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컵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4/07/03 16:52:28
Name tyro
Link #1 http://pgr21.com/?b=8&n=52518&c=1926302
Subject [기타] [스포츠] 홍명보호 관련 여론 흐름


원칙을 무시한 박주영 발탁
>> 그러면 박주영 말고 국내용 이동국을 뽑을까요? 월드컵에서 못하면 그 때 비판하세요.

월드컵 최종명단 발표
>> 전술의 변화를 주는 것도 필요하지만 감독이 자신 있는 전술을 고수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박주영이 골 넣는 장면 안 보셨나요?
월드컵 때 못하면 그 때 비판하세요 .



평가전 후
>> 평가전은 평가전일 뿐입니다. 월드컵 때 경기를 보고 비판하세요.

알제리 전
>> ??#!@#!@?#!@?#!





월드컵 후
>> 아무리 결과가 그렇다고 그렇지 이렇게 엿을 날리면서 비난하는 것은 문제가 있습니다. 이제 지나간 일을 잊고 다시 새롭게 아시안 컵을 준비해야죠.

* Timeless님에 의해서 유머 게시판으로부터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14-07-03 17:06)
* 관리사유 :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참치마요
14/07/03 16:54
수정 아이콘
대공감하네요, 크크킄.

근데 알제리전 첫번재 움짤에서 정성룡 선수는 왜 앞으로 나오지 않았을까요??
한화99스
14/07/03 16:54
수정 아이콘
이번 브라질 월드컵은 좋은 경험이 되었습니다. 이 경험을 되살려 곧 있을 아시안컵에서 좋은 경험을 하겠습니다. 또한 앞의 두 경험을 되살려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서는 좋은 결험을 할 것입니다.
녹용젤리
14/07/03 16:55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킄
오직 박주영 바라기인 처제는 지금 멘붕상태입니다. 제가 짤방용 사진몇장 나온걸로 놀렸더니 울먹울먹....
마누라한테 등짝 스매쉬당했어요.
Vienna Calling
14/07/03 17:00
수정 아이콘
수비수 두명 붙었으니 나가서 막을 필요는 없고, 멀리서 슈팅하는 것만 막으면 된다고 생각했겠죠
14/07/03 17:01
수정 아이콘
2018년 러시아 월드컵도 좋은 경험이었습니다. 이제 이 경험을 살려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도 좋은 경험을 하겠습니다.
함박웃음오승환
14/07/03 17:02
수정 아이콘
낯 가리는 성격이랍니다. 이글 내려주세요.
참치마요
14/07/03 17:03
수정 아이콘
아, 그렇군요. 전 저 정도 거리까지 왔으면 슛 각도를 더 좁히는게 나아보일 것 같아서요.
멀면 벙커링
14/07/03 17:18
수정 아이콘
한줄 요약 : "내가 사랑하는 명보찡과 주영짱 절대 까지마란 말이야~~ 징징징"
양지원
14/07/03 17:19
수정 아이콘
PGR에서도 저런 꼴 보고 있자니 크크크크크 안전지대 어디 없나 모르겠네요
양심이 있음 당분간은 안보여야 하지 않나
14/07/03 17:34
수정 아이콘
그게 맞죠. 사실 수비수2이 붙어서 못막은게 더 큰 실수이긴 한데 당연히 키퍼가 나와야되는 상황입니다.
여자같은이름이군
14/07/03 17:34
수정 아이콘
월드컵 때만 반짝 관심가지면서 깐다는 반응도 참,.. 그 대단한 결과가 나오길 참고 있었는데
참치마요
14/07/03 17:36
수정 아이콘
그렇군요.

역시 저의 안목이란..
참고적으로, 전 FM2006으로 지금 2028-29시즌 돌리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감독입니다. 2달에 1번 할까말까지만(...)
14/07/03 17:43
수정 아이콘
월드컵 때만 반짝 관심갖는게 아닌 분들은요??
14/07/03 17:44
수정 아이콘
알제리전 저 첫번째 장면때 "자동문이 아니라 가속관문입니다"라는 불판이였나 게시판 리플이였나가 생각나네요.
새벽두시
14/07/03 17:49
수정 아이콘
평가전 한골 넣은걸로 평가전 한경기 한골로 선발하는건 문제가 있는거 아닌가? => 스트라이커는 골로 말합니다. 김신욱, 이동국은 비할바가 아닙니다.
월드컵 본선에서 골은 커녕 슈팅도 제대로 못함, 문제가 있는거 아닌가요? => 스트라이커의 역할이 꼭 슈팅, 골에만 있는거 아닙니다.
님 축구 볼 줄 모르시네요. 원래 박주영의 역할이 득점보다는 어쩌고 저쩌고.. 수비 했잖아요.. 수비형 스트라이커

아. 답답.. 합니다. 숨막혀요..
네이눔
14/07/03 17:50
수정 아이콘
더 앞 버전도 있었죠..

