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20/09/28 11:51:43
Name 민트밍크
Link #1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42&aid=0000123768
Subject [LOL] 페이커 선수의 인터뷰로 보는 정신적 성숙함
링크 참조: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42&aid=0000123768


스포츠의 세계에선 경기 내용이 가장 중요하겠지만, 한 인간으로서의 관점으로 선수를 바라보게 되는 것도 피할 수 없는 것 같습니다


좋은 일이든 나쁜 일이든 사건 사고가 있을 때 우리들은 잠시 잊곤 하지만 이스포츠 선수들은 고작 10대 후반에서 20대 초중반, 즉 초기 성인기에 해당하는 나이대인데, 그 때의 나 자신이나 주변 친구들을 돌아보면 얼마나 어이없는 실수를 많이 하고 미성숙했는지 나중에서야 깨닫곤 하게 됩니다


그런 나이에도 여러 풍파를 겪었기 때문일까요? 페이커 선수의 성숙한 마인드셋은 볼 때마다 참 대단하게 느껴집니다


이번 인터뷰에서 특히 그런 점이 잘 드러난 것 같은데요, 서머 시즌 팀이나 본인 폼에 대한 언급도 충분한 이야깃거리가 되겠지만


그보다는 젊은 나이에 우리가 상상도 하지 못할 경험을 겪은 한 인간이 성공을, 그리고 실패를 어떻게 대하는지, 인생의 굴곡을 어떻게 받아들이는지 집중해서 보시는 것도 좋은 것 같습니다.


그러면서 나는 힘든 순간에 어떻게 대응하고 있는가? 나 자신을 얼만큼 믿고 있는가? 돌아보게 되는 것 같네요.


혼란스러운 정세에 전반적으로 모두들 마음의 여유가 없어지고 넷상에서는 증오가 난무하는 이 시점에 스스로의 정신건강을 잘 챙겨야될 것 같은데 그러한 관점에서도 귀한 글이라고 생각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회색추리닝
20/09/28 11:53
수정 아이콘
이거 저도 방금 네이버에서 봤는데
무슨 거의 도인같은 인터뷰에 놀랐습니다 크크크
대단합니다 나이가 뭐 무조건 기준점이 되는건 아니지만
저 나이에 저런 생각을 하고 생활을 하고있다는게.
롯데올해는다르다
20/09/28 11:56
수정 아이콘
은퇴하고 나면 종교에 귀의하는거 아닌가 싶은.. 시장바닥에서 도를 닦고 있네요.
전립선
20/09/28 11:56
수정 아이콘
무슨 생불 같은 인터뷰네요;;
20/09/28 11:58
수정 아이콘
인생 2회차..
은때까치
20/09/28 12:00
수정 아이콘
뭐지? 부처인가???
Gorgeous
20/09/28 12:02
수정 아이콘
인터뷰 내용이;; 저보다 어린 친구가 벌써 저런 생각을 갖는다는게 참 대단하네요. 프로의식은 진짜 리스펙합니다. 다음 시즌 기대되네요.
거짓말쟁이
20/09/28 12:02
수정 아이콘
사람이라는 게 젊을 때는 화려하고 북적한 걸 좋아하지만, 나이가 들면 들수록 좀 더 소수의 사람과 교류하면서 자신만의 울타리를 만드는 것을 좋아하지 않나. 다 그런 건 아니지만... 뭐, 대충 그런 것 같기도 하다. 사실 그걸 떠나서 그냥 팬에 대한 깊은 의미를 찾았다고 생각한다

팬들은 정말 행복하겠군요. 저처럼 두루두루 좋아하는 이스포츠팬 말고 막 팬클럽 활동 하시고 이런 분들은 행복사 할만한 인터뷰인데..
Nasty breaking B
20/09/28 12:04
수정 아이콘
전부터 그런 경향이 느껴지긴 했는데 이번 인터뷰에선 진짜 도인 같네요;
20/09/28 12:04
수정 아이콘
어우 멋있습니다.
20/09/28 12:06
수정 아이콘
인생 2회차..(true)
20/09/28 12:06
수정 아이콘
롤판 최고의 슈퍼스타가 페이커여서 정말 다행이에요. 여러모로 참 대단한 선숩니다.
동네꼬마
20/09/28 12:11
수정 아이콘
진짜 2회차 느낌이에요

