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9/13 15:00:53
Name 싶어요싶어요
Link #1 https://n.news.naver.com/article/028/0002512631
Subject [정치] 이스타직원들에게 정치후원금과 대선경선투표를 강요
2012년 19대 국회의원 총선거 직전 단체 전자우편에서 “이상직님께서 민주통합당(현 민주당) 국민경선에 당선되시는 쾌거를 이루셨다. 자발적인 참여 협조를 바란다”며 이 의원 후원회 송금 방법을 안내했다.

2017년 대선을 앞두고 치러진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과정에서
팀원들은 물론이고 친구와 형제들에게 ‘(선거인단 참여를) 10명만 해줘, 20명만 해줘’ 그렇게 모으면 엄청나게 크다(많다). 1000명도 할 수 있다”, “이 통계는 중앙캠프(문재인 후보 캠프를 가리킴)로도 간다”고 말하며 자동응답(ARS) 투표와 현장 투표 방법 등을 상세히 설명했다.

----------

회사직원들에게 정치후원금 좀 달라고 단체메일 보내는건 신선하네요 크크. 연말정산에서 돌려받을 수 있으니 마음놓고 해달라고 강요아닌 강요를...

경선은 당연히 불법인데 공소시효가 고작 6개월이라고 합니다. 법이 참 이상한거 같네요.

동네학원하던 문재인 팬카페 운영자 코레일 낙하산 인사도 그렇고 (뭘 한건진 모르겠지만) 조국에 대한 마음의 빚도 그렇고 의리 하나는 대단한 대통령이다 싶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종이나무
20/09/13 15:05
수정 아이콘
이상직 의원이 실소유주인 이스타항공 경영진의 문제는 인상이 찌푸려지는 일이고,
법에 문제가 있다는 지적도 일리가 있습니다만,

문통으로 갑자기 글이 점프하는 이유는 뭘까요?
20/09/13 15:08
수정 아이콘
대선후보 경선 과정의 문제라면 충분히 언급 가능한 사안이라 봅니다.
강미나
20/09/13 15:12
수정 아이콘
기사의 후반부가 대선후보 경선과정 상에 있었던 사안을 지적하고 있는거니까 그렇겠죠?
더치커피
20/09/13 15:13
수정 아이콘
문통 경선 과정에서 있었던 일이니 언급되는 게 당연하지 않습니까?
빙짬뽕
20/09/13 15:16
수정 아이콘
법 만드는 놈 규율하는 법은 다르게 만들어야 하지 않을까 시프요...
本田 仁美
20/09/13 15:20
수정 아이콘
와 이주헌인줄 알았네...
클로이
20/09/13 15:22
수정 아이콘
추맨이 드디어 사고를 첬구나 했는데...
정채연
20/09/13 15:25
수정 아이콘
이스타티비인줄 크크크크크
잠만보
20/09/13 15:28
수정 아이콘
이상직은 전부터 나쁜 얘기만 들리더니 점점 가관이네요 -_-

저런 인간은 얼른 도려내야 한다고 봅니다
턱걸이 100개
20/09/13 15:30
수정 아이콘
추맨이 아니네
종이나무
20/09/13 15:44
수정 아이콘
이상직 의원이 당시 문통 캠프에 있었던 것도 알고 있습니다.

의리하나는 끝내준다는 비아냥을 들을 정도로 문통이 이상직 의원에서 뭔가 해줬나요?
종이나무
20/09/13 15:44
수정 아이콘
의리하나는 끝내준다는 비아냥을 들을 정도로 문통이 이상직 의원에서 뭔가 해줬나요?(2)
종이나무
20/09/13 15:45
수정 아이콘
의리하나는 끝내준다는 비아냥을 들을 정도로 문통이 이상직 의원에서 뭔가 해줬나요?(3)
스웨트
20/09/13 15:52
수정 아이콘
..??? 공소시효가 꼴랑 6개월 밖에 안되요???
다람쥐룰루
20/09/13 15:55
수정 아이콘
신기하네요...저걸 저렇게 당당하게? 그와중에 안걸린것도 웃기네요
시들지않는꽃
20/09/13 15:58
수정 아이콘
이스타 정리해고를 몇백명 시키는데 가만히 있는거 보면요! 다른 회사가 이정도 인원 정리해고 들어갔음. 난리 났겄죠
고타마 싯다르타
20/09/13 15:59
수정 아이콘
저런 정치적 사항말고 이스타 경영문제에 대해 말해보면

저 사람이 경영자로 그냥 무능해서 그리고 코로나와 한일관계경색때문에 항공회사가 흔들려서 문제가 되는 건가요?

무능이 죄다. 이런 거면 할 말이 없기는 한데.... 그것 말고 문제될 게 있나요?
20/09/13 16:22
수정 아이콘
어우 추멘 사고친 줄 ;;;
종이나무
20/09/13 16:40
수정 아이콘
일반 회사에서 정리해고를 하는데 정부에서 제지한 적이 있나요?
시들지않는꽃
20/09/13 17:21
수정 아이콘
지금 대통령 되기전 야당시절에는 이런일 있음
가서 남들 듣기 좋은 소리 많이 하셨죠
그때는 야당이라 말만했지만 지금은 정부 여당인데
힘든가요 더더욱 대주주가 2백억대 재산을 가진
여당 국회의원인데.
싶어요싶어요
20/09/13 17:21
수정 아이콘
이런 저런 거짓말들이랑 자녀에게 서류회사로 편법으로 승계한거 횡령 등등 혐의가 많아요.
아케이드
20/09/13 17:43
수정 아이콘
편법승계 문제가 있습니다
삼성 편법승계 극딜해온게 민주당 진영인데, 자신들이 같은 짓을 했으니 욕 먹어야죠
모데나
20/09/13 18:48
수정 아이콘
쌍용차 정리해고자들은 직접 챙기던데요.
종이나무
20/09/13 18:50
수정 아이콘
야당의 역할이 집권 여당 견제니까 당연한 거 잖아요.
지금 여당이 삽질을 해도 야당 지지율이 부진한 것은 그 역할을 못하고 있기 때문이구요.

