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4/06/14 15:54:27
Name 닉언급금지
File #1 화면_캡처_2024_06_14_154836.png (240.6 KB), Download : 1803
File #2 화면_캡처_2024_06_14_154859.png (57.8 KB), Download : 1790
Link #1 https://jandan.net/p/116785#/
Subject [일반] 어느 대회 부정참가자의 변명




"나는 자연이 여전히 기계를 능가할 수 있고, 진정한 창작자들의 작품이 여전히 가치가 있다는 것을 증명하고 싶다."

AI 그림 그리기 대회에
실제 찍은 사진으로 참가해서
입상한 수상자가
자신이 부정참가자임을 밝히며 매체와 한 인터뷰 이메일에서 한 말입니다.

예전에는 사진 대회에 AI가 그린 그림으로 출전해서 상을 타더니
그새 메타가 바뀌기 시작했나 싶습니다.
사람이 찍은 사진으로 AI그림대회에서 두 부문에서 수상을 했군요.

수많은 인간의 행위가 단지 인간의 행위이기 때문에 가치있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항변하고자 하는
뭐랄까
21세기의 러다이트라고 불러도 되는 것일까 싶네요.

또 저 자신을 돌아보게도 만들기도 합니다. ai로 그림 그리고 글쓰고 노래만들면서 나는 그냥 만드는 것에만 만족하고 있는 것은 아닌가... 뭐 그런....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4/06/14 16:03
수정 아이콘
심사위원들이 잘못했네요 저걸 구분 못하다니
ai심사위원이 했을까? 사람이 했을까 궁금합니다
Lord Be Goja
24/06/14 16:07
수정 아이콘
The color photography contest is judged by people who work for The New York Times, Getty Images, Phaidon Press, Christie’s, and Maddox Gallery, among others. None could apparently tell that Astray’s photo was real.

라고 하니 꽤 권위있으면서도 현대미디어에 밀접한 사람들이 판정했네요
무냐고
24/06/14 16:07
수정 아이콘
집밥같네요 <-> 팔아도 되겠어요
시무룩
24/06/14 16:27
수정 아이콘
정말 그림같네요 <-> 어유 사진인줄 알았어요
Colorful
24/06/14 16:12
수정 아이콘
자연사진이 아직은 더 우월해서 AI사진공모전을 따로 열었다는 상상은 어떨까요.

