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9/05 12:54:16
Name 삭제됨
Subject [정치] 아베의 결단은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feat. 방사능)
작성자가 본문을 삭제한 글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루크레티아
19/09/05 12:57
수정 아이콘
아니 종이 한 장으로 막을 수 있으면 뭐하러 체르노빌에 그런 미친 수준으로 공구리를 들이부어..
츠라빈스카야
19/09/05 12:58
수정 아이콘
종이 한 장으로 막는건 알파선이었던것같은데...
Costa del Sol
19/09/05 13:00
수정 아이콘
크크크 물리학 노벨상 수상자가 있음 무얼 하나
참 웃긴 나라입니다
수분크림
19/09/05 13:00
수정 아이콘
우리나라는 그렇다치고 중국은 가만 있나요?
공사랑
19/09/05 13:01
수정 아이콘
특수종이 인가요?
19/09/05 13:03
수정 아이콘
기초과학의 일본아닙니까 이세계에서 온 종이인듯 크크크
19/09/05 13:05
수정 아이콘
사기도 적당히 쳐야지 무슨 베타선을 종이로 막아.
알파선이랑 헷갈렷다고 쳐도 감마선은 어쩔건데
Philologist
19/09/05 13:06
수정 아이콘
이미 강판이라 보셔도 됩니다..
19/09/05 13:06
수정 아이콘
아아...
19/09/05 13:07
수정 아이콘
동해니까 중국보다는 러시아가..
Lord Be Goja
19/09/05 13:11
수정 아이콘
이렇게 쉽게 막히는걸로 자민당한테 욕먹고 정권날린 일본 민주당이 한심하군요!
수분크림
19/09/05 13:11
수정 아이콘
결국은 황해까지 흘러들어가지 않나요?
19/09/05 13:11
수정 아이콘
이미 몰래 많이 버렸을 것 같은데
19/09/05 13:16
수정 아이콘
사실 세계 어디든 갈 수 있으니 전지구적 민폐죠, 남해,황해,동해,태평양...(끔찍)
김엄수
19/09/05 14:01
수정 아이콘
저게 전세계적으로 논란이 안되고 쉬쉬하고 있다는게 참...
당장 내년에 올림픽 하는 나라인데 말이죠....
수분크림
19/09/05 14:02
수정 아이콘
메이와쿠 문화가 무색한 전지구적 민폐네요 ㅡㅡ
헤물렌
19/09/05 14:13
수정 아이콘
뭐 그래도 태평양이 넓긴하죠. 일단 후쿠시마에서 출발하면 한바퀴돌아야 하고 또 운좋게 한바퀴 돌아온다고 하더라도 쓰시마해류타고 동해까지 와야합니다. 오염물질도 환승이 힘들죠.
우리나라가 환태평양 지역중에 가장 안전할 겁니다. 다 희석되고 제일 적게 들어오니까요.

태평양 바닷물은 6.72X10^17톤입니다.
홍승식
19/09/05 14:46
수정 아이콘
백만분의 1이 위험하다면 천만분의 1로 더 희석시켜서 측정해 보고 방류를 결정해야죠.
stowaway
19/09/05 14:58
수정 아이콘
이게 정답입니다.
stowaway
19/09/05 14:59
수정 아이콘
정확히는 태평양 쪽이죠.
FreeSeason
19/09/05 15:46
수정 아이콘
강철의 연금술사?
쪼아저씨
19/09/05 15:52
수정 아이콘
이미 물고기 차량들이 부산으로 들어와서 바닷물 엄청 버리고 있다던데. 그건 일반커피고 이건 TOP겠죠?
아스미타
19/09/05 19:49
수정 아이콘
그렇게 안전하면 지들끼리 먹어서 해결했음 하네요
19/09/05 22:30
수정 아이콘
어차피 암발생률 늘어나는거 같이 직접적으로 연관짓기 어려우니 사방에 뿌리고 모르쇠 전략으로 나가는듯
말코비치
19/09/05 23:30
수정 아이콘
제가 느낀 메이와쿠 문화는 일본인 입장에서 대등하거나 우월한 존재에게 주로 적용됩니다. 예를 들어 관광지의 일본인들은 놀러온 한국인에게 미칠듯이 잘해주고 작은 실수 하나만 해도 온갖 방식으로 보상해줍니다. 하지만 일본이라는 국가는(최소한 아베 정권은) 한국을 메이와쿠의 대상으로 보지 않아 보입니다.
