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10/08 14:51:39
Name 프란넬
File #1 알뜰a모바일.jpg (154.4 KB), Download : 2
File #2 20190715_132520.jpg (187.5 KB), Download : 0
Subject [일반] 서브폰에 기본료 0원 알뜰폰 요금제 2개 사용




무약정으로 알뜰폰 요금제로 쓰기좋은 기본료 없는 요금제가 2개있죠
하나는 제로요금제로 50분에 기본료 0원, kt망,
한달 10분 써야 하는데 안쓰면 직권해지 한다고..
나중에 보니 6개월인가 후에 해지됨...
한달 10분 통화 이거 은근히 부담됨
작년에 다시 가입하려고보니 홈페이지에서 신규가입 안되데요..번이만 되고..

그래서 가입한게 티플러스알뜰폰 천사요금제
데이터 100MB에 기본료 0원
6개월후엔 552원
여긴 SKT망 쓰고
10분 의무통화 이런 조건 없음. 그냥 회선유지용으로 쓰기 딱 좋네요
서브폰으로 여러가지 용도로 씁니다

모두 무약정입니다
이런 기본료 없는 요금제 쓸 때마다 일반 통신사 표준요금제가 얼마나 비싼 것인지 알겠네요
문자 50개에 12,100원
정말 차이가 많이나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9/10/08 15:01
수정 아이콘
a플러스 알뜰요금제.. 사용량 부족으로 짤렸더니 재가입안되더라구요.
약정 건다는 가정하에는 이야기 알뜰폰 30분 무료통화에 100메가 주는 요금제도 괜찬은거 같긴하더라구요.
최근은 ktm모바일 자급개통 요금제가 실제 사용한다면 가장 저렴한거 같긴합니다.
19/10/08 15:03
수정 아이콘
시도는 안했지만
듀얼심 모델이면 데이터를 더 빵빵하게(?) 쓸수도 있죠.

1번 심은 음성 전용으로 위 유심을 활용
2번 심은 가족이나 지인에게 부탁해서 무제한 회선중에서 데쉐유심을 하나 발급받아 삽입..

0원...근데 이건 너무 편법 같아서 구도는 그려놓고 안했습니다 크
기기괴계
19/10/08 15:05
수정 아이콘
(수정됨) 그렇게 다들 많이 쓰십니다.

저역시 그렇구요.

본인인증용+업무용 전화 수신 전용[메인이 아이폰이라 녹음이 안되서 ㅠ_ㅠ]
데이터는 쉐어링이나 함께쓰기로...

