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09/05/25 10:36:46
Name 히로하루
Subject 2007년 12월, 그의 마지막 비공개 연설.
믿기 힘드시겠지만, 꽤나 괜찮은 기사가 중앙일보에 올라왔습니다.
방금 정독한 후 다들 읽어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아 링크 걸려고 합니다.
중앙일보 트래픽 늘려주는 것 같아 조금 께름칙하지만 그래도 좋은 기사는 인정해줘야 하지 않겠습니까.

노 전 대통령의 국정철학과 스스로 자신의 5년 임기를 되돌아보는 내용입니다.
노무현 대통령을 지지하든 아니든,
그가 뇌물을 받았든 안받았든,
다 같이 그의 생각과 사고, 지향하던 바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랄 뿐입니다.

저는 참 한 줄이 참 눈에 들어오네요.

"국가를 합리적이고 정상적으로 운영하는 데 책임 있게 하고, 밀린 과제 정리하고 기본 틀 만드는 데는 최선을 다했다. 좌파정부로서 정작 해야 할 일은 하나도 못 하고, 성실한 정부를 위해서라면 최선을 다했다."


http://news.joins.com/article/aid/2009/05/25/3384371.html?cloc=nnc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너구리를 형으
09/05/25 10:59
수정 아이콘
사실 전 할머니가 돌아가실 때에도 눈물이 나질 않아서 가짜로 우는척 했었습니다.
그런데 오늘 분향소에 가서 생전에 즐겨피셨다는 담배에 불을 붙이려고 하는데 정말이지 오랜만에 울컥하고
눈물이 쏟아지더라구요.....
정말이지 오랜만에 눈물을 쏟아냈습니다
공인중개사 공부중이라 학원으로 가다 그냥 발길을 돌려 독서실로 왔습니다.........
뭔가 확 가라앉은 기분이라 아무것도 손에 잡히질 않네요.....
higher templar
09/05/25 11:32
수정 아이콘
음...약간은 오디오가 가미된 텍스트 냄새가... 그분이 하시는 말씀이 제가 그분을 생각하는 바와 거의 일치하는 듯 싶네요. 복지, 분배쪽이 많이 아쉬운 것도 그렇고요
히로하루
09/05/25 11:33
수정 아이콘
higher templar님// 하하하 저도 똑같은 생각 했습니다. 뭔가 목소리가 들리는 텍스트;; 중앙일보의 기술력답지 않게 괜찮았죠;
몽키.D.루피
09/05/26 04:16
수정 아이콘
중앙일보는 보수라기 보단 아시다시피 삼성을 위시한 대기업을 위한 목소리를 내는 신문이잖아요. 아무래도 노 전 대통령 초기에 개혁에 대해 말도 많고 탈도 많았지만 참여 정부의 경제 성과를 가장 많이 본 집단이기도 하고 겉으로만 대기업프렌들리인 지금의 이명박 정부보단 그 시절이 더 낫지 않았을까요. 말그대로 애증의 관계라는 거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5937 근데 김어준이 뭐라고 한거야? [126] 히야시14419 18/02/26 14419 8
75748 국민의당·바른정당 '미래당' 당명 사용 못한다..선관위 유권해석 [132] 히야시13655 18/02/07 13655 5
74510 김관진 "댓글부대 운용, MB 지시 받았다" [93] 히야시15887 17/11/08 15887 19
34556 태어나서 처음으로 사이버사기를 당해봤습니다 [29] 히아신스6886 12/01/09 6886 0
33031 친할머니가 돌아가셨습니다..... [23] 히아신스14923 11/11/12 14923 0
31110 치X 경험자 있으신가요.......... [26] 히아신스6919 11/08/16 6919 0
30066 올해 나이 27살........폭풍탈모 진행중입니다........ [28] 히아신스15001 11/07/02 15001 0
29919 KT 2G 사용하시는분들 당분간 더 사용하실수 있답니다...... [6] 히아신스6113 11/06/24 6113 0
29584 2G...........그것이 문제로다......... [30] 히아신스8119 11/06/06 8119 0
27439 올해 나이 28살 무엇을 해야할까요......? [20] 히아신스13491 11/02/23 13491 1
30683 매우매우 개인적이지만 타인과 공감 혹은 토론하고 싶은 이야기&생각&잡담들. [9] 히비스커스3281 11/07/30 3281 0
42657 사회에 발을 담갔습니다 [13] 히무라5122 13/03/11 5122 3
14998 쌍용차 진압이 시작되었네요. [194] 히로하루7095 09/08/05 7095 0
13049 자살설과 타살설, 밸런스는 5대 5라고 봅니다. [74] 히로하루6001 09/05/27 6001 0
12993 최고의 반전 만화. [38] 히로하루7783 09/05/26 7783 3
12925 2007년 12월, 그의 마지막 비공개 연설. [4] 히로하루4145 09/05/25 4145 0
12839 거대 권력 앞에서 당당히 외칠 수 있는 대통령. [6] 히로하루3552 09/05/24 3552 0
12330 나를 행복하게 만드는 드라마 - 웨스트윙 West Wing [19] 히로하루4404 09/05/01 4404 0
7593 내일은 서울시 교육감 선거날입니다! [44] 히로하루4078 08/07/29 4078 0
6251 지금 만나러 "갑시다" [1] 히로하루3962 08/05/31 3962 0
4574 5년의 시간을 뒤로하고, 이제 안식으로 가는 그분에게.... [121] 히로하루6367 08/02/24 6367 1
32625 소녀시대 앨범에 First kiss를 작곡한 황성제의 음악들은 꾸준하게 실리고 있습니다... [11] 히로요7874 11/10/26 7874 0
32477 [펌]에반게리온의 세계관 및 설정 파해치기 VOL2(스압) [1] 히로요5558 11/10/20 555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