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1/09/15 18:08:29
Name 하얀마녀
Link #1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6274856&code=61162011&cp=nv
Subject [뉴스] [인터뷰] '페이커'인터뷰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6274856&code=61162011&cp=nv

정말 기사 제목이 ['페이커'인터뷰]...

LCK가 가장 경쟁력있는 리그라고 생각하고 LCK 미드라이너들이 세계최고라고 생각한다는 부분이 인상적이네요....

“기록이 발전을 도와주지는 않는다.
나는 스스로 정해둔 목표치를 달성했을 때 내가 발전했음을 깨닫고, 성취감을 느낀다.
기록이 중요하다고 생각했던 시절도 있었다. 하지만 지금은 목표 달성이 더 중요하다.
프로게이머 이전에 사람으로 살아가는 데 있어서도 그렇다."

이런 답변 보면 멘탈이 거의 신선의 경지에 다다른게 아닌가 싶은.......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아이폰텐
21/09/15 18:13
수정 아이콘
“스스로 정해둔 목표치를 달성했을 때 내가 발전했음을 깨닫고, 성취감을 느낀다"

이 말은 페이커가 거의 입버릇처럼 하는 말이죠. 저한테 제일 처음 페이커라는 선수가 각인된게 저 인터뷰를 한 시점이었습니다.
아마 대충 워딩이 이랬던거 같은데 "외부의 결과는 혼자만의 힘만으로는 달성할 수 없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스스로의 노력에 가장 많은 가치를 둔다"는 식의 워딩이었죠. 역시나 그 생각과 실천은 몇년이 지나도 여전하다는 생각이 드는 인터뷰였습니다.

저 페이커의 말이 제가 일이 잘 안풀리거나 뭔가 운이 좀 많이 안따른다 싶을때마다 좀 상기하게 되더라구요.
선수이전에 그냥 인간으로서 멋있는 사람이에요 페이커는
21/09/15 18:13
수정 아이콘
(수정됨) 페이커 보면 어릴때 짐승같은 피지컬로 굵고 짧게 가는 이미지였는데 어어하다 10년지나고 요즘 하는거 보면 자기관리에 있어서 경지에 이른거 같더군요.
프로게임씬에서 이정도 폼유지하면서 롱런하는 부분은 다른 선수들도 참고할만 하다 봅니다.
21/09/15 18:14
수정 아이콘
이제 뭐 도사급이죠.... 이판에서 몇손가락 안에 들도록 10년가까이 해먹고 있으니..
이웃집개발자
21/09/15 18:20
수정 아이콘
그저 고맙다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8:21
수정 아이콘
기자님 4대미드 인터뷰 쭉 도시나보군요 크크
21/09/15 18:21
수정 아이콘
페이커는 다른 전설적인 스포츠 선수와도 어깨를 견줘볼만한 자세를 항상 유지하는게 정말 대단한것 같습니다.

경쟁자들이 만만치 않겠지만 꼭 그 노력에 부응하는 결과가 있으면 좋겠네요.
공항아저씨
21/09/15 18:24
수정 아이콘
저도 페이커가 본인에게 10점을 주길 기대해봅니다. 롤드컵 우승을 해도 만족스럽지않으면 자기 자신에게 9점을 줄 선수이기에 10점의 페이커를 아이슬란드에서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그러면 많은 팬들이 기대하는 멋진 경기력을 보여주는거겠죠.
어바웃타임
21/09/15 18:35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윤민섭 기자 인터뷰도 누가 해줬음 좋겠어요

항상 고퀄의 기사 감사합니다
대관람차
21/09/15 18:41
수정 아이콘
올드게이머들이 기량유지가 어려운 이유가 꾸준한 동기부여의 어려움, 주위의 시선, 환경적인 요소 등등 여러가지가 있을텐데
페이커는 외부환경에 휘둘리지 않고 꾸준히 스스로를 돌아보는 식으로 멘탈관리를 하는 것 같아서 인상적이에요
멘탈관리에 정답은 없겠지만 고트로써 하나의 길을 제시해주는 것 같습니다.
21/09/15 19:55
수정 아이콘
저는 올드게이머들 기량 하락에
게임에만 집중하지 못 함이 제일 큰 부분을 차지한다고 생각하는데
페이커는 그걸 해내고 있죠
중세시절 수도사 보는 느낌입니다.
모아찐
21/09/15 20:08
수정 아이콘
스스로 10점을 주는 페이커가 나온다면..이거 못막습니다.
롤드컵에서 나올거라 믿습니다.
EventheShadow
21/09/15 20:22
수정 아이콘
인간적으로 정말 존경하는 페이커 선수. 응원합니다.
21/09/15 20:25
수정 아이콘
도인의 인터뷰를 보는거같네요. 페이커가 롤드컵에서 후회없이 돌아왔으면 좋겠습니다.
트리거
21/09/15 21:06
수정 아이콘
나이, 실력을 떠나서 인간적으로 존경할 만한 사람이죠.
양파폭탄
21/09/15 21:41
수정 아이콘
이겼을때 인터뷰에서도 오늘 플레이 맘에 안든다 하던 선수죠
나무위키
21/09/15 21:44
수정 아이콘
티원과 페이커는 좋아하지 않지만 인간 이상혁은 참 대단한 사람인 것 같습니다. 배우고 싶은 부분이 많아요
55만루홈런
21/09/16 01:28
수정 아이콘
집중력이 정말 중요하죠 19롤드컵 4강전도 그렇고 이번 서머 결승 4세트도 그렇고 집중력을 잃고 쓰로잉하는 모습이 나오면 걍 티원은 질수밖에 없어요
신인도 많은지라 페이커가 흔들리면 큰일이죠 거기다 포지션도 미드라서...

