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4/03/08 12:10:03
Name 及時雨
File #1 GIHap7QbEAAPOoH.jpg (117.9 KB), Download : 93
File #2 Screenshot_2024_03_08_at_12.11.02.JPG (119.1 KB), Download : 69
Link #1 https://dragon-ball-official.com/news/01_2499.html
Subject [일반] 드래곤볼, 닥터 슬럼프 작가 토리야마 아키라 별세




https://dragon-ball-official.com/news/01_2499.html


지난 3월 1일, 급성 경막하 혈종으로 향년 68세를 일기로 별세했다고 하네요.
한 시대를 풍미한 위대한 작가였습니다.
아직 드래곤볼 슈퍼로 작품이 이어지고 있었는데 그 끝을 다 이어가지 못한게 아쉽습니다.
드래곤볼이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동년배
24/03/08 12:10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너무 충격이라 뭐라 할 말이 없네요
땅과자유
24/03/08 12:10
수정 아이콘
너무 빨리 돌아가셨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개가좋아요
24/03/08 12:11
수정 아이콘
이시대의 거장이 갔네요 ㅠㅠ
24/03/08 12:13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정말 인생무상이라는 말이 실감나네요.
24/03/08 12:13
수정 아이콘
엑???
아니, 이게 무슨 일이래요..
너무 일찍 돌아가셨네요 ㅠㅠ
안군시대
24/03/08 12:13
수정 아이콘
아이고 왜이리 읽찍.. ㅠ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13
수정 아이콘
헐. 너무 일찍 돌아가신거 아닙니까.... ㅠㅠ
진짜 안타까운 소식이네요..
소이밀크러버
24/03/08 12:13
수정 아이콘
작품들 재밌게 봤습니다. 감사합니다.
24/03/08 12:14
수정 아이콘
애독자로서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작가는 달라도 원작자가 감수하는 것만으로 토리야마 월드가 확장되어 계속된다고 느꼈었는데..
24/03/08 12:14
수정 아이콘
아 세상에...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큰 별이 지네요.
카즈하
24/03/08 12:14
수정 아이콘
말그대로 본좌였죠
머나먼조상
24/03/08 12:15
수정 아이콘
헐 미친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16
수정 아이콘
아..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국민학생 시절 손오공, 크리링, 무천도사와 함께 웃고 즐거워했던 기억을 잊지 못할 거에요. 정말 감사했습니다.
24/03/08 12:16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작가님 덕에 제 어린 시절이 참 즐거웠었습니다...
VictoryFood
24/03/08 12:16
수정 아이콘
68세시면 아직 한창때 이신데 너무 안타깝네요
DownTeamisDown
24/03/08 12:19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20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행복한 추억을 만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여자)아이들
24/03/08 12:21
수정 아이콘
아니..이런 만신께서..
하..믿기지가 않고 뭐 이런..
오후의 홍차
24/03/08 12:21
수정 아이콘
예???

아프시다는 소식 들은적도 없는데...ㅠ

그나저나 일본은 장례 다 치르고 발표하는거 참 적응 안되요

벌써 1주일 전에 돌아가신거네...ㅠㅠ
산밑의왕
24/03/08 12:21
수정 아이콘
아… 즐거웠습니다…
페스티
24/03/08 12:22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내년엔아마독수리
24/03/08 12:24
수정 아이콘
아이고 이렇게 갑자기...
믿기지가 않네요
철판닭갈비
24/03/08 12:24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제 어릴때 감성의 절반은 해리포터 절반은 드래곤볼이었는데...
24/03/08 12:24
수정 아이콘
당신의 뜨거운 활극은 모든 소년들의 가슴 속에 영원히.
데스티니차일드
24/03/08 12:25
수정 아이콘
덕분에 어린시절 추억 많이 쌓았습니다...
명복을 빕니다...
