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9/09 11:50:18
Name minyuhee
Subject 우리들의 트럼프 남매는 어디 있는가?

선거운동에서 명함을 돌릴 수 있는 것은 선거운동원1인과 직계가족뿐이다. 

대체 무엇이 두려워서 장성한 자녀들이 부모를 돕지 않는단 말인가?


트럼프의 자녀들이 받은 권리는 일반인과는 다른 것들이다. 

일부 상류층들은 자녀의 직장을 위해 청탁을 해왔지만 트럼프는 내년부터 우리 아들 부사장.

그렇게 트럼프 형제는 아버지 보좌하다가 트통령 당선 이후로 사장이 되었다.
트럼프 형제의 아프리카 호화여행을 떠올려 보라. 아이가 셋인 유부남이 가족과 직장을 내려놓고
동생과 단둘이 해외여행을 떠난다? 그야말로 상류층의 삶이다. 상사는 찬성할 수 없겠으나,  
아버지라면 권장할만하다. 우애있는 형제는 언제나 좋다.
트럼프의 자녀들은 기여입학제도로 가산점을 받았으며, 동종업계 출신인

유태인 사위는 하버드에 무려 30억원을 기부했다는 소문도 있었다.

트럼프 형제는 일반인이 감히 상상도 못할 권리를 받은 자녀들과 사위, 그리고 이혼한 첫부인까지

합세해 아버지를 위해 나섰다.


유승민의 딸은 충분히 활약해주었으나 트럼프는 삼남매가 나섰으니 3배 우월하다.
효도를 받지 못한 다른 정치인들과의 비교는 유와 무의 차이니 말할 것도 없다.

트럼프 삼남매는 일반인과는 격리된 부르주아의 태도를 보이기도 했지만

우리 아빠 최고를 외치며 돌아다녔고, 사위는 데드풀도 알만한 유명인이 되었다.

현대의 정몽준이 패배한 서울시장 선거는 막내아들의 트롤링으로 기억되는데, 정몽준은

3남 2녀의 트럼프보단 못하지만 2남 2녀의 부친이다. 장성한 자녀 셋은 어디서 무얼 하고 있었을까. 

수차례에 걸쳐 지도자를 꿈꾸었으나 실패한 부자는 효도를 받지 못했다.


트럼프는 대학 기부금으로 학력을 챙겨주었고, 그룹임원이라는 직장을 주었다.

결혼도 주선해주었으며, 자택과 해외여행은 물론이다. 이 정도로 해줘야만 자녀의 도움을 받을 수 있을까?

그건 아니다.