AI의 실력이 어디까지인지 감상하고 싶은디 당연히 더 자연스러운 실제사진가져와서 기계를 능가하네 마네 하면 그냥 어린이 미술대회에 어른이 와서 반칙쓴 것 같아유.
24/06/14 16:14
수정 아이콘
기계의 인류 정복 스토리는 존 코너가 있어야 비로소 완성되는 것..
파고들어라
24/06/14 16:19
수정 아이콘
스트리머들 AI 커버 노래가 유명할 때 나왔던 말처럼 저렇게 자연사진 vs AI사진으로 대결이 된다는 점에서 AI 대단함을 알 수 있네요
마블러스썬데이
24/06/14 16:20
수정 아이콘
뭐랄까, 멋있네요.
에이치블루
24/06/14 16:34
수정 아이콘
저도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24/06/14 16:21
수정 아이콘
가짜와 진짜를 구별할 수 없다면 구별을 시도하는 것에 실익이 있을까요 철학적이네요
시무룩
24/06/14 16:27
수정 아이콘
차라리 AI 그림과 사진을 구분하는 대회 같은걸 여는게 더 낫지 않을까 싶기도 하네요 크크
Dark Swarm
24/06/14 17:09
수정 아이콘
전 니세모노가타리가 생각나네요, 진짜와 진짜와 구분할 수 없는 가짜가 있으면 뭐가 더 가치가 있는 거일까에 대한
이선화
24/06/14 17:20
수정 아이콘
보드리야르 싱글벙글
24/06/14 16:38
수정 아이콘
이 이야기 자체가 뭔가 뱅크시스러운 예술같기도 하네요.
그말싫
24/06/14 16:44
수정 아이콘
"가장 AI티가 나는 사진"을 찾는 대회였을리는 없고, 사진으로서도 훌륭하고 의미부여할 것도 있는 AI 사진이 수상하는 것일텐데, 그런 면에서 의도를 가지고 촬영한 진짜 사진이 더 유리한 건 어찌보면 당연하긴 하네요.
이선화
24/06/14 17:18
수정 아이콘
사진기의 등장이후로 인간의 그림이 실존적 위기를 겪고 변했듯 ai 그림도 그런 충격을 주는 거 아닐까 생각중입니다. 결국 인간의 그림은 살아남을 것 같아요. 어떤 형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내년엔아마독수리
24/06/14 17:28
수정 아이콘
다들 딸깍해서 AI 커버 만들어 올리는 시대에 굳이 음절 하나하나 따서 붙여넣는 야인시대 합성물 장인을 보는 느낌이랄까
로메인시저
24/06/14 17:29
수정 아이콘
진짜와 가짜라는게 의미가 없어지는 세상이 오는거죠. 그것은 더 이상 작품에만 한정되는게 아닐겁니다.
Jedi Woon
24/06/14 18:10
수정 아이콘
비록 학부 졸업 논문이지만 디지털 이미지에 관한 주제로 했는데, 사진의 등장으로 회화가 변했듯이 사진도 디지털 이미지가 주류로 바뀌면서 변화를 맞이할 거라는 시건방진 내용을 담았는데, 이미지를 전달하는 매개체가 변하고 급기야 이미지가 자동 생성되는 시대가 되면서 미술 대회, 사진 대회의 의의가 희석되는 시대가 온 거죠.
이제는 사진대회, AI 사진 대회, 창작 사진 대회라는 타이틀 보다는 이미지 경연, 이미지 전시라고 해야 맞는 시대가 된 겁니다.
손꾸랔
24/06/14 19:00
수정 아이콘
지금 AI가 인간 작품과 시합해서 확고한 우위를 점하는 상황인가요? 그게 아니면 저런 시도가 무슨 의미가 있는건지 잘 모르겠습니다.
Lord Be Goja
24/06/14 21:31
수정 아이콘
온라인 미술대회에서 ai가 우승해버린게 2년반정도 지났죠
그림작가들도 ai와 동등하게 경쟁시키지 말아달라고 항의중이구요
손꾸랔
24/06/15 13:36
수정 아이콘
바둑같은 게임이야 AI가 인간을 압살하겠지만 사람의 심미안으로 평가하는 시합은 다르겠죠. 벌판에 꽃 한송이만 어떻게 구도 잘 잡아 찍거나 그려도 최고상 받을 수 있는 시합판에서 (김정희의 세한도?) AI가 구조적으로 유리하다고 볼 수는 없을 겁니다.
AI와 사람을 구분해서 시합하자는 것도 몇분만에 작품 뚝딱 찍어내는 저 잡것?들과 섞여서 겨루기 싫다든지 등의 어떤 다른 이유 때문이지 AI가 상 휩쓸거니까 떼어내자는 취지는 아닐겁니다.
전기쥐
24/06/14 19:44
수정 아이콘
이정도면 과연 "진짜"라는 건 무엇인가? 라는 철학적 질문이 떠오르는데요..
허니띠
24/06/14 20:47
수정 아이콘
이런거 하려고, 그동안 그랬다
씨네94
24/06/14 21:41
수정 아이콘
역시 킹간이야!!
24/06/15 08:49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 작가는 트롤짓 하고는 뭔 헛소리를 주절주절...