"홍감독 몇 년 놀았던 박주영 뽑을려고 안간힘을 쓰네?"
"뽑지도 않았는데 왜 뭐라고 함? 뽑고나서 욕하시죠?"
멀면 벙커링
14/07/03 17:58
수정 아이콘
월드컵 때만 관심가졌으면 애초에 박주영에 대해서 우려를 표하지도 않았겠죠.
"박주영 잉글랜드에 있다면서?? 그럼 잘하겠네..." 이러고 말지;;;;
멀면 벙커링
14/07/03 17:59
수정 아이콘
맞네요. 이게 빠졌네요. 크크크
멀면 벙커링
14/07/03 18:00
수정 아이콘
그러고 보니 또 빠진 게 몇개 더 있네요.

"박주영이 아무리 못해도 이동국보단 잘합니다."

"홍명보 감독 왜 욕하나요?? 그래도 최강희 감독보다 훨씬 나은데요."

"홍명보 감독 왜 깝니까?? 남들이 다 안한다고 한 감독 맡아서 고생했으면 오히려 고맙다고 해야죠. 당신들이 감독해봐요. 홍감독보다 잘하지도 못할거면서~"
(참고로 홍감독 연봉 : 8억)
토죠 노조미
14/07/03 18:00
수정 아이콘
맨날 소환되었던
시누크, 이그노어, 동궈형(.....)
스웨트
14/07/03 18:08
수정 아이콘
전 이젠 인지부조화인지 맹목적빠심인지 알수 없는 상황까지 왔습니다
"계약은 끝까지 지키는 선례를 만들어야 한다" 의견은 "그것도 맞는말이지" 생각할수 있겠는데
결과보고 까래서 결과보고 깠더니 왜 결과보고 까냐고 하는 상황은 뭘 어쩌라는건지 모르겠더군요
스웨트
14/07/03 18:09
수정 아이콘
전가의 보도 이동국이죠
안될땐 기승전동국
멀면 벙커링
14/07/03 18:12
수정 아이콘
결과가지고 깠더니...엿 던진거에 포커스를 맞추고 물타기를 하니...어떨때보면 정치권을 보는 느낌까지 드네요.
로랑보두앵
14/07/03 18:49
수정 아이콘
아... 저 그리스전 박주영은 실하게 살아있었는데말이죠ㅠ 썩어도 준치라고 아스널에서 연습한 약빨이 딱 저기까지였던 걸까요
14/07/03 19:00
수정 아이콘
진짜 이번 대표팀에 이동국이 없는게 다행입니다.
월드컵 출장 못했어도 엿던져 맞췄을까봐
14/07/03 19:02
수정 아이콘
평가전 후 - 본선 전

"님들 지금은 이렇게 까는 스탠스를 유지하더라도,
나중에 박주영이 골 넣으면 언제그랬냐듯이 위아더월드 할꺼 아닌가요?"

정상적으로 비판하는 사람을 욕 하고 싶어서 안달난 사람으로 만들어버리는 주멘의 신도앞에서
유병언과 구원파가 오버랩 되더군요.
연아동생
14/07/03 21:02
수정 아이콘
안정감이 큰 무기이니 위험한짓을 잘 안하니까요. 하하하 진짜 첫번째 움짤 보면서 짜증나네요..
국진-_-
14/07/03 21:14
수정 아이콘
맨날...대안이 있냐...대안이 있냐...
그놈의 대안타령..