파란아게하
24/03/08 12:27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공염불
24/03/08 12:27
수정 아이콘
위대한 작가님이었습니다. 덕분에 추억과 즐거움을 많이 쌓았습니다. 고마웠습니다 작가님. 부디 편안하시길.
애니 에디슨
24/03/08 12:28
수정 아이콘
드래곤볼 이후의 점프 왕도 만화는 모두 그 영향력 아래에 있다고 봐야죠.
편히 잠드시길
비상망치
24/03/08 12:3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역대최고의 만화.. 그시절 아이큐점프에서도 급이 다른 수준을 느끼게해줬어요
크리링 터지고 초사이어인 변신때와 16호 머리통터지고 손오반 각성할때의 충격은 잊지못할거에요
황금기 90년대의 아름다운 시절 그 정점에 있던
드래곤볼 작가님 명복을 빕니다
김연아
24/03/08 12:30
수정 아이콘
만신이 가셨네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정말 감사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연휘가람
24/03/08 12:32
수정 아이콘
인생의 한 켠을 채워 주셔서 고마웠습니다.
계왕별에서 꿈속의 친구들과 만나실 수 있기를.
허니콤보
24/03/08 12:32
수정 아이콘
아니 만신이 이렇게 가시다니ㅜㅠ
아직 슈퍼연재가 계속되고 있다고요ㅜ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32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선생님 작품덕에 학생 시절 즐겁게 보냈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 드립니다.
여행가요
24/03/08 12:32
수정 아이콘
아니, 이렇게 갑작스럽게...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33
수정 아이콘
계왕신과 함께하길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33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선생님 선생님의 작품으로 지난 제 어린 시절은 정말 즐거웠습니다
24/03/08 12:34
수정 아이콘
아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마치 친척 형님이 돌아가신듯한 충격이네요
타시터스킬고어
24/03/08 12:34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36
수정 아이콘
진짜 충격이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SkyClouD
24/03/08 12:36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흑흑
간옹손건미축
24/03/08 12:37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의 초딩 시절을 풍부하게 만들어주셔서 행복했습니다.
정말로 감사 드립니다.
바다로
24/03/08 12:37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cruithne
24/03/08 12:37
수정 아이콘
그동안 감사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전기쥐
24/03/08 12:38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롤격발매기원
24/03/08 12:39
수정 아이콘
젋을때 너무 혹사하신게 독이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그10번
24/03/08 12:40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40
수정 아이콘
고마웠습니다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
24/03/08 12:41
수정 아이콘
와 이게 무슨일인가요 ㅜㅜ
개인적으로는 일본만화 역사상 가장 위대하다고 생각되는 인물이고 가장 좋아했던 분이셨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루크레티아
24/03/08 12:43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당신이 있어서 정말 즐거웠습니다.
아드리아나
24/03/08 12:45
수정 아이콘
오공이 있어 즐거웠습니다
24/03/08 12:45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46
수정 아이콘
드래곤볼이 있어 유년기가 참 좋았습니다.
24/03/08 12:46
수정 아이콘
오공이 있어서 행복했어요
24/03/08 12:47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왜이리 빨리 가셨나요
kartagra
24/03/08 12:47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대청마루
24/03/08 12:47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드래곤볼이 줬던 추억 잊지못할거에요.
아이폰12PRO
24/03/08 12:48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49
수정 아이콘
오공이 있어 즐거웠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43년신혼1년
24/03/08 12:50
수정 아이콘
나이를 먹을수록 나의 추억이 점점 사라지는 것이 슬프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뒹굴뒹굴
24/03/08 12:50
수정 아이콘
아이고 덕분에 행복했습니다 ㅠㅠ
24/03/08 12:50
수정 아이콘
뇌출혈이 무서운 병입니다. 활동도 활발하셨던 것으로 아는데...
사나없이사나마나
24/03/08 12:52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닥터슬럼프/드래곤볼은 최고의 만화입니다.
