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0/09 01:05:38
Name 김치찌개
File #1 1.jpg (64.6 KB), Download : 3
Subject [일반] 에디 밴 헤일런의 사망소식과 그의 음악들 (수정됨)



Van Halen - Jump
일단 이거부터 들으시죠
1984년에 나온 "1984" 앨범 수록곡으로 밴 헤일런 하면 딱 떠오르는 대표곡이죠
개인적으로 벤 헤일런 음악중에서 가장 좋아하는곡입니다
인트로가 죽여주죠 여태까지 제가 들어본 팝송중에 인트로로 일단 먹고 들어가는 Best 3안에 드는 명곡입니다
기타연주도 기가 막히지만 더 놀라운건 신시사이저 부분도 에디 밴 헤일런이 했다는 것이죠 캬..
싱글차트 5주 연속 1위곡이기도 하죠!


Eddie Van Halen - Eruption
1978년 데뷔앨범 "Van Halen"에 수록된 짦은 연주곡으로 그야말로 충격 그 자체.


Eddie Van Halen - Beat It solo Live with Michael Jackson
가장 유명한 최고의 기타솔로는 뭐니뭐니해도 바로 이 곡이죠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 스릴러 앨범의 "Beat It"
영상에 나오는 중간 솔로부분만 에디 밴 헤일런
나머지 리드기타는 토토의 기타리스트 스티브 루카서라고 하죠+_+


Van Halen - Dreams
1986년에 나온 "5150" 앨범 수록곡으로 신시사이저 사운드 너무 좋네요


Van Halen - Panama

안녕하세요 김치찌개입니다!
2007년 로큰롤 명예의 전당 헌액의 빛나는
미국 록 밴드 밴 헤일런 멤버중 하나인 전설적인 기타리스트 에디 밴 헤일런이 10월 6일 사망했다는 소식입니다
1955년생 네덜란드 출신으로 향년 65세..병명은 후두암이라고 하네요
에디 밴 헤일런은 양손 태핑주법이 가장 먼저 떠오르죠 연주를 보고 있노라면 감탄이 절로 나옵니다
전세계 음반판매량이 무려 8천만장이지만 아쉽게 국내에서는 그렇게 인지도가 많진 않지요
레전드 아티스트들이 하나 둘 떠나가는걸 보고 있노라면 참 세월의 무상함을 느끼게 됩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대표곡 몇개를 올려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응큼중년
20/10/09 01:22
수정 아이콘
어제부터 계속 밴 헤일런 듣고 있습니다 ㅜㅜ
Jump Dreams 너무 좋구요
When It's love 추천합니다

나이가 들어가는걸 좋아하는 뮤지션들의 부고를 통해 느끼게 될줄은 상상도 못했네요 ㅜㅜ
Zakk WyldE
20/10/09 02:45
수정 아이콘
나이가 들어가는걸 좋아하는 뮤지션들의 부고를 통해 느끼게 될줄은 상상도 못했네요 ㅜㅜ (2)
20/10/09 06:34
수정 아이콘
Jump to heaven. RIP.
20/10/09 08:16
수정 아이콘
나이가 들어가는걸 좋아하는 뮤지션들의 부고를 통해 느끼게 될줄은 상상도 못했네요 ㅜㅜ (3)

RIP......
인민 프로듀서
20/10/09 08:44
수정 아이콘
'전자기타'라는 악기를 가장 잘 이해했던 기타리스트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RIP EVH
20/10/09 14:37
수정 아이콘
(수정됨) 아.. 미국최고의 기타히어로죠.. 에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세미헤이거라는 불세출의 보컬도 있었지만 결국 벤헤일런과 궁극적인 궁합은 역시 데이빗 리로스 인거 같습니다
저특유의 양아치(?)같은 노래. 오늘은 1984앨범이나 들어야겠네요
진산월(陳山月)
20/10/09 15:51
수정 아이콘
덕분에 다시 듣고 있는데 정말 환상적이네요.

