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4/03/31 13:45:51
Name 꾸꾸영
Subject [일반] [고질라X콩] 간단 후기 (수정됨)


개인적으로 추천입니다.
간단하게 좋았던 이유를 적어보자면

1. 재밌음
2. 스케일감 합격
3. 질리도록 말아주는 전투씬
4. 괴수 분량을 위해 축소시킨 인간 분량



이 영화는 스케일이 반 이상은 먹고 들어간다고 생각하는데
큰 스케일에 작정하고 만든 CG와 전투씬이 만족스러웠습니다.

제가 원래 4DX 효과를 비용대비 잘 즐기는 편은 아니라 잘 안보는데
고콩은 특별관 강추라는 소식을 듣고 큰 맘 먹고 4DX로 관람했는데요.
스케일도 크고 러닝타임 내내 때리고 부시고 하는 영화라서 후회 없었습니다.
4DX 효과 좋아하시면 무조건 4DX 보시고, 그게 아니라면 가능한 제일 큰 관에서 보시길 추천드려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츠라빈스카야
24/03/31 13:58
수정 아이콘
저도 조금 전에 보고 나왔는데 머리 비우기 좋더군요.

근데 고지라가 몬스터버스 초기에 비해 너무 날렵해짐...콩에 맞추려면 아무래도 스피드업이 필요하긴 했겠지만요.
호러아니
24/03/31 14:11
수정 아이콘
아직 안봐서 모르겠는데 밸런스 패치를 위해 고질라를 힘캐에서 약간 너프 시켰을까요
츠라빈스카야
24/03/31 14:23
수정 아이콘
어차피 콩이랑 팀업해야 하니 굳이 콩에 맞출 필요는 없긴 하죠.. 여전히 고지라가 콩보다 강하다고 봐야 합니다.
43년신혼1년
24/04/01 10:33
수정 아이콘
아직 다른 타이탄들에 비하면 힘캐는 맞는데
기존에 비해 힘을 줄이고 민첩을 올린 느낌이기는 합니다.
호러아니
24/03/31 14:10
수정 아이콘
의외네요. 트레일러 고질라랑 둘이 뛰는거 볼때마다 식었는데 공식에 맞게 잘 만들었아보군요.
이쥴레이
24/03/31 14:26
수정 아이콘
앞으로 이시리즈는 계속 기대해봐도 될거 같습니다.
나와야되는 타이탄들도 많이 있고 고질라x콩 조합도 좋습니다.

거의 콩이 메인 같지만 콩 서사가 좋았습니다.
다 아는 그맛이라서 그런지 혹성탈출 보는 느낌도 나고 크크..

고질라는 느낌이 일진물로는 졸라짱쎈 재수없는 은둔고수지만 내 영역 건들지 않으면 그냥 봐줄게 느낌이면
콩은 불의를 보면 못참고 뒤도 안돌아보고 직진으로 우직하게 때려부시는 주인공 느낌이라..

타이탄들이 지구라는 학교에서 영역으로 일진놀이 같은 느낌이지만 잘 어울리더군요. 빌런이 나쁘지 않았다고 봅니다.
푸끆이
24/03/31 14:34
수정 아이콘
미국 버전의 범죄도시 시리즈라고 봅니다. 평타는 칠확률이 높아요
서린언니
24/03/31 14:53
수정 아이콘
괴수영화는 닥치는대로 때려부수면 그만 아닙니까 저도 기대가 되네요
핑크솔져
24/03/31 14:59
수정 아이콘
어제 보고왔는데 진짜 너무 뻔하고 얼탱없는데 시간은 잘가더군요. 잘 봤습니다.
24/03/31 15:21
수정 아이콘
이게 아카데미 시각효과상인가 받은건가요? 아이맥스에서 봐야하나..
버드맨
24/04/01 12:44
수정 아이콘
그건 일본에서 개봉한 고지라 마이너스 원입니다 ㅎㅎ
콘칩콘치즈
24/03/31 15:22
수정 아이콘
저도 보고왔는데 서사는 최소화하고 암튼 타이탄끼리 치고받고 재밌더군요
24/03/31 15:35
수정 아이콘
4DX로 봤는데요 의자에서 자꾸 미끄러져 내려가게 되서... 저는 그다지 추천은 안합니다. 너무 덜컹거려서요 ㅠㅠ. 그래도 생각없이 보기 좋았습니다.
인민 프로듀서
24/03/31 15:38
수정 아이콘
-액션이 묵직함이 없고 가볍습니다. 퍼시픽림 1편이나 고질라/ 킹오몬 같은 묵직하고 거대한 괴수물 기대하셨으면 아쉽습니다.

- 이게 몬스터버스인지 혹성탈출인지 헛갈리는 씬들이 있습니다. 알파라고는 해도, one of them이 되어버려서 무게감이 확 죽습니다.

- 새로운 괴수가 매력적인가? 좋은 점수 주기 어렵습니다.