코우사카 호노카
24/03/08 12:53
수정 아이콘
급작스럽네요 ㅠ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53
수정 아이콘
즐거운 추억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엑세리온
24/03/08 12:53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수퍼카
24/03/08 12:54
수정 아이콘
참 슬프네요... 좋은 추억 많이 만들어주셔서 고맙습니다. 조산명 선생님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2:54
수정 아이콘
덕분에 충분히 어두웠을 수 있던 중학시절을 나름 빛으로 채우고 살 수 있었습니다. 선생님 작품으로 위로받았고 행복했었습니다. 정말 감사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서린언니
24/03/08 12:55
수정 아이콘
갑자기 신계로 가셨군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국힙원탑뉴진스
24/03/08 12:56
수정 아이콘
몸은 죽었어도 작품으로 영원히 살아있을 겁니다.
제가LA에있을때
24/03/08 12:57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드래곤볼이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캡틴백호랑이
24/03/08 12:57
수정 아이콘
어린 시절 손오공이 있어 행복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짱돌저그
24/03/08 12:57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누구세요
24/03/08 12:58
수정 아이콘
애도를 표합니다. 닥터슬럼프로 처음 만화를 접했는데 정말 안타깝습니다.
신언불미미언불신
24/03/08 12:58
수정 아이콘
내 한창때 이후로 그리고 생의 마감까지 첫 손에 있을 만신이기에 마음이 먹먹하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미네랄은행
24/03/08 12:58
수정 아이콘
하...
만화가를 꿈꾸다가 미대가서 디자이너로 일하는 저에게...
가장 큰 영향을 준 분이 돌아가셨네요... 이분 그림 카피한게 얼마나 많았던지...

정말 좋아해서 미쳐있는 천재들만 모여있는 만화판에서도 유일한 진짜 천재.

조산명 선생님. 덕분에 많이 배웠습니다.
영면하세요.
24/03/08 12:58
수정 아이콘
아...너무 안타까운 일이네요
고기반찬
24/03/08 12:59
수정 아이콘
아이고...너무 갑작스럽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벤틀리
24/03/08 12:59
수정 아이콘
만화의 신

정말 기다리면서 보고 다음 화가 기대되는 그런 두근거림을 느끼게 해준 고마움을 잊을 수가 없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진짜 이렇게 갑작스레 부고를 들을 줄은 몰랐는데….
무적전설
24/03/08 12:59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네모필라
24/03/08 13:00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등어자반
24/03/08 13:00
수정 아이콘
아이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01
수정 아이콘
헐 간만에 부고 소식에 실제 소리내면서 놀랐네요
조산명 선생님 그간 고마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01
수정 아이콘
제가 어릴때 전성기였던 분들이 이제 하나둘 세상과 이별하시네요.
많은분들도 그러시겠지만 아직도 일본만화중에 최고는 드래곤볼입니다. 좋은데 가시길..
하늘하늘
24/03/08 13:02
수정 아이콘
헐.. 68세면 요즘 시대에 아직 청춘인데... 대체 일본 만화계는 어떤 곳이지..
현실엔 선두도 없고 초사이언 각성도 없고 부활도 없었나보네요.
이제는 그런것이 다 있는 곳에서 아라레와 손오공과 함께 맘껏 나래를 펼치시길...
24/03/08 13:03
수정 아이콘
명복을 빕니다. GOAT. 만신.
55만루홈런
24/03/08 13:03
수정 아이콘
55년생이니 한국나이로는 70세였네요 요즘 세상은 이른 나이긴 합니다. 작가가 엄청난 골초였다는데 그게 영향이 있었나 싶기도 하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일월마가
24/03/08 13:04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드래곤볼이 있어 행복했습니다.
마카롱
24/03/08 13:04
수정 아이콘
토리야마 아키라, 미우라 켄타로 당신들이 계셔서 즐겁고 행복한 상상력을 채울 수 있었습니다.
고맙습니다.
