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te 2002/05/07 17:33:55
Name 유카립투스
Subject ...... 문장내부에 생동하고 있는 사상과 인격..
현재 6차교육과정중에 있는 중학교 3학년 1학기 국어책을 보면 2단원에 문장도 라는 글이 있습니다.

"설사 글자 하나가 잘못 쓰였더라도 그 구절을 상하게 하지 못하고 또 설사 한 구절이 잘못 쓰였더라도 그 뜻을 상하게 하지 못한다"

표현기술보다는 그안에  내포되어있는 뜻이 중요하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그런 의미에서 탄야님의 글은 어찌보면 따끔한 충고가 될수 있습니다.

하지만...  프로게이머의 입장으로  그글을보면  화도나고, 착찹하고, 자신이 프로게이머로서 자질이 충분한지에 대해 생각해볼수 있습니다.

물론 정도가 정말 지나친것은 사실입니다.

그냥..   좋은표현으로 약간 정정하고 순화된 말을 사용하면 될걸...

이라는 생각 안드십니까...??

또, ""운운" 은 그다지 좋은 표현이라고 볼수 없네요.." 등의

말의 꼬리를 잡고 계속 물고 늘어지는 댓글들...  도대체 어떤 표현을 사용해야 좋은 표현입니까?

글을 읽을때 사소한 맞춤법이나 단어에 집착하십니까?

반박하고자 하는 여지가 없을때 사소한것을 물고늘어져 반박하고싶으십니까?

뜻과 사상과 인격을 잘 모르시는 분들에 의해 탄야님이 그렇게 법적으로 보상까지 해야합니까?

표현기술은 그다지 중요하지 않습니다...

다만 그안에 내포되어있는 사상과 인격.....

즉 문장의 기본 생명에 있다는것을..

잊지 마시길 바랍니다.

(이글의 3분의 2 이상을 '문장도'에서 발췌하였습니다.
더이상.. 그글로하여금 남의 인격까지 무시하고, 남의 말투를 꼬리잡는 일은 없었으면 합니다...)

꼬랑지 1.  저 중3입니다.. ㅡㅡ;;   죄송해여~ ㅡㅜ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02/05/08 10:45
수정 아이콘
추전게시판으로 이동해야할만한 글이네요. ^^
Rokestra
02/05/07 19:22
수정 아이콘
켁....이 분이 중3 이란 말인가.......중3 짜리 애가 있음 몰라두.....암튼 고개가 숙여지는 글입니다....
(아....난 나이를 거꾸로 먹나......)
궁금플토
02/05/07 21:01
수정 아이콘
-0- 중..3?
전 고3인데 _-_
깊이 새겨듣겠습니다. (__)
02/05/08 01:55
수정 아이콘
어 식용오이님 글을 삭제하셨네요?
쓴 글이 맘에 안 드셨나? 전 맘에 들던데...
열정이 차가움보단 낫지요.
전 차가운 사람이라서 식용오이님만큼의 열정이 없답니다. ^^
에이취알
02/05/08 03:44
수정 아이콘
새삼.. 세상에는 참 여러가지종류의 생각을 가진사람이 많다는걸 느낍니다..
항상 '정의'는 이겨야만하고..
제가생각하는것이 '정의'라고 생각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지금 막.. 자/게에 올라온 항즐이님의 마지막글을 보고왔습니다..
참 씁슬하고.. 또 죄송스럽기까지 합니다..
저와 상관없는 사람이 상쳐를 받았습니다..
그냥 모른척 지나가야 했어야 했나 하는생각도 듭니다
일이 이렇게까지 될줄은 몰랐습니다..
'시각의 다향성'이라는것...
내가 이걸 이렇게본다면 저사람도 이렇게 볼것이다
라는 생각을 제가 가지고있었나봅니다.
그래도..
그냥저만 그렇게 생각한다고 해도..
남에게 상쳐를 주지는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ataraxia
02/05/08 00:21
수정 아이콘
흠...고3 힙드시겠네요..이번 수능은 어떻게 나올지 정말 궁금???다시한번 2001년 난이도가 될런지?(이해찬 죽어라ㅡㅡ;;)
NorthWind
02/05/07 20:27
수정 아이콘
마지막의 중3이라는 글...

