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9/03 21:26:32
Name 삭제됨
Subject [일반] (스포/파이어펀치)만화 연출중에 제일 마음에 드는 장면이 뭐였냐고 누가 묻는다면 (수정됨)
작성자가 본문을 삭제한 글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9/09/03 21:30
수정 아이콘
초반부는 역대급 만화가 될줄..
쿠엔틴
19/09/03 21:32
수정 아이콘
여러모로 대단했던 만화 크크
고타마 싯다르타
19/09/03 21:33
수정 아이콘
인류에게 3000천년은 이른 만화
그때가언제라도
19/09/03 21:35
수정 아이콘
후반이 똥이라 뭐..
19/09/03 21:39
수정 아이콘
파이어펀치! 파이어펀치! 그는 신이야!!!!

정말 여러모로 대단했죠. 초반부의 임팩트가 마지막까지 끌고간 힘이긴 한데.. 그게 역설적으로 주제와는 동떨어지게 된 느낌이라 ;;;
좀 더 세계관설정을 공들였으면 어땠을까 싶습니다.
19/09/03 22:03
수정 아이콘
근래 클리셰만 죽어라 파는 작가들이 난무하는 가운데 뒷이야기 예상을 도저히 할 수 없게 만드는 귀한 작가죠.
김낙원
19/09/03 22:15
수정 아이콘
체인소맨 b
파이어군
19/09/03 22:19
수정 아이콘
만신갓....
파이어군
19/09/03 22:20
수정 아이콘
이작가 다음작인 체인쏘맨도 아직은 좋습니다

파워짱!
마프리프
19/09/03 22:26
수정 아이콘
스타워즈를 얼마나보고 싶으면 왈칵
CapitalismHO
19/09/03 22:31
수정 아이콘
1화 한정 만신...
전설의오오타니
19/09/03 22:32
수정 아이콘
만화는 드라마랑 달라서 비교하긴 그렇지만
용두사미요? 왕겜을 보고나니 파이어펀치는 선녀 였습니다
19/09/03 23:16
수정 아이콘
아직 시즌 3까지 밖에 진행이 안된 드라마와의 비교는 좀;;;
19/09/04 00:36
수정 아이콘
왕좌의 게임입니까 왕게임입니까 크크크
세츠나
19/09/04 09:12
수정 아이콘
왕좌의 게임이 그래도 왕게임보단 낫지 않나요?...
전설의오오타니
19/09/04 19:36
수정 아이콘
아 얼불노 얘기였습니다 본의아니게 오해를 야기시켰네요 왕좌의 게임이 왕게임보단 낫죠
근데 x같은 시즌8때문에 저는 왕좌의게임보단 파이어펀치가 낫습니다
...왜 왕겜이랑 비교냐면 둘다 뜬금없이 죽고 담 예상이 힘든맛에 재밌었어서
IloveYou
19/09/03 23:45
수정 아이콘
끝까지 보진 못했지만 카메라 든 친구가 나오기 전까지는 정말 몰입하면서 봤었습니다. 좋은 전반부를 보여줘서 고마움 반 뒷 부분 아쉬움 반이 남은 작품이네요.
차오루
19/09/03 23:46
수정 아이콘
아니 리플들을 보아하니 이 야밤에 리디북스에서 전권구매 할까 말까 고민중입니다.
일단 초반부가 재밌다고 하니 1권사면 어차피 초반 괜찮으면 결말까지 보는 타입이라 ㅠㅠ

고민이네요.