24/03/08 13:04
수정 아이콘
좋은 작품덕에 즐거운 기억과 시간을 가지고 살아온 사람으로 감사를 표하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05
수정 아이콘
슬프네요
드래곤볼 추억이 정말많고
좋아했는데
극락왕생하시길
24/03/08 13:06
수정 아이콘
만화가 즐거운 것이라는 걸 드래곤 볼로 배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오라메디알보칠
24/03/08 13:07
수정 아이콘
조산명 선생님 아직 가실 때가 아닌거 같은데 벌써 가시나요ㅜㅠ
SG워너비
24/03/08 13:07
수정 아이콘
큰 별이 떨어졌네요 어린 시절 드래곤볼과 함께 행복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08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드래곤볼이 있어 행복했습니다.(2)
할수있습니다
24/03/08 13:09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개인적으로는 드래곤볼 보다는 닥터슬럼프 세계관을 좋아했어요.하늘에서는 아라레처럼 활짝 웃으며 신나게 지내시길
데이나 헤르찬
24/03/08 13:09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세윤이삼촌
24/03/08 13:09
수정 아이콘
99년생 조카가 드래곤볼을 들어만 봤고, 본 적은 없다길래
"넌 만화를 본 적이 없는 거야"라고 말해줬었죠.
하루만에 오리지날 42권을 다 읽고 오더니,
"삼촌 전 만화를 본 적이 없는게 맞더라구요"라고 했던 조카가 생각나네요.
진짜 만화의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09
수정 아이콘
또 한 사람의 시간이 역사가 되었습니다.
24/03/08 13:09
수정 아이콘
(수정됨)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에게 드래곤볼은 태어나서 처음으로 읽은 만화책이었고 제게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추억이었습니다.

어린시절 토요일만 되면 어머니와 함께 서점에서 드래곤볼을 사고 기뻐했던 그떄의 그 기억과 행복은 영원히 잊을 수 없을 겁니다.
24/03/08 13:10
수정 아이콘
"오공이 있어 즐거웠습니다."
24/03/08 13:10
수정 아이콘
내 어린시절 만화가의 꿈을 꾸게 했던, 그리고 접게도 했던 선생님. 정말 행복했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더치커피
24/03/08 13:10
수정 아이콘
헐 만화계의 큰별이 지셨네요 ㅠㅠ
별가느게
24/03/08 13:10
수정 아이콘
오공이 있어서 즐거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11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모나크모나크
24/03/08 13:12
수정 아이콘
놀랐네요. 나이 확인하고나니 더 놀랐습니다. 드래곤볼 보면서 만화가 꿈 키운 작가들이 많을 텐데 큰 별이 져버렸네요.
쿠우의 절규
24/03/08 13:12
수정 아이콘
드래곤볼을 몇 년 전 다시 보니 정말 대단한 작품이었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13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0세기의 거장이 너무 일찍 떠나갔네요.
지나가던S
24/03/08 13:13
수정 아이콘
거성이...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14
수정 아이콘
아. 잠깐 뇌정지가 와서, 거짓말이지?? 하고 무의식중에 입으로 튀어나왔습니다;;;
아이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제 국민학생 시절부터 선생님께 정말 무수히 많은 즐거움을 얻었습니다.
달빛선원
24/03/08 13:15
수정 아이콘
드래곤볼... 학창시절의 추억 감사드립니다
덴드로븀
24/03/08 13:22
수정 아이콘
아....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감사했습니다.
24/03/08 13:22
수정 아이콘
아이고 이게 무슨 일인가요..
1등급 저지방 우유
24/03/08 13:23
수정 아이콘
부디 편안하시길..
