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1/15 22:36:01
Name aurelius
File #1 9021BC66_FAE6_4F1A_BC91_0F56F601B82B.jpeg (104.6 KB), Download : 0
Subject [일반] [도서소개] 바이든의 대북정책을 알고 싶다면


전직 CIA 요원이자 브루킹스 연구소 소속 선임연구원 박정현 씨가 쓴 책입니다. 한국계 미국인으로서 미국정보부에서 북한 담당으로 다년간의 경험을 쌓은 베테랑이라고 전해집니다.

그는 최근 비커밍 김정은이라는 책을 저술하여 김정은이라는 인물이 어떻게 북한의 일인자가 되었는지 그리고 어떻게 북한정권을 운영하고 있는지, 그리고 그가 추진하는 핵무기 전략은 무엇인지 밝히고 있습니다.

저도 이 책을 아직 읽어보진 않았지만, 대충 훑어본 결과 그녀는 김정은이 결코 핵무기를 포기하지 않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동시에 핵을 공격수단으로 적극 사용할 것이라고 보지도 않습니다. 그리고 김정은을 비이성적 행위자로 보는 시각에 반대하며 그는 고도의 전술을 쓰는 상대라는 점을 인정해야 한다고 역설하고 있습니다 (사실 당연한 부분이기도 한데, 미국이나 우리나라에서 때로 북한을 마치 비이성적이고 즉흥적인 행위자로 묘사할 때가 있죠)

저자는 분명 대북강경파이며, 비확산 및 억제의 중요성을 잘 이해하고 있는 인물입니다.

그리고 그가 북한을 어떤 프레임으로 분석하고 있는지 이해한다면 그가 차후 북한에 대해 어떤 태도를 보일지 예상할 수 있겠죠.

사실 이 책을 소개하는 이유는 바로 이 저자가 바이든 인수위에 합류했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우리나라 당국은 그동안 이분이 기고한 모든 글을 모두 면밀히 분석할 필요가 있을 것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유료도로당
20/11/15 22:40
수정 아이콘
뭐랄까 요약해주신 본문은 되게 제 기준에서 상식적이고 당연한 말 같은 내용이네요. 하긴 뭐 그게 아닌 극단적인 주장도 많긴하지만...

1) 핵 섣부르게 포기한 나라들이 포기하고 개작살나는 사례를 많이 봤을텐데 핵을 쉽게 포기할 리는 없다고 보이고,
2) 그렇다고 김정은이 핵으로 어디 공격할 가능성은 극히 희박하다고 보이며,
3) 북한은 가난한 나라이고 잃을게 없어서 막나가는 국가이지, 지도부에 비이성적이고 지능이 낮은 바보들만 모인 집단이 아니죠.
술라 펠릭스
20/11/15 23:54
수정 아이콘
사실 대부분의 한국인이라면 상식선에서 알고 있는 내용들이 아닐까요.

물론 영국이 섬나라라는 것을 알고 한자가 중국 언어라는 것을 아는 정도의 상식인들이 말이죠.


당장 9.11테러났을때 납작 엎드리던 애들이 누구고 리비아의 카다피가 어떻게 죽었는지 알면 북한 정권의 입장에서는 지금 스탠스가 '상식'이거든요.
뻐꾸기둘
20/11/16 18:28
수정 아이콘
대북 문제에선 한국이고 미국이고 그 상식이 안 통하니까요.
여수낮바다
20/11/16 00:07
수정 아이콘
우리가 따뜻하게 마음의 문을 열고 냉면 좀 먹어준다고 그 귀한 핵을 포기할 이유가 없지요.

“임대인과 임차인이 함께 마음을 모아 극복하면 몇 개월 내에 전세가도 잠차 안정을 찾을 것” 조차도 말이 안되는 이야기인데, 하물며 국가와 정권의 생존(더불어 김정은 본인의 문자 그대로의 생존)이 걸렸는데 남북 정상이 회담 좀 하고 손도 좀 잡고 마음 좀 모은다고, 함부로 포기할 리가 있나요.