그래서, 지금 대통령이 일개 기업의 대량 해고에 연론에 대고 쓴소리를 해야한다는 건가요? 자본주의 사회에서 대통령이 기업 운영에 관여하는 것이 더 이상하게 보이지 않겠습니까?
종이나무
20/09/13 18:51
수정 아이콘
그건 애초에 대선 공약아니었나요?
시들지않는꽃
20/09/13 20:22
수정 아이콘
야당때는 여당견제라 해도 되고
지금은 여당이니 대통령이니 안된다?
전형적인 내로남불 아닌가요?
자신이 야당때 그렇게 대통령 여당보고
쓴소리 한것을
이제는 내가 대통령이고 여당이니 안한다가
더 웃기죠!
댓글은 이걸로 그만할게요.
내로남불이 당연하다고 하시는데
무슨말이 필요할까요!
강미나
20/09/13 20:34
수정 아이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에 임명하셨던데요?
종이나무
20/09/13 20:47
수정 아이콘
본문에 명시된 일이 알려진 후에 임명했다면 의리하나 끝내준다는 비아냥 들어도 할 말이 없는 거죠.

그런겁니까?
종이나무
20/09/13 20:49
수정 아이콘
야당 의원과 대통령의 입장은 다른 것이죠. 지금도 문재인 대통령이 여당의원이라면 내로남불 소리 듣기 충분하겠지만 그렇지 않죠?
강미나
20/09/13 21:06
수정 아이콘
이상직이 일개인도 아닌데
당시 자기캠프 직능본 수석부본부장이 했지만 후보가 알았다는 증거 없으니까 괜찮다는 건 너무 치졸하지 않나요?
종이나무
20/09/13 21:26
수정 아이콘
물론 도의적 책임은 있다고 봅니다. 알고 모르고를 떠나 선거 캠프에서 일어나는 일은 후보가 져야겠죠.
그렇지만 마치 일부러 시켰다거나 알고서도 덮어줬다는 식의 비야냥은 최소한 근거가 있어야 하지 않을까요?
StayAway
20/09/13 23:38
수정 아이콘
직원들은 체불임금도 못받고 길바닥에 나앉게 생겼는데 누구는 뱃지달고 떵떵거리고 사는 세상이 참..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8351 [정치] "文정부서 北도발 3건뿐"···軍, 공무원 피살은 제외했다 [77] 미뉴잇6111 20/10/10 6111 0
88350 [정치] 대통령 아들의 아빠 찬스 [220] COVID-19 박멸13215 20/10/10 13215 0
88349 [정치] '35억 주식투기' 이미선 헌법재판관 부부, 주식 못 끊었다 [97] LunaseA9678 20/10/09 9678 0
88348 [일반] 첫 차 계약 했습니다. [112] 픽킹하리스6822 20/10/09 6822 5
88347 [일반] 유럽식 이름에 대한 대략적인 가이드 [53] Farce4521 20/10/09 4521 57
88346 [일반] 미국 주식 하시는 분들을 위한 환전이야기 [16] malliver3546 20/10/09 3546 10
88345 [일반] 지난 이근 대위 채무 논란을 보고 떠오른 사람. [13] 공기청정기5576 20/10/09 5576 14
88344 [일반] 촉서 제갈량전 이번화 보고 다시금 참을 인자를 새기고 갑니다. [13] 삭제됨2211 20/10/09 2211 0
88343 [정치] UN보고관 "北 피격은 국제법 위반···韓도 월북 증거 제시하라" [131] 미뉴잇8230 20/10/09 8230 0
88342 [일반] 2020년 하반기 미국 청소년 상대 설문조사 [21] Charli3840 20/10/09 3840 7
88341 [일반] 노벨상과 세금 [12] 인간흑인대머리남캐3291 20/10/09 3291 3
88340 [일반] 최근 제일 거슬리는 단어 [135] 아슨벵거날9576 20/10/09 9576 35
88338 [일반] 이런저런 이야기. [15] 공기청정기2121 20/10/09 2121 1
88337 [일반] AMD 젠3 성능 요약 [66] SAS Tony Parker 5984 20/10/09 5984 2
88336 [일반] [야구] 허민과 이장석에 관한 추측 - 손혁은 경질될 운명이었나? [14] 쿠노4800 20/10/09 4800 12
88335 [일반] 에디 밴 헤일런의 사망소식과 그의 음악들 [12] 김치찌개1849 20/10/09 1849 8
88334 [일반] 한글날 바꾸고 싶은 닉네임이 비어있는지 확인하는 방법.tip [24] VictoryFood3147 20/10/09 3147 10
88333 [일반] 한글날 닉네임 변경 기간이 돌아왔습니다. [109] RFB_KSG3157 20/10/09 3157 5
88332 [일반] 울산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55] 이호철7607 20/10/08 7607 0
88331 [일반] [광고일수 있음] (성남이나 서울지역) 미용실에서 머리 할 예정이신 분들 [29] 여자아이들_슈화3199 20/10/08 3199 6
88330 [일반] 한밤 아파트 창가로 날아온 드론, 10쌍 성관계 장면 찍고 사라졌다 [21] 시원한녹차6380 20/10/08 6380 1
88329 [정치] 의대생들 "왜 대리해서 사과하나" [311] 후마니무스12628 20/10/08 12628 0
88328 [일반] 그냥 떠오르는 알바의 추억.... [10] 사람은누구나죽습니다2121 20/10/08 2121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