감사했어요
한창고민많을나이
24/03/08 13:23
수정 아이콘
고트..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23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로드바이크
24/03/08 13:24
수정 아이콘
급성경막하 혈종이 생긴 이유가 궁금하네요... 계단에서 구르셨나? 교통사고인가? 빙판길에 미끄러졌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24
수정 아이콘
드래곤볼은 만화 그 자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고 봅니다. 드래곤볼은 수백년이 지나도 인류사에 남을만한 걸작으로 기억될겁니다. 만화라는 매체가 수백년후에는 사라질수도 있겠지만 과거에 만화라는 대중 예술 쟝르가 있었다는 걸 후대가 역사로 배울때 드래곤볼은 반드시 언급될것 입니다.
24/03/08 13:24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25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너T야?
24/03/08 13:26
수정 아이콘
덕분에 유년시절 행복했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26
수정 아이콘
덕분에 정말 즐거웠습니다.
카케티르
24/03/08 13:26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드래곤볼, 닥터슬럼프 같은 명작을 볼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고무장이
24/03/08 13:29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작가님의 후배분들의 만화에 사람이 진짜로 죽는 것은 잊혀졌을 때라는 대사와
누군가에게 한 평생 기억 되려면 그 사람의 인생을 아주 조금만 바꾸면 된다는 대사가 있죠.
학창 시절 드래곤볼과의 추억이 저 두 가지 대사의 역할을 동시에 해서 저에겐 한 평생 잊혀지지 않고 살아 계실 분일 겁니다.
감사합니다.
24/03/08 13:30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36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ㅠㅠ
방과후티타임
24/03/08 13:38
수정 아이콘
드래곤볼을 볼 수 있어서 즐거웠네요.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탑클라우드
24/03/08 13:39
수정 아이콘
허...참...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또 한 분의 큰 별이 졌네요.
무딜링호흡머신
24/03/08 13:40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우리시대 만신...goat
24/03/08 13:40
수정 아이콘
만신. 어린 시절 드래곤볼과 닥터슬럼프로 행복했습니다. 용돈을 다 탕진할만큼 아이큐점프와 단행본을 다 사모았었죠. 그곳에서 행복하시길.
No.99 AaronJudge
24/03/08 13:44
수정 아이콘
거장이 가셨군요…….
24/03/08 13:46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아직 왕성히 활동하시고 계셨는데 ㅠㅠ
드래곤볼 닥터슬럼프 드퀘 크로노트리거 테일즈판타지아 등등 인생에서 많은 즐거움을 주셔서 감사했습니다
24/03/08 13:53
수정 아이콘
내 어린시절 추억을 주신분.. 큰 별이 졌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당신이 있어서 즐거웠습니다.
유료도로당
24/03/08 13:54
수정 아이콘
데즈카 오사무 선생님과 더불어서 감히 [만신]이라는 칭호를 받을수있을만한 분이죠. 명복을 빕니다.
24/03/08 13:59
수정 아이콘
큰 추억을 주신분.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아우구스투스
24/03/08 13:59
수정 아이콘
충격이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HeffyEnd
24/03/08 14:00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드래곤볼 정말 즐겁게 봤어요
김첼시
24/03/08 14:01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행복한 시간을 주셔서 감사했습니다.
멀면 벙커링
24/03/08 14:02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Timeless
24/03/08 14:08
수정 아이콘
제 초등학생 때 만화 입문작이었는데ㅠ.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면서 드래곤볼 평생 사랑하겠습니다. 흑흑
24/03/08 14:09
수정 아이콘
덕분에 어린시절 즐거웠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4:11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덕분에 학창시절 행복했습니다.
세상의빛
24/03/08 14:11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은하관제
24/03/08 14:20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라멘가게
24/03/08 14:23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더존비즈온
24/03/08 14:26
수정 아이콘
충격이네요... 제 마음 속 만화 GOAT는 드래곤볼입니다
14년째도피중
24/03/08 14:26
수정 아이콘
뭐라고 말이 나오다 턱 막히네요. 여러분 잠은 규칙적으로 한 번에 쭉 잡시다.
만화가들이 뇌질환 폭탄들을 안고 사는 직업들이다보니 참....