핵은, 핵을 포기하는 것이 더 이익이어야 포기할 겁니다. 따스한 말이나 동포애나 정상회담으로 포기될리가 없습니다.
음란파괴왕
20/11/16 02:19
수정 아이콘
북한이 핵을 만들기 시작한 것이 결국 패착인듯. 공산국가들도 지금은 다들 개방해서 먹고 사는데 그놈의 핵을 만드는 바람에 손에 쥔거 놓지도 못하고 그렇다고 그거 쓰지도 못하고...
20/11/16 08:15
수정 아이콘
북한에겐 패착이어도 김씨왕조들에겐 패착이 아니죠. 차우세스쿠 처형장면 돌려보면서 경악했다는 김일성 김정일인데....
뻐꾸기둘
20/11/16 18:29
수정 아이콘
김씨 왕가는 핵이 있어서 버티고 있는거니까요. 핵 없이 개방한 국가 or 비핵화와 체제교환 트레이드한 국가들 다 지도부 갈리고 체제 보장 안 되고 난리 났죠. 북한도 그런거 다 아니까 핵에 목매는거고.
及時雨
20/11/16 02:24
수정 아이콘
번역 출간 기원합니다
metaljet
20/11/16 11:48
수정 아이콘
김정은이 핵을 절대 포기하지 않을거란 건 뭐 상식이고 현정권도 바보천치가 아니니 물론 알고는 있죠. 대통령은 입으로는 항상 비핵화를 향해 남과북 정상이 신뢰를 쌓아 뚜벅뚜벅 걷자고 하지만 한편으로 복심인 문정인씨는 비핵화가 아닌 현상유지, 소위 핵동결을 예전부터 슬슬 이야기하며 여론을 간보고 있었죠. 굽시니스트의 만화가 이러한 현정부와 진보세력의 속내 - 앞으로 핵 좀 대충 머리에 이고 살면 뭐 어떠냐. 전쟁만 안나면 되지 - 를 적나라하게 잘 보여주고 있죠. https://www.sisa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29674&page=9&total=174 허나 문제는 북한이 동결은 커녕 SLBM 개발 등 점점 핵무기 고도화 - 만약 실현되면 미국의 핵우산이 제대로 작동할수 있을지 의문인 - 를 향해 점점 뚜벅뚜벅 나아가고 있는 점입니다만..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9960 [정치] 검찰수사권 폐지 서약으로 진문감별중인 조국지지자모임 [74] 맥스훼인6462 21/01/10 6462 0
89959 [일반] 이 날씨에 운동한 이야기(사진데이터 주의) [13] 판을흔들어라2815 21/01/10 2815 4
89958 [일반] 인구변화로 상대 국력이 크게 변할 국가들 [59] 데브레첸9311 21/01/10 9311 20
89957 [정치] 채팅 AI 이루다와 다시금 올라온 연예인 팬픽(RPS)논란 [75] 추천10081 21/01/10 10081 0
89956 [일반] 한국(KOREA)에서의 생존법(6) [23] 성상우2232 21/01/10 2232 6
89955 [일반] 중국의 대인 한분이 세상을 떠나셨습니다. [20] 성아연10268 21/01/10 10268 49
89953 [일반] 초강대국, 패권등 국제정치 개념 정리. [42] 아리쑤리랑5324 21/01/10 5324 41
89952 [일반] 기갑전기 드라고나 [27] 우효3086 21/01/10 3086 6
89951 [일반] (내용수정) [경제] 마윈은 과연 '중국' 당했는가? - 해당 내용은 오보되었습니다. [83] 삭제됨12513 21/01/10 12513 97
89949 [일반] 대화면 타블렛 사용후기들(서피스, 아이패드프로, 갤럭시탭까지) [86] 나주꿀6378 21/01/09 6378 4
89948 [정치] 국민의힘 김웅 의원 필리버스터 영상 요약 [64] sakura9003 21/01/09 9003 0
89947 [일반] 자동차세 연납 신청·접수…9.15% 할인 [16] 피쟐러5534 21/01/09 5534 6
89946 [일반] 안 팔리던 중국 비행기 이야기 [28] 피알엘4929 21/01/09 4929 2
89945 [일반] 한강이 꽁꽁 [20] 及時雨4762 21/01/09 4762 9
89944 [정치] 한 국회의원의 백신 인식에 대한 실망 [88] 여왕의심복8941 21/01/09 8941 0
89942 [일반] 출시 일주일 만에…'20살 AI 여성' 성희롱이 시작됐다? [96] 예니치카8800 21/01/09 8800 22
89941 [일반] 유료화 임박 웹툰 추천-극야 [22] lasd2414303 21/01/09 4303 3
89940 [일반] 결혼을 앞두고 머리가 터져 버릴것 같습니다. 조언 좀 부탁 드립니다 [130] 관상송9860 21/01/09 9860 6
89939 [정치] 중대재해기업처벌법에서 뺄 단어는 무엇이었을까 [43] 일간베스트3904 21/01/09 3904 0
89938 [일반] 한국(KOREA)무술에 대한 생각(8) [13] 성상우1574 21/01/09 1574 3
89937 [일반] [팝송] 제가 생각하는 2020 최고의 앨범 Best 15 [7] 김치찌개2218 21/01/09 2218 11
89936 [일반] [성경이야기]모세의 실패와 기회를 놓친 이집트 사람들 [8] BK_Zju1596 21/01/08 1596 8
89934 [일반] 날씨가 무척 춥네요. [22] 만우2883 21/01/08 2883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