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8/03/24 14:28:35
Name 히나즈키 카요
Subject 문통의 사과메시지 제안에 난색을 표한 베트남 정부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8&aid=0002403528

문통은 이번에 베트남전 학살문제에 공개적이고 명확한 사과를 표명하겠다고 제안했으나, 베트남 측에서 동족상잔 등 과거사 문제 부각되는 것에 난색을 표해 사과수위가 낮아졌다고 합니다.

참고로 베트남전쟁 당시 북베트남 및 베트콩은 최소 13만에서 최대 30만에 추정되는 양민학살을 자행했으며, 아직까지 진상조사가 이루어지진 않았습니다.(남베트남은 최소 6만서 최대 28만으로 추정.)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뒹굴뒹굴
18/03/24 14:30
수정 아이콘
베트남 정부를 자극까지 하면서 사과에 집착할 필요가 있을까요.
언젠가 그들이 원할때 하는게 낫지 싶습니다.
18/03/24 14:31
수정 아이콘
뭐 안받는데 안하는게 맞죠 뭐...
콜드플레이
18/03/24 14:34
수정 아이콘
'베트남 정부가 강력하게 사과를 요구하는데, 문통은 그럴 의지가 없는 상황'보다는 훨씬 낫죠 크
아점화한틱
18/03/24 14:35
수정 아이콘
이게... 저들도 남북이 갈려 싸운상황이었다보니... 게다가 나름 베트남도 승전국이라 자존심문제도 있겠구요. 미국이랑 동맹이었던 한국은 생각해보면 베트남전에서 패전국의 입장일텐데 패전국이 승전국에 사과하는 모양새도 아무래도 좀 그렇겠네요. 물론 그거랑 민간인학살사건에 대해 충분히 반성하는건 전혀 별개의 문제이지만 베트남정부의 반응도 어느정도 이해는 가네요
18/03/24 14:35
수정 아이콘
(수정됨)
삭제, 비속어 사용(벌점 4점)
글루타민산나룻터
18/03/24 14:36
수정 아이콘
잘못해서 사과한다는데 당사자가 거부하는 상황...
ioi(아이오아이)
18/03/24 14:36
수정 아이콘
딱 이정도 포지션을 유지하는 게 좋다고 봐요. 우리 마음은 편하고 보상은 안 해줘도 되니까요
홍준표
18/03/24 14:39
수정 아이콘
이것도 약간 시민사회와 베트남 정부의 입장이 다르다고 알고 있습니다. 정부는 여러 가지 실리를 원하는 것이고 시민사회의 정서는 그렇지 않고요. 뭐 이쯤 되면 이제 우리 알 바 아닌 문제이긴 합니다..
좋아요
18/03/24 14:41
수정 아이콘
우리는 할려고 했는데 니들이 안 받는다고 한 거임. 딱 이 상황을 한번 만들고 간거라 나쁘지 않다고 합니다.
동굴곰
18/03/24 14:43
수정 아이콘
뭐 이렇게까지 했는데 안받으면 어쩔수 없...
저쪽입장에선 북한이 우리한테 6.25로 사과한다는 느낌일거같으니...
3.141592
18/03/24 14:49
수정 아이콘
애비 잘못 드러나는게 싫어서 대충 사과 비스무리한거 받고 넘기려 한 박근혜와 한국 대중정서와의 괴리랑 놀랍도록 흡사하네요. 물론 일본은 적극적으로 사과할 의지도 없지만
-안군-
18/03/24 14:50
수정 아이콘
정치 외교적인 이유로 방문한 자리니 저 정도로 하는게 맞겠죠. 베트남 전쟁 피해자 모임 같은 민간 행사 같은데 참석하는 게 아니니까요.
낭만없는 마법사
18/03/24 14:54
수정 아이콘
뭐.... 베트남 전쟁 희생자 유가족 입장에선 안타깝지만... 이게 우리가 베트남 정부를 자극하지 않는 선에서 할 수 있는 최선의 모양새죠.
그래도 일본처럼 식민지배하고 전쟁일으키고 이랬는데도 사과 전혀 안하는 것보단 나으니...
蛇福不言
18/03/24 14:56
수정 아이콘
예전에 외교관으로 베트남에 가셨던 분이 쓴 책을 본 적이 있는데, 사과하지 말아야 한다고 단언하시더군요[우리의 역사적 책임을 부정하자는 주장은 아니었습니다].
그 분도 베트남에 사과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셨고, 베트남에 가서 이것저것 관련된 일도 하셨는데....
결론은 사과를 하지 말아야 한다는 것이었답니다[다시한번 강조합니다. 우리 역사적 책임을 부정하자는 것이 아닙니다]. 대충 한번 훑어본 것이고, 여러해 지나서 내용도 정확하게 생각이 나지 않습니다만, 베트남쪽에서 사과를 받는 것과 관련해서 문제가 있었던 모양입니다.