승승장구
24/03/08 14:32
수정 아이콘
아직도 아이큐점프 나오는 날 달리기도 못하는 제가 학교끝나고 미친듯이 달려가게 만들었던 그 추억
행복한 추억을 남겨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부디 당신이 만든 신계에서 평온한 삶이 계속 되시길...
다이애나
24/03/08 14:37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설탕가루인형
24/03/08 14:37
수정 아이콘
드래곤볼, 닥터슬럼프, 드래곤퀘스트, 크로노트리거...
만신 덕에 행복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칠리코코넛
24/03/08 14:39
수정 아이콘
만신. 덕분에 유년시절 즐거웠던 시간 보냈습니다.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ItTakesTwo
24/03/08 14:54
수정 아이콘
덕분에 어린 시절 즐거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파다완
24/03/08 14:55
수정 아이콘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드래곤볼 덕분에 즐거웠습니다.
카페알파
24/03/08 14:56
수정 아이콘
(수정됨) 토리야마 아키라? 토리야마 아키라...... 많이 듣던 이름인데? 아, 드래곤볼 그린 사람이랑 이름이 비슷하네. 일본 이름은 뭔가 어려워서...... 유명한 사람인가?

하다가 드래곤볼을 그린 본인인 걸 보고 많이 놀랐네요. 아직 은퇴하시는 것조차 이른 연세인데...... 이런 일을 접할 때마다 세월이 지난다는 걸 느낍니다. 영원한 것은 없는 법이지만, 뭔가 아쉽고, 쓸쓸하고 그러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건이건이
24/03/08 14:57
수정 아이콘
비닐제거하고 총집편한번 봐야겠네요.

고마웠습니다
종이고지서
24/03/08 14:58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드래곤볼은 인생에서 가장 즐겁게 본 만화였습니다. 감사합니다.
수리부엉이
24/03/08 15:00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인생의참된맛
24/03/08 15:05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감사했습니다.
아즈가브
24/03/08 15:06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5:08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5:08
수정 아이콘
ㅠ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아이스베어
24/03/08 15:12
수정 아이콘
어린 시절 즐겁게 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진산월(陳山月)
24/03/08 15:13
수정 아이콘
진정 위대한 작가.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도롱롱롱롱롱이
24/03/08 15:24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파프리카
24/03/08 15:29
수정 아이콘
믿겨지지 않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5:34
수정 아이콘
몇년만에 로그인 하네요... 덕분에 즐거웠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5:37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아라레와 오공 덕분에 어린 시절을 즐겁게 보냈네요.
24/03/08 15:38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선생님 때문에 제 어린 시절이,
오공과 그의 친구들과 함께 한 추억이 있기에
현재의 제가 저로서 존재할 수 있었습니다.

그곳에서 염라도 계왕도 손오반도 만나며
영생을 누리시길…
복타르
24/03/08 15:40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유가족이 원할 경우, 장례절차가 마무리 될 때까지
엠바고를 철저히 지키는 모습은 우리나라도 좀 본 받았으면 좋겠네요.
메모광
24/03/08 15:59
수정 아이콘
계왕신과 함께 하길!
자, 이제 우리가 그를 위해 드래곤볼을 모을 시간입니다!
24/03/08 16:03
수정 아이콘
큰 별이 졌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자이너
24/03/08 16:11
수정 아이콘
아....소식 듣자 마자 그저 탄식만....
어떤 작가의 부고 소식보다 안타까운 마음이 드네요.
아이큐 점프의 첫 별책부록으로 본지가 엊그제 같은데...
베지타 편과 프리저 편에서는 친구들과 매일매일 드래곤볼 얘기만 했었는데...
잘 가세요. 그동안 고마웠습니다.
반니스텔루이
24/03/08 16:17
수정 아이콘
요 근래 듣던 소식중에 가장 띵하네요.. ㅠㅠ
아직도 젊으신데..
드라고나
24/03/08 16:21
수정 아이콘
아...