승승장구 하면서 3회 우승할때까지를 1회차로..
그 이후 부진하며 준우승 탈락 4강 탈락을 2회차
시무룩
20/09/28 12:12
수정 아이콘
철학가나 종교인 인터뷰라고 해도 믿겠네요 크크
기사왕
20/09/28 12:13
수정 아이콘
농담이 아니라 요즘 유행하는 프로게이머 회귀물 주인공이라 해도 믿을 만한 수준인데;;;
고라파덕
20/09/28 12:14
수정 아이콘
인생 2회차 덜덜
20/09/28 12:15
수정 아이콘
이 인터뷰 영상으로도 올라왔던데 영상으로 보는걸 추천합니다.
실제 말로 하는걸 보면 더 와닿으면서도 대단하다고 느꼈습니다.
https://youtu.be/IYVbGpDio4I
묵리이장
20/09/28 12:15
수정 아이콘
저는 저런 마인드가 30넘어사 생겼는데
20대 중반에 대단합니다.
곽철용
20/09/28 12:16
수정 아이콘
지금 생각해보면 패배가 있어야 승리가 있는 거더라. 매번 이기기만 할 순 없다. 이런 패배 과정에서 빨리 딛고 일어나 다음에 더 발전할 부분을 찾는 것이 많이 중요하다고 느끼고 있다. 예전엔 단순히 승패에만 연연했다면 지금은 승패 과정에 더 발전할 수 있는 여력이 있나 없나 살펴보는 것이 습관이 됐다.

어떤 성공한 사람이라도 실패를 한 적이 없는 사람은 없기 때문에, 패배도 삶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높다고 생각한다. 일희일비하지 않는 게 중요하다.
이치로의 스윙이야기가 생각나네요
네오크로우
20/09/28 12:18
수정 아이콘
페이커는 볼 때마다 얼굴은 괜찮은데 몸이 너무 마른 거 같은 느낌...ㅠ.ㅠ 아직 건강 이슈는 나온 적이 없어서 큰 이상은 없어 보이는데
괜히 짠하고 그러네요.
차은우
20/09/28 12:19
수정 아이콘
상암에서 경기할때 막차시간이 지나가서 사람은 평소보다 없었는데 팬미팅은 진행했던 적이 있어서 비교적 여유롭게 했던적이 있었습니다.그때 페이커 선수한테 언제 가장 행복하냐고 질문했는데 몇초 생각하더니 웃으면서 지금?이렇게 대답해주더라고요.

제가 팬미팅가서 다른 선수들한테도 자주하는 질문이기도 하고 그럼 뭐 장난삼아 휴가라던가 우승할때, 승리했을때 이런 대답이 대부분이고 생각할 수 있는 범주내였습니다. 별거아닌 질문과 대답이였는데 그때의 느지막한 분위기랑 웃으면서 지금이라 대답해주는 페이커 선수 덕분에 그날의 기억은 지금도 기분좋게 남아있습니다. 그날의 승리와 기억에 저도 함께 하는 기분이였는데 이게 페이커 선수가 생각하는 팬이 아닐까요

저는 티원 팬이 아닙니다만, 페이커가 월드드는 모습을 보면 진심으로 축하할거같습니다.이선수가 감내하고 있는 무게감이라는게 뭔지 이번시즌에 다시한번 깨달아서 그런지 고맙기도 하고 대단한 선수라고 생각합니다.
밀크카밀
20/09/28 12:19
수정 아이콘
영상으로 이 인터뷰를 봤는데 최근 몇 년간 나온 페이커 인터뷰 중 최고인 것 같습니다.
18년 이후 가장 단단해진 모습을 본 것 같아 대견하고 존경스럽고, 이 인터뷰로 올해 어긋낫던 팬심들이 많이 복구될 것 같네요.
은퇴하는 그 날까지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그때까지 열심히 조력자, 보조바퀴로 남을께요!!
FRONTIER SETTER
20/09/28 12:22
수정 아이콘
작년까지 몇 년이나 계속 페이커의 그림자에 가려진 선수와 팀의 팬이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간의 절대자가 이 선수였음에 일말의 위안을 느낍니다. 응원 팀이 패했던 모든 순간에 반드시 이기기를 바랐지만, 결국 패한 이상에는 존중할 수 있는 적에게 패한 게 차라리 나으니까요.