그 쪽 일을 해 본 분들 말씀이니, 따르는 게 낫지 않나 싶습니다. 물론 우리의 역사적 책임을 부정해서는 안될 것이고, 그 쪽에서 나중에 사과를 요구하게 되면 당연히 사죄해야 겠죠.
껀후이
18/03/24 14:59
수정 아이콘
사과하겠다고 의사표시 하였으나 본인들이 거부한 상태, 외교적 예의는 차린 셈이라고 생각합니다.
단적으로 일본하고 비교해보면 되지 않을지...
蛇福不言
18/03/24 15:00
수정 아이콘
참, 민간인학살 피해지역 주민/유가족들이 사과하지 말아야 한다고 했던 것은 아닙니다. 한국군 증오비가 세워진 지역에서 만난 분들은 정말 강하게 우리를 증오하고 있다고 하더군요.

베트남 정부 쪽에서 그랬던 것 같은데, 그 분도 명확하게 쓸 수 없었던 것 같고[그런 내용을 책에 쓴다는 것 자체가 상대방을 제대로 엿먹이는 게 될 수 있겠죠], 무엇보다도 제 머리가 딸려서 제대로 기억을 못하네요.
18/03/24 15:0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도 이런 제스처 좋은거같습니다. 확인할거 확인했고 보여줄거 보여준 꽤 좋은 제스처 아닌가 싶은.
봤냐 일본?
(첨언; 차후 피해자들, 민간인들의 의견도 듣고 언제든 피드백 해줘야한다고도 생각합니다)
18/03/24 15:04
수정 아이콘
하지말라고 했는데 무리하게 안 받는 사과 계속하는 것도 아니고 하지말라니까 유감이다 정도로 끝냈죠. 깔끔하게 처리했다고 봅니다.
18/03/24 15:05
수정 아이콘
이런 제스처를 취하는 건 나쁘지 않다고 봅니다. 충분히 성의 표시를 하였고 일본에게도 압박할 수 있죠.
이런게 진정한 과거사 사과다라는 식으로요.
우리가 베트남 뭉개고 간다면 일본이랑 다를게 없지요.
하지만 베트남 정부에서 원하지 않는다면 성의 표시를 하고 이만 접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봅니다.
만년실버
18/03/24 15:11
수정 아이콘
당사자가 하지말라는데 하지말아야죠 크크
18/03/24 15:27
수정 아이콘
뭐 일본을 상대로 한마디 할 수 있는 명분하나 건졌내요. 크크
거믄별
18/03/24 15:34
수정 아이콘
베트남이 사과를 원하지않는다는 입장을 공식적으로 확인하는 것이 나쁘지 않다고 봅니다.
우리는 어쨋든 패전국의 입장이지만 사과를 하고 싶다. [그런데 너희들이 사과를 원치않으니] 유감 표명으로 그칠게.
저게 중요하죠. 우리가 멋대로 판단해서 하지않는 것과 그들이 원해서 하지않는 것은 크거든요.
스웨트
18/03/24 15:39
수정 아이콘
우린 한다고 했는데 저쪽에서 싫다고 하는거는 일단 의지도 보여줬고 명분도 생겼으니 완전 좋은 행보죠