구경만1년
24/03/08 16:27
수정 아이콘
아 학창 시절부터 함께한 토리야마옹이...
그동안 행복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6:28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스타카토
24/03/08 16:31
수정 아이콘
내 인생 어린시절의 한페이지..
아니 수많은 페이지에서 힘과 용기를 주었던 작가님
그동안 너무 고마웠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선플러
24/03/08 16:46
수정 아이콘
음.. 진심 울적해질 정도네요. 눈물이 나오려고 하네..
드래곤볼 보면서 자랐습니다. 감사합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캬캬쿄쿄
24/03/08 16:56
수정 아이콘
고마웠습니다
초코바나나스무디
24/03/08 16:58
수정 아이콘
아이고 이게 무슨 일인가요 큰산이...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며 그동안 고마웠습니다.
24/03/08 17:15
수정 아이콘
제가 생전 처음으로 본 일본 만화가 드래곤볼이였습니다.
두번째가 크레용 신짱이였는데 이제 두 화백이 다 떠나셨네요..
할러퀸
24/03/08 17:33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D.레오
24/03/08 17:35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닥터슬럼프, 드래곤볼.. 한때 제 청춘의 한페이지였죠..
Lemegeton
24/03/08 18:06
수정 아이콘
우리 시대 전세계 소년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 사람. 불멸로 남을겁니다.
태랑ap
24/03/08 18:17
수정 아이콘
초등학교 저학년때 인생에 가장처음본 만화가
닥터 슬럼프 였는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웜뱃은귀여워
24/03/08 18:53
수정 아이콘
큰 별이 떨어졌군요… 저애게 만화의 재미를 가르쳐 준 작품 중 하나가 드래곤볼이었습니다. 선생님께서 들려주신 이야기와 보여주신 세계는 제 안에 영원히 남아있을 겁니다. 부디 신계에서 행복하시기를…
24/03/08 18:57
수정 아이콘
정말 이 시대의 만신이셨는데....
덕분에 정말 즐거웠습니다
대불암용산
24/03/08 18:59
수정 아이콘
만신중에 만신 조산명 선생님이 돌아가셨군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8 19:14
수정 아이콘
너무 일찍 돌아가신 것 같아서 안타깝습니다. 제 청춘을 토리야마 선생님의 작품들과 함께할 수 있어서 즐거웠습니다.
며칠입니다.
24/03/08 19:15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응큼중년
24/03/08 19:24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그 동안 너무 고마웠습니다
태엽감는새
24/03/08 19:25
수정 아이콘
제 생에 가장 위대하고 재밌는 만화였습니다. 죽을때까지 바뀌지 않을것 같구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여름보단가을
24/03/08 19:41
수정 아이콘
고마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오키델리움
24/03/08 19:45
수정 아이콘
잘가세요 덕분에 즐거웠어요 고마워요
에베레스트
24/03/08 19:47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제 인생에서 매주 기다려서 본 첫 만화였습니다. 아직도 프리저의 53만 대사가 나왔을 때의 떨림이 생생히 기억나는데 너무 안타깝네요.
24/03/08 20:20
수정 아이콘
아직도 가끔씩 아라레와 숫파맨을 생각하며 미소지을때가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종합백과
24/03/08 21:17
수정 아이콘
돌이켜보면 책 한권이 누구에게 이렇게까지 꿈과 즐거움일 수 있을까 비교대상도 떠오르지 않습니다.

동네 문방구로 향하던 제 발걸음을 더 없이 경쾌하게 만들어주셨던 할아버지와 용돈은 더 이상 곁에 없지만
그 시절 아파트, 책을 사러가던 길, 그 와중에 흩날리던 나뭇잎들과 그 냄새가 사무치게 생각나는 밤입니다.

편안하게 잠드소서.
wersdfhr
24/03/08 21:29
수정 아이콘
어렸을 때 우연히 드래곤볼 5권을 봤는데 너무 재미있어서 그거만 읽고 또 읽고 했다가 한권이 끝이 아니라고 해서 놀랐던 적이 있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아다치 미츠루
24/03/08 22:53
수정 아이콘
안녕 하고 돌아서는 오공이 오버랩 되네요.
