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3/10/15 11:16:54
Name insane
Subject [일반] 집주변 뛸만한 코스 알아보는 법. JPG (수정됨)


스트라바1.jpg




달리기나 자전거 타는  사람들은 다 쓰고 있을 어플이지만

달리기 막 시작한 분들 중에선 스트라바 모르는 분들도 있기 떄문에



스트라바 어플 깔고 Maps 누르면 자전거랑 달리기 코스를 볼수 있음

몇달전까지만 해도 한글도 지원했는데

8월 1일 이후로 한글 지원 끊켜서 지금은 영어로 봐야됨




스트라바3.jpg


스트라바12.jpg





스트라바가 기본적으로 자전거 타는 사람들이 쓰는 어플이였고

달리기는 나중에 추가된 상황이라



처음 어플깔면 기본적으로 라이드로 되어있어서 저기서 Run으로 바꿔줘야됨



코스선택.jpg

즐겨찾기.jpg

즐겨찾기2.jpg





내가 뛰고 싶은 코스를 클릭하면 코스시작점과 끝나는 지점을 알수 있고


이것처럼 즐겨찾기를 누르면



즐겨찾기3.jpg



즐겨찾기로 내가 자주가는 코스 등록 가능함







루트 만들기.jpg



컴퓨터에서 스트라바 사이트 들어가면

내가 뛰었던 코스나 집주변 코스를 추가해서 코스로 만들수도 있음



예전에 무료일떄는 누구나 가능했는데

지금가서 눌러보니 유료결제로 바뀐듯




개인적으로 자전거 타는 사람들한테는 유료결제가 괜찮은 어플인데

달리기하는 러너들한테는 굳이 유료결제는 필요없을듯









순위.jpg

스트라바.jpg





스트라바를 많이 쓰는 이유중에 하나가

내가 달린 기록을 보는 목적도 있지만

내가 그 코스에서 어느정도 뛰나를 확인가능



그 코스를 달렸던 사람들 페이스와 순위를 볼수있었음




그냥 뛸때도 있지만 운동하다보면 경쟁심리도 있고

순위안에 들어보려고 몇초 당길려고 열심히 뛰게 되기도함


예전에 자전거 탈떄는  스트라바 콤 한번 찍어볼려고 아둥바둥 하면서 기량 많이 올랐던 기억이








예전에는 무료 어플이였을떄는

전체순위도 다 볼수 있었는데

유료 결제로 바뀌면서 결제안하면

그 코스에서 1위에서 10위까지만 나오고



내 페이스와 기록은 나오는데 내가 몇위인지는 안나옴

빡세게 뛰어서 10위안에 들어가면 등수를 알수있음



같은코스를 뛰어도 내가 전 기록에서 몇초 당겼는지 알려주기도 하고 순위에 못들더라도


PR (Personal Record) 내 최고기록 깨는 성취감도 있어서 쓸만합니다

 



