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11/07 17:53:07
Name 비싼치킨
File #1 DBA7B37E_8F6C_44EC_9427_3BF4DED5F64B.jpeg (70.7 KB), Download : 18
Subject [일반] 부산 동래 산부인과 신생아 학대 사건


https://tv.naver.com/v/10778281

네이버 영상 바로보는 태그를 할 줄 몰라서 링크만 겁니다

부부가 7년만에 얻게된 소중한 첫 딸인데 저 학대로 인해 지금 신생아 집중치료실에 있고 깨어나도 평생 장애를 안고 살아갈 확률이 높다고 하네요
놀라운 것은 학대한 간호사도 현재 임신 16주차인 상태라고 합니다
자기도 임산부면서 사탄도 못할 짓을 어떻게 할 수 있는 건지...
저 병원이 동래에서는 제일 크고 오래된 병원인데 오늘 점심시간 이후로 휴업에 들어갔습니다
저희 아기도 저 병원에서 태어났는데 너무 충격이네요
저 간호사가 언제부터 근무한건지가 알고 싶은데 병원 휴업으로 물어볼 곳도 없어졌고...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3272

아이 부모님이 올린 청원 주소입니다
다들 참여 한 번씩만 해주세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타는쓰레기
19/11/07 17:56
수정 아이콘
진짜 애기들 어린이들 괴롭히고 아프게 하는 넘들은.......할말하않...
창조신
19/11/07 17:59
수정 아이콘
(수정됨)
삭제, 욕설 벌점 부과 오류로 재부과합니다(벌점 4점)
19/11/07 18:00
수정 아이콘
으으.. 아이 낳고나서, 저런영상 볼때마다 진짜 가슴이 미어집니다.
그 조그만 아이를, 세상에...
熙煜㷂樂
19/11/07 18:01
수정 아이콘
아이 둘 모두 저기서 태어나고 한동안은 소아과까지 부지런히 다녔는데, 너무 큰 사고를 내고서는 문 닫네요.
부디 책임져야 할 모든 사람은 엄하게 책임지고, 아이가 무사히 깨어났으면 좋겠습니다.
비싼치킨
19/11/07 18:04
수정 아이콘
저도 집 바로 앞이라 이사 안했으면 아마 계속 다녔을텐데...
선생님이 너무 좋으셨던 분이라 더 충격이네요
껀후이
19/11/07 18:04
수정 아이콘
영상...실화입니까......후아.........
가만히 손을 잡으
19/11/07 18:07
수정 아이콘
이런건 차마 못보겠어요...
마약남생이
19/11/07 18:08
수정 아이콘
신생아 그 조그만 아이에게...
어린아이에게 하는 범죄는
허용한도 내에서 최대한 엄중 처벌해야합니다!!!
larrabee
19/11/07 18:10
수정 아이콘
홈페이지 가보니 내일자로 폐업한다네요
비싼치킨
19/11/07 18:17
수정 아이콘
오늘 점심시간 이후로 문 닫았다고 맘 까페에 올라왔더라구요
다들 말이 폐업이지 다른 이름으로 또 개업할거라는 예측을...
하루사리
19/11/07 18:20
수정 아이콘
와.. 저건 가서 죽이던가 해야지
콜라제로
19/11/07 18:27
수정 아이콘
개개인의 인성에 맡길게 아니라 시스템적인 보완책이 나와야 할텐데.. cctv는 지금도 달려있고, 어떤방법이 있을까요
19/11/07 18:34
수정 아이콘
사실 이런사고는 방법이 없....
19/11/07 18:35
수정 아이콘
그나마 CCTV 있어서 잡았네요.
즐겁게삽시다
19/11/07 18:36
수정 아이콘
아 욕나와서 바로 껐네요
점프슛
19/11/07 18:38
수정 아이콘
클릭할 용기가 안나요..
신류진
19/11/07 18:41
수정 아이콘
신생아 / 먹을거 가지고 장난치는 인간들은 진짜 지옥가야합니다.
그 겨울
19/11/07 18:53
수정 아이콘
(수정됨) 두개골 손상 관련해서 그 시간대는 지워졌다네요.. 기가 찹니다... 은폐하고 영상 지울 시간에 아기 큰 병원 갔어야했는데.. 너무 끔찍한 사건이네요. ㅠㅠ
19/11/07 18:57
수정 아이콘
친정이 부산이라 어딘지 알것같네요. 천벌받을년... 살면서 똑같이 되돌려받아야죠. 아이 어떡하나요 너무 마음이...
Horde is nothing
19/11/07 18:59
수정 아이콘
왜저러는거야 ㅠㅠ
로즈마리
19/11/07 19:09
수정 아이콘
출산한지 얼마 안된 엄마 입장에서 너무 마음이 아픕니다.. 저는 아들을 황달소견으로 잠시 입원시켰는데도 눈물이 났는데... 아기가 잘 이겨내서 쾌차하길 바랍니다.
저도 저런일이 생길까봐 불안해서 조리원 안가고 친정에 와서 친정어머니와 도우미아주머니랑 같이 아이를 키우고 있어요. 저렇게 단체로 수용(?)하는 방식은 불안하더라구요.
호야만세
19/11/07 19:28
수정 아이콘
아아 못보겠다...
곽철용
19/11/07 19:48
수정 아이콘
ㅠㅠ
티모대위
19/11/07 19:57
수정 아이콘
저 영상도 충격인데, cctv가 이미 2시간가량 잘려있었다고 하네요. 그러면 그 사이에는 더 충격적인 일이 있었다는 거죠.
저거 은폐할 시간에 빨리 조치나 취할 것이지...
19/11/07 19:59
수정 아이콘
지금 깨어나지 못하는 상태라는데..... 아 너무하네요 너무 잔인합니다.
산산조각
19/11/07 20:50
수정 아이콘
아니 진짜 지금 아기 키우는 입장에서 입에서 욕이 나왔네요. 정녕 사람이 어떻게..
하우두유두
19/11/07 20:5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삭제, 욕설(벌점 4점)
19/11/07 21:07
수정 아이콘
진짜 사람이 아니네요.
19/11/07 21:24
수정 아이콘
와 애들관련 CCTV영상 중에 가장 쇼크먹었어요

