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2/08/26 12:38:20
Name Wicked
Subject 이영호의 스타1 마지막경기가 시작되는군요
네이트에 메일 확인하러 들어갔다가
프로리그 중계하는중이라서 눌러봤더니

스타1의 갓 이영호의 마지막 경기가 이제 막 시작되려고 하네요.

T1을 좋아하고 정명훈 선수팬이지만
갓영호를 싫어하지도 않고 좋아하는 편이기에
갓영호의 마지막 경기를 좀 지켜봐야겠군요.

스타2로 넘어간 스타리그도 간간히 보고
GSL도 간간히 보지만 더 이상은 볼 수 없는 갓영호의 마지막 스타크래프트 경기입니다.
보실분들은 잠깐이라도 보시는것도 나쁘지 않을듯 싶네요

경기결과는
김민철선수의 초반 저글링 러쉬에
더블을 하던 이영호 선수가 막지 못함에따라 패배로 끝났습니다

KT,공군의 경우 포스트시즌에 진출하지 못함에 따라 오늘 스타크래프트1의 마지막게임을 치르게 되고,
T1의 경우 포스트시즌에 진출하지 못할 경우 마지막 게임이 됩니다.
남은 3경기 혹은 4경기의 스타1 경기를 멋있게 장식해줬으면 좋겠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무적LG
12/08/26 12:39
수정 아이콘
마지막 경기 패배네요.
호로토스
12/08/26 12:40
수정 아이콘
끝나버렸네요
12/08/26 12:40
수정 아이콘
그러게요 글 쓰고 나서 1분도 안돼서 -_-...
12/08/26 12:40
수정 아이콘
또 더블하다가 초반저글링러쉬에 무참하게 무너졌네요.. 먼가 허무한 느낌;;
여문사과
12/08/26 12:41
수정 아이콘
마지막 경기인데 이리 허무하게 패배라니...
미래인
12/08/26 12:41
수정 아이콘
김민철이 그래도 부르드워 마지막에 드디어 이영호 한번 잡네요.

이걸로 멘탈 회복 좀 했으면 좋겠네요.
12/08/26 12:42
수정 아이콘
어쩄거나 이영호에게 스타크래프트는 끝난게임이니
이젠 스타크래프트2에서 하나만 쳐다보는 갓영호의 복귀를 기다리면 되겠네요.
마바라
12/08/26 12:43
수정 아이콘
헉.. 갓의 스1 마지막 경기가 이렇게 허무하게.. -_-;;
12/08/26 12:43
수정 아이콘
다음 시즌도 병행 아닌가요?
12/08/26 12:43
수정 아이콘
설마요;;
꼬깔콘▽
12/08/26 12:44
수정 아이콘
에이... 설마요
사티레브
12/08/26 12:45
수정 아이콘
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
여문사과
12/08/26 12:46
수정 아이콘
케스파의 거대프로젝트가 설마...?
꼬깔콘▽
12/08/26 12:47
수정 아이콘
왠지 케스파라면 할 것 같은?
사티레브
12/08/26 12:49
수정 아이콘
e-sports 대공생 프로젝트!
1경기 스타1
2경기 스타2
3경기 스페셜포스
4경기 lol
5경기 추첨!
꼬깔콘▽
12/08/26 12:50
수정 아이콘
5경기는 1~4선수 출전선수 중에서 한명씩 나와 철권태그2 단판
사티레브
12/08/26 12:51
수정 아이콘
5경기받고 6경기 카트라이더
꼬깔콘▽
12/08/26 12:53
수정 아이콘
6경기 받고 7경기 킹오파 단판
12/08/26 12:58
수정 아이콘
공군이 빠진다면
케스파 7팀 + 비케스파 7팀이
야구처럼 리그 나눠서 1라운드, 인터리그2라운드, 다시 나눠서 3라운드--> 반복
각 리그 결승자끼리 마지막 결승