국회의원, 장관, 광역지사, 대통령에 이르면 불효한 자식들 뿐이지만 구의원 선거에선 여러 젊은이들이

부모의 명함을 나눠주고 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호랑이기운
19/09/09 11:57
수정 아이콘
뭔말을하고싶은건지 모르겠지만
MJ큰아들은 회사승계 중 큰딸은 그 회사에서 만든 재단 이사장, 둘째딸은 몸이 불편한 걸로 알고 있습니다.
산들바람뀨
19/09/09 11:57
수정 아이콘
하고싶으신 말이 뭐세요?
제가 난독증인지..
19/09/09 11:58
수정 아이콘
도대체 뭔 소리지...
minyuhee
19/09/09 12:00
수정 아이콘
요점은
무엇이 두려워서 자녀들이 부모를 돕지 않는단 말인가? 이것뿐입니다.
밴가드
19/09/09 12:02
수정 아이콘
트럼프 재선캠프 선대본부장 "트럼프家, 수십년 왕조될 것"
https://m.news.naver.com/read.nhn?oid=001&aid=0011072078&sid1=104&mode=LSD
브리니
19/09/09 12:10
수정 아이콘
요새 우리나라 유력자 자식들 병크 나는게 많으니 그거 조롱하는듯. 금수저층 자식들 비리가 얼마나 많으면 아예 얼국조차 내비치자 않게 감싸는거 말하는거 같은데 맞나요. 그나저나 장제원 아들 음주운전하고 운전자 갈아까우고 현장합의하려고 한건 피지알에 왜 안올라오나 모르겠네요 분명히 올라올거 같던데 왜 안올라올까요
고타마 싯다르타
19/09/09 12:12
수정 아이콘
스포츠연애게시판에 있어요
19/09/09 12:13
수정 아이콘
뭔소린지..
돼지샤브샤브
19/09/09 12:14
수정 아이콘
자게말고 다른데도 좀 보시면 될 것 같은데.. 연예인이라 스연게에 가있습니다.
19/09/09 12:16
수정 아이콘
이미 한페이지 앞에 올라와있습니다.
계층방정
19/09/09 12:21
수정 아이콘
예전에 유승민 딸이 한때 인터넷 커뮤니티에 화제가 됐던 거 생각나네요.
19/09/09 12:40
수정 아이콘
이건 뭐 최순실 정유라도 아니도 대체 ㅡㅡ
능소화
19/09/09 13:02
수정 아이콘
각 국마다 사정이 있으니깐요. 주변 중국,일본,러시아,북한 등과 비교해보세요 선녀같으실듯.
19/09/09 13:05
수정 아이콘
트럼프처럼 가족에게 백악관 주요보직 맡기면 정치 망해요.
피카츄 배 만지기
19/09/09 13:28
수정 아이콘
미국이야 아~~~주 예전에 엽관제를 실시한 경험이 있기에, 자기가 당선되는 데에 큰 공헌을 세운 사람들을 쓰는 데에 비판받는 분위기가 아닙니다.
그러나 우리나라는 선거캠프때부터 자기를 열심히 도와준 사람을 당선 이후에는 자기사람 챙겨주기 인사다 해서 비판받기에 쓸 수가 없습니다. 선거캠프때부터 열심히 도와준 측근들도 쓰지 못하는 마당에 가족에게 요직을 맡기거나 도움을 바라는 것은 더더욱 어렵겠지요. 그 문제는 우리나라와 미국의 문화차이에서 바라보셔야 합니다.
Bartkira
19/09/09 15:24
수정 아이콘
왜 가족한테 주요 보직을 맡겨야 하나요? 혈족 위주로 고위직 채우는 나라가 대의 민주주의 국가인가요? 외척정치 조선 인가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4501 [스연] 기성용, 라리가 1부 팀에서 메디컬 테스트 예정 [37] RFB_KSG3460 20/02/20 3460 0
84500 [스연] TIME에서 선정한 가장 저평가된 방탄소년단 노래 12곡 [4] 감별사1435 20/02/20 1435 1
84499 왜 스연게에서 '그 표현'은 공지에 올라갔는가. [173] Dalek6913 20/02/20 6913 24
84498 [스연]Weki Meki(위키미키) _ DAZZLE DAZZLE [12] kien910 20/02/20 910 0
84495 신천지 홈페이지에 사과문이 올라왔습니다. [143] 감별사10093 20/02/20 10093 9
84494 [일상] 두부 조림 [9] 연필깎이1238 20/02/20 1238 15
84493 (코로나)Pgr 가입 첫글이 참 우울한 주제가 되었네요. [45] 공기청정기4990 20/02/20 4990 12
84492 [스연]아이즈원 뮤직뱅크 청원 관련 KBS의 답변 [79] 행복의시간6055 20/02/20 6055 3
84491 pdf 용 외국어 사전 [1] 아난912 20/02/20 912 2
84490 [데이터주의,스압] 일제가 한반도 각지에 세웠던 신사들 [11] 유럽마니아1552 20/02/20 1552 4
84488 스연게가 중단되니 삶의 낙이 줄었어요 [27] 영소이2523 20/02/20 2523 4
84487 코로나 확진 환자 +22명 추가. 총 104명이 되었습니다. [399] Leeka17425 20/02/20 17425 1
84486 중국을 경유한 외국인 입국금지는 얼마나 실효성이 있을까? [91] 감별사4765 20/02/20 4765 2
84484 [스연] 창단 첫 UEFA 챔피언스리그 토너먼트 경기.gfy (용량주의) [8] SKY921972 20/02/20 1972 0
84483 [스연] 문제가 있는 라리가 긴급보강조항 [60] 톰가죽침대3608 20/02/20 3608 1
84481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 유행 관련 최신 정보 및 개인적 의견(2020.02. 20. 02:30) [100] 여왕의심복12295 20/02/18 12295 71
84480 (쪼끔 더러움 주의) 무좀 이야기 [25] BTK1804 20/02/20 1804 2
84479 [일상글] 게이머 남편, 게임을 이해못하는 아내, 그리고 플스. [56] Hammuzzi3975 20/02/20 3975 36
84478 봉침 맞고 사망한 여교사의 판결 결과 - 어이없게 소송에 휘말린 가정의학과 의사 [161] 사업드래군6566 20/02/20 6566 14
84477 中 매체 "한일, 신종 코로나 비상대책 세워라" 적반하장 훈계 [44] 감별사4487 20/02/20 4487 0
84476 [스연] 예능 꿈나무의 싹이 보이는 쥬리,& 미스틱 루키즈 소식 [23] 어강됴리1320 20/02/20 1320 1
84475 [스연]'미스터트롯' 출연 가수, 사재기 및 불법 바이럴마케팅 의혹 [13] 별이지는언덕4488 20/02/20 4488 0
84474 코로나 확진 환자 31명 추가. 누적 82명이 되었습니다. [146] Leeka8703 20/02/20 8703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