앞으로도 오래 봤으면 좋겠네요.
20/09/28 12:26
수정 아이콘
대단합니다....ㅠ
유사장
20/09/28 12:32
수정 아이콘
예전이나 지금이나 앞으로나 페이커라는 선수의 팬입니다. 페이커 실력때문에 팬이 되었다가 지금은 인성때문에 팬이어서 어딜가든 실력이 변하든 쭉 응원합니다.
20/09/28 12:36
수정 아이콘
페이커가 데뷔 시즌에 이미 앰비션을 뛰어넘었다는 사실을 인정하고 싶지 않았었지만,
페이커를 데뷔 때부터 보면서 인정할 수 밖에 없는 선수라는 것을 지금은 알고 있습니다.
가장 뛰어난 실력에, 이를 받쳐주는 마인드까지 무장했으니 최고의 선수일 수 밖에 없어요 정말.
이번 롤드컵에서 페이커와 T1을 볼 수 없는 것은 아쉽지만 내년에는 꼭 진출했으면 좋겠습니다.
젠지와 한 자리를 놓고 경쟁하는 것이 아니라 같이 갈 수 있도록 스프링과 서머 쭉쭉 달려봅시다~~
러블세가족
20/09/28 12:40
수정 아이콘
전 전혀 걱정하지 않고 있습니다. 이 선수의 마인드는 진짜니까요. 끝났다는 소리 수도 없이 들었지만 다시 일어날거라 믿습니다.
20/09/28 12:41
수정 아이콘
참 좋은 선수입니다
Lord Be Goja
20/09/28 12:42
수정 아이콘
프로게이머들이 사회생활이 부족하다는 인식이 흔히 붙는데,
게임단이라는거 자체가 일종의 사회생활이죠.
팀원들과 코치진,경영진과의 의사소통은 물론,팬들과도 의견교류를 해야하는 곳이라
(김대호,김정수,김목경감독님들건등에서도 보이는거럼 게임에만 매진한다고 되는게 아니라 내부분위기나 사내정치나 평판도 치열하고 중요한곳이고..)
영업직이 아닌 일반회사원들이나 군인보다 타인을 겪는게 적다고 볼수 없을겁니다.

그중에서도 가장 격동의 팀중 하나인 T1의 마스코트인 페이커선수가 저렇게 단련되고 오래갈수 있던건 본바탕이 튼실하기 때문인거같습니다.
20/09/28 12:58
수정 아이콘
드디어 스스로 인정했네요. 인생 2회차 페이커 화이팅!!!
치토스
20/09/28 13:00
수정 아이콘
괜히 전설적인 선수가 아니죠. 최연성 감독도 게이머 로서 갖춰야 할 최고의 마인드를 설명 하면서 그런 게이머는 임요환,페이커 밖에
본적 없다고 하니.
Betelgeuse
20/09/28 13:01
수정 아이콘
페이커 선수 항상 응원하고 있습니다.
크림샴푸
20/09/28 13:01
수정 아이콘
페 억 까들아 이 부분좀 논리정연하게 반박해줘... 아.. 애초에 논리가 없지...

- 마지막 질문이다. '페이커'를 뛰어넘는 신인은 나올 수 있나?

지금까지의 인간의 역사를 봐도 절대 불멸한 건 없기 때문에 언젠간 나올 거라고 생각한다. 실제로 나의 커리어를 뛰어넘는 신인이 등장하더라도 초연할 거 같다. 그건 순리이기 때문이다. 그렇지만 내가 프로 생활하는 동안엔 나오기 힘들지 않을까. 나는 아직도 내가 최고라고 생각하기에 별로 그런 것에 대해선 걱정되지 않는다. 스스로의 발전에만 집중할 뿐이다.
20/09/28 13:12
수정 아이콘
아 인터뷰 너무 좋네요

역시 독서왕 이상혁
하마아저씨
20/09/28 13:15
수정 아이콘
멋있네요 진짜
20/09/28 13:18
수정 아이콘
나이는 어리지만 센빠이에요!
응원합니다!
코슬라
20/09/28 13:19
수정 아이콘
그냥 인간으로써 너무 멋있는 사람..
사진은 뭔가요 너무 잘생겼는데..?
윤형주
20/09/28 13:22
수정 아이콘
세계란 자신이 품은 마음의 그릇의 크기와 같습니다.
그래서 사람들은 세상을 편협하게 보거나 불합리하게 볼수밖에 없는건데..
그러한 이치들을 제3자의 눈으로 볼수있다는건 대단한거죠.
저그우승!!
20/09/28 13:25
수정 아이콘
참 훌륭한 선수입니다. 다른 선수들도 팬에 대한 페이커의 태도를 꼭 눈여겨 봤으면 좋겠습니다.

