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4/06/09 14:14:58
Name 동동맘절밴
Link #1 https://www.fmkorea.com/7121826005
Subject [LOL] [LPL] 탑라이너들의 탈주 경보(FPX, OMG) (수정됨)


최근 LPL 내에서 탑라이너 탈주 사건이 연달아 두 번이나 발생했습니다.
OMG의 큐브 선수와 FPX의 샤오라오후 선수인데, 각자 이유나 문제의 원인도 다르지만 겨우 이틀 사이에 일어난 일들이라 충격이 심하네요.


7117429699-14339012-5f6ef2acfc7a49cd3022f5d8103f3b10


OMG의 큐브 선수는 지난 금요일 RA와의 경기를 2:1로 패배한 후 알던 대리 사장한테
"그냥 계약 해지하고 집이나 가고 싶다, 프로보다 듀오 버스기사나 뛰는 게 더 낫다"라고 한 후
경기 후 DM 병먹금을 못 하고 "하층생물" "리얼월드" 등의 드립을 장문으로 갈기곤
당일 새벽 6시 비행기를 타고 고향으로 내려가버리는... 초특급 탈주 사건을 벌였습니다.

다행히 OMG가 마침 쉬던 해리(AL에 아러 오기 전의 탑라이너입니다)를 급하게 영입해서
큐브한테는 위약금 청부 같은 건 안 하고 깔끔하게 계약 종료했다고 하네요.
아무리 그래도 OMG는 돈도 없는데 위약금 청구는 좀 해라...





eLYFdlp.png


그리고 저 큐브 탈주 사건이 LPL 올 시즌 가장 큰 이슈일 줄 알았더니...

두 번째로 터진 건 FPX 샤오라오후 선수입니다. 사실 이 선수는 자의적으로 탈주한 건 아닙니다만...
덕담-라이프 한국인 봇듀오에 정글 초신성 밀키웨이 때문에 FPX 경기에서 본 적 있는 분들이 꽤나 많으실 텐데요.

사건을 간단하게 요약해보자면,
스크림 도중 인게임 문제에 대해 선수와 코치 사이에 벌어진 논쟁에 자꾸 매니저가 끼어들어 참견을 했고,
(중국에서 말하는 "매니저"는 단장급 위치의 인물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선수가 참다 못해 매니저에게 닥치라고 하자 선수의 가슴을 밀치고 당장 꺼지라고 내쫓아서 선수가 진짜 짐 싸고 숙소에서 쫓겨난 사건입니다.
입장문을 보면 이전에도 이런 일이 있어서 매니저가 선수단에게 "선수를 협박하거나 때리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라 약속한 적이 있다고 하더군요.

이후 샤오라오후 선수의 추가 폭로와 이전 FPX 정글이던 모얀 선수의 폭로를 보면,
이 사건 이전에도 해당 매니저가 자꾸 스크림 내용에 관여하거나 참견해 본인 주도로 회의를 열었을 뿐더러
스크림 후 솔랭 시간엔 매니저와 음성 통화를 걸어놓고 솔랭을 돌려야 한다든지
계약서에 없는 내용으로 월급 삭감에 동의하라고 강요하고는 동의하지 않는다면 2군에 보내서 경기를 출전시키지 않겠다고 협박한다든지
스토브리그 기간이 끝나기 하루 전날에서야 계약 해지를 통보하고는
선수에게 듀오 대리 버스기사로 일하거나 레전드컵(LPL 은퇴 선수들이 참여하는 대회)에 참가하는 것도 나쁘지 않으니 팀 나가라며 내쫓았다는...
24년도에 나올 수 없는 괴담에 가까운 내용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두 사건 모두에서 언급된 게 "듀오 버스기사"인데, 최근 LPL 내에서도 이거로 말이 많습니다.
LPL 하위권 팀 연봉보다 듀오 버스기사 돌리는 게 돈을 훨씬 더 많이 번다는 얘기가 공공연히 돌고 있거든요. 닝 레얀 등이 방송에서 이미 말하기도 했고...



DPBJBjT.png


이 두 사건과는 별개로 전 IG 정글이던 러옌도 한 건 폭로하고 갔습니다.
19년도 IGY 시절 매니저가 경기 패배할 때마다 당시 원딜이던 환펑(쑤닝에서 20년도 롤드컵 간 그 선수 맞습니다. 지금은 RNG)에게 슬리퍼와 마우스를 던져대면서 욕을 해댔고
유일하게 팀에서 아무도 뭐라 못 하는(당시 러옌은 팀내 성골 에이스였습니다) 자신이 위로해주고 사비로 밥 사주면서
"저 사람이 원래 저렇다, 감정기복 이상하다"라면서 다른 욕 먹는 팀원들 멘탈 관리를 해줬다는... 괴담 이상의 일화를...