대신 샤오미의 듀얼심의 경우, 1번과 2번 위치에 따라 되기도 하고 안되기도 하고 머리 좀 아픕니다.
19/10/08 15:10
수정 아이콘
얼핏보고 광고인줄 알았네요. 저도 전화나 데이터 쓸일이 없어서 자급제+알뜰유심 사용중이에요. ktm 5천원짜리 1.5기가면 충분하더라고요. 대중교통 와파도 잘 깔려있는편이고. 핸드폰 살 때 목돈이 들어가는 편이긴 하지만요.. 말씀하신 두번째 요금제는 서브폰으로 하기 좋아보이네요. 메일이나 알람받는용도로.
해외에 몇년간 있다가 이제 귀국했는데 회선 살린다고 매달 12천씩 쓴게 너무 아깝네요 ㅠ.ㅠ 물론 가족들이 결합혜택을 받긴 했는데..
19/10/08 15:12
수정 아이콘
사실 뭐...본인이나 가족 데이터면 쓰라고 주는거니...
이것도 젊으니 한다 싶습니다.
나이 좀 더들면 말씀하신것처럼 머리 아파서...포기...
19/10/08 15:18
수정 아이콘
U+알뜰 1.5G 3000분 통화 1.5만원에 쓰고 있습니다.
프란넬
19/10/08 15:20
수정 아이콘
재가입 막아두었더라구요..
그래서 그런 의무조건 없는 천사요금제 씁니다
프란넬
19/10/08 15:22
수정 아이콘
아.. 광고 아니에요..
알뜰폰 써본지 3년정도 되니 써본곳이 대여섯군데는 되는것 같아요
제일 만족하는게 기본료 없이 회선 유지용으로 쓰는 알뜰폰입니다
그냥 쳐박아두어도 직권해지로 짜르지않으니 일단 신경안써서 좋더군요
프란넬
19/10/08 15:23
수정 아이콘
듀얼심이면 쓸게 많죠...
그런데 국내 정발폰도 제발 듀얼심좀 나왔으면....
프란넬
19/10/08 15:25
수정 아이콘
저는 기본료 0원 요금제 하나
무제한 3.6만원 하나 이렇게 두개 쓰는중입니다
19/10/08 15:25
수정 아이콘
혹시 처음에 놀라셨다면 죄송. 흐흐. 광고인줄알고 기차출발하는줄 알았다가 급하게 댓글 지웠네요. 지금보니 ktm에서 15G 요금제 +2회선 데쉐요금제가 2만원대라서 잘만 활용하면 3회선을 3만원 안짝으로 쓸 수 있어보이네요.
19/10/08 15:51
수정 아이콘
이런 알뜰폰들도 기존 통신사 폰 살떄처럼 기변이나 번이로 공짜폰같은것도 살수있고 그런가요?
DownTeamDown
19/10/08 16:04
수정 아이콘
핸드폰은 알아서 구하셔야합니다. 알뜰폰의 최대 단점인데 핸드폰을 파는곳도 있긴 하지만 안파는곳도 많고
통신사 보조금은 0이기 때문에 핸드폰값은 자급제로 구하거나 뭐 알아서 구하셔야...
그리고 알뜰폰서 중요한게 자신이 가지고 있는 핸드폰이 해당알뜰폰으로 개통 가능한지 확인 하셔야합니다.
VoLTE 지원을 안하는 통신사나 핸드폰의 경우 상황에 따라 개통이 불가할 수도 있습니다.
손금불산입
19/10/08 16:30
수정 아이콘
10년에 알뜰폰쓰다가 번호이동하려고 했는데 된통 고생한 경험 때문에 알뜰요금제는 안쳐다보고 있습니다. 요즘은 어떤지 모르겠네요.
19/10/08 16:48
수정 아이콘
회선이 2개 이상이면 어떤 점이 좋나요?? 저는 오픈카톡 나온 이후로 서브회선의 의미가 체감이 잘 안되네요. 사업이나 업무전화를 많이 하시는 분들에겐 요긴한지?
19/10/08 16:55
수정 아이콘
음악방송 문자투표를 2번 할 수 있습니다..?
19/10/08 17:06
수정 아이콘
회선 1 : U+알뜰모바일 GS25 15GB+/100분 (100분, 100개, 15GB+), 월 25,300원 (+제휴카드 할인)
회선 2 : KT 엠모바일 USIM 실용1.7 (100분, 100개, 1.5GB), 월 5,390원 (월 12,100원 할인 중)
회선 3 : KT 엠모바일 데이터표준 350MB (0분, 0개, 350MB), 월 0원 (프로모션 가입)