[처음엔 팬이 많으면 많을수록 성공한 거라 생각했었다. 그저 단순히 팬들이 있으니까 더 좋고 재밌다는 느낌이었다면, 지금은 팬들이 있기 때문에 내가 힘을 낼 수 있다. 내 인생의 조력자 같다.]
코슬라
20/09/28 13:25
수정 아이콘
어린나이에 팬이라는게 등에 짊어진 책임감, 짐으로 느껴지는 순간도 있을것 같은데
보조바퀴라니.. 프로 선수에게 들어본 팬에 대한 생각중 가장 인상깊지 않나 싶네요.
봐주고 응원해주는 팬들을 위해서,를 넘어서서 이제 같이 굴러가는거군요 하나로.
20/09/28 13:26
수정 아이콘
항상 응원합니다.
20/09/28 13:31
수정 아이콘
팬이지만 참 신기한 선수에요. 날 때부터 프로의식 20달고 태어난 듯;
20/09/28 13:32
수정 아이콘
장재호라고 외계인 한명도 포함해도됩니다...
20/09/28 13:32
수정 아이콘
페이커 선수 스스로가 원하고 관리하면 (일단 최소 공익이기 때문에) 꽤 오랜 시간 선수 생활 이어갈 수 있을 듯한데, 꼭 롤드컵 우승 1회 이상 다시 하면 좋겠어요. 응원합니다.
다시마두장
20/09/28 13:40
수정 아이콘
페이커 선수... 진짜 오래 보고 싶습니다. 알면 알수록 진국인 선수에요.
20/09/28 13:41
수정 아이콘
선후가 바뀐 것 아닐까요? 대단한 선수이기에 최고의 슈퍼스타가 된 것....!
20/09/28 13:47
수정 아이콘
내년 화이팅
한국에서 롤드컵 드는거 보고싶네요
이웃집개발자
20/09/28 13:50
수정 아이콘
멋진 사람
Good Day
20/09/28 13:55
수정 아이콘
지면 인터뷰는 찾아보지 않는 편이라 응원하는 팀, 선수여도 놓치기 쉽상인데, 덕분에 좋은 인터뷰 잘 보고 갑니다.

응원하는 선수들이 프로로서, 인간으로서 성숙한, 좋은 사람들이어서 제가 다 기분이 좋네요.
올해의 문제는 잘 봉합해서 내년 이맘때는 다른 장소에서 하는 인터뷰를 봤으면 좋겠습니다.
올 한 해도 수고했습니다.
20/09/28 14:11
수정 아이콘
멋지다 상혁아 ㅠㅠ
20/09/28 14:14
수정 아이콘
지구인이 아니라 제외한거 아닐까요
20/09/28 14:17
수정 아이콘
일단 외계인이라도 게이머기는 하니까요?
조말론
20/09/28 14:19
수정 아이콘
역시 롤림사
20/09/28 14:22
수정 아이콘
페이커 파이팅!!
어강됴리
20/09/28 14:30
수정 아이콘
다른 스포츠에서 보통 어린나이에 정상을 맛보고 성장의 모멘텀에 없어서 술 약 파티에 쩔어사는 선수들이 한들이 아닌데
진짜 초연하네요.. 신기할정도로
하얀소파
20/09/28 14:32
수정 아이콘
(수정됨) 페이커 선수, 응원합니다.
toujours..
20/09/28 14:59
수정 아이콘
페이커 선수는 정말 프로의 모범이죠. 정말 이런 마인드의 게이머가 탑스타여서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 때가 많습니다.
내년에도 더 좋은 모습 보여줬으면 좋겠습니다.
후유야
20/09/28 15:09
수정 아이콘
독서를 통해 깨달음을 얻었다는 걸 보면서 자연스럽게 챈호형이 연상이 되네요 크크
라이벌팀의 선수라 좋아할 순 없었지만 이스포츠판에서 큰 굴국을 겪으면서도 지금껏 한결같은 모습을 보면 저보다 어리지만 존경스럽습니다.
HeffyEnd
20/09/28 15:15
수정 아이콘
상혁아~~ 내년엔 꼭 롤드컵 가자!!
20/09/28 15:30
수정 아이콘
원래도 비범했지만 인터뷰에서 보이는 경지는 인게임에서 이룬 성취를 뛰어넘는 뭔가가 보이네요. 어떤 길이든 계속 멋진 모습 보여주길 바라고 응원합니다.
괴물군
20/09/28 15:32
수정 아이콘
인터뷰 내용을 보니 참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러프윈드
20/09/28 15:40
수정 아이콘
상혁아 사랑한다
넌 언제나 최고야
테크닉션풍
20/09/28 16:19
수정 아이콘
롤드컵 한번만이라도 더 드는 모습 보고싶네요
20/09/28 16:22
수정 아이콘
정말 멋진선수.. 롤드컵 한번만 더 먹자
브레드
20/09/28 16:57
수정 아이콘
이게 참 신기합니다. 17시즌 뱅이 죽어라고 까이긴 했고 저도 당시에는 속터지는 줄 알았지만 사실 우승을 그렇게 많이 했으면 목표 의식을 잃는 게 정상이죠. 한번 우승하고도 퍼지는 선수 있는데 저정도 버틴 것만으로도 뱅은 대단한 선수고요.