아무튼 오늘 경기 없는 날인데 보다 보면 심란해지는 이슈들만 계속 터지고 있네요.
LPL은 여러모로 운영진이 썩은 팀이 너무 많지 않나 싶어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4/06/09 14:39
수정 아이콘
선수들이 거르는 팀이라고 억까했지만 월즈위너 베테랑 플랑드레와 유망주 쉬어꺼자 보유한 대황징동 맞죠?
김삼관
24/06/09 14:41
수정 아이콘
쩝.. 이런 폭로를 통해서 점점 개선되는 과정이 되기를
1등급 저지방 우유
24/06/09 15:13
수정 아이콘
감독도 아니고 매니저(본문에선 단장급이라고 하는)가 인게임에 관여를 해??
24/06/09 16:48
수정 아이콘
어디서 많이 본 맛 아닌가요?
24/06/09 15:33
수정 아이콘
LPL은 S급선수들도 데뷔초창기때 체결한 장기계약때문에 연봉이 엄청 적었던 케이스가 많았던것 같아요.
Easyname
24/06/09 16:53
수정 아이콘
LPL은 공산당 규제도 그렇고
팀이 너무 많아요 12팀 정도여도 충분할 것 같은데
정글러
24/06/09 20:00
수정 아이콘
걍 한국이나 중국이나 다 개판이네 그냥 롤 망하자
기사조련가
24/06/10 02:10
수정 아이콘
한국으로 치면 조마쉬가 인게임 내용 피드백하고 제우스한테 소리치고 가슴밀친건가요? 상상만 해도 끔찍
오사십오
24/06/10 08:21
수정 아이콘
듀오버스기사가 시간당 저가격이면 주40시간만해도 몇억은나오네요
매번같은
24/06/10 13:44
수정 아이콘
나무위키로 각 팀 로스터 살펴보니 FPX는 그나마 서브 탑솔러라도 있는데 OMG는 아예 없었군요...;;
저도 며칠 전에 중국 대리기사들 수입이 프로 수입을 넘어서는 경우가 많다는걸 봤는데 도대체 프로 수입이 얼마나 적길래...그 때 글 보니 최상급 선수는 한판당 10만원 이상씩을 받는다라고 써 있었거든요.
하루에 수십판 할 수 있는거 아니니 대리만 돌려서 억대 연봉 벌기는 힘들듯 한데 그만큼 LPL 시장 유명선수와 그렇지 않은 선수 연봉 격차가 심하다는 얘기인지 최상급 현역 프로 대리기사는 10만원을 훨씬 넘는 금액을 받는건지 모르겠습니다.
동동맘절밴
24/06/11 00:13
수정 아이콘
일반적으로 유명한 선수는 1시간에 500위안(10만원)을 받고, 최상급의 경우 그 3배까지 받는 거로 압니다.
에이블이 반 개월만에 1500 벌고 OMG에서 탈주한 큐브가 하루만에 100을 벌었다고 하더라고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9873 [LOL] 24 서머 젠지가 도전하고 있는 LCK 기록들 [35] Leeka8351 24/07/15 8351 1
79872 [LOL] 클템 4주차 찍어! 젠지,한화,DK,T1 [49] 아드리아나9793 24/07/15 9793 1
79871 [LOL] LCK 서머 5,10,15,20분 팀 골드 TOP3 [24] Leeka8239 24/07/15 8239 2
79870 [모바일] 중국 게임 ‘명조’, 현지화 논란 등 총체적 난국에 인기 ‘하향세’ [74] 굿럭감사10128 24/07/14 10128 1
79869 [기타] [명가] T1 창단 20주년 다큐 [72] Janzisuka10112 24/07/13 10112 17
79868 [LOL] [오피셜] OK저축은행 브리온 '페이트' 유수혁 영입 [39] 리니어8972 24/07/13 8972 1
79867 [LOL] 역대최강의 LCK의 지배자 젠지, 단일라운드 무실세트 1경기 남아 [117] Leeka12693 24/07/13 12693 2
79866 [뉴스] IOC, 내년 사우디에서 세계최초 e스포츠 올림픽 개최 합의 [33] EnergyFlow10194 24/07/12 10194 2
79865 [LOL] 7/12 한화 vs T1 후기 [110] roqur11903 24/07/12 11903 3
79864 [LOL] 2025년 MSI가 7월에 개최된다는 얘기가 나왔습니다 [40] 파란짬뽕8911 24/07/12 8911 2
79863 [LOL] 도인비 선수가 소리소문 없이 LPL 플레잉 코치로 복귀했군요. [24] 매번같은11381 24/07/11 11381 0
79862 [LOL] 젠지 인터뷰 : 다시 돌아간다면 럼블 선픽을.. [24] Leeka10394 24/07/11 10394 1
79861 [PC] 퍼스트 디센던트 핫픽스 1.02 [8] 김티모4162 24/07/11 4162 0
79860 [LOL] 타도 젠지. 1라운드는 딮기만이 남은 희망? [42] Leeka7307 24/07/11 7307 1
79859 [PC] 진 여신전생 5 벤전스 하세요 두 번 하세요 [15] 롯데리아3517 24/07/11 3517 2
79858 [LOL] MSI가 내년에 EWC로 흡수된다? - 쏘린&몬테 팟캐스트 발 [102] Leeka8003 24/07/11 8003 1
79857 [PC] 엑스컴1 리밸런스 리뷰입니다! [12] 일월마가3824 24/07/11 3824 4
79856 [모바일] 이번 버전의 목적지는 오스트리아-빈입니다.(리버스 1.7버전, 별은 빛나건만) [16] 대장햄토리3667 24/07/11 3667 0
79855 [LOL] 보이지 않는 데프트의 전쟁. [20] 펠릭스7375 24/07/11 7375 12
79854 [LOL] 14.14 패치. 메타의 전환점이 찾아올 것 같습니다. [47] 말레우스10530 24/07/10 10530 2
79853 [기타] 용과 같이 6편이 스팀에서 국적변경 없이 구매가 되네요. [7] 매번같은4659 24/07/10 4659 1
79852 [LOL] [똥글] 개인적인 사우디컵 결승전 후기 [20] TAEYEON10362 24/07/09 10362 11
79851 [LOL] BLG wei 영입 [42] 한입9334 24/07/09 933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