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1/11/25 23:01:32
Name 마빠이
Subject [LOL] 롤 모바일도 선수나 관계자들의 하나의 선택지가 될 수 있을거 같습니다. (수정됨)
https://m.gamevu.co.kr/news/articleView.html?idxno=21364

"10월 중국 모바일 게임 시장 규모가 186억 3,800만 위안(약 3조 4,474억 원)을 기록했다고 시장 조사 업체 감마데이터가 발표했다. 10월 매출 1위는 ‘왕자영요’이고, 다운로드 수 1위는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였다.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는 10월에 중국에서 매출 11억 위안(약 2,036억 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롤 모바일이 중국 10월 다운로드 수 1위와 매출 4위로 2000억이 넘는 매출을 기록했다고 합니다. (그럼 왕자영요는 얼마나 번다는 건지? 덜덜)

다운로드 수를 보면 왕자영요의 파이를 롤 모바일이 좀 더 가져올수도 있어보입니다. 모바일 게임이 주력인 동남아나 남미쪽 매출까지 더하면 년 3조 매출도 가능해 보입니다. (pc롤과 합쳐서 5조가;;)

비록 한국에서는 모바일 롤 영향력이 작더라도 저 머니파워로 e스포츠는 계속 열릴것이고 pc롤에서 밀려났거나? 일자리가 없는 선수나 관계자들에게 충분히 제2 선택지로 고려해 볼만 하다고 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Liberalist
21/11/25 23:03
수정 아이콘
스코어 전역 직후에 킅 와맆 팀 감독으로 가는거 아니냐는 소문이 났던걸 생각해보면 본문의 말씀이 일리가 있습니다.
근데 와맆은 지금 한국에서 시작한다고 해도 중국과의 경쟁을 이겨내기는 꽤 빡세서... 중국에서 프로레벨로 결성된 팀이 수백 단위인데 반해 우리나라는 프로레벨에서 생긴 팀이 이제 겨우 티원, 샌박, 킅... 일단 이뿐인 것 같아서요.
21/11/25 23:25
수정 아이콘
호라이즌 컵에서 코리안 어나더레벨 RY가 3위로 선전했으니 아직 두고봐야죠.
뿌리깊은 유스단계에서의 모바일 천시가 걸림돌입니다. 스1-롤-오버워치까지 20년이 지났는데도
아직도 인식이 프로하게 PC방 천원만에서 못벗어났으니 원..
Meridian
21/11/25 23:13
수정 아이콘
와맆 재밌어요 크크 컴터롤을 접은지 거의 4년이 넘어가는데, 와맆은 일단 쉽고, 모바일이다 보니 타자치기가 불편해서 채팅이 거의 없습니다 크크 그래서 좋아요
카트만두에서만두
21/11/25 23:15
수정 아이콘
모바일이랑 PC게임은 완전히 다르지 않나요? PC롤을 아무리 잘해도 모바일은 조작법부터가 달라서 어렵지 않을까 싶습니다
21/11/25 23:23
수정 아이콘
RY의 탑 라텔이 PC와 모바일 둘다 챌린저죠. 오죽하면 KT 탑 없을때는 라텔 승격시키면 될거라고...
마빠이
21/11/25 23:27
수정 아이콘
코칭 스텝쪽은 야예 다른 게임 출신들이 와서 하는 경우도 있어서 비교적 이직? 하기가 쉬울거 같아요~
승률대폭상승!
21/11/25 23:44
수정 아이콘
잘은 모르는데 와맆같은 폰aos가 에이징커브가 더 빠르게 온다고 하더군요
이정재
21/11/26 00:18
수정 아이콘
와맆하고 왕자영요가 다르지 않나요?
21/11/26 00:28
수정 아이콘
다른 게임이죠 하지만 같은 텐센트고... 모바일 게임도 짬이 받쳐주는 실력이라는 게 있을테니까요 흐흐
이정재
21/11/26 00:34
수정 아이콘
그렇긴한데 같아야 중국진출같은게 수월할거같아서... 모바일하고 PC 한중관계 역전버전이라 중국진출 못하려나요
21/11/26 00:38
수정 아이콘
어차피 지금 중국에서는 왕자영요 때문에 텐센트가 제대로 찍혀서 중국은 건너뛰고 나중에 봐야할 것 같아요.
유머글에서였나 농담처럼 올리셨지만 텐센트 자체가 업데이트 불가로 찍혀있어서.
그리고 왕자영요 시작했을 때에는 애초에 모바일로 롤을 안 만들고 있었으니까요.
전세계급 프로대회를 라이엇이 만들고자 하면 충분히 역흡수도 하고...
저희의 걱정과는 달리 중국이 당분간 인적으로나 자본적으로나 최강일 것 같습니다.
21/11/26 00:26
수정 아이콘
왕자영요쪽이 최근 중국정부 게임규제 철퇴를 제대로 맞아서 분위기가 흉흉하다던데..
크레토스
21/11/26 01:21
수정 아이콘
중국은 모바일게임 E스포츠 규모가 PC게임 E스포츠규모보다 훨씬 크긴 하더라고요.