근데 평이 그다지 좋은 것은 아니고 호불호가 갈리는거같은데
(이런거 치고 좋은건 잘 못봤습니다)
로즈헤어
19/09/04 06:49
수정 아이콘
1화갑 소리를 듣는 80화? 완결 만화인데 49화 정도까지는 비교할 만화가 드물 정도로 재밌습니다. 그 뒤로는 장르를 종잡을 수 없는 괴악한 전개로 진행돼서 호불호가 많이 갈리는데, 그래도 머리를 비우고 줄거리만 따라가면 술술 읽힙니다. 지뢰니 뭐니 하는 건 과장이라 봐요.
그때가언제라도
19/09/03 23:53
수정 아이콘
후반은 똥이지만 저는 몇년간 본 만화중 가장 감명깊게 봤네요
19/09/04 00:05
수정 아이콘
초반부도 역대급 후반부도 역대급
다른 의미로 둘다 미쳐날뛰는게 정말 인상깊었습니다
물만난고기
19/09/04 00:09
수정 아이콘
만신!!
결말이 파국으로 치닫는거 자체는 괜찮은데 너무 번잡하게 산만해지는 전개과정만 가다듬는다면 완벽하다고 봅니다.
우중이
19/09/04 00:27
수정 아이콘
그는 신이야!
로즈헤어
19/09/04 06:42
수정 아이콘
용두사미 만화로 많이 통해서 큰 기대는 가지지 않고 봤는데, 갑자기 장르가 바뀌고 예측불가의 전개로 진행돼서 독자를 당혹스럽게 만들 뿐이지 편견을 거두고 보면 마지막까지 재밌는 만화라고 생각합니다.
19/09/04 07:53
수정 아이콘
댓글보니 도전해볼만한건가요?
첨듣는 작품입니다
그때가언제라도
19/09/04 08:38
수정 아이콘
도전까지야.. 책 가독성도 좋고 초반 재미도 있는 책입니다.
켈로그김
19/09/04 09:29
수정 아이콘
화권도..
우르갓
19/09/04 15:38
수정 아이콘
그는 신이야! 밖에 몰랐는데 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0014 [정치] [번역] 임대료 규제의 계산서 [35] CapitalismHO2533 21/01/14 2533 0
90013 [일반] 잠자고 있는 카드포인트를 3분만에 현금화 하기 [112] 치카치카10619 21/01/14 10619 22
90012 [일반] 죄송합니다. 알리바바(앤트 그룹)/마윈 관련글 정정드립니다. [45] 김유라7395 21/01/14 7395 123
90011 [일반] 엄벌주의에 동의할 수 없습니다. [140] 토루7663 21/01/14 7663 62
90010 [일반] 셀트리온사 코로나19 치료제 레그단비맙 임상 2상 연구결과와 의미 [41] 여왕의심복7972 21/01/14 7972 53
90009 [일반] 40대 독거노인의 삶 [51] 나쁜부동산8108 21/01/13 8108 23
90008 [일반] [이미지스압] 튀니지 수능 풀어보실라우? [36] 나주꿀3889 21/01/13 3889 2
90007 [정치] 3차 재난지원금, 박영선 '이런 기쁨 드릴수 있다니 보람 느껴 가슴 아리고 눈물 핑' [25] 대패삼겹두루치기6524 21/01/13 6524 0
90006 [정치] '벼락거지' 탄생시켰다, 文정부가 확 벌려놓은 인생격차 [412] 미뉴잇20253 21/01/13 20253 0
90005 [일반] '화살 쏴 동급생 실명시킨 초등학생' 관련 기사입니다. [72] 이런이런이런8209 21/01/13 8209 10
90004 [일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현실적 우려- 발암성 관련 [58] 사딸라7320 21/01/13 7320 4
90003 [일반] 화학공포증(Chemophobia)와 가습기 살균제 [34] 짬뽕순두부3087 21/01/13 3087 24
90002 [일반] [자동차 이야기] 내가 꿈꾸던 노년에 대하여 [28] 회색사과2693 21/01/13 2693 12
90001 [일반] 현대차 디젤엔진 개발 중단 선언....내연기관 시대의 끝....? [148] 하얀마녀11509 21/01/13 11509 4
90000 [일반] 졸업했습니다! [72] 피잘모모4284 21/01/13 4284 25
89998 [일반] 남초·여초 커뮤니티서 벌어진 역대 '성 관련 사건', 싹 까발려드립니다 [396] 추천22801 21/01/13 22801 5
89997 [일반] 삼성의 모바일 AP 야심작 Sexynoss 2100 공개 [29] 길갈6521 21/01/13 6521 2
89996 [일반] [성경이야기]누가 가장 억울한가? (Feat. 10가지 재앙) [11] BK_Zju1559 21/01/12 1559 5
89995 [정치] 아이러니컬한 하나의 장면 [17] 아루에5272 21/01/12 5272 0
89994 [일반] 새로 뚫린 도로 이야기-함양울산고속도로 [31] giants4052 21/01/12 4052 0
89993 [일반] 아니 뭔 잊을만 하면... [80] 공기청정기12192 21/01/12 12192 64
89992 [일반] COVID19 치료제의 가치 및 역할 - 셀트리온 2상 발표에 앞서 [39] 여왕의심복7127 21/01/12 7127 58
89991 [일반] 화재 이야기입니다 [5] 피알엘2078 21/01/12 2078 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