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4/02/24 20:16:02
Name 메존일각
Subject [일반] 팝 유얼 옹동! 비비지의 '매니악' 커버 댄스를 촬영했습니다.
안녕하세요, 메존일각입니다!
팝 유얼 옹동, 비비지의 '매니악' 촬영 후기입니다.

팀 내에서 촬영곡 얘기를 할 당시 옹동짱이 딱 SNS를 강타하고 있었어요. 매니악은 그 덕분에(?) 촬영할 수 있게 됐는데요. :)

퍼포먼스 영상


원테이크 영상


처음 촬영 계획을 짜면서 스튜디오는 뮤비에서 등장하는 도로 같은 느낌이나 신비가 마이크를 잡고 노래하는 공연장 무대 같은 공간을 찾으려고 했습니다. 하지만 딱 맞는 곳을 발견하지 못해서 조금은 거친 느낌이 있는, 촬영장 연출이 비교적 용이한 곳을 찾게 됐는데요. 무엇보다 층고가 매우 매우 높은 점이 아주 매력적이었습니다.

tfwOUi1.jpeg

촬영 공간은 처음의 계획과는 달라졌지만 조명 세팅은 신비의 공연장 분위기, 즉 파란색과 분홍색 다운라이트, 보라색 기운 가득한 색감, 다운라이드 빛줄기가 선명하게 보일만큼 자욱한 포그를 꼭 살리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분위기가 딱 같지는 않지만, 전면에는 약 4m 정도의 높은 위치에서 조명을 쏴주고, 뒷 배경에는 파란색, 분홍색 다운라이트와 컬러가 전체 공간에 퍼져갈 수 있도록 포그를 뿌리면서 튜브 조명을 적절히 배치하였습니다.

KNagjaa.jpeg

안무는 계속 삼각형을 그리면서 돌고 대개 파트를 맡은 사람이 중심에 서는 구성이기 때문에 그냥 정면에서 촬영하면 영상이 심심해질 수 있다고 생각했어요. 그래서 대형이 입체적으로 보일 수 있는 구도와 저희 팀원들의 매력을 부각할 포인트를 계속 고민하면서 촬영했습니다.

편집 역시도 이러한 점을 계속 고민하면서 진행했는데요. 결과물을 보고 나니 조금 더 속도감 있게 촬영해도 괜찮았겠다 정도의 생각은 드는데, 다행스럽게도 저희 세 팀원이 모두 신비, 엄지, 은하 파트를 정말 잘 소화해주어서 영상이 심심하지 않게 나온 것 같습니다.

여담으로 이번에도 적당히 봐 줄만한(?) 영상은 나왔다고 생각합니다만, 결과물에서 늘 부족함을 느낍니다. 상업적인 목적은 아니지만, 나름 진심으로 임하는 활동이기 때문에 시청자의 관심을 혹 동하게 하는 더 다양한 앵글을 담고 싶다는 욕구가 늘 있거든요. 그러지 못하는 1차적인 원인은 제 실력 부족이 분명히 맞습니다. 하지만 약간의 변을 더하면 나름의 조명 연출부터 촬영 동선, 포인트 체크 등 곡 분석에 몇 시간씩 들이고 있음에도 정해진 시간에 분량을 마쳐야 하는 1인 촬영자로서의 한계도 많이 느끼는 요즘입니다.