일본은 안면몰수하고 전범신사에서 참배 하는데
及時雨
18/03/24 15:55
수정 아이콘
트위터에서 사과말고 유감이라고 분노하던 사람들 있던데 이불 좀 차겠네요
미카엘
18/03/24 15:59
수정 아이콘
이 정도면 충분하고 더 하면 과할 것 같습니다.
귤마법사
18/03/24 16:00
수정 아이콘
전쟁피해에 무슨 명분이 필요하고 승전국 패전국이 무슨 의미가 있나 생각합니다.
뭐 이래저래 피해자들하고 유가족만 안타깝습니다.
ODYSSEIA
18/03/24 16:05
수정 아이콘
외교 차원이든 인권 차원이든 계속적으로 사과하려는 행보는 잘하는 일이라고 봅니다.
우리도 60년이 지난 겨우 90년대 들어서야 위안부 문제가 공론의 장에 올라왔다는 점을 떠올려보면,
베트남에서도 그들의 내전 당시 문제들을 끄집어 내는데 시간이 더 걸릴 것이라고 봅니다.
피해자가 명백히 있다면, 베트남 정부 권력자들이 뭐라 하든 우리 정부에서 진심어린 사과를 지속적으로 해야 하는 게 맞지요.
영원한초보
18/03/24 16:08
수정 아이콘
배트남 정부가 잘 처리해야 될 일이죠.
보로미어
18/03/24 16:13
수정 아이콘
김대중, 노무현 정부때도 사과를 했던 것 같은데 왜 또 하는거지하고 궁금해서 기사를 읽어보니
이해가 가네요.
히나즈키 카요
18/03/24 16:27
수정 아이콘
학살문제는 현 베트남 정부의 정당성을 흔들수 있어 자칫하면 내정간섭으로 여겨질수 있다는게 문제죠. 베트남 정부의 민주화가 이뤄지지 않는 이상 이 이상의 스탠스를 취하기 어려울겁니다.
내일은
18/03/24 16:37
수정 아이콘
저쪽 입장도 있는거지만 또 저게 언제 바뀔 줄 모르는거라...
일단 계속 사과한다는 포지션은 취해야죠. 잘못한건 잘못한거니까
틀림과 다름
18/03/24 16:38
수정 아이콘
https://pgr21.com/?b=8&n=76220&c=3204413
이걸 보면 글 쓰신분의 외교관에 가셨던분 그러니깐 정부입장하고는 다르군요
이 링크에 있는 일반인 입장에선 사과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공원소년
18/03/24 16:38
수정 아이콘
저 문제는 계속해서 사과를 해 나가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당장에 우리나라가 일본을 상대로 가지는 감정을 생각한다면 잘못한 부분은 확실하게 잘못했다고 인정하고 넘어가는게 나중에 더 시간이 흐른 뒤 마찰이 생길 염려가 적지요.
혹시 또 압니까?
50년 뒤에는 베트남이 엄청난 부국이 되어 있어서 국제사회에서 감히 무시하기 어려운 존재가 되어 있을지.
그때 과거사를 확실히 해결하려는 노력이 없었다는 페널티를 후손에게 짊어지우는 것 보다는 이렇게 먼저 나서는 쪽이 낫지요.
낭만없는 마법사
18/03/24 16:39
수정 아이콘
그런데 잘 처리 할 의사가 없어보여요. 그게 함정이죠.
틀림과 다름
18/03/24 16:41
수정 아이콘
https://storyfunding.kakao.com/episode/35640
이 글에 나오시는 분의 의견을 소개합니다
이분의 의견에 대해서는 개개인마다 생각이 다를수 있겠죠
이분의 주장은 아래와 같습니다

베트남 정부에게 우리가 사과할 필요가 없다고 주장하는 외교부의 기본 방침은 인류의 보편적 양심과 정의에 어긋나므로 명백히 잘못이다

제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상대방 정부에서 사과 하지 말라고 하는데 사과를 하는것은 상대방 정부에 대한 결례입니다
베트남 정부에게는 사과를 하는 외교적인 수사는 하지 말고 이런 민간인에게 사과라던지 그런걸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18/03/24 16:50
수정 아이콘
스탠스는 계속 사과하겠다는걸로 견지 해야죠. 그쪽이 곤란해 하니까 시끄럽게 하지는 말아야할뿐.
한쓰우와와
18/03/24 16:55
수정 아이콘
베트남이 아무리 일당제라고는 해도, 다양한 정치적 스탠스를 가진 사람들이 있겠죠.

당시 승전의 열매를 누려온 사람들은 당연히 사과가 불편할테고,
전쟁에서 지고, 북베트남 정부에 탄압까지 받은 사람들 입장에서는 사과를 받고 싶어할테니까요.
18/03/24 18:01
수정 아이콘
민간인 피해에 대한 사과이지 베트남 정부에 대한 사과가 아니기 때문에 잘했다고 생각합니다.
베트남 민간인 피해에 대해 사과하지 않는다면
마찬가지 논리로 일본도 한국에 사과할 필요가 할 수있죠 (실제로 일본 우익이 비판하는 내용입니다)
더 잔인한 개장수
18/03/24 20:07
수정 아이콘
앗...아..무승부로 하지 않을래..
키무도도
18/03/24 20:29
수정 아이콘
따지면 우리나라도..... 아직 청산안된 전쟁의 역사가 많습니다. 아무래도 북한때문에...
북한과 종전협정된다면 가능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낭만없는 마법사
18/03/24 21:28
수정 아이콘
사실 제가 아는 것보다 더 많은 우리나라의 청산되지 못한 역사가 많은 건 맞습니다만...
그래도 이번 우리 정부는 청산하려는 의지가 보여서 다행입니다. 뭐 이래놓고 다시 자유당에게 정권이 넘어가면 하아....
마텐자이트
18/03/24 22:47
수정 아이콘
베트남정부에서 사과를 거부하니... 어쩔수 없이 그 당시 한국군으로 인해 장애를 입거나 가족이 사망한 민간인들에게 사과를 해야겠네요
연필깍이
18/03/25 00:34
수정 아이콘
사과하지 말라는데 사과하는것도 폭력이죠.
사과할 마음이 있다, 그것도 자발적으로, 라는 포지션을 보여줬다는것으로 매우 충분하다고 봅니다.

