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12/12/07 21:07:11
Name LenaParkLove
Subject [LOL] '도란의 검' 룰루 라인전에 대한 고찰.
시즌3의 새벽이 밝았습니다. 너무나도 많은 것들이 바뀌어 혼란스러운 분들이 많으시리라 봅니다. 그건 저 역시 예외가 아닌데요. 지금도 여전히 이것저것 실험을 해보는 중입니다.

그 중 오늘 얘기해보고 싶은 주제는 룰루의 초반 라인전입니다. 룰루는 한동안 주목받지 못하다가 최근 방송경기 등을 통해 인지도가 높아진 서포터지요.

시즌2 기준으로 저는 룰루의 특성을 4/5/21로 썼습니다.
소환사의 진노/AD+3/방어+6/질긴피부 2를 찍고 나머지 유틸 21로 맞추는 체제였는데요.
룬페이지는 빨강(고정AD)/노랑(고정방어)/파랑(고정마저)/왕룬(돈)으로 맞췄기 때문에 도합 AD+11/방어+19 효과가 생깁니다.

이 세팅이면 평짤 대미지가 엄청 세집니다. 또 평짤을 할 때 미니언 어그로 피해도 최소화할 수 있는 장점이 생기지요. 라인전에서 조금만 흥하면 바로 닌자타비+하오골 트리를 타면서 '대놓고 싸워보자' 체제로 가기도 했어요. 특히 베인 상대로 아주 좋은 효과를 발휘했습니다.(여기에 장난스럽게 파수꾼의 갑옷 정도 가면 팬댄 베인도 1:1로 이깁니다)

그런데 시즌3 때 하오골이 사라졌습니다. 특성에서 AD+3옵션도 사라졌지요. 자연히 라인전 극초반~초중반까지 룰루가 강한 타이밍이 많이 퇴색됐습니다. 그래서 어떻게 할까 고민하다 뽑은 아이템이 '도란의 검'입니다.

도란의 검에 주목하게 된 계기는 보조 특성의 몇몇 항목 때문입니다. 소매치기 항목이 생겼고, 그래서 평짤을 효과적으로 더 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다 흡혈귀 옵션에 주목하게 됐어요.

'어랏? 견제하면서 체력도 차면 일석이조겠는데?'

잘 아시다시피 도란의 검엔 체력과 AD, 체력흡혈 옵션이 다 붙어 있습니다. 그리고 어제 도란의 검에 대한 글을 하나 썼는데, 3% 흡혈에서 +5 고정 흡혈로 바뀌면서 원딜러 기준으로도 최소한 초반 15분간의 효율은 훨씬 좋아졌습니다. 이것과 특성-보조의 흡혈귀 항목을 이용하면 효과 좀 볼 수 있겠다는 생각을 한 거지요.

채널에서 보신 직접 분들도 몇몇 계시겠지만 도란의 검을 구입한 룰루는 굉장히 셉니다. 하오골에 붙어 있던 체력옵션을 어느 정도 충당할 수 있고, AD도 올라가면서 그만큼 체력 회복 효과도 더 볼 수 있으니까요.

첫 시작은 플라스크+3와드입니다. 거기에 비스킷도 하나. 그리고 적당히 교전을 하다가 마을로 귀환하고, 475골드 이상이면 도란의 검을 구입합니다. 그때가 4레벨이라고 가정하면, 제 세팅에서 도란의 검을 샀을 때 룰루의 AD는 73입니다. 패시브의 픽시 마댐도 전탄 다 맞으면 27이지요. 상대의 물방과 마저를 고려해도 특성과 도란의 검에 힘입어 대당 체력이 6~8 정도 찹니다(깨알 같은 3골드도). 0/13/17로 찍어서 대미지 감소도 상당하기 때문에 원딜과 대놓고 1:1을 해도 안 밀리지요.

그것만이 아닙니다. E-Q 콤보를 쓰면 또 체력이 찹니다(...). 라인을 밀 때 상대 맨 앞 미니언에게 E를 쓰고 Q를 쓰는데, 룰루 5레벨 정도면 이것 한 방으로 체력이 30 정도 회복됩니다. 바텀에서 영혼의 2:2 맞딜이 벌어졌을 때도 E-Q를 쓰면서 W로 상대방을 무력화하고 계속 패면 벌써 체력이 50~60 정도 쉽게 찹니다. 간당간당한 체력으로 살아남아본 분들이면 눈치채시겠지요. 결코 적은 체력 수급이 아닙니다.