1등급 저지방 우유
21/11/26 09:15
수정 아이콘
이런거보면 텐샌트주식 사고싶다 하는 생각이 드네요 흐흐
slo starer
21/11/26 09:42
수정 아이콘
동남아는 모바일레전드라는 롤 카피겜이 국민겜인데 여기에 막혀 와맆이 별로 흥행하지 못했습니다. 라이엇이 와맆에 정말 많은 공을 들이고 있지만 모바일 시장에는 너무 늦게 진출한거 같아요.
21/11/26 12:31
수정 아이콘
솔직히 중국내 게임 규제 점점더 심해진다는 소문밖에 없어서 중국시장을 겨냥한 e스포츠는 위험부담이 너무 큰거 같아요. 발로란트나 롤은 서양권도 흥해서 다행이지...
21/11/27 16:0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원래 모바일 롤은 중국판 뺴곤 이미 글로벌 런칭했었는데 모바일버전은 1년동안 1000억도 못 번 그저 그런 수준의 인기이고 최근 중섭런칭해서 왕자영요처럼 중국빨로 돈 버는겁니다. 모바일시장에서 MOBA장르는 사실상 중국빼곤 유의미한 메이저장르가 아니에요
그리고 그 동남아랑 남미도 모바일에서 그나마 인기있는건 모바일레전드인데 그 동네는 워낙 구매력이 처참해서 돈이 되는 지역도 아니구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게임뉴스게시판 게임게시판 임시 통합 안내 [20] 박진호 21/05/03 38254 20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75013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347942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486500 11
73174 [기타] 2021년 e스포츠 산업 지식에 도움이 되는 콘텐츠 소개 [3] Periodista1013 21/11/30 1013 3
73173 [LOL] 젠지의 비디디 트레이드는 너무한 짓인가? [122] carpedieem6524 21/11/30 6524 9
73172 [기타] 생각보다 금방 출시될것으로 보이는 던파 듀얼 [18] 꿈꾸는드래곤2809 21/11/30 2809 1
73171 [LOL] LPL 올스타 투표 종료 + 올해의 인기상은? [15] Leeka2598 21/11/30 2598 0
73170 [LOL] 조마쉬가 말한 T1 스토브리그 이야기 정리 [178] Leeka10207 21/11/30 10207 0
73169 [LOL] 순위합 방식을 통한 내년 스프링 예측(지극히 주관적) [20] gardhi3005 21/11/30 3005 11
73168 [모바일] [디버스오더] 가 12월 1일에 오픈합니다. [12] 캬옹쉬바나1564 21/11/30 1564 0
73167 [뉴스] 엑박 패스 for PC 3개월 1000원 [15] CV2577 21/11/30 2577 1
73166 [LOL] T1 로스터 [223] 카루오스11704 21/11/30 11704 0
73165 [LOL] LCK 아카데미 시리즈(3부리그)소속 <쉐도우 배틀리카>선수 2명 1부리그 진출 [2] 아롱이다롱이1890 21/11/29 1890 0
73164 [모바일] [카운터 사이드] 11/30(화) 업데이트 점검 및 패치노트 안내 [4] 캬옹쉬바나391 21/11/29 391 0
73163 [모바일] [블루 아카이브] [2차 몰?루콘] 카카오톡 이모티콘 받아가세요! [3] 캬옹쉬바나827 21/11/29 827 2
73162 [LOL] [T1] 트위터 세개면 팬들을 열받게 할 수 있는 사나이 [95] A17455 21/11/29 7455 6
73161 [콘솔] [포켓몬]에딧 사면 게임을 주는 게임이 있다?! [10] 이브이2233 21/11/29 2233 0
73160 [LOL] [오피셜] 담원기아 체이시, 무루 계약종료 [118] EpicSide7414 21/11/29 7414 0
73159 [모바일] [블루 아카이브] 11/29(월) 업데이트 상세 안내 [20] 캬옹쉬바나1723 21/11/29 1723 0
73158 [LOL] 많은 것이 달라진 롤 더 넥스트 2021 [19] 비오는풍경6236 21/11/29 6236 0
73157 [LOL] [Chovy] 젠지 입단 기념 이벤트 - 퍼옴 [37] A16121 21/11/28 6121 6
73156 [뉴스] 국민의힘, 확률형 아이템 '자율규제 법제화' 추진한다 [66] 캬옹쉬바나7462 21/11/28 7462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