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4/02/23 17:41:10
Name petrus
Subject [일반] 프로듀서 신사동호랭이가 세상을 떠났네요.
https://v.daum.net/v/20240223172933954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유명 작곡가 신사동호랭이가 세상을 떠났다.

23일 스포티비뉴스 취재에 따르면 신사동호랭이(이호양, 41)는 이날 숨진 채 발견됐다.

측근에 따르면 한 지인이 신사동호랭이와 연락이 닿지 않아 찾아갔다가 끝내 숨져 있는 신사동호랭이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000년대 후반과 2010년대 초반 인기곡을 많이 내놨던 프로듀서고 최근에는 비교적 활동이 전성기 시절에 비하면 뜸하긴 했는데

이런 뉴스를 듣게 되니 되게 당혹스럽네요. 최근에는 트라이비라는 걸그룹까지 데뷔시킨 상황이었는데...

아직 사망원인은 나온 게 없긴 한데, 현재까지 나온 뉴스를 보면 극단적인 선택은 아닌것 같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VictoryFood
24/02/23 17:43
수정 아이콘
한국인 특유의 뽕끼를 전자음악에 잘 표현하는 작곡가였는데 안타깝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4/02/23 17:49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청춘을 함께 했던 음악가 인데
24/02/23 17:49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앤서니 디노조
24/02/23 17:59
수정 아이콘
한 시대를 그래도 주름잡으셨는데 너무 일찍 이런 일이 있었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No.99 AaronJudge
24/02/23 18:01
수정 아이콘
위아래, Bo Peep Bo Peep, LUV, L.I.E, 버블팝, 롤리폴리, 트러블 메이커,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

아는 노래가 참으로 많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여자)아이들
24/02/23 19:57
수정 아이콘
포미닛의 핫이슈, 뮤직,
에이핑크의 노노노..
마이티마우스의 에너지..
정말 메가히트곡 엄청 만든 분이었죠. 히트곡들이 너무 많아서 다 적을 수가 없는..
내년엔아마독수리
24/02/23 18:05
수정 아이콘
최근 들은 소식 중에 제일 갑작스러운 소식이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여자)아이들
24/02/23 18:08
수정 아이콘
그는 정말 한국 대중음악사에 빠질 수 없는 레전드였습니다.. 아무래도 이런 저런 작업으로 과로로 쓰러지신 게 아닐까.. 그가 만든 수많은 음악으로 지금껏 즐거웠고 감사했습니다.
SAS Tony Parker
24/02/23 18:13
수정 아이콘
음덕 지인 말로는 개인회생중이었을거라더니 진짜인지..
마일스데이비스
24/02/23 18:42
수정 아이콘
엥? 잘 팔리는 노래가 많았는데도 개인회생이라니...
매번같은
24/02/23 19:00
수정 아이콘
[단독] 유명 작곡가 '신사동 호랭이' 회생 신청 - https://v.daum.net/v/20180124161603973
6년 전 기사지만 금전적으로 상황이 좋은 편은 아니었나봅니다. 당시도 17억으로 회생절차 들어갔었네요. 이번 상황이 저때부터 계속 이어진건지는 모르지만요. 저작권료가 연당 최소 몇억은 들어올거 같은데...
Bronx Bombers
24/02/23 20:45
수정 아이콘
지인 보증 섰다가 같이 깡통찼다는 얘기는 들었습니다.......
엘브로
24/02/23 20:51
수정 아이콘
요즘도 지인보증 서는일이 있나요?
마일스데이비스
24/02/24 00:48
수정 아이콘
2000년동안있었으니 2024년에도 있겠지요;
망고베리
24/02/24 01:51
수정 아이콘
보증서지 말라는 건 성경구절에도 있지요...
24/02/24 02:55
수정 아이콘
명절에 할아버지에게 새배하면 항상 주식이나 도박 그리고 보증은 절대 서지말아라 세살 때 부터 배우지요...
방구차야
24/02/24 03:42
수정 아이콘
셋중에 가장 최악은 보증입니다. 주식,도박은 본인이 걸기라도 했지..
24/02/23 18:17
수정 아이콘
무도인가 나와서 밝고 귀여웠는데..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흐의해바라기
24/02/23 18:23
수정 아이콘
헐 뮤직 최애노래 중 하나인데..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물소싫어
24/02/23 18:30
수정 아이콘
스윗튠과 함께 매우 좋아한 작곡가 였는데
명복을 빕니다
김재규열사
24/02/23 18:33
수정 아이콘
최근까지도 자기가 프로듀싱한 아이돌 홍보활동을 했다던데 왜 갑자기 이런 일이...
시나브로
24/02/23 18:43
수정 아이콘
이 내용 자체도 충격인데 링크 클릭하니까 오른쪽에 유성구 의회 여성 구의원분이 심정지로 사망했다고 해서 충격 두 배..

며칠 전 최영일 시사평론가님 암 투병하시다 돌아가셨다 해서 놀랐는데 놀람의 연속이네요 모두의 명복을 빕니다...
유료도로당
24/02/23 18:56
수정 아이콘
헉 최영일님 돌아가셨군요 ㅠ 몰랐습니다...
시나브로
24/02/23 19:27
수정 아이콘
한 재작년까지 시사 프로그램이나 뉴스 같은 데 나오셔서 활발히 활동하시다 재작년인지 작년인지 건강 이유로 출연 안 하시고 쉬시다 암 투병인 거 알았고, 며칠 전 엣지 메인 뉴스에서 우연히 부고 봤을 때 느낌이..