이런 아름다운 모습을 보는건 꿈에서나 가능하겠죠..
Zakk WyldE
12/08/26 12:59
수정 아이콘
7경기 받고 8경기 가위바위보
꼬깔콘▽
12/08/26 13:00
수정 아이콘
8경기 받고 9경기 제기차기
지게로봇
12/08/26 13:02
수정 아이콘
9경기 받고 10경기는 문명으로....
지게로봇
12/08/26 13:02
수정 아이콘
10경기는 문명...
12/08/26 13:03
수정 아이콘
심판: 이 모든 것이 케스파 규정에 모두 어긋남. 비공인 경기 출전자 몰수패. 스타크래프트 부터 다시 재경기 진행.
12/08/26 13:06
수정 아이콘
꿈의리그네요. 꿈에서나 이루어질 수 있는 리그..
꼬깔콘▽
12/08/26 13:07
수정 아이콘
그냥 꿈이죠 뭐
운체풍신
12/08/26 13:15
수정 아이콘
하필 11시였던게 아쉽네요. 11시만 아니었다면 마린이 안쪽으로 나오는데 11시만 바깥으로 나오죠
12/08/26 13:18
수정 아이콘
다음시즌 프로리그가 진행 될 수 있을지도 미지수인 상황입니다. 공군 뿐만 아니라 8게임단도 아직 창단을 못햇고 STX와 웅진이 생각보다 상황이 안 좋기 때문에 프로리그가 진행 될 수 있을지도 의문입니다.
12/08/26 13:21
수정 아이콘
선수들이 불쌍하긴 하지만
요즘 케스파 윗분들 돌아가는걸로 봐선 요번시즌이 프로리그 마지막 시즌이었으면 좋겠네요.
12/08/26 13:42
수정 아이콘
와 정말 흥미진진하고 재미있을거같은데.. 아.. 개스파 정말..
12/08/26 13:53
수정 아이콘
다음 시즌은 몰라도 다다음 시즌은 자유의 날개, 군단의 심장 병행 아닐까요?
또르르
12/08/26 14:09
수정 아이콘
병행할 필요가 없죠. 그냥 군심으로 넘어가면 되는걸요...
또르르
12/08/26 14:11
수정 아이콘
전 프로리그/팀리그 갈려있을때부터 개인리그보다 단체리그를 더 열심히 봤던 사람으로서 프로리그가 그렇게 사라지면 너무 슬플꺼 같습니다.
같이 손잡아 이기길 기원하고 이겼을대 얼싸안고 지면 슬퍼서 같이 우는 그런 단체경기의 느낌을 좋아했거든요.
협회만 사라지고 프로리그는 유지됐으면 하지만 불가능하니까요... 하하하...ㅠㅠ
12/08/26 14:46
수정 아이콘
아아.. KT 아아;;
겜알못
12/08/26 14:49
수정 아이콘
애석한 저글링러쉬...ㅠㅠ
불쌍한오빠
12/08/26 14:59
수정 아이콘
T1vs공군전을 바라보는 송승완코치의 모습이 진짜 간절해 보이네요;;
sHellfire
12/08/26 23:18
수정 아이콘
이영호선수의 스타1 마지막 경긴데 좀 허무하더군요.
중후반 운영싸움을 보고싶었는데 운영으론 힘들거같아서 초반러시했다는 김민철 선수 크크...
어쨌거나 이젠 스타2에서 응원하는 일밖에 남지 않았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8725 2012년 9월 넷째주 WP&GWP 랭킹(2012.9.23 기준) - 안상원,윤영서 Top5 진입! [2] Davi4ever3465 12/09/24 3465 0
48724 PGR21 LOL 아마추어 리그 팀 배정과 새로운 소식입니다. [75] 박준모5141 12/09/24 5141 1
48723 9월 마지막 주 (9/24~30) 국내 스2 주요 대회 일정 + 대회 진행 상황 [12] Marionette3030 12/09/24 3030 0
48722 [LOL] 롤드컵 대진표 및 일정이 나왔습니다. [45] BlueBerry7282 12/09/23 7282 0
48721 SK planet StarCraft II Proleague Season 2 - 결승전, 영상 스케치 [7] kimbilly3922 12/09/23 3922 0
48720 요즘 하는 게임들을 소개합니다. [30] 저퀴6638 12/09/23 6638 0
48719 이번 시즌 프로리그의 실패 [63] 규현8029 12/09/23 8029 1
48718 어제 혈투의 결과. [13] 골수KT팬4604 12/09/23 4604 0
48717 [LOL] 잔나 바이블: 서포터 잔나의 道 (3) - 라인전 운영 2~라인전 종료 이후 [12] LenaParkLove4362 12/09/23 4362 3
48716 2012 DreamHack Vanlencia 스타2 진행 상황 / 김윤중 은퇴 / 기타 [9] 흐콰한다5125 12/09/23 5125 0
48715 [LOL] 잔나 바이블: 서포터 잔나의 道 (2) - 라인전 운영 1 [6] LenaParkLove4226 12/09/23 4226 1
48714 LOL Summer Season 2012 통계 [22] 류시프3898 12/09/23 3898 12
48713 PGR21 아마추어 LOL 프로리그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72] 박준모4421 12/09/23 4421 0
48712 스타크래프트2. 전략의 역사(2), TvsP [40] 스카이바람4124 12/09/22 4124 20
48711 특별함이란 말로는 이야기를 매듭지을 수 없는 사람 [10] Love.of.Tears.4988 12/09/22 4988 6
48710 SK planet StarCraft II Proleague Season 2 - 결승전, 삼성전자 vs CJ #3 [164] kimbilly5238 12/09/22 5238 0
48708 SK planet StarCraft II Proleague Season 2 - 결승전, 삼성전자 vs CJ #2 [299] kimbilly4455 12/09/22 4455 1
48707 [LOL] 나진 소드 vs AZUBU Blaze 5경기 픽 상황에 대하여 [49] 스텔5223 12/09/22 5223 0
48706 SK planet StarCraft II Proleague Season 2 - 결승전, 삼성전자 vs CJ #1 [248] kimbilly4920 12/09/22 4920 0
48705 2012 HOT6 GSTL Season 3 - 2R B조 1경기 SlayerS vs LG-IM (+GSTL 올킬명단) [185] Marionette3290 12/09/22 3290 1
48704 [LOL] 막눈 그리고 나진 소드 이야기 [18] 화잇밀크러버4917 12/09/22 4917 5
48702 가식의 위선자 = MLG?? [20] 여망3806 12/09/22 3806 0
48701 LOL 월챔 시즌2 대진표 및 일정 총 정리 [25] Leeka4350 12/09/22 4350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