여하튼 미흡합니다만 저희 팀원들이 노력한 결과물을 즐겁게 감상해주시면, 활동을 계속 이어나가는 데에 정말 큰 힘이 될 것 같습니다.
다음 곡으로 찾아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VictoryFood
24/02/24 21:10
수정 아이콘
멤버들이 자신감이 보여서 보기 좋네요.
메존일각
24/02/24 21:52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실제로도 꽤 역할을 잘 해줬다고 생각합니다. 흘흘.
아이군
24/02/24 21:12
수정 아이콘
보기보다 엄청 빡신 춤이라고 들었는데(특히 그 팝 유어 옹동)잘 추시네요
메존일각
24/02/24 21:53
수정 아이콘
요즘 춤들이 대체로 그런 편이긴 한데, 골반을 크게 흔드는 건 그래도 꽤 힘들죠. 촬영을 위해 여러 테이크를 추니까요. ㅠㅠ (힘든 것 + 아픈 것)
돼지뚱땡좌
24/02/24 21:31
수정 아이콘
이따끔씩 잘보고 있어요.
메존일각
24/02/24 21:53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_<
푸른잔향
24/02/24 22:08
수정 아이콘
멤버가 원래 3분이셨나요? 왜 더 많으셨던 것 같지...
메존일각
24/02/24 22:11
수정 아이콘
아 아닙니다. 현재 9명입니다. 팀원끼리 촬영곡을 정하고 스케줄이 되는 팀원과 함께 촬영방을 파거든요. :)
매니악은 3인 곡이니까 3명이 참여했습니다.
백상아리
24/02/25 04:19
수정 아이콘
응원합니다!
메존일각
24/02/25 09:19
수정 아이콘
흐흐흐 감사합니다! >_<
슈퍼너구리
24/02/25 17:23
수정 아이콘
글 올리실때마다 재밌게 보고있습니다!
즐겁게 취미 생활하시는거 같아서
덩달아 기분이 좋아지네요 크크
메존일각
24/02/25 18:07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즐겁고 무엇보다 성취감이 큰 취미이긴 한데, 촬영 전에는 생각보다 크게 스트레스를 받습니다. 흘흘.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1175 [일반] [스포있음] 천만 돌파 기념 천만관객에 안들어가는 파묘 관객의 후기 [17] Dončić8475 24/03/24 8475 8
101174 [일반] [팝송] 아리아나 그란데 새 앨범 "eternal sunshine" [2] 김치찌개4943 24/03/24 4943 4
101173 [일반] 한 아이의 아빠가 되었습니다. [143] 천우희9442 24/03/23 9442 109
101172 [일반] 모스크바 콘서트장에서 대규모 총격테러 발생 [36] 복타르12645 24/03/23 12645 0
101170 [일반] 대한민국은 도덕사회이다. [58] 사람되고싶다11702 24/03/22 11702 30
101168 [일반] 올해 서울광장서 6월 1일 시민 책읽기 행사 예정 [46] 라이언 덕후9687 24/03/21 9687 1
101167 [일반] 러닝시 두가지만 조심해도 덜 아프게 뛸수 있다.JPG [43] 2023 lck 스프링 결승 예측자insane12938 24/03/21 12938 18
101166 [일반] 이번에 바뀐 성범죄 대법원 판례 논란 [94] 실제상황입니다13223 24/03/21 13223 9
101164 [일반] 이건 피지알러들을 위한 애니인가..? 스파이 패밀리 코드: 화이트 감상(스포 조금?) [28] 대장햄토리6658 24/03/21 6658 3
101163 [일반] 박노자가 말하는 남한이 사라진 가상 현대사 [102] 버들소리11485 24/03/20 11485 2
101162 [일반] 참으로 안 '이지'했던 LE SSERAFIM 'EASY'를 촬영해 봤습니다. :) [14] 메존일각5065 24/03/20 5065 9
101160 [일반] 삼성전자 990 프로 4TB 42.8만 플스 5 호환 O 떴습니다 [55] SAS Tony Parker 8592 24/03/20 8592 1
101159 [일반] [역사] 가솔린차가 전기차를 이긴 이유 / 자동차의 역사 [35] Fig.19648 24/03/19 9648 33
101158 [일반] 일러스트레이터 이노마타 무츠미 사망 [17] Myoi Mina 31964 24/03/19 31964 1
101157 [일반] [번역글] 추도:토리야마 선생 희대의 혁명아가 걸어온 진화의 길 [13] Starscream5734 24/03/19 5734 8
101156 [일반] 자애와, 동정과, 역겨움을 담아 부르는 ‘가여운 것들’ (스포일러 주의!) [10] mayuri5348 24/03/19 5348 2
101154 [일반] 평범한 개인 투자자는 주식을 어떻게 투자해야 하는가? [76] 사람되고싶다11220 24/03/18 11220 15
101152 [일반] 해외직구는 좋지만... 역차별 받는 국내 수입업자들? [123] 아서스18002 24/03/18 18002 6
101151 [일반] 슬램덩크 극장판을 얼마전에야 봤습니다. [35] rukawa7375 24/03/17 7375 0
101150 [일반] meson님이 올려주신 연개소문의 승첩에 대한 글을 보니 떠오른 기억이 있습니다. [2] 니드호그4212 24/03/17 4212 7
101149 [일반] 쓸때없이 맥북프로를 산 의식의 흐름과 10일 후기 [30] 한국화약주식회사6731 24/03/17 6731 1
101148 [일반] 이엠텍 4070 슈퍼 78만 핫딜+3D Mark 할인. 그 외 잡설 [30] SAS Tony Parker 6248 24/03/17 6248 2
101147 [일반] [역사] 연개소문 최후의 전쟁, 최대의 승첩: 9. 나가며 [10] meson3488 24/03/17 3488 1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