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te 2007/07/13 12:06:06
Name 파란무테
File #1 악진1.jpg (0 Byte), Download : 282
File #2 악진2.jpg (0 Byte), Download : 258
Subject 전진하는 것을 두려워 하지 않는 남자.


만화책 「창천항로」에서 나오는 조조의 휘하 장수, 악진 문겸.

조조의 장수로 「삼국지」에서는 그리 드러나지 않는 장수이지만,
「창천항로」에서 그려지는 악진의 모습은
전장에서 절대 물러서지 않는, 강한 담력을 가진 우직한 한 남자로 표현됩니다.

악진이라는 사내에게 어울리는 단어는 '전진'
말이 아닌 행동으로 먼저 보여주는 그에게
작가가 붙여주는 별명은 '등을 보이는 남자'입니다.
'언제나 선봉에서 싸우고 있는 뒷모습을 부하들에게 보여주는 장수'라는 뜻이죠.

그래서「창천항로」의 악진의 부대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어느새 악진을 닮아있고,
물러서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는 전진하는 부대로 거듭나는 것을 보게 됩니다.


CJ엔투스의 변형태(Iris)선수

문득 든 생각이었지만 다음 스타리그의 결승 한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변형태선수'가 「창천항로」의 악진을 참 닮아있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어떤 상황에서든지 끊임없이 전진하는 그의 부대는
어느새 광전사라 불리는 당신을 닮아있죠.

전쟁이 시작되는 그 순간부터 변형태선수에게 느껴지는 단 하나의 기운은
마주보는 적에게 예리한 창 끝을 겨누며
자신의 부대 선봉에 서서 자신감 넘치는 미소를 보이는
왠지 모를 강한 담력을 지닌 당신이라는 그 자체입니다.

사실, 변형태라는 이름 석자에 대해 잘 알지는 못합니다.
강한포스의 이성은, 무서운 신예 이영호, 지지않을 것 같던 진영수.
이들에 비해 올 한해 당신의 이름 석자는 그리 인정받지 못했습니다.
소리 소문 없이 자신의 부하를 챙기며, 자신의 길을 묵묵히 걸어가는 당신이었기에...

연속 4강 진출.
지난 마재윤선수와의 준결승, 이번 송병구선수와의 준결승.
제에게 기억으로 남은 당신의 경기모습은 이것이 전부입니다만,
저에게 각인된 당신의 모습은 '전진하는 부대를 이끄는 즐거운 장수'랍니다.

어느 상황에서도 끝까지 전진하는 당신의 공격에 묘한 매력을 느끼고,
어느새 당신을 쏙 빼닮은 당신의 부대에 열광하게 됩니다.
이상하게 저는 광전사라 불리는, 전장 한 가운데 있을 때 가장 빛나는
당신이 참 좋답니다.


전진하는 것을 두려워 하지 않는 남자.

즐거울 악(樂) 전진할 진(進).
악진(樂進) - 즐거운 전진.


무장 '악진'을 재 해석한「창천항로」작가의 그 뜻처럼.
당신이 전진하는 어느 곳에서도 즐거움이 깃들기를 원하고,
그 모습에 같이 기뻐했으면 합니다.





그림출처- http://blog.naver.com/mahabike/40026186092
* anistar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7-07-17 18:47)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永遠그후
07/07/13 12:20
수정 아이콘
지난시즌 처절한 혈투끝에 재윤선수에게 우승의 바톤을 맡긴 형태선수
이번시즌 재윤선수에게 바톤을 이어받아 우승으로 가는 마지막 스퍼트를 내려하고 있습니다.
살아있는 나뭇결의 예술인 옻칠은 칠하기만 해서는 무늬가 보이지 않습니다.
그 위를 삼베로 정성드레 문지르면 서서히 올라오는 아름다운 무늬처럼
서서히 노력해서 자신을 갈고닦아 한걸음 한걸음 계단을 오른 당신이기에
수천년이 지나도 사라지지 않는 옻칠처럼 역사에 형태선수의 이름을 새기길 바랍니다.
the hive
07/07/13 12:43
수정 아이콘
음? 제목에있던 변형태 응원글이라는 문구가 사라졌네요
07/07/13 13:36
수정 아이콘
이영호선수와 김준영선수도 좋지만 변형태선수가 이번시즌 꼭 우승했으면 좋겠습니다
happyend
07/07/13 13:45
수정 아이콘
포항 축구팀 칼라와 비슷해요.변형태 선수.백패스 금지....오로지 전진...
그래서 오래전부터 오범석의 오른쪽 오버래핑과 크로스가 작렬하고 어떤 위치에서든 골대만 보이면 불나방처럼 달려드는 김기동의 슛....
그래서 재밌긴 한데....우승을 못했었죠.
하지만...이제 포항도 슬슬 우승해야 할텐데....
변형태 선수가 그 가능성을 보여주시길^^
07/07/14 13:17
수정 아이콘
변형태선수 이번 4강보고 급 호감 이번에 꼭 우승하시길 !!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737 나에게는 임요환이 울부짖는 소리가 들린다 [87] 폭풍검16221 08/01/25 16221
734 시작은 단 두 사람이었지요. 황제라고 불렸던 청년과... [92] 폭풍검22522 08/01/24 22522
592 대한민국 고등학생이 말하는 낭만시대. [31] 폭풍검10358 07/08/28 10358
220 스갤에서 가져온 두번째 글. [17] 폭풍검11973 06/05/07 11973
206 스갤에서 가져온 어떤 꾸준글. [51] 폭풍검13934 06/04/30 13934
749 평범함을 그리는 속쓰린 맵퍼. [18] 포포탄9884 08/02/05 9884
773 1년 전 오늘, 고작 스물 한살의 남자 이야기. [31] 포스11865 08/02/24 11865
1641 [LOL] 정글러 캐리를 위해선 이정도는 알아야 한다 [33] 포로리11043 12/11/15 11043
785 PGR21 학업 청취도 평가 답안지 [13] 포로리8224 08/03/09 8224
776 PGR 스타크레프트 학업 성취도 평가 [37] 포로리9967 08/02/29 9967
397 온게임넷과 MBC 게임에게 바라는 개혁안 8개조 [53] 포로리11850 06/12/10 11850
373 스타크 초고수도 햇갈리는 스타 O.X 퀴즈 정답지 발표합니다. [50] 포로리14545 06/10/24 14545
604 안/않을 틀리는 사람이 정말 많은 것 같습니다. [48] 포도주스8261 07/09/06 8261
642 승률 데이터로 두 선수의 승리 확률 예상해 보기~~ [3] 펠릭스~8519 07/10/26 8519
629 저그에 가능성에 대해서 [22] 펠릭스~8922 07/10/04 8922
1034 방송은 못믿을 것이지요. [40] 페일퓨리10143 11/09/22 10143
1527 오락실의 그녀 下 [77] 10088 12/08/13 10088
1526 오락실의 그녀 上 [28] 9964 12/08/13 9964
1212 urbanlegends [21] 팟저6016 11/11/23 6016
1057 (09)폭풍 속의 알바트로스 [29] 10314 09/06/20 10314
1005 (09)컴백 스페셜 - 한국 호랑이는 과연 어디에 있을까? - [50] 10292 09/02/21 10292
834 그녀들의 졸업식 [18] 17570 08/08/24 17570
554 전진하는 것을 두려워 하지 않는 남자. [5] 파란무테8797 07/07/13 879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