- 이전의 시리즈보단 아쉬운 점이 많았습니다만, 재밌습니다. 까놓고 괴수가 크오아아아아앙하는 영화가 나와주기만 해도 고맙고 표값 뽑았죠.
츠라빈스카야
24/03/31 15:57
수정 아이콘
솔직히 보스가 너무 찌질(?)한 느낌이...
인민 프로듀서
24/03/31 16:55
수정 아이콘
직전 두편이 킹기도라와 메카갓질라였는데, 그거에 비하면 너무 아쉽고 힘빠지는 보스였던걸로..흑흑
SAS Tony Parker
24/03/31 16:07
수정 아이콘
울트라 4DX로 보셔야 합니다 몰아치는게 쥑입니다
롤격발매기원
24/03/31 18:53
수정 아이콘
사실 원작 고질라도 중간부터 쌈마이 해진거 보면..
부스트 글라이드
24/03/31 18:57
수정 아이콘
(수정됨) 걍 B급 장르에 충실해서 재밌엇습니다. 연출도좋고 볼거리도 많았구요.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드는건 여태 몰입이 안되던 인간서사가 이번작에 되어서야 개선된게 가장 마음에 들더군요.
한가지 아쉽다면 괴수물 장르다운 어느정도 코즈믹 호러 감성이 좀 더 부각되면 좋겠더라구요.
버벌진트
24/03/31 22:23
수정 아이콘
전편 내용 하나도 몰라도 노상관인가요??
인민 프로듀서
24/03/31 22:31
수정 아이콘
바로 직전 영화인 고질라vs.콩은 보셔야 합니다
24/03/31 23:28
수정 아이콘
고질라처음나왔을땐 퍼시픽림1로봇처럼 움직였다면 이번에는 목도리 도마뱀처럼 뛰던데
샤크어택
24/04/01 03:01
수정 아이콘
고질라X콩X예거 나오면 재밌겠어요. 전작에서 오구리슌이 메카고지라 조종할 때 완전 퍼시픽림 보는 줄 알았는데 이참에 말이죠. 콩이 고향세계 돌아가고 해피엔딩인줄 알았는데 후속이 또 나왔군요.
43년신혼1년
24/04/01 10:36
수정 아이콘
뭔가 거대한 괴수가 우와아아앙 하는걸 원했는데
촐랑대는 느낌이 들어서 좀 별로였습니다.
특히 괴수들의 압도적인 느낌이 별로 안 느껴져서 아쉽더군요.
자가타이칸
24/04/01 14:50
수정 아이콘
전 개인적으로 별로 였음. 한마디로 평하면

'악당이 너무 약함' 입니다.

킹기도라, 메카고지라에 비하면 어린애 수준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1435 [일반] 만화를 볼 때 이 만화가 대단해 수상작만 골라도 만족도가 높네요. +최근 본 만화책 감상 [31] 그때가언제라도11124 24/05/09 11124 2
101434 [일반] 기자들이 코로나19 백신을 가지고 장난을 치나 봅니다. [84] 아우구스투스14322 24/05/09 14322 12
101433 [일반] 마카오에서 만난 아저씨 이야기. [18] 가위바위보7628 24/05/09 7628 26
101432 [일반] 김미영 팀장에게 당하지 않는 법 - 수법과 대응방법 [16] 이선화7933 24/05/08 7933 27
101431 [일반] 초식동물(?) 유전자 [10] pecotek5991 24/05/08 5991 0
101430 [일반] <악마와의 토크쇼> - '환상특급' 롤러코스터.(노스포?) [4] aDayInTheLife5017 24/05/08 5017 0
101429 [일반] 오늘은 어버이 날입니다. [7] 겨울삼각형6358 24/05/08 6358 16
101427 [정치] 라인야후CEO "네이버 위탁 순차적 종료…기술독립 추진하겠다" [178] EnergyFlow12311 24/05/08 12311 0
101426 [정치] 오늘은 어버이 날입니다. [11] 유리한4244 24/05/08 4244 0
101420 [일반] 풀체인지 아이패드 프로 신형 발표 [112] Leeka15416 24/05/07 15416 0
101419 [일반] 올해 보도사진 부문 퓰리처상을 받은 로이터 사진들 [77] 우주전쟁16077 24/05/07 16077 23
101418 [일반] Udio로 노래 만들어보기 [3] 닉언급금지7192 24/05/07 7192 2
101417 [일반] 비트코인 - 이분법적 사고, 피아식별, 건전한 투자 투기 [50] lexial10495 24/05/07 10495 3
101416 [일반] 독일에서 아이의 척추측만증 치료를 시작했어요 [19] Traumer8913 24/05/07 8913 11
101415 [일반] 정리를 통해 잠만 자는 공간에서 나로써 존재할 수 있는 공간으로 [15] Kaestro8525 24/05/07 8525 5
101414 [일반] 비트코인이 갑자기 새롭게 보인 은행원 이야기 [63] 유랑13528 24/05/07 13528 7
101413 [일반] 도대체 왜 그러는지 알 수 없는 야간운전 [43] Regentag8930 24/05/07 8930 0
101412 [일반] [방산] 인도네시아는 KF-21사업에 분담금 3분의1만 지급할 예정 [33] 어강됴리9759 24/05/06 9759 0
101411 [정치] 양보한 권리는 돌아오지 않는다? [5] 니드호그7128 24/05/06 7128 0
101410 [일반] [팝송] 맥스 새 앨범 "LOVE IN STEREO" [2] 김치찌개6798 24/05/06 6798 1
101408 [일반] 장안의 화제(?) ILLIT의 'Magnetic'을 촬영해 보았습니다. [13] 메존일각9222 24/05/05 9222 11
101407 [일반] [글쓰기] 아니 나사가 왜 남아? [9] 한국외대8898 24/05/05 8898 3
101406 [일반] [만화 추천]그리고 또 그리고 [12] 그때가언제라도8482 24/05/05 8482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