Rest In Peace Eddie...
20/10/09 19:26
수정 아이콘
해머링연주로 일렉기타 주법의 혁명성에 있어서 거의 원탑인 인물이죠.
이정도의 업적에 비견되는 인물로는 잉위맘스틴의 스윕피킹정도..
https://www.youtube.com/watch?v=-_jhOAJXWhg
김치찌개
20/10/09 23:39
수정 아이콘
Jump,Dreams 너무 좋죠!
When It's love 들어볼게요 추천 감사합니다^^
나이가 들어가는걸 좋아하는 뮤지션들의 부고를 통해 느끼게 될줄은 상상도 못했네요 ㅜㅜ..공감합니다..
김치찌개
20/10/09 23:40
수정 아이콘
1984 정말 명반이지요
다시 쭉 듣고 있습니다~
김치찌개
20/10/09 23:40
수정 아이콘
환상적이지요
김치찌개
20/10/09 23:40
수정 아이콘
영상 잘 봤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8725 [정치] 이낙연, 원전 수사는 정치검찰의 폭주, 정권 흔들기 [138] Sardaukar8364 20/11/10 8364 0
88724 [일반] (일상) 마스크로 가려지지 않는 [14] CoMbI COLa3183 20/11/10 3183 9
88723 [일반] [미국] 바이든 행정부 유력 국방장관: Michele Flournoy [40] aurelius4711 20/11/10 4711 18
88722 [일반] [미국] 공화당, 트럼프 주장에 동조하고 나서 [174] aurelius11820 20/11/10 11820 7
88721 [일반] (스압주의)도서정가제가 없어지면 책 가격이 정말 내려갈까? [117] 스테비아6597 20/11/10 6597 58
88720 [일반] 대강 짜본 5600X 견적 [97] SAS Tony Parker 5435 20/11/10 5435 7
88719 [정치] 도서정가제 완화 청원을 하고 있네요 [58] roqur5321 20/11/10 5321 0
88718 [정치] 이낙연의 미래주거추진단 [90] 맥스훼인7633 20/11/10 7633 0
88717 [일반] 아르메니아-아제르바이잔 전쟁이 끝났습니다 [48] terralunar9127 20/11/10 9127 4
88716 [일반] Pfizer COVID-19 백신 효과 발표에 대한 이해 [73] 여왕의심복11375 20/11/10 11375 106
88715 [일반] 1929년 죄악의 도시, 해외드라마 "바빌론 베를린" 추천(노스포) [5] 실제상황입니다2552 20/11/10 2552 2
88714 [일반] 과천 푸르지오 어울림 청약 컷이 나왔습니다 (가첨제 74점컷..) [70] Leeka7750 20/11/10 7750 4
88713 [일반] 그제 허난설헌 얘기가 왜 떴나 했더니 공중파 방송에서 나왔나 보네요. [16] 성아연6351 20/11/10 6351 28
88712 [일반] 만약 일당 200만원 vs 300만원 죽음의 아르바이트 [45] 허스키6773 20/11/09 6773 1
88711 [일반]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개발 성공한 것으로 보입니다 [161] 탈탄산황16817 20/11/09 16817 3
88710 [일반] 코로나 백신 개발 희소식과 전세계 주식 선물 폭등 [19] 와칸나이6102 20/11/09 6102 2
88709 [일반] 현대차 공익제보자(?) 검찰 실형구형 [12] 이니그마7385 20/11/09 7385 1
88708 [일반] 남녀는 친구가 될 수 없다는 주장의 문제 하나 [54] 데브레첸6745 20/11/09 6745 3
88707 [일반] 마스크, 아감벤, 현대 유럽철학, 지젝.. [20] 아난3090 20/11/09 3090 3
88706 [일반] 1894년 서양인이 바라본 조선 [38] 이회영5958 20/11/09 5958 29
88705 [정치] 청약경쟁률 급등과 분양가 상한제 [58] 맥스훼인4748 20/11/09 4748 0
88704 [정치] 5대은행 전세자금 대출이 100조를 처음으로 넘겼습니다 [85] Leeka6819 20/11/09 6819 0
88702 [일반] [소개]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에 좋은 사람들 [14] aurelius5261 20/11/09 5261 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