MYNB1.jpg



예전 달리기 추천 제품에도 글 올렸는데


+ 뉴발란스 어플이랑 스트라바 연동하면 1KM당 100원 적립할수 있습니다



MYNB2.jpg




한달 최대 100KM - 10000원 적립 할수 있음




뉴발란스 런온 대회 신청할때도 포인트 쓸수 있었던걸로 알고 있는데

올해는 안해봐서 지금은 되는지 모르겠네요

양말이나 신발살떄 포인트 쓰면 나름 쏠쏠합니다 크크크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3/10/15 11:38
수정 아이콘
자전거 타면서 스트라바 어플을 깔아봤는데 집 근처에 추천하는 코스가 있길래 반가워서 확인해보니 평소에 매우 자주 다니던 길로, 완만한 경사가 길게 이어진 꽤 훌륭한 코스였습니다...만 중간에 신호등이 4군데 쯤 있는 도로 였습니다. 많은 사람들의 페이스 순위가 나오던데 이 순위를 올리려면 필연적으로 신호를 무시할 수 밖에 없습니다. 그 횡단보도들이 애매하게 신호를 무시해도 되는 상황이 나오곤 하는 곳들이기도 하고요. 사실 그 페이스 순위라는 것들이 최고 순위로 갈수록 속도계 등의 오류로 튀는 수치들이라 큰 의미 부여를 안할 수도 있을텐데 또 사람 심리가 그게 아닌지라 이거 사람 잡겠다 싶더라고요.
23/10/15 11:40
수정 아이콘
오 뭐지 저는 거의 산책만 하는데 한번 써보겠습니다 크크크크
Grateful Days~
23/10/15 12:13
수정 아이콘
집값이 뛸만한 코스인줄.. ㅠ.ㅠ
23/10/15 12:46
수정 아이콘
올해도 런온대회때5만포인트 사용가능해서 만원에 대회참가했습니다.
교자만두
23/10/15 19:14
수정 아이콘
강제로 유료를 제안하네요.
유유할때유
23/10/16 06:44
수정 아이콘
나는 왜 집값으로 보고 들어왔는가 크크크
몬스터
23/10/28 18:58
수정 아이콘
저랑 같은 생각으로 누르신 분이 계셨군요 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0963 [정치] 퇴사한 전공의를 의료법위반죄, 업무방해죄로 처벌할 수 있는지에 대한 고찰 [188] 45611437 24/02/20 11437 0
100959 [정치] 이낙연, 개혁신당과 합당 11일만에 철회…"새미래로 복귀" (+이준석 반응 추가) [227] Davi4ever15212 24/02/20 15212 0
100958 [정치] 우리나라가 살려면 일반의(GP)를 타격해야한다 [351] 림림12417 24/02/20 12417 0
100957 [정치] 의사들이 증원얘기만 하는 이유.jpg [121] 빵떡유나9733 24/02/19 9733 2
100955 [일반] 불법이 관행이 된 사회 [67] lightstone5780 24/02/19 5780 12
100953 [정치] 의료 정상화를 위해선 의사 뿐 아니라 여러분도 희생해야 합니다. [176] 터치미7735 24/02/19 7735 0
100952 [정치] 이스라엘은 하마스에 왜 뚫렸을까? [29] 隱患3755 24/02/19 3755 0
100949 [일반] 일본의 스포츠 노래들(야구편) [3] 라쇼942 24/02/19 942 2
100948 [일반] 아시아의 모 반도국, 드라마 수출 세계 3위 달성! [18] 사람되고싶다6288 24/02/19 6288 11
100947 [정치] 복지부가 의대 2천명 증원의 근거를 제시했는데, 근거가 없습니다? [197] 여수낮바다9928 24/02/19 9928 0
100946 [정치] R&D 예산 삭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06] HolyH2O3773 24/02/19 3773 0
100945 [일반] [웹소설] 당문전 추천 [57] 데갠2644 24/02/19 2644 3
100944 [정치] 정부 "공공의대·지역의사제 국회 심의과정 지원할 것" [44] 사브리자나5938 24/02/19 5938 0
100943 [정치] 이재명 "의대 정원 확대는 정치쇼…비상대책기구 만들어 의협과 논의" [117] 홍철8886 24/02/19 8886 0
100942 [정치] 내분이 가속화 되고 있는 개혁신당 오늘의 근황 [70] 매번같은6510 24/02/19 6510 0
100941 [일반] 일본과 미국에서의 일반의약품 및 원격진료 경험담 [33] 경계인2797 24/02/19 2797 8
100939 [정치] 수도권 의대교수도 동네 병원으로 이직 러쉬 - 23년 11월 기사 [93] 바람돌돌이8840 24/02/18 8840 0
100938 [정치] 의사의 신규 계약 거부를 처벌하는 게 말이 되는 것인가? [98] kien7499 24/02/18 7499 0
100937 [정치] 대리처방과 오더거르기에 대한 글 [138] 헤이즐넛커피8389 24/02/18 8389 1
100936 [일반] 외계인2부 를 보고 (부제 최감독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22] PENTAX3236 24/02/18 3236 7
100935 [정치] 의사들이 숨기는 거 [248] Pikachu11916 24/02/18 11916 0
100934 [일반] 기술적 특이점은 오지 않는다. 절대로. [34] brpfebjfi8897 24/02/18 8897 9
100933 [정치] 일본은 한국보다 10년 빠르다. 의사증원마저도. [322] 스토리북14063 24/02/18 14063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