말코비치
19/09/05 23:31
수정 아이콘
한국에서만 크게 걱정하는 이슈니까요. 트럼프가 한마디 했으면 진작에 시정했을지도... 한미 고위급 회담이 열리게 된다면 이 문제에 대한 심각성이 꼭 전해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답이머얌
19/09/06 08:51
수정 아이콘
이런 얘기하다보면 중국 동해안에 수많은 원전 중 하나만 터져도 황해는 고립된 바다라 완전히 죽음의 바다가 될 생각하니 정말 끔찍...
19/09/06 09:21
수정 아이콘
저도 생각해보니 끔찍하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6433 [정치] 정의연 사태에 대한 금일자 민주당과 정의연 반응. 윤미향 사퇴 여론조사 [129] 미뉴잇7356 20/05/27 7356 0
86432 [일반] 군대로 이해하는 미국의 간략한 현대사. [32] Farce3354 20/05/27 3354 34
86431 [일반] [펌] 쀼의 세계는 별로 자극적이지 못한거 같습니다.(장문주의) [35] 삭제됨5187 20/05/27 5187 0
86430 [일반] 걱정이 많은 나에게 [4] 흰둥1096 20/05/27 1096 2
86429 [일반] (뒤늦은 12?) 의료사고 [32] 과객A2319 20/05/27 2319 7
86428 [일반] [역사] 홍콩도 마카오처럼 포르투갈령이 될 뻔 했던 사연. [6] 대항해시대1858 20/05/27 1858 6
86427 [일반] 다이렉션(Direction)이론 [31] 성상우1496 20/05/27 1496 3
86425 [일반] [역사] 로마대법전으로 보는 기독교의 위세 [7] aurelius1764 20/05/27 1764 8
86424 [정치] 홍콩국가보안법 통과가 가져올 파장 [100] 맥스훼인8921 20/05/27 8921 0
86423 [일반] 한국(KOREA)에서의 생존법(5) [51] 성상우2543 20/05/27 2543 4
86422 [정치] 정의연 사태 방지를 위해 정부가 시스템을 개선합니다 [64] VictoryFood7406 20/05/26 7406 0
86421 [일반] 일본에서 벌어지고 있다는 제3맥주 전쟁 - 신장르(펌) [41] 치열하게6101 20/05/26 6101 3
86420 [정치] 유사 시민단체에서 일했던 썰을 풀어봅니다. [9] i_terran3842 20/05/26 3842 0
86419 [일반] [보건단신] 450개 학교 등교 연기 / 쿠팡 물류센터 근황 / 7차 확진자 [46] Leeka6533 20/05/26 6533 1
86417 [일반] [자작] 뻥튀기를 만드는 마이스터를 위한 안내서 0# ~만화보다 소설에 조금 더 가까운 이야기~ [4] 태양연어1402 20/05/26 1402 9
86415 [일반] [역사] 중국 역대 왕조들의 관복과 군복 [19] 대항해시대3030 20/05/26 3030 6
86414 [정치] 민식이 법이 통과되서 놀라셨죠? [67] 스토리북9552 20/05/26 9552 0
86413 [정치] 정의연 사건 왜 일어났을까? 우리는 앞으로 무엇을 해야할까? [157] 티타늄7063 20/05/26 7063 0
86412 [일반] [데이터 주의]5월의 꽃들 [12] 及時雨1037 20/05/26 1037 7
86411 [일반] 한국(KOREA)형 커피모델(9) [48] 성상우1839 20/05/26 1839 3
86410 [일반]  (수정)그냥 저냥 써먹기 어디에도 쓰기 좋은 라이젠 3600 견적 [84] 토니파커6211 20/05/26 6211 4
86409 [정치] 위안부 문제 '피해자 중심주의'를 강조하던 정부의 침묵 [186] 슈퍼잡초맨10234 20/05/26 10234 0
86408 [일반] [역사] 1919년 한 중국 지식인의 유럽생각 [6] aurelius2335 20/05/26 2335 1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