커억... 난 그 두배 가까운 시간을 뭐하고 살았단 말인가!

ㅠ.ㅜ
02/05/07 18:17
수정 아이콘
고마운 글이군요. 그런 글이 있었나 생각이 드네요.
중3이라? 초등생한테라도 배울 것이 있으면 배워야 하는게 당연한거지요.
사실 단어 하나 문장 하나에 집착하는 건 사실이지요.
내용의 비판보다는 실수한 문장에 대한 비판을 더 의미있는 것으로 생각할 때도 있구요.
하지만 저도 내용이 얼마나 충실하냐에 따라 그 글의 존재가치가 있다고 봅니다.
그런 의미에서 탄야님의 글은 충분히 그 존재가치가 있습니다.
설사 그 글이 이곳에서 사라졌다고 해도 말이죠... ^^
허브메드
02/05/08 10:43
수정 아이콘
중3 이라는 것 때문에 충격먹었습니다.
아~~ 죽으러 가야겠다.. 살아서 뭐하나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63 오늘의 얼라이 마인사건에 대한 개인적 생각... [4] 윤지용3047 02/09/27 3047
33 ...... 문장내부에 생동하고 있는 사상과 인격.. [9] 유카립투스3168 02/05/07 3168
1788 흔한 만화가의 평범한 돈벌이 수단 [25] 유치리이순규27822 12/08/28 27822
1767 인간과 동물의 구분 기준 [189] 유유히17987 11/06/20 17987
1633 스타크래프트 2, 한글화되어야 하는가? [185] 유유히18772 09/03/26 18772
368 오리지날로 게임을 한다면..? [15] 유메4290 02/10/31 4290
1769 인간이 동물에게 가져야 할 측은지심의 범위는 어디까지인지. [278] 유료체험쿠폰25710 10/08/12 25710
1292 프로게이머 상무팀에 관한 토론입니다. [146] 유남쌩7096 06/01/04 7096
76 [투표]진정한 쓸모없는 유닛은 무엇인가?.. [20] 유경희3647 02/08/01 3647
594 스타리그 대진일정에 관하여 [36] 위PD4846 03/08/23 4846
1738 필립모리스마저 담배값 오르네요. KT&G도 담배값 오를까요?? [43] 웨브신8107 12/01/31 8107
1188 지상최고의 프로게임단을 만들라고 한다면? [44] 원가스울트라7675 05/09/16 7675
1179 전기리그 최하위팀 소울의 우승가능성? [25] 원가스울트라5560 05/09/09 5560
1134 워크래프트3 국내방송리그 결산!!! [7] 워크초짜4685 05/07/12 4685
1040 4월 1일 MWL 챔피언스 카니발 승자를 예상해봅시다!!! [15] 워크초짜3845 05/03/31 3845
1036 어떤 시절 선수의 포스가 가장 무서웠나요??? [93] 워크초짜8413 05/03/30 8413
1032 새롭게 태어날 MWL에 관련된 설문 조사 ㅇㅅㅇ;; [34] 워크초짜5178 05/03/28 5178
1736 다문화 사회.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31] 울랄라세션7711 12/01/24 7711
105 재미있는 이야기. [4] 용살해자3378 02/08/12 3378
1199 서프림 토스를 변형해 보면 어떨까?? [12] 요로리5492 05/10/02 5492
1418 슈퍼파이트 진짜 타이틀 걸고 내세워도 재미있을듯... [16] 외계인탐구자8265 06/10/03 8265
733 차기 듀얼토너먼트를 논하기에 이르지 않다...!(수시 내용보강) [20] 왕성준6880 04/01/22 6880
1166 게임산업(프로게임)이 계속 이어질까요?? [27] 왕대갈사마4816 05/08/19 481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