고마웠어요.
24/03/09 07:56
수정 아이콘
어렸을때 드래곤볼 보려고 문구점 앞에서 점프 만화책 오길 기다린게 기억나네요. ㅠㅠ
고맙습니다. 정말로. ㅠ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3/09 08:45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담담펀치를땅땅
24/03/09 10:09
수정 아이콘
드래곤볼 고마웠다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1378 [일반] 합격보다 소통을 목표로 하는 면접을 위하여(1) - 20번의 면접을 통해 느낀 면접 탐구자의 소회 [21] Kaestro7334 24/05/01 7334 7
101377 [정치] 매우매우 특이한 취미를 가지고 있는 유통업체 회장 [21] 매번같은8837 24/05/01 8837 0
101376 [일반] 뉴욕타임스 4.21. 일자 기사 번역(사기가 급증한 디지털 시대) [5] 오후2시8828 24/04/30 8828 4
101375 [일반] 맴찔이가 외국 나가면서 느끼는 점 [27] 성야무인11084 24/04/30 11084 3
101374 [일반] 10km 달리기 추천 (서울하프마라톤) [33] 무민7177 24/04/30 7177 8
101373 [정치] K-패스가 5월 1일부터 시행된다고 하니 신청해보세요. [4] lemma6664 24/04/30 6664 0
101372 [일반] 3년간 역사 글을 쓴 회고 [19] Fig.17654 24/04/30 7654 43
101371 [일반] 연휴 앞두고 드라마 추천드립니다. [6] 뜨거운눈물8515 24/04/30 8515 1
101370 [일반] 엔터 vs it플랫폼 [37] kurt10763 24/04/30 10763 1
101369 [정치] 22대 총선 득표 데이터 분석 -2- 관외대장군은 여전하다. [6] DownTeamisDown5366 24/04/30 5366 0
101368 [정치] 오늘 영수회담이 있었습니다 [72] 틀림과 다름9738 24/04/29 9738 0
101367 [일반] (락/메탈) Black Veil Brides - Knives And Pens (보컬 커버) Neuromancer5509 24/04/29 5509 2
101366 [일반] 무사고 기원!! 카니발9인승 하이브리드 하이리무진 [79] 아이유IU9506 24/04/29 9506 35
101365 [정치] 일본이 LINE 지분 구조를 바꾸려 한다. [56] 겨울삼각형9248 24/04/29 9248 0
101364 [일반] 7800X3D,7950X3D 토스페이 역대가 오픈 [63] SAS Tony Parker 10320 24/04/29 10320 0
101363 [일반] 서하마 후기 [16] pecotek9843 24/04/29 9843 8
101362 [정치] 방심위원장과 단월드 [6] kurt6782 24/04/29 6782 0
101361 [일반] 방 문을 열자, 가족이 되었습니다 [10] Kaestro10482 24/04/29 10482 27
101360 [일반] 시흥의 열두 딸들 - 아낌없이 주는 시흥의 역사 (9) 시흥의 열한째 딸, 시흥 [3] 계층방정16159 24/04/28 16159 8
101359 [일반] <범죄도시4> - 변주와 딜레마. [39] aDayInTheLife7835 24/04/28 7835 4
101358 [일반] [방산] 마크롱 : 미국산이랑 한국산 무기좀 그만 사 [84] 어강됴리15952 24/04/28 15952 5
101357 [일반] 시흥의 열두 딸들 - 아낌없이 주는 시흥의 역사 (8) 시흥의 열째 딸, 군포 [9] 계층방정19086 24/04/27 19086 4
101356 [정치] 일본 정부는 한국을 적성국으로 보겠다는 건가 + 윤석열은 뭐하나? [34] Crochen8824 24/04/27 882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