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4/01/15 23:51:11
Name 간옹손건미축
Link #1 https://supermegacool.tistory.com/89
Subject [일반] 테일러 스위프트 콘서트에 갑니다. (수정됨)
작년에 테일러 스위프트 열풍에 대해 글(https://pgr21.com/freedom/100222)을 쓰면서 나도 공연을 보러 가고 싶어라고
죽어라 생각했는데, 우연하게도 아니 어쩌면 필연일수도 있겠지만 공연 티켓을 구해서 공연을 가게 되었습니다.

네네, 2024년 the eras tour 첫 시작인 도쿄 콘서트 첫날 공연을 보러 가게 되어서 행복할 지경이에요.
와이프의 허락도 구했으니 (아직까진 오케이인데 설마???) 이제 다 준비가 된 것이라 생각하면 되겠죠?

40대 아재가 공연 가는게 어색하기도 하지만, 뭐 어쩌겠습니다. 좋아서 가는건데요.
가서 제대로 재미있게, 즐겁게, 샤우팅하면서 역대 최고의 투어라 불리는 테일러 스위프트를 보고 오겠습니다.

이제 공연까지 23일 남았네요. 하루하루가 지날수록 행복해지고 있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lemonair
24/01/15 23:58
수정 아이콘
다녀오시면 후기도 한 번...!
간옹손건미축
24/01/16 10:16
수정 아이콘
꼭 그러겠습니다!!!
24/01/16 00:22
수정 아이콘
와 부럽습니다....
김삼관
24/01/16 00:37
수정 아이콘
부럽습니다! 즐겁게 다녀오세요! 후기도 기대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축하드려요.
Your Star
24/01/16 00:45
수정 아이콘
와 테일러 스위프트
No.99 AaronJudge
24/01/16 00:47
수정 아이콘
대박………
소금물
24/01/16 00:51
수정 아이콘
부럽습니다 인생은 간손미처럼
서쪽으로가자
24/01/16 07:38
수정 아이콘
부럽고 멋지네요 :)
엔지니어
24/01/16 08:34
수정 아이콘
요즘 들어서 더욱 느끼는 거지만 좋아하는 가수의 콘서트에 가는 것 만큼 기대되고 좋은 일은 그렇게 많지 않을 것 같네요.. 흐흐
즐겁게 다녀오시길 바랍니다!
우주전쟁
24/01/16 08:56
수정 아이콘
테일러 스위프트 현재 팝씬에서 부동의 1황이지 싶습니다. 즐거운 공연관람 되시길 바랍니다.
아카데미
24/01/16 08:58
수정 아이콘
와,,
Starscream
24/01/16 09:32
수정 아이콘
부럽네요. 지인한테서 테일러 스위프트가 일본에 온다는 소식을 듣자마자 티켓 알아봤는데 이미 매진.....
엑세리온
24/01/16 10:01
수정 아이콘
호주 여행카페 보니까 저 기간에 호텔비가 엄청 올랐다고...
수타군
24/01/16 10:39
수정 아이콘
근데 와이프랑 같이 가시는게 아니라 혼자? 그걸 허락?
같이 가시는 거겠죠?
24/01/16 12:37
수정 아이콘
테일러스위프트 히트곡이 뭔지 모르겠어요 전 아직도
안군시대
24/01/16 19:01
수정 아이콘
(대충 후기를 꼭 올려주시라는 댓글)
부럽습니다. 크크크..
24/01/16 19:26
수정 아이콘
지난번에 영화관 소식 올려주셔서 잘보고왔습니다.
직관 축하드립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0958 [정치] 우리나라가 살려면 일반의(GP)를 타격해야한다 [351] 림림14992 24/02/20 14992 0
100957 [정치] 의사들이 증원얘기만 하는 이유.jpg [121] 빵떡유나12047 24/02/19 12047 2
100955 [일반] 불법이 관행이 된 사회 [67] lightstone7667 24/02/19 7667 12
100953 [정치] 의료 정상화를 위해선 의사 뿐 아니라 여러분도 희생해야 합니다. [176] 터치미9994 24/02/19 9994 0
100952 [정치] 이스라엘은 하마스에 왜 뚫렸을까? [29] 隱患5560 24/02/19 5560 0
100949 [일반] 일본의 스포츠 노래들(야구편) [3] 라쇼4596 24/02/19 4596 2
100948 [일반] 아시아의 모 반도국, 드라마 수출 세계 3위 달성! [18] 사람되고싶다8300 24/02/19 8300 11
100947 [정치] 복지부가 의대 2천명 증원의 근거를 제시했는데, 근거가 없습니다? [197] 여수낮바다12366 24/02/19 12366 0
100946 [정치] R&D 예산 삭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06] HolyH2O5764 24/02/19 5764 0
100945 [일반] [웹소설] 당문전 추천 [57] 데갠4687 24/02/19 4687 3
100944 [정치] 정부 "공공의대·지역의사제 국회 심의과정 지원할 것" [44] 사브리자나7860 24/02/19 7860 0
100943 [정치] 이재명 "의대 정원 확대는 정치쇼…비상대책기구 만들어 의협과 논의" [117] 홍철11028 24/02/19 11028 0
100942 [정치] 내분이 가속화 되고 있는 개혁신당 오늘의 근황 [70] 매번같은8473 24/02/19 8473 0
100941 [일반] 일본과 미국에서의 일반의약품 및 원격진료 경험담 [33] 경계인5384 24/02/19 5384 8
100939 [정치] 수도권 의대교수도 동네 병원으로 이직 러쉬 - 23년 11월 기사 [93] 바람돌돌이10699 24/02/18 10699 0
100938 [정치] 의사의 신규 계약 거부를 처벌하는 게 말이 되는 것인가? [98] kien9903 24/02/18 9903 0
100937 [정치] 대리처방과 오더거르기에 대한 글 [138] 헤이즐넛커피10566 24/02/18 10566 1
100936 [일반] 외계인2부 를 보고 (부제 최감독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22] PENTAX5470 24/02/18 5470 7
100935 [정치] 의사들이 숨기는 거 [248] Pikachu14184 24/02/18 14184 0
100934 [일반] 기술적 특이점은 오지 않는다. 절대로. [34] brpfebjfi11115 24/02/18 11115 9
100933 [정치] 일본은 한국보다 10년 빠르다. 의사증원마저도. [321] 스토리북16780 24/02/18 16780 0
100931 [정치] 이승만 띄워주기의 피로함에 대해서. [163] 테르툴리아누스11226 24/02/17 11226 0
100930 [정치] 국민의힘 대전·세종·경남·경북 단수공천 대상자 발표 [60] 자급률8425 24/02/17 8425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