와...사탄도 놀랄듯 진짜 제대로 미친 것이네요
곽철용
19/11/07 21:24
수정 아이콘
ㅠㅡㅠ
마음아프네요 따님은 그런케이스 아닐거에요
19/11/07 21:44
수정 아이콘
남이 기르는 가축도 저렇게 다루면 쌍욕먹겠네요
사람인가..
19/11/07 22:01
수정 아이콘
어려도 사람인데 뭔 걸레 치우듯이 하네 사이코패스 아닌가요
19/11/07 22:02
수정 아이콘
대체.. 저런 야차가 어떻게 신생아실에...
가슴 미어져서..이거 우째야 합니까.
WeareUnity
19/11/07 23:03
수정 아이콘
끔찍하네요...
파란무테
19/11/07 23:07
수정 아이콘
영상 못보겠는데
애를 떨어뜨린건가요 때린건가요
마파두부
19/11/07 23:22
수정 아이콘
차마 못보겠네요...
김치와라면
19/11/07 23:32
수정 아이콘
하 진짜 영상보지마세요 진짜 분해서 잠이 안옵니다
19/11/07 23:34
수정 아이콘
악마가 여기에..... 하아....
Andrew Yang
19/11/08 01:08
수정 아이콘
일단 동의는 눌렀습니당...차마 영상 클릭은 못한.
푸른호박
19/11/08 01:29
수정 아이콘
사탄도 울고 갈 인간들이 많죠. 많이 안타깝고 화가 나는 사건이네요. 꼭 법적 처벌을 다 받았으면 좋겠습니다.
그것과는 별개로 청원 좀 그만했으면...
파핀폐인
19/11/08 04:45
수정 아이콘
저도 차마 영상은 볼수가 없네요..
VictoryFood
19/11/08 05:01
수정 아이콘
글만 봐도 너무 슬퍼서 영상을 차마 볼 수가 없네요. ㅠㅠ
고란고란
19/11/08 06:09
수정 아이콘
머리부터 떨어뜨린겁니다. cctv가 두 시간 정도 잘렸는데, 아마 바닥에도 떨어뜨린 게 아닌가 추측하더군요.
iPhoneXX
19/11/08 09:15
수정 아이콘
법정 최고형에 인권 보장 필요가 없음.
스카이다이빙
19/11/08 09:26
수정 아이콘
대체 동기가 뭐죠? 왜? 대체 왜?
19/11/08 09:44
수정 아이콘
무거워서 클릭을 못 하겠네요
비싼치킨
19/11/08 10:01
수정 아이콘
저도 이 사건은 법의 심판보다는 금자씨 식의 처형이 마땅하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저 부모였으면 조선족이나 필리핀 사람 고용했을 거예요
딸기콩
19/11/08 10:01
수정 아이콘
더 슬픈게 저런 사람은 딱히 막을 방법이 없다는거죠.
카페알파
19/11/08 10:47
수정 아이콘
정확한 이유(?)야 본인만이 알겠고, 제 뇌피셜로는 기본적으로 사이코패스 기질이 있는데다가 신생아 돌보는 데서 오는 스트레스 및 피로가 좀 많은 상태 아니었을까...... 하네요. 업무가 좀 과중했을 수도 있고요. 근데, 그러면 차라리 일을 그만 두던가 다른 진료과목 일을 알아보던가 했어야 했을텐데요. 참......

