군요.

본문 소설중에 마속은 시리즈 연재작이고요.
뻐꾸기둘
20/11/19 14:23
수정 아이콘
은영전 파쿠리라며 까이긴 하지만 완결작중 문피아 함장에서 제독까지가 은영전 재미있게 읽었던 사람이면 나름 볼만 한 SF였고, 개인적으론 KFC 변경군단의 기사 꽤 재미있게 읽고 있습니다. 약간 판타지와 스팀펑크 섞인 세계관 배경으로 메카물과 사업물을 섞었는데 작가님 네이밍 센스가 좀 괴랄한 것 빼면 딱히 나무랄데 없었네요.
20/11/19 15:30
수정 아이콘
마도 전생기 가 빠젔네요
유독 무협물을 좋아하는편인데 정말 요즘 절정에 폼을 보여주고있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주인공 사부격이 천마 이천성에 대한 묘사는 앞으로 어떤 소설에나오는 천마 케릭터로도 뛰어넘는게 불가능해보일정도로 압도적입니다
광마회기 는 정말 작가가 자유로운 상상력으로 쓰고싶은대로 쓰는느낌이라 너무 시원하구요
네~ 다음
20/11/19 15:58
수정 아이콘
왜...괴담동아리가 없는거죠?

카카페의 쓸모없어보이는 뷰어가 빛을 발하면서 아 쓸데가 있긴있구나라는 마음을 들게 한 작품.
20/11/19 16:50
수정 아이콘
괴당동아리 신박하고 재미있죠. 소재상 모아서
안보면 짜증날것 같아서
완결나면 보려고 안 보는중이네요
20/11/19 16:19
수정 아이콘
일단 본문, 댓글들 정리해보면
불꽃의기사, 검은머리대원수, PTSD 세작품이 베스트인가 보네요
며칠 전 게시판에서 추천받은 절대강호를 재미있게 봐서 다음 작품 찾는 중인데 참고하겠습니다.

절대강호같은 먼치킨? 나오는 정통 무협작품 있을까요?
방가방가햄토리
20/11/19 17:01
수정 아이콘
추천글 감사합니다
본문 작성자님이 쓴 글인지는 기억 안나지만
예전에 불꽃의기사 추천해준 글 보고 봤는데 처음부터 현재 270화까지 읽었는데 몰입력이 아주 좋고 재밌었습니다.
저한텐 처음에 좀 다크한 맛이 있지만 고구마는 안느껴져서 오히려 더좋았습니다 흐흐
본문 추천작도 한번 골라서 봐야겠습니다.
리자몽
20/11/19 17:04
수정 아이콘
몇 개 추가하자면

대충 망한 판타지의 기사 (문피아)
- 말 그대로 대충 망한 판타지 세계 이야기인데 정말 재미있음
- 작가의 첫 작품이라고 믿기지 않는 퀄리티, 복선회수 철저, 완결 직전이라 부담없이 추천 가능

로마 재벌가의 망나니
- 로마 카이사르 시절 마르쿠스의 아들로 환생해서 환생자의 지식으로 천년 로마를 만드는 주인공 일대기
- 대역물 안좋아하는 제가 계속 보게 만드는 재미
- 약간 무리수는 있지만 필력이 좋아서 계속 보게 만드는 흡입력이 있음
조미운
20/11/19 17:42
수정 아이콘
몰아 읽는 거 좋아하는 성격상 연재물은 잘 안 맞아서... 혹시 완결 작품 추천해 주실 분 계실까요?

무협, 판타지 가리지 않고 다 좋아하고, 최근 5년 이내 완결 작품은 거의 안 봤을 거예요. 그리고 쿠키가 좀 많아서... 네이버 시리즈에서 볼 수 있으면 베스트입니다! (아니어도 괜찮음)
정복독
20/11/19 20:08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제가 읽은 작품 중에,, 지구식 구원자 전형, 천화일로, 전지적 독자 시점, 레드우드, 멸망 이후의 세계, 패왕의 별 정도 추천합니다..크크 너무 많나요.. 전부 다 네이버 시리즈입니다
조미운
20/11/19 20:47
수정 아이콘
멸망이후의세계 - 전독시는 읽은 작품이고... 패왕의별은 지금 대기 작품이네요.
다른 작품들도 잘 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거울방패
20/11/19 20:42
수정 아이콘
시리즈면 일단 무조건 납골당의 어린왕자부터 추천이죠.