그런데 뱅과 전성기를 함께했고, 커리어는 더 많이 쌓은 페이커는 폼이 무너진 적은 있을지언정, 퍼지거나 향상심을 잃은 적이 없는 것 같아요. 가끔은 저랑 같은 사람인가 싶습니댜.
Sinister
20/09/28 17:14
수정 아이콘
어제 전 skt 선수들이랑 간 mt에서 장보기 내기 이기려고 비의 깡을 췄다는데, 한 분야의 탑은 그 정도의 승부욕과 쪼잔함은 필요한 거 같아요.
20/09/28 17:51
수정 아이콘
임요환에서 이상혁으로 이어지는 아이콘이 진짜 좋네요.
훌게이
20/09/28 17:52
수정 아이콘
대단하고 동시에 이런 사람에게도 비난과 악플을 다는 사람같지도 않은 것들이 있다는 것이 참 씁쓸합니다.
얼마나 꼬이고 왜곡된 인생들이길래 그리 천하게 사는지.
카서스
20/09/28 18:33
수정 아이콘
롤 프로게이머라면 페이커를 존중 혹은 존경하지 않는 사람은 없다고 누가 말했던거 같은데... 진짜 대단하네요
20/09/28 18:42
수정 아이콘
이렇게 멋진 선수가 롤판의 아이콘이라는 것도 복인것 같습니다 멋진 인터뷰네요
유자농원
20/09/28 19:13
수정 아이콘
인터뷰보면서 다시한번 존경심을 끌어내네요.
그런데 엥간한 롤드컵 후기보다 반응좋네요...
coolasice
20/09/28 19:29
수정 아이콘
프로게이머가 책이랑 거리가 먼 직업일텐데
독서량이 많은게 확 느껴지네요
다른 선수들도 꼭 독서는 많이 해보면 좋겠습니다
비상하는로그
20/09/28 20:35
수정 아이콘
화아팅..
인간적으로 너무 존경합니다
cienbuss
20/09/28 20:58
수정 아이콘
회귀한 SSS급 미드라이너
봄바람은살랑살랑
20/09/28 20:59
수정 아이콘
리스펙합니다. 은퇴 하기 전에 꼭 월즈 다시 드는 모습 보고 싶고요
Meridian
20/09/28 21:31
수정 아이콘
동감합니다. 페이커가 벽으로 느껴졌었던 타팀 팬이지만, 그 적이 이렇게 존경할만한 선수라는거에 다행입니다 크크크
다리기
20/09/28 22:09
수정 아이콘
그와중에 기사에 화나요 100개 넘는 거 어우..

김연아, 이영호, 그리고 페이커네요. 현역시절 인터뷰 보고 존경심 느끼는 거 크크
Arcturus
20/09/28 22:24
수정 아이콘
제가 좋아하던 선수들을 매번 좌절하게 만들어서 인게임에서는 참 싫었던 선수인데,
그거랑 별개로 정말 인간적으로는 흠 잡을 곳이 없는 완벽한 선수라고 생각합니다.
어느 순간부터 페이커 선수가 없으면 정말 많이 아쉬울거 같다는 그런 생각이 드네요.
20/09/28 23:18
수정 아이콘
제가 저 페이커라는 위대한 선수를 생각하는 바랑 정말 똑같으십니다.
베스타
20/09/28 23:32
수정 아이콘
내년은 페이커가 다시 정점에 오를거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20/09/29 00:00
수정 아이콘
믿는다 페이커!
진산월(陳山月)
20/09/29 01:41
수정 아이콘
한 쪽 바퀴의 베어링이 되고 싶습니다.