그나저나 어디서 보니 저 사람은 태어날 자기 애한테도 무슨 짓 할지 모르니 출산 즉시 격리시켜야 한다는 말이 있던데, 저도 그 이야기에 뭔가 공감이 가더군요.
카페알파
19/11/08 10:53
수정 아이콘
(수정됨) ...... 글 제목은 '학대' 라고 되어 있긴 한데. 저건 학대가 아니라 상해, 더 나아가 살인미수라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미끄럼틀
19/11/08 11:13
수정 아이콘
실수도 아니고 일부로 떨어트린거네요 하 저 작은 아이가 뭔 죄라고
19/11/08 11:17
수정 아이콘
참담하고 끔찍하네요.. 부모 심정이 어떨지 짐작이 안갑니다.
19/11/08 11:49
수정 아이콘
아... 진짜 너무 화나고 눈물이 다나네 진짜 와... 아.....진짜
19/11/08 11:51
수정 아이콘
아버지가 된 뒤로는 이런거 못보겠어요... 아 진짜 천벌을 받아야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6940 [정치] [1보] 대검 수사심의위, '이재용 불기소' 권고 [56] 꿀꿀꾸잉5755 20/06/26 5755 0
86939 [정치] 중간층의 살을 떼어 하위층에게 줄 것. [53] 79년생6843 20/06/26 6843 0
86938 [정치] 부동산 부린이들을 위한 공급/수요/가격 [55] 79년생7656 20/06/23 7656 0
86937 [일반] "8월의 폭풍"으로: 소련과 일본의 40년 충돌사-6 [8] PKKA1034 20/06/26 1034 10
86936 [정치] 일부 현정부 극성 지지층을 이해하기 위한 핵심 키워드 - 모순론 [180] 종합백과7596 20/06/26 7596 0
86935 [정치] 김두관 "조금 더 배웠다고 임금 2배 더 받는게 불공정" [262] 시니스터12778 20/06/26 12778 0
86934 [일반] 2차세계대전때도 과연 영국 사람들은 축구를 했을까? [11] Yureka1244 20/06/26 1244 6
86933 [정치] 1채가 등록된 공동명의인 주택임대사업자는 임대사업자가 아니랍니다.(ft. 국세청) [52] Grateful Days~5477 20/06/26 5477 0
86931 [일반] 세금이 강제노역과 무엇이 다르냐는 물음. [113] 박수갈채4489 20/06/26 4489 5
86930 [일반] 안녕하세요 금요일입니다. (가벼운글,데이터주의) [29] 차기백수1913 20/06/26 1913 15
86929 [일반] (수정) 3700x나 4700x가 필요한 분들에게 [40] 토니파커2665 20/06/26 2665 3
86928 [정치] 최저임금 산정 노동시간에 주휴수당 시간 포함 '합헌'(종합) [34] Cafe_Seokguram5508 20/06/26 5508 0
86927 [일반] [우주] 달의 "바다"와 "고지" 알아보기 [4] 우주전쟁1536 20/06/26 1536 5
86926 [일반] [왓챠] "메디치, 피렌체의 지배자"를 소개합니다 [8] aurelius1818 20/06/26 1818 6
86925 [일반] 조커/ 시빌워/ 겨울왕국 더빙한거 올려봅니다! [14] 유머게시판1374 20/06/26 1374 11
86924 [일반] 과연 올해 예비군은 언제? [38] 초동역학4924 20/06/26 4924 2
86922 [정치] 기댈 곳 없는 20대 남성의 푸념 [181] 침착해11564 20/06/25 11564 0
86921 [일반] [개미사육기] 사냥의 시간 (동영상이 많아요) [28] ArthurMorgan1232 20/06/25 1232 14
86920 [정치] 용이 되지 못한 이무기. [7] kien2361 20/06/25 2361 0
86919 [정치] (펌) 정부가 집값을 '안'잡는 이유 (2편 + 3편 추가) [127] 하우스7935 20/06/25 7935 0
86918 [일반] 그 재미없는 영화 볼때 말이죠... [15] 공기청정기1716 20/06/25 1716 2
86917 [일반] 메리야쓰 바람으로 빗길을 울면서 달리던 40대 탈모인 [13] 79년생2659 20/06/25 2659 70
86916 [일반] "8월의 폭풍"으로: 소련과 일본의 40년 충돌사-5 [6] PKKA948 20/06/25 948 1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