최영일 님 매체에 나오는 모습으로만 알지만 정말 사람 좋으신 분이었죠. '었';; ㅠㅠ
하늘하늘
24/02/23 23:00
수정 아이콘
헐.. 지난 대선 이후로 정치프로그램을 일절 끊어서 전혀 모르고 있었는데 그런 일이 있었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간혹 안나온적도 있고 어느날엔 머리를 다 밀어서 뭐지 했는데 장난처럼 외모이야기도 하고해서
암이라고는 짐작도 못했었네요.
에휴...
이브라77
24/02/23 18:44
수정 아이콘
헐뭔가충격적이네요 되게잘나가던사람아니였나??
캡틴백호랑이
24/02/23 18:45
수정 아이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허니콤보
24/02/23 19:05
수정 아이콘
재작년인가 투자받아서 신인 걸그룹 키우고 했는데 많이 안됐죠.... 살아남는자가 강자인 세계지만 말이 그런거지 진짜로 죽으라는건 아닌데 안타깝네요.
24/02/23 19:23
수정 아이콘
당장 트라이비 컴백인데 자살은 아닐거같고 과로, 스트레스로인한 사고사같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전기쥐
24/02/23 20:20
수정 아이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갤럭시S24
24/02/24 00:39
수정 아이콘
금전으로 인한 자살로 보입니다. 이미 뉴스에서는 자살 관련 안내문구 붙이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랜슬롯
24/02/24 00:55
수정 아이콘
완전 문외한인 제가 들어볼 정도의 프로듀서면 나름 필드에서 이름도 있고 능력도 있으신분일텐데… 참… 삶이란게 쉽지않네요. 너무 안타깝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사이버포뮬러
24/02/24 08:58
수정 아이콘
티아라 노래들은 아직도 듣는데..충격이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1134 [일반] [잡담] 북괴집 이야기 [5] 엘케인5855 24/03/12 5855 20
101133 [일반] 수원 거주민들의 이목을 끌고 있는 최근 1주 간 사건 3개 [22] 매번같은15490 24/03/11 15490 0
101132 [일반] [역사] 연개소문 최후의 전쟁, 최대의 승첩: 3. 몽골리아의 각축 [7] meson4543 24/03/11 4543 16
101131 [일반] 비트코인이 1억을 돌파했습니다. [71] 카즈하11093 24/03/11 11093 2
101130 [일반] (스포) 고려거란전쟁 유감 [38] 종말메이커7128 24/03/11 7128 2
101128 [일반] 96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이 진행되었습니다. [34] Rorschach8939 24/03/11 8939 5
101127 [일반] 혐오의 과학으로 상나라를 돌아보다 [14] 계층방정7347 24/03/11 7347 3
101126 [일반] 자동차 산업이 유리천장을 만든다 [68] 밤듸9927 24/03/11 9927 42
101124 [일반] 유료화 직전 웹툰 추천-호랑이 들어와요 [19] lasd2416454 24/03/10 6454 9
101123 [일반] [역사] 연개소문 최후의 전쟁, 최대의 승첩: 2. 당나라의 ‘수군혁명’ [11] meson5363 24/03/10 5363 19
101122 [일반] [역사] 연개소문 최후의 전쟁, 최대의 승첩: 1. 들어가며 [7] meson4782 24/03/10 4782 18
101121 [일반] 요즘 알트코인 현황 [38] VvVvV11938 24/03/10 11938 0
101119 [일반] '소년만화' [14] 노래하는몽상가5708 24/03/09 5708 10
101118 [일반] 에스파 '드라마' 커버 댄스를 촬영했습니다. :) [10] 메존일각4292 24/03/09 4292 6
101117 [일반] 책 소개 : 빨대사회 [14] 맥스훼인4873 24/03/09 4873 6
101114 [일반] 드래곤볼의 시대를 살다 [10] 빵pro점쟁이4588 24/03/09 4588 22
101113 [일반] <패스트 라이브즈> - 교차하는 삶의 궤적, 우리의 '패스트 라이브즈' [16] aDayInTheLife4299 24/03/09 4299 4
101112 [일반] 밤양갱, 지독하게 이기적인 이별, 그래서 그 맛은 봤을까? [36] 네?!7492 24/03/09 7492 9
101111 [정치] 정부, 다음주부터 20개 병원에 군의관·공보의 파견 [152] 시린비11733 24/03/08 11733 0
101109 [정치] 요 며칠간 쏟아진 국힘 의원들의 망언 퍼레이드 및 기타 등.. [121] 아롱이다롱이11483 24/03/08 11483 0
101108 [정치] 역사교과서 손대나... 검정결과 발표, 총선 뒤로 돌연 연기 [23] 매번같은7531 24/03/08 7531 0
101107 [정치] 개혁신당 이스포츠 토토 추진 공약 [26] 종말메이커6532 24/03/08 6532 0
101106 [일반] 이코노미스트 glass ceiling index 부동의 꼴찌는? [53] 휵스6999 24/03/08 6999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