메인은 1, 서브는 2, 유지 및 가끔 내비용으로 3 쓰고 있네요.
그리고 일본 데이터전용 회선도 하나 있긴 한데 이건 정말 써보지도 못하고 돈만 나가고 있네요 ㅜㅜ (각종 인증용)
프란넬
19/10/08 17:20
수정 아이콘
알뜰폰은 요금제만 가입해서 쓰는게 좋아요
폰은 중고폰 사시면 되고요
아니면 요즘은 아예 처음부터 자급제폰 사서 쓰시는 분들도 많아요
프란넬
19/10/08 17:22
수정 아이콘
음 제일 쓸만한게요 부모님 명의로 개통해두고 부모님 본인인증해서 인터넷 일 대신봐드릴 때 좋아요
회사폰 쓰시는 분들도 개인명의로 해서 본인인증 편하구요
전화번호가 노출되는 업무인분들에겐 수신용 서브폰이 필수이죠
프란넬
19/10/08 17:25
수정 아이콘
정말 다양하게 잘 쓰시네요
알뜰폰 다양하게 조합해서 쓰면 진짜 요금 줄어들죠
우리나라 통신사들이 내놓지않겠지만 언젠가는 듀얼심이 꼭 나와야 하는데요, 일부 외산폰들 말고요...
19/10/08 17:30
수정 아이콘
실제로 회선 2, 3의 유심은 홍미노트4 글로벌판에 같이 박혀 있습니다 크크..
예전에 흑우잡힌거 생각하면 다시는 메이져 통신사로 가고 싶지 않네요
19/10/08 17:41
수정 아이콘
옛날이랑 지금이랑 차원이 다릅니다.
지금은 안쓰면 바보인정도로 좋습니다.
현대 히토미
19/10/08 19:13
수정 아이콘
에넥스 제로요금제 예전에 우체국에서 가입했었는데 잘안써서 몇달째 걍 방치중인데 직권해지가 복불복인가봐요 몇일전에 보니 아직도 되더라구요. 감사히 쓰고 있습니다.
프란넬
19/10/13 13:45
수정 아이콘
아.. 복불복인가보네요
저는 이동해서 지금은 속편하게 천사요금제 쓰고 있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6963 [일반] 지구가 이상합니다. [36] 이니그마6227 20/06/28 6227 0
86962 [정치] 반 꼴찌가 공부 못해도 잘사는 방법을 설교한다면? [60] antidote5448 20/06/28 5448 0
86961 [정치] '선진국 정반대 정책' 출퇴근 할인 없앤다…경차 할인도 축소 [51] 쿠보타만쥬5329 20/06/28 5329 0
86960 [일반] "8월의 폭풍"으로: 소련과 일본의 40년 충돌사-8 [8] PKKA721 20/06/28 721 11
86959 [일반] 일하면서 황당하며 불쾌했던 경험 [14] 시지프스3372 20/06/28 3372 8
86958 [일반] 출산율과 연애율. 이젠 연애도 장려해야 할 때 아닌가 싶습니다 [133] 보리밥7486 20/06/28 7486 24
86956 [일반] 6.25전쟁 70주년 행사 영상 [6] SaiNT1610 20/06/28 1610 6
86954 [정치] 정치 선전의 방법은 사실 다 50보 100보이긴 하죠. [45] kien3263 20/06/27 3263 0
86953 [정치] 김두관vs하태경 인국공 관련 설전이 점입가경입니다. [316] 파어11230 20/06/27 11230 0
86951 [일반] "8월의 폭풍"으로: 소련과 일본의 40년 충돌사-7 [8] PKKA1003 20/06/27 1003 10
86950 [일반] 조종사를 대하는 철학의 차이 (보잉 vs 에어버스) [31] 우주전쟁4404 20/06/27 4404 26
86949 [일반] [개미사육기] R.I.P. My friend [36] ArthurMorgan2007 20/06/27 2007 17
86948 [일반] COVID-19의 감염자가 오늘중으로 천만명을 넘길것으로 보입니다. [29] 어강됴리7089 20/06/27 7089 12
86947 [일반] 회사 카톡에 욕을 했습니다.(후기) [58] 삭제됨8408 20/06/27 8408 2
86946 [정치] 정의연 이나영 이사장 만난 이용수 할머니 “수요집회 다시 참석” [59] 감별사6573 20/06/27 6573 0
86945 [일반] 걱정을 잊고 살고 싶습니다. [18] 헛스윙어2792 20/06/27 2792 9
86944 [일반] 나는 흙수저일까? 사실은 설사수저가 아닐까? [27] 영소이3857 20/06/27 3857 26
86943 [일반] 물가와 양극화 [11] LunaseA2747 20/06/27 2747 9
86942 [일반] [서브컬쳐] 만화의 여왕. 루믹 월드 애니 노래 특집(움짤용량주의) [52] 라쇼2527 20/06/26 2527 2
86941 [일반] 군장병 휴대폰 사용이 '정식'으로 시작 됩니다. [70] 길갈6329 20/06/26 6329 8
86940 [정치] [1보] 대검 수사심의위, '이재용 불기소' 권고 [56] 꿀꿀꾸잉5760 20/06/26 5760 0
86939 [정치] 중간층의 살을 떼어 하위층에게 줄 것. [53] 79년생6861 20/06/26 6861 0
86938 [정치] 부동산 부린이들을 위한 공급/수요/가격 [55] 79년생7681 20/06/23 7681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