이 나이에도 중용을 깨우치질 못했는데 페이커에게서 대인의 풍모가 느껴지네요. 존경스럽습니다.
트리거
20/09/29 08:43
수정 아이콘
확실히 책을 많이 읽은 티가 나네요....
1등급 저지방 우유
20/09/29 08:59
수정 아이콘
리빙레전드..
팀모다 위대한 선수..가 아닐까로 리그 막바지 불타오르게 한 건 다 이유가 있나 봅니다
20/09/30 01:20
수정 아이콘
기가 막히는 인터뷰네요. 최고입니다.
20/09/30 18:39
수정 아이콘
(수정됨) 사실 연예인이건, 스포츠 스타(e스포츠포함)건 보여지는 것만으로는 절대 알수 없지만,
굉장히 어린나이에 부와 명예를 얻었는데도 이렇게 잡음없다는거 하나만으로도 훌륭한 인성이라고 생각됩니다.
이선화
20/10/02 23:23
수정 아이콘
예전에 농구 마사장님도 비슷한 얘기를 했었죠. 나는 실패하고 또 실패했기 때문에 성공했다. 스포츠 스타들은 통하는 게 있나봅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9776 [기타] 어크 발할라 PS4판이 검열 버전으로 나온다고 합니다 [2] 인간흑인대머리남캐165 20/10/26 165 0
69775 [LOL] 씨맥 감독이 꺼낸 이런저런 얘기들(from 개인방송) [93] 하얀마녀3932 20/10/26 3932 2
69774 [LOL] 의외로 많은 분들이 언급 안하는 결승전 변수 [84] 갓럭시6632 20/10/26 6632 4
69773 [LOL] 조 마쉬의 트윗, 그리고 2021 T1은? [133] 감별사7107 20/10/26 7107 0
69772 [LOL] 유럽 최고의 탑 2명 중에 한명이 북미로 가는듯 합니다 [35] 신불해4562 20/10/26 4562 1
69771 [LOL] 통계는 과학이 아니라 미신이다.(feat 게이머의 나이) [44] 아우어케이팝_Chris5171 20/10/26 5171 11
69770 [모바일] [라스트 오리진] 10.26 업데이트 내용 [4] 캬옹쉬바나824 20/10/26 824 1
69769 [LOL] 이번 롤드컵은 xxx가 없는 롤드컵이 될 것 같습니다. [13] GjCKetaHi6148 20/10/26 6148 1
69768 [LOL] 4강 감상 + 결승 전망 [110] Hestia7306 20/10/26 7306 4
69767 [LOL] 역대 월즈 우승 선수들의 만 나이 + 담원/수닝 선수들 나이 [66] Leeka4749 20/10/25 4749 2
69766 [LOL] 스프링 시즌 무용론?? [92] 갓럭시6413 20/10/25 6413 3
69765 [LOL] 쑤선정이 진짜네요.. - 4강 2일차 후기 [135] Leeka7835 20/10/25 7835 0
69764 [기타] [중세 심즈-크루세이더 킹즈2 연대기] 42화: 예루살렘 대정복 전쟁 [18] 도로시-Mk2910 20/10/25 910 22
69763 [LOL] 담원의 우승과 LCK 1부 리그 귀환을 미리 축하합니다. [143] 우그펠리온6626 20/10/25 6626 5
69762 [LOL] 제키러브 2020시즌 이적 관련 문제에 대한 탐색 [44] 삭제됨2891 20/10/25 2891 1
69761 [LOL] 도인비 " He is 쇼메이커" | 담원 vs G2 밴픽 노가리 ( 분석아님 ) [71] 캬옹쉬바나9790 20/10/25 9790 0
69760 [하스스톤] 장난으로 만든 카드가 원턴킬을 만들다 실라스방밀전사 [21] 모쿠카카2815 20/10/25 2815 0
69759 [LOL] 리그의 수준론, 아웃라이어론 이런 부분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52] 신불해5976 20/10/25 5976 41
69757 [LOL] 담원의 경기후 기자회견 전문 [87] 노르웨이고등어9946 20/10/25 9946 9
69756 [LOL] 비역슨 선수가 은퇴하는것 같네요 [56] 반니스텔루이6502 20/10/25 6502 4
69755 [LOL] G2 경기 후 매체 인터뷰 전문 [65] 조휴일8183 20/10/25 8183 12
69754 [LOL] 담원이 결승에 진출합니다 [306] 황제의마린13494 20/10/24 13494 13
69753 [PC] 2020년 9월 매출 순위가 나왔습니다. [35] 꿈꾸는드래곤4493 20/10/24 4493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