다른 재밌는것도 엄청 많지만 하나만 픽하면 무조건입니다 진짜
조미운
20/11/19 20:48
수정 아이콘
안 그래도 지금 읽고 있는 작품이네요. 크크.
추천 많이 받은 것에 비하면 초반 몰입이 확 되진 않는데... 극찬이 많아서 기대 중입니다.
벤틀리
20/11/19 20:52
수정 아이콘
약 먹는 천재마법사 - 이게 지금으로서는 최고인거 같고
게임 속 마법사 - 요즘 심하게 내용 늘리면서 유료편수 잡아먹는게 상당히 거슬리던데 시간 때우기로는 나쁘지 않습니다

방랑기사는 이제 너무 원패턴이라 지겹기도 하고 제국으로 넘어가서부터는 그냥 안보게 되더군요

후작가 망령도 나쁘지 않았는데 연중크리가 어마어마했고 이제 다시 연중인거 같더군요

무협을 좋아하는데 요즘은 애매합니다 딱히 끌리는게 없네요
능숙한문제해결사
20/11/20 01:10
수정 아이콘
네이버 시리즈에서 볼 수 있는

서녀 명란전

추천합니다

중드 녹비홍수의 원작이기도 합니다

이어서 중드 대부분 개구리다고 생각하는데 랑야방/녹비홍수 두작품은 재밌게보았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0113 [정치] 서울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들이 결정된것 같습니다. [108] 덴드로븀8661 21/01/21 8661 0
90112 [일반] 요즘 본 영화 감상(영화 스포 다수) [12] 그때가언제라도1925 21/01/21 1925 0
90111 [정치] 수도권 아파트 주간 상승률. 통계작성이래 신기록 갱신 [154] Leeka9947 21/01/21 9947 0
90110 [정치] 국회의사당 폭도들의 계급구성 (축약 번역) [17] 아난5378 21/01/21 5378 0
90109 [일반] 엑스와 동그라미를 그리는 방법 [44] 리니시아3744 21/01/21 3744 10
90108 [일반] 대군사 사마의의 이 장면을 더 쉽게 이해할 수 있게 글을 써봅니다. [30] 성아연4045 21/01/21 4045 39
90107 [일반] '이제 다 와간다.' - 3차 유행 후 올해 상반기 전망 [80] 여왕의심복9222 21/01/21 9222 194
90106 [정치] 공매도 재개, 6월부터 '제한적 허용'으로 가닥 [41] 맥스훼인6101 21/01/21 6101 0
90105 [정치] 계속되는 4인가구 만점 통장 청약 실패. [95] Leeka8085 21/01/21 8085 0
90104 [정치] 조 바이든이 공식적으로 미 대통령에 취임했습니다. [36] 우주전쟁5986 21/01/21 5986 0
90102 [일반] 사교육의 미래는 어찌될런지 [43] 비후간휴5023 21/01/21 5023 3
90101 [정치] 방송인 김어준씨 집합금지 위반과 선거법위반 수사(with TBS) [140] 판을흔들어라10875 21/01/20 10875 0
90100 [일반] 오늘부터 우리는 불꽃의 그레이트 티쳐 열혈경파물 노래 모음 [20] 라쇼2033 21/01/20 2033 6
90099 [일반] 호주 헬기 이야기 [28] 피알엘3464 21/01/20 3464 5
90097 [일반] 자고 일어나보니 얼리아답터, 갤럭시 S21 하루 사용기 [59] Tiny7143 21/01/20 7143 7
90096 [일반] 한국과 일본의 긍정적인 식습관과 건강 지표 [13] 데브레첸4332 21/01/20 4332 4
90095 [정치] 2021년.. 법인 양도세 중과로 인한 물량의 효과는? [16] Leeka3048 21/01/20 3048 0
90094 [정치] 최장수 강경화 교체, 새 외교 정의용…중기 권칠승, 문체 황희 [107] 미뉴잇5986 21/01/20 5986 0
90093 [일반] <소울> 후기 - 반짝이는 삶의 모든 순간(스포) [18] aDayInTheLife1346 21/01/20 1346 1
90092 [일반] 영하 20도 혹한 속 삽들고 계곡 얼음 깬 여성공무원 '칭송' [36] 흰둥6788 21/01/20 6788 8
90091 [일반] 마스크착용 관련 너무 어이없는 일을 겪었습니다. [81] 된장찌개7135 21/01/20 7135 33
90090 [일반] 부처님 뒤에 공간 있어요 - 자극과 반응 사이 [54] 2021반드시합격4150 21/01/20 4150 58
90089 [일반] 집에서 커피 마시는 데 취미붙인 핸드드립 초보가 써보는 커피이야기.jpg [58] insane4195 21/01/20 4195 1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