이건 그림대회에 사진 가져와서 상 받은거랑 똑같은거죠.
직접 그렸으면 모를까.
손꾸랔
24/06/15 13:45
수정 아이콘
그러고보니 AI 부문은 [그림]이겠군요. 카메라 단 로봇이 방방곡곡 다니면서 사진 찍어온게 아닌 이상.. 그렇다고 데이터에 있는 사진들을 조합한거라면 자동으로 표절일테고..
애초에 기존의 [사진] 콘테스트에 AI부문을 개장했으니 헷갈릴 만도 하네요. 그래도 작가가 그걸 헷갈리면 안 되는데...
24/06/15 09:49
수정 아이콘
동일 논리로 AI작품도 다른 대회에 나갈 수 있겠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1931 [정치] [속보] 바이든, 미 민주당 대선 후보직 사퇴 [28] watarirouka8743 24/07/22 8743 0
101930 [일반] 이런저런 이야기 [6] 공기청정기2514 24/07/21 2514 5
101929 [일반] (글말미 약스포)「Despicable Me 4」(슈퍼배드4): 뜨끈한 국밥 한그릇 Nacht2075 24/07/21 2075 3
101928 [정치] 윤석열 각하와 김건희씨덕분에 대한민국 정부의 위계질서가 완전히 무너졌습니다 [51] 아수날11535 24/07/21 11535 0
101927 [일반] [서평]《자아폭발》 - 모든 인류 역사의 비극을 자아 탓으로 돌릴 수 있는가? [5] 계층방정1890 24/07/21 1890 3
101926 [일반] 임진왜란의 2차 진주성 전투, 결사항전이냐 전략적 후퇴냐 @.@ [20] nexon3304 24/07/21 3304 3
101925 [일반] 안락사, 요양원, 고령화, 독거 노인.. 거대한 재앙이 눈앞에 있습니다. [57] 11cm6475 24/07/21 6475 16
101922 [일반] [팝송] 프렙 새 앨범 "The Programme" [6] 김치찌개2320 24/07/21 2320 1
101921 [일반] 질게에 글올린지 1년된 기념 적어보는 인생 최고점 몸상태 [20] 랜슬롯5866 24/07/20 5866 11
101920 [일반] 인간은 언제 태어나는가 [6] 번개맞은씨앗3736 24/07/20 3736 5
101919 [일반] 안락사에 대하여(부제: 요양원 방문 진료를 다녀본 경험을 바탕으로) [64] 아기호랑이6351 24/07/20 6351 27
101918 [일반] 삼성전자. 버즈3 프로 사전 판매 문제 공지 [70] SAS Tony Parker 10710 24/07/19 10710 2
101917 [일반] 윈도우 블루스크린 (크라우드스트라이크 보안프로그램) [16] 윙스7759 24/07/19 7759 1
101916 [일반] 국내 엔터주들의 연이은 신저가 갱신을 보고 드는 생각 [93] 보리야밥먹자12800 24/07/19 12800 5
101915 [일반] 동성부부 피부양 자격 인정 [78] 9307 24/07/19 9307 90
101914 [일반] 억조 조(兆)에서 파생된 한자들 - 홍수를 피해 달아나다 [6] 계층방정3448 24/07/19 3448 5
101913 [일반] 책 추천 - 왜 국장에 투자하지 말아야 하는지 이유가 궁금하다면 쉽게.. [13] lexial6187 24/07/18 6187 6
101912 [일반] 국장에서 매출 10조, 영업이익 1.4조 알짜 회사에 투자하면? [59] 사람되고싶다8875 24/07/18 8875 1
101911 [일반]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90년대 일본 드라마 오프닝 곡들 [19] 투투피치2703 24/07/18 2703 3
101910 [일반] 티비,영화에서 많이 들었던 추억의 여자 보컬 팝송 [3] Pika482429 24/07/18 2429 2
101909 [일반] 꾸이린, 너는 계수의 숲을 보았니? [4] 가위바위보2250 24/07/18 2250 4
101908 [정치] 외신에 실린 낯뜨거운 ‘尹비어천가’ 칼럼...수미 테리, 외교부 요청 받고 썼다 [27] 크레토스8303 24/07/18 8303 0
101907 [일반] [서평] 자본 없는 자본주의, 우리는 무형의 경제로 나아갈 수 있을까 [13] 사람되고싶다3013 24/07/18 3013 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