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1/05 16:18:12
Name 공기청정기
Subject [일반] 이런저런 이야기.
  

  0. 군에서 막 전역 하고 아르바이트를 하던 시절이었습니다.

  쉬는 날이라(사실 전날 사고 당해서 사장님이 유급 하루 무급 하루로 이틀 휴가 주신거였...) 공원에서 산책 좀 하다가 도서관에서 뭐라도 할까 싶어서 갔었죠.

  영상 열람실에서 영화보고 있는데 전화가 오더라구요?

  한다는 소리가 지가 제 친구인데 제가 교통사고를 당했다고 병원비 필요하다는소릴 하네요?(...)

  그때 제가 막 전역 한 터라 어머니 핸드폰을 제가 쓰고 있었는데...(그때 어머니께서 폰 안쓰신다고 저한테 쓰라고 하심.)

  ...마침 그때 하필이면 또 스타워즈를 보고 있었고  하필이면 또 보던 장면이 제다이의 귀환에서 오비완, 아나킨, 요다가 포스의 영으로 나오는 장면이라 순간 '뭐야? 뭐 포스의 영이라도 나와서 내 대신 차에 까였나?' 싶었단 말이죠...

  순간 "May the Force be with you." 라고 말해 줄뻔 했...(...)

  참 성실하게 일 해서 먹고 살 것이지...


  1. 몇년 전에도 저런게 하나 있었는데...

  새벽에 전화가 와서 짜증 내면서 받았더니 뭔가 묘하게 어눌한 발음으로 제가 계좌 개설한적이 아예 없는 은행에 있는 제 계좌(...)가 어쩌고 해 대는데 쌍욕박고 끊었죠.

  그러고 도로 잘라는데 혈압이 올라 그런가 잠이 안와요.

  새벽 세시에.

  해 뜨면 일 나가야 되는데...(...)

  결국 그날 하루 종일 피곤해서 고생했고 퇴근하고 집에 와서는 8시 반에 자버렸...(...)

  성실하게 일 해서 먹고 살 것이지...(2)


  2. 조선소에서 일 할때 신입 사원이 하나 들어왔었습니다.

  걔 들어오고 딱 이틀 된 날, 옆반 반장 형님이 오시더니 '새로 온놈이 탈의장에 들어가길래 따라가서 창문으로 봤더니 딴놈 옷장을 뒤지더라. 일단 모르는척 들어가서 막았는데, 혹시 모르니까 지갑 확인 시켜라.'

  ...해서 탈의장에 집합시켜서 확인 시켰더니 뭐 돈이 없어졌다, 주유 상품권이 없다 이런소리 나오더라구요?

  근데 신입 사원애가 갑자기 지도 반지가 없어졌대요.(...)

  ...아 그래...도둑놈이 니 지갑에 있는 현금 70만원은 그냥 두고 반지만 홀랑 훔쳐갔다 이거지?(...)

  경찰 불러서 경찰이 싹 수색을 했는데...

  반지가 나왔네?

  이제 와서 잃어버린거 찾은척 하지 마 임마...탈의장 앞 문에 CCTV 있어서 출입 확인 다 되거든?(...)

  결국 콩밥 먹었죠 뭐.

  성실하게 일 해서 먹고 살 것이지...(3)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11/05 17:11
수정 아이콘
악인이 처벌 받고 성실히 사는 사람들이 행복한 사회가 되길..
공기청정기
20/11/05 20:55
수정 아이콘
그러게 말입니다...
청춘불패
20/11/05 17:43
수정 아이콘
저는 신입사원 같은 사람들이 있을까봐
일하러갈때는 지갑자체를 안 가져가네요
괜히 없어지면 같이 일하는 사람들을
의심하게되는 상황이 찝찝해서요
공기청정기
20/11/05 20:56
수정 아이콘
사실 저때 제일 곤란했던건 조, 반장들이었는데 처벌(물리)를 막고 처벌(법리)로 끌고 가야해서 말이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9739 [정치] [칼럼] 다수에 의한 민주독재, 19세기가 대한민국 정치를 경고했다 [182] aurelius7078 20/12/31 7078 0
89738 [정치] 밤 11시 파티룸에서 노래부르며 5인 모임하다가 걸린 마포구 의원 [52] 판을흔들어라6410 20/12/31 6410 0
89737 [일반] 공중파 방송국의 시대는 저물어가는가? [60] 끄엑꾸엑5814 20/12/31 5814 3
89736 [정치] [속보] 복지부, 내년 의사국시 2번 치룰 것 [416] 나주꿀14637 20/12/31 14637 0
89735 [일반] <b>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승인 영국 공식 발표 요약 및 해설</b> [123] 여왕의심복8043 20/12/31 8043 87
89734 [일반] 오늘(31일)부터 골프장에서 캐디 포함 5인 플레이 가능해집니다 [67] 하얀마녀6002 20/12/31 6002 0
89733 [일반] 근무하는 병원이 코로나 전담병원으로 지정이 되었습니다 [42] WOD4016 20/12/31 4016 45
89732 [일반] (일상) 아는 것이 힘이다 [23] CoMbI COLa2290 20/12/31 2290 14
89731 [일반] 새해 목표, 정하셨나요? [33] 추천2371 20/12/31 2371 6
89730 [일반] [팝송] 테일러 스위프트 새 앨범 "evermore" [2] 김치찌개1008 20/12/31 1008 3
89729 [정치] 검찰개혁?! 수사와 기소를 중심으로 [39] 댄디팬3241 20/12/30 3241 0
89728 [일반] 2021년 가보시길 추천하는 맛집리스트(4부, 데이터주의) with 맛집고찰 [33] 판을흔들어라3043 20/12/30 3043 30
89727 [정치] '박원순 성추행 피소' 시민단체 대표→남인순→젠더특보로 샜다 [55] 나디아 연대기7248 20/12/30 7248 0
89726 [일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uk오피셜 최대 80% 효과 [37] 맥스훼인5566 20/12/30 5566 3
89725 [일반] 아카펠라는 왜 '교회식으로'일까? - 악기를 쓰지 않는 기독교 예배에 관한 이야기 [17] 계층방정1246 20/12/30 1246 2
89724 [정치] 서울시 6억이하 아파트, 6개월 사이 30%가 사라졌다. [69] Leeka4771 20/12/30 4771 0
89723 [일반] 방랑하는 검호 미야모토 무사시의 신념 독행도(獨行道) [5] 라쇼1430 20/12/30 1430 8
89720 [정치] 경찰의 수사권에 대하여 [58] Respublica3478 20/12/30 3478 0
89719 [정치] 정치댓글 그만... [133] 추천8121 20/12/30 8121 0
89718 [일반] (스포?)살면서 읽어본 가장 막 나가는 현대 배경의 모험소설 [9] 트린다미어2262 20/12/30 2262 0
89717 [일반] [단편] 새벽녀 - 12 [6] aura728 20/12/30 728 2
89716 [일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영국에서 사용승인을 받았습니다... [97] 우주전쟁8982 20/12/30 8982 18
89715 [일반] 영국에서 발견된 우려되는 코로나 바이러스 변이(Variant of Concern) 관련 공식 보고서 요약 및 해설 [40] 여왕의심복5734 20/12/30 5734 4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