당연히 포션도 빨면서 싸우게 되는데, 플라스크와 비스킷은 중복이 된다는 것도 포인트지요. 10초간 초당 회복이 거의 20에 달하니까요.

돈 수급량이 시즌2에 비해 많이 늘어난 데다, 평짤로 수급하는 골드량도 은근히 많고, 현자의 돌 가격까지 내렸기 때문에, 도란의 검을 가서 설사 망했다 해도 리스크가 그렇게 크진 않습니다. (이를 테면 시즌2에서 도란을 갔다 실패하면 말 그대로 게임 전체가 말렸겠지요)

킬을 따내지 못했다 해도 우리 원딜러의 CS는 상대 원딜러에 비해 우위를 점하고 있을 테니 그것만으로도 이미 손해가 아니에요. 단순히 예능식의 아이템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이후의 아이템은 상대 조합에 맞춰 적절히 가주시면 되겠죠. :)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노틸러스
12/12/07 21:10
수정 아이콘
일단 우리팀 원딜의 평정심을 맞추는 게 먼저일 거 같군요.
12/12/07 21:12
수정 아이콘
뭐 그야 듀오로 하면 되겠죠. 이런 연구 글은 그냥 그 자체만 놓고 봤으면 좋겠네요.
LenaParkLove
12/12/07 21:35
수정 아이콘
룰루의 라인전에 대해서 정확히 이해하신다면 이런 댓글은 없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룰루는 평타 짤짤이가 기반이 되는 서폿입니다. 제 경우 라인전에서 상대 원딜을 견제할 때 몰아붙일 경우 e-q-평-평-w-평-평을 씁니다.
시즌2 때도 이 콤보만으로 원딜 체력 40% 가량이 날아갔고, 지금은 도란 이후면 절반 정도 날아갑니다. 원딜이 거들어 주면 1킬도 쉽게 따내지요.
최소한, 극 카운터라고는 하지만 2200 베인까지는 이런 식으로 가지고 놀아봤고(지금도 놀고 있고),
랭크 레이팅 1800~1900 수준에서도 라인전에서 무리가 없었습니다.
원딜 평정심 얘기는 어떻게 나오는 건지 여쭤봐도 될까요?
이헌민
12/12/07 21:12
수정 아이콘
궁금한게 있는데 EQ가 어떤 이유로 피가 30이나 차는거죠?
그대의품에Dive
12/12/07 21:15
수정 아이콘
지금 시즌3 창세기는 뉴메타의 산지죠.

시즌2에 라이즈가 마나무네,광휘의 검을 갔다면 대체 어떤 욕을 들었을지...-_-;
지금 라이즈 무라마나,얼어붙은 건틀릿가면 q평에 딜탱 피 1/3이 날아갑니다.
AirQuick
12/12/07 21:22
수정 아이콘
도란검을 간 뒤에 강력한 견제로 원딜간의 CS 차이를 유의미하게 벌릴 수 있다면 고려해볼만한 템트리죠.
프즈히
12/12/07 21:35
수정 아이콘
시즌3에서 지금 쓰시는 룬세팅과 특성좀 공개해 주실 수 있으신가요?
한번 해보려고 합니다.
LenaParkLove
12/12/07 21:39
수정 아이콘
스크린샷 찍기가 좀 귀찮아서(...) 가능하시면 제 아이디로 직접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Bluephile 아이디를 치시고 룬페이지 2번, 특성페이지 3번을 보시면 됩니다.
12/12/07 21:42
수정 아이콘
어제 체널에서 이거에 대해서 한번 여쭈어 보려고 했었는데, 이렇게 글로 써주시니 감사합니다.