아울러 개인적 차원의 사과가 필요하다는 의견도 종종보이는데...
문통에게 그런 포지션을 요구하는것도 무리가 있습니다.
대통령이 개인적으로 찾아가 사과하는건 의도야 어땠던간 '저쪽에서 꺼려한' '국가적인 행동'이니까요.

딱 이쯤하면 충분하다 봅니다.
뭐 저쪽 흐름이 바뀌면 우리는 오늘날의 이런 의견을 내놓으면서 얻을거 얻어오면 되는거구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2475 [일반] [펌]에반게리온의 세계관 및 설정 파해치기 VOL1(스압) [5] 히로요8279 11/10/20 8279 0
30516 [일반] 메이저 리그에서도 희귀한 3루수 라인드라이브 아웃... [24] 히로요9110 11/07/25 9110 0
22454 [일반] [펌]민주주의와 선거에 관한 여러 옛 말들.. [7] 히로요3788 10/06/01 3788 0
21297 [일반] [펌]사람을 쏜적이 없거나 부상자의 비명을 듣지 못한 자만이 피와 더많은 복수와 파괴를 외친다.. [7] 히로요3954 10/04/21 3954 0
18164 [일반] Ob-La-Di, Ob-La-Da 첫 라이브가 12월 2일에 있었네요... [11] 히로요4162 09/12/09 4162 0
15812 [일반] 배철수 음악캠프에서 조사한 가장 좋아하는 비틀즈 노래 1위만 남았네요.. [36] 히로요5627 09/09/08 5627 0
15750 [일반] 비틀즈 팬이라면 아주 반가울만한 TV 광고가 나왔네요.. [22] 히로요4438 09/09/05 4438 0
15637 [일반] 어제 방송했던 배철수의 음악캠프에서의 간접적인 지 드래곤 표절 언급.. [174] 히로요9677 09/09/01 9677 2
15390 [일반] G 드래곤의 표절 논란에 대한 소니ATV뮤직퍼블리싱 한국지사 입장 전문 [47] 히로요7948 09/08/21 7948 1
15214 [일반] YG, G드래곤은 진퇴양난의 위기네요.. [63] 히로요10074 09/08/14 10074 1
15132 [일반] 비틀즈 좋아하시면 한 번 도전해 보세요..방송에 나왔던 매니아 퀴즈입니다... [6] 히로요4234 09/08/11 4234 0
5326 [일반] [퍼온글]시골 의사가 본 의료보험 제도 논쟁.. [26] 히로요5959 08/04/16 5959 3
1760 [일반] 지구 방위대 드림팀 놀이 재밌네요:) [12] 히로4040 07/07/03 4040 0
1307 [일반] 부대복귀를 30분 남기고 [14] 히또끼리4335 07/05/14 4335 0
78342 [일반] 로마의 전설, 비밀의 이름 [20] 히나즈키 카요6380 18/09/24 6380 15
77140 [일반] 파르마의 레전드, 루카렐리 은퇴선언 [29] 히나즈키 카요7339 18/05/29 7339 9
77093 [일반] 미국이 밝힌 북한이 어긴 약속들 [94] 히나즈키 카요13141 18/05/25 13141 23
77022 [일반] 파르마의 세리에A 복귀, 그야말로 영화와 같은 일이 벌어졌네요. [32] 히나즈키 카요9992 18/05/19 9992 17
76925 [일반] 1차 세계대전에 참가했던 유대계 독일인들 [20] 히나즈키 카요6699 18/05/10 6699 6
76884 [일반] 통일 뒤에 국방비를 줄일 수 있을까? 중국의 도련선 전략. [85] 히나즈키 카요10950 18/05/05 10950 16
76449 댓글잠금 [일반] (칼럼 번역)House of 1000 manga-강철의 연금술사 [302] 히나즈키 카요7613 18/04/02 7613 22
76282 [일반] 문통의 사과메시지 제안에 난색을 표한 베트남 정부 [43] 히나즈키 카요13970 18/03/24 13970 5
35446 [일반] 프로야구 10구단, 전북지역 기업이 공개가 되었네요. [63] 7299 12/02/20 7299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