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10/08 12:13:38
Name 이찌미찌
Subject [정치] 씁슬함,,언론..인권...
조성길 망명 공개.

이미 언론에 수없이 노출된 이름이죠.

아내는 북한에 소환된 딸을 걱정하고 있다고 뉴스가 쏟아지고 있고요.
이 뉴스가 국민의 알권리라서 그렇게 기사를 쏟아내는 것인지,
인권을 중요시 해서 쏟아내는 것인지?아,,인권...
그렇게 인권을 중요시하는 언론들....그러면 오히려 잠잠히 있어야 하는 것 아닐지....

이와중에 야당은.
강경화 건을 물타기 하려고 여권이 흘린정보라고 잡소리...
강경화 건이 뭐가 대단하다고 물타기,,,참 그들에게만 대단하지..

태영호는 딸 걱정된다고 정치권 발언 자제하라고 정치발언.
이에 언론은 이 발언을 신바람나게 기사로 쏟아내고 있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Cafe_Seokguram
20/10/08 12:17
수정 아이콘
현 정부를 정치적으로 공격하기 위해서라면...사람 죽는 것 쯤은 안중에도 없는 사람들이...언론인...이라는 게 믿기지가 않습니다...
20/10/08 12:22
수정 아이콘
애시당초 이건이 왜 발표가 된건지 1도 이해가 안갑니다. 언론발표를 보면 작년에 들어왔다는데 태영호랑 달리 조용히 있는 이유가 다 있죠..
이건 우리정보나 안보자산들에게 굉장한 경종을 울리는겁니다 정보컨트롤이 전혀 안된다는소리에요.
이거 밖으로 내돌린사람은 내란죄에 준해서 처벌해야됩니다..
20/10/08 12:28
수정 아이콘
아내가 제보한 거라는 이야기가 있긴 합니다.
20/10/08 12:54
수정 아이콘
컨트롤 했다가는
국민의 알권리와 언론의 자유를 중시하는 분들께서
심각하게 우려를 표하실 수도 있습니다
20/10/08 12:56
수정 아이콘
비꼬실려고 쓰셧을텐데 그거랑 별개로 이런건 컨트롤 해야됩니다.
국익에 매우 민감한 사안이거든요.
친절한 메딕씨
20/10/08 12:56
수정 아이콘
강경화 장관 남편 문제는, 이게 정말 기사거리라도 되나 싶네요.

근데 이걸 물타기로 걸고 넘어지네..
진짜 졸렬하다.
20/10/08 13:02
수정 아이콘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만..

본인만의 정의에 갇혀서
다른 피해는 어쩔 수 없는 희생으로 치부하는 사람들이
얼마나 많습니까.

기자님들이 알아서 필터링 해주면 참 좋겠지만요 크
전자수도승
20/10/08 13:05
수정 아이콘
언론의 자유가 침해...... 풉
도롱롱롱롱롱이
20/10/08 13:10
수정 아이콘
언론의 자유가 위협받고 있는 상황에서 감내 해야 합니다!
언론의 자유는 그 무엇보다 중요하니까요!
그걸로 피해받고 고통받고 상처받는 사람/시스템들이요?
뭐 내 일도 아니고 알아서 잘 살겠죠~ 아님 말고~
20/10/08 13:19
수정 아이콘
아내가 한거면 뭐 본인이 책임질수밖엔...
뻐꾸기둘
20/10/08 15:31
수정 아이콘
북한 인권 그리도 강조하시는 분들이라 그런 모순도 견디나봅니다.
티오 플라토
20/10/08 16:27
수정 아이콘
찾아보니까 JTBC에서 최초 보도하고 하태경 의원이 정보위 간사로서 사실을 확인해 줬네요
JTBC 이런점 너무 실망스러워요. 하태경 의원도 무슨 자격으로 이런 기밀을 확인해 주는지 모르겠네요..
Janzisuka
20/10/08 16:33
수정 아이콘
이런건 좀 컨트롤해야하지 않을지...
자게 댓글에서 si관련 국민도 알게 공개하란 분도있는데..왜 비밀인가가 필요한지 좀 생각했으면 좋겠어요
중요한건 맞지만 뻥뻥 뚫립니다 하나하나 내보내다보면 ㅠ
antidote
20/10/08 16:45
수정 아이콘
탈북자 본인이 언론에 뿌렸다는 설이 유력해서 이런경우에도언론에 책임을 물을수는 없습니다.
동경외노자
20/10/08 23:57
수정 아이콘
말도 안되는 소리일지도 모르겠는데 전향했다는거 거짓말이고 간첩일수도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까지 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8808 [정치] 19일에 전세대책이 발표될것 같다고 합니다. [149] Leeka10887 20/11/17 10887 0
88807 [일반] 모더나 백신 3상 잠정결과 발표 및 자주 묻는 질문 정리 [71] 여왕의심복8983 20/11/17 8983 123
88806 [일반] 피지알 생활 처음으로 레벨업 해본 후기(feat 게임게시판) [48] 어바웃타임3478 20/11/17 3478 9
88805 [일반] 권위주의를 연구하는 학자들의 공개편지 (번역) [12] 아난2974 20/11/17 2974 7
88804 [정치] 김해신공항이 백지화되었습니다. [183] BitSae10642 20/11/17 10642 0
88803 [일반] 양귀마 [6] ohfree1413 20/11/17 1413 10
88802 [정치] 2017->2019년, 2년간 다주택자 16만명 증가. [39] Leeka4528 20/11/17 4528 0
88801 [정치] 잠룡 유승민, 여의도 복귀 신고…"결국은 경제야" [117] 덴드로븀6685 20/11/17 6685 0
88800 [일반] 게이밍헤드셋과 일반헤드셋의 차이? [44] 이츠키쇼난3920 20/11/17 3920 1
88799 [일반] 제가 마음속하는 간직하는 인생 명언 혹은 속담 [111] 허스키5565 20/11/17 5565 13
88798 [일반] (이공계층) 재미삼아 RNA 유전정보를 건드려봅시다. [49] OrBef3656 20/11/17 3656 26
88797 [일반] [사설] RCEP, 중국에 맞선 조 바이든의 첫번째 도전이 되다 [14] aurelius5164 20/11/16 5164 4
88796 [일반] 주식 단타 투자(스캘핑)는 어떻게 하는 것인가? [61] 뜨거운눈물5572 20/11/16 5572 4
88795 [일반] 모더나 코로나 백신 3상 중간결과도 성공적입니다. [21] 쿠노7876 20/11/16 7876 1
88794 [일반] 수도권 거리두기 1.5단계 격상 예정이라고 합니다. [94] Leeka11412 20/11/16 11412 0
88793 [정치] 비번 공개법이라니 너무 간 것 아닌가요? [200] 노리13364 20/11/16 13364 0
88792 [일반] 공시에 대한 잡담들 [59] 바람기억7928 20/11/16 7928 6
88791 [일반] 대한항공 아시아나 인수, 2.5조 증자 [117] 좋은11411 20/11/16 11411 1
88790 [정치] 재미있게 돌아가는 '도쿄 평화 올림픽' [126] 어서오고11087 20/11/16 11087 0
88789 [일반] 레노버 유통사 반석전자의 램바꿔치기 논란 [26] 득이4967 20/11/16 4967 2
88788 [일반] [더빙] 광해 명장면 두가지 유머게시판2428 20/11/16 2428 4
88787 [정치] 동양인의 열등감 [86] antidote9494 20/11/16 9494 0
88786 [일반] (추가)트럼프의 대선 패배 인정 후 불복 [42] 맥스훼인9339 20/11/15 9339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