서머때 딱 7점정도 폼이긴 했는데 롤드컵땐 다 불태워서 10점 됐으면 좋겠네요 크크
kartagra
21/09/16 07:24
수정 아이콘
페이커는 롤 실력을 떠나 그냥 멘탈 자체가 초인급이죠. 롤판이 길어질수록 꾸준함을 유지하고 끊임없는 동기부여를 하는 것이 얼마나 힘든지만 계속 증명되고 있는데 페이커는 지금도 끊임없는 향상심을 유지중이니. 선수를 떠나 인간으로서 리스펙 할 수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거짓말쟁이
21/09/16 11:36
수정 아이콘
우승 세 번하고도 번아웃이 관찰 안되는 선수...승부욕이 넘치는데 남탓 안하는 선수...
21/09/16 20:30
수정 아이콘
롤하면서 수도사 전직테크트리가 최종 테크트리인듯 수도사 안되면 멘탈 빠개져서 못버티는거같네요ㅠㅠ
21/09/17 00:41
수정 아이콘
[기록이 발전을 도와주지는 않는다] 마인드 정말 멋지네요…경이로울 따름입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게임뉴스게시판 게임게시판 임시 통합 안내 [20] 박진호 21/05/03 29260 20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59877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331320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466565 10
72387 [LOL] T1 선수단 전원 COVID-19 음성 판정. [23] 공항아저씨2706 21/09/18 2706 3
72385 [콘솔] [스포] 테일즈 오브 어라이즈 감상 [13] 킨키1578 21/09/18 1578 2
72384 [LOL] 오피셜입니다. 씨맥이 나가네요 [331] Fin.11261 21/09/18 11261 2
72383 [LOL] '자리 비움' 패널티가 강화될 예정입니다. [35] MiracleKid3585 21/09/18 3585 0
72382 [PC] 델타룬 챕터 2가 공개되었습니다. 미원1003 21/09/18 1003 0
72381 [뉴스] 다이렉트 게임즈 추석 프로모션 [19] 라라 안티포바2975 21/09/18 2975 0
72380 [콘솔] 로스트 저지먼트 메타 평점과 PC [38] 아케이드2357 21/09/17 2357 1
72379 [기타] 택티컬FPS도 이제 한국인이 지배한다? [24] slo starer3662 21/09/17 3662 3
72378 [콘솔] 야숨, 풍화설월 그리고 추억 [35] 담담2244 21/09/17 2244 6
72377 [뉴스] ‘칸나’ 김창동 “롤드컵서 당당히 인정받겠다” [22] Leeka5153 21/09/17 5153 1
72376 [LOL] 리그 온 락 선정 TOP 20 플레이어 [66] Leeka3637 21/09/17 3637 1
72375 [LOL] T1 선수단 전원 코로나 검사 및 자택 자가격리 중 [27] Leeka5958 21/09/17 5958 0
72374 [기타] [시청인증 이벤트] 이스포츠 산업발전포럼, 9월 17일 14시~16시 [11] NearH611 21/09/17 611 2
72373 [PC] 개인적으로 최근 재미있게 하고 있는 명작 게임(RPG)을 소개합니다. [29] sunokay2599 21/09/17 2599 5
72372 [콘솔] 신작 jrpg 테일즈 오브 어라이즈 클리어 소감 [68] 냉면냉면3941 21/09/17 3941 1
72371 [콘솔] [DF] 신형PS5 발열 및 성능 벤치마크 결과 [13] 아케이드2170 21/09/17 2170 0
72370 [LOL] 유럽 G2 e스포츠, 또 탬퍼링 논란 [24] 아롱이다롱이5214 21/09/16 5214 2
72369 [모바일] 구슬을 쏘고 튕겨서 승리하라! 월드 플리퍼 소개(리세 50연 3분) [38] 라쇼3397 21/09/16 3397 2
72368 [기타] [인왕] 20시간 플레이 후기 [35] 아보카도피자2852 21/09/16 2852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