한 번 써봐야겠네요. 저도 룰루 너무 좋아하는지라 !!
가나다라마법사
12/12/07 22:25
수정 아이콘
서폿말고 딴것좀하세요!!크크
페일님이랑 봇듀오 안간지도 오래됐는데 간만에 또 멘붕시켜드릴게요 크크
오펜스쪽은 거의 변화가 없는대신 디펜과 유틸쪽 특성은 거의 대격변 수준이라 실험할게 많아서 좋네요
하이브리드 캐릭들의 연구가치가 좀더 높아질꺼같아요
결론은 케넨상향좀..
농락해써써
12/12/07 23:33
수정 아이콘
이런 연구들을 하시는게 그저 대단하시다는...!
이렇게 플레이 잘하는 룰루 만나면 원딜로써는 초반에는 걱정하겠지만
초반 몇타하면 우리 서포터 실력을 알게되고 곧 서포터 캐리도 기대해볼만 하겠네요!
12/12/08 02:54
수정 아이콘
룰루는 원래 상대원딜 패는 재미로 하기 때문에 이런것도 괜찮죠. 저도 인식이 변하게 된 계기가
언젠가 담팟에서 도수 개인방송 보다가 도수가 원딜, 서폿이 룰루 였는데 룰루 혼자 2:1로 상대봇듀오 다 때려잡더라구요.
도수는 거들뿐.. 바로 귀환해서 닌탑 , 곡괭이 사서 또 파워평타~ 그때 재밋게 봤던 기억이 있네요.
아무튼 이런건 연구되면 좋죠. 룬, 마스터리는 개취~
Physiallergy
12/12/09 13:51
수정 아이콘
룰루 나오자마자 번들 질렀다가 할 때마다 잘 안 되서 반포기 중인데 친추 받아주시면 안 될까요 크크
꼭 관전해 보고 싶습니다 Pfeifer입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52875 [기타] [프야매] 2013년 선수카드가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34] Nexen Heroes5939 13/11/28 5939 1
52874 [기타] 라그나로크1의 향수를 계승할 수 있을지 기대해보는 '트리오브세이비어' [48] 디자인7084 13/11/28 7084 0
52873 [LOL] 라이엇은 왜 서포터 포지션에 천착하는가 [31] 당근매니아8741 13/11/27 8741 0
52872 [하스스톤] 위니덱에 강한 필드싸움 마법사덱 입니다. [18] why so serious8303 13/11/27 8303 0
52871 [LOL] 소라카로 정글갑니다!! - 정글 소라카 이야기 [43] 극연9470 13/11/27 9470 8
52870 [기타] [스타1] PGR리그 스타크래프트1 안내 [76] 옆집백수총각5251 13/11/27 5251 3
52869 [기타] 기억에 남는 게임 BGM들 [89] 민머리요정6979 13/11/27 6979 0
52868 [기타] 드디어 PS4 예약판매가 시작되었습니다. [38] Leeka6408 13/11/27 6408 0
52867 [LOL] AD 방관 트리에 대한 연구. [26] Holy shit !8109 13/11/27 8109 2
52866 [LOL] LOL에서 가장 재능("감") 이 중요시 되는 포지션은 어디일까요? [46] 삭제됨8014 13/11/27 8014 1
52865 [LOL] 여러분 안믿기시죠? 그런데 그것이 현실로 일어났습니다.(똥 조심) [117] sonmal11255 13/11/27 11255 1
52864 [LOL] 대규모 패치전 승률50% 달성기념 잡담 [6] 카엘디오드레드4766 13/11/27 4766 1
52863 [LOL] 엘리스만큼 좋은 챔피언이 어디있을까요 [21] zellomen7321 13/11/27 7321 1
52862 [LOL] 롤챔스도 이제 변해야 하지 않을까요? [39] 마빠이7594 13/11/26 7594 1
52861 [기타] [TED] 제인 맥고니걸: 게임을 해서 더 좋은 세상을 만들 수 있습니다. [14] nameless..4517 13/11/26 4517 0
52860 [LOL] Team Dark의 처벌 수위는 적절한가? [86] 루윈7557 13/11/26 7557 0
52859 [LOL] JoyLuck 강좌 76화 : Calimport와 쿤냐앙 (애니비아장인+서포터장인) [7] JoyLuck5833 13/11/26 5833 3
52858 [하스스톤] 11/23 M&M 북미대회를 평정한 흑마법사 분석 [51] be manner player6876 13/11/26 6876 1
52856 [기타] 게임 하는데 이유가 어디 있어 [102] 영혼의공원9855 13/11/26 9855 66
52855 [기타] [스타1] 삼세번일어났던 그것이 벌써 십년이되었다구요? [45] 로랑보두앵6603 13/11/26 6603 0
52853 [하스스톤] 도적 투기장 9승 및 전직업9승 자랑글. [17] 현실의 현실7275 13/11/26 7275 0
52851 [하스스톤] 영웅/전설카드 없이 만드는 신나는 흑마위니덱 [14] Cynicalist7912 13/11/26 7912 0
52850 [스타2] 2013년 11월 넷째주 WP 랭킹 (2013.11.24 기준) - 3개 대회를 앞두고! [3] Davi4ever4378 13/11/25 437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