언제쯤 제가 우리 국대를 응원할 수 있게 될까요.
라라 안티포바
14/07/03 22:24
수정 아이콘
근데 사실 여론흐름은 엿던지기쪽에 가까운거 아니었나요?
그러니 뉴스도 의리축구니뭐니 말이 나오는거라..그냥 주영빠 명보빠의 의견인듯
미라레솔시미
14/07/03 23:06
수정 아이콘
누군지도 기억나네요;;
류화영
14/07/03 23:08
수정 아이콘
벵거탓도 함 나와줘야할듯
14/07/03 23:11
수정 아이콘
사실 원래 유머게시판에 올린 글이라 진지하게 쓴 것은 아니고 대충 홍명보호에게 제대로 비판을 할 시기가 월드컵 때 밖에는 없지 않았는가 정도의 내용입니다.
도쿄타워
14/07/04 00:23
수정 아이콘
휴 이동국 나왔으면 진짜 생각만해도 아찔하네요. 동궈팬 멘탈 너덜너덜해졌겠죠. 이날 이때까지 이동국 소환하는 팬인지 신도인지 하는 인간들은 제발 양심 좀.
고윤하
14/07/04 01:59
수정 아이콘
당하실만 하네요 크크크크
14/07/04 12:26
수정 아이콘
근데 박주영이 왜 여자들한테 인기가 있을까요?
엘롯기
14/07/04 13:06
수정 아이콘
그분들에게서 동궈형 얘기가 나온다는거는 더이상 변명꺼리가 없다는거죠.
14/07/04 15:55
수정 아이콘
저도 기억나네요.
14/07/05 00:10
수정 아이콘
골 넣으면 어차피 좋아할거면서 왜 그러냐. 이런 말은 심지어 피쟐에서도 몇 번 본 것 같은데 말이죠
hindutimes
14/07/06 09:14
수정 아이콘
제 주변에선 독실한 크리스찬 여성들이 좋아하더군요
솔로9년차
14/07/06 17:48
수정 아이콘
딱히 독실해보이지도 않는데...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661 [기타] [16강 하이라이스] 프랑스 Vs 나이지랴 / 독일 Vs 알제리 / 아르헨티나 Vs 스위스 / 벨기에 Vs 미국 [1] k`1519 14/07/07 1519
2660 [기타] [망했어요] 피자이벤트 중간결과(독브아네) [24] 바밥밥바2908 14/07/06 2908
2658 [기타] 네이마르 아웃 [18] wish buRn4212 14/07/05 4212
2657 [기타] [이벤트] 4강 진출국 맞추기 이벤트 응모 현황과 결과 (8강 1일차 업데이트) [11] dokzu1848 14/07/05 1848
2656 [유머] 날두야?? [5] 한화99스3165 14/07/05 3165
2655 [기타] 독일 역시 응원할맛 납니다. [12] 막강테란2963 14/07/05 2963
2654 [소식] 네이마르 척추 미세골절. 브라질 월드컵 더이상 나오기 힘들듯 [17] Duvet4348 14/07/05 4348
2653 [기타] 허정무 인터뷰(월드컵정도야 경험일뿐) [21] 레몬커피3874 14/07/05 3874
2652 [유머] 그작 이정도냐? [5] 너구리구너3510 14/07/05 3510
2650 [소식] 8강 1일차 오늘의 중계진과 잔여경기 sbs중계진 [7] 옐로우3589 14/07/04 3589
2649 [유머] 동정에 구걸하는 브라보 [14] Special one.3286 14/07/04 3286
2648 [기타] [이벤트] 심심해서 해보는 8강 to 우승팀을 맞춰라!! (피자쏩니다) [114] 바밥밥바2493 14/07/04 2493
2647 [기타] 재미난 기록이 나왔습니다. - 역대 대표팀 감독 승률 [12] 토니토니쵸파3376 14/07/04 3376
2646 [소식] 아기레 감독, 일본 축협에 기술위원장 겸직 요구 Korea_Republic3077 14/07/04 3077
2645 [유머] 속보 아시안컵 선발엔트리공개 [17] Jinx3919 14/07/04 3919
2644 [소식] 알제리 축구의 현황 [24] Leeka4847 14/07/03 4847
2643 [기타] [스포츠] 홍명보호 관련 여론 흐름 [40] tyro4229 14/07/03 4229
2642 [기타] [스포츠] 차범근의 아들 차두리 [20] 옐로우3572 14/07/03 3572
2641 [기타] [스포츠] 메시 월드컵 만화 [10] 참치마요3152 14/07/03 3152
2640 [기타] [유머] 월드컵 출전국들. [28] 잔인한 개장수2534 14/07/03 2534
2639 [소식] 대표팀 월드컵 결과를 책임진 사람 [2] Adnan JanuZaj3261 14/07/03 3261
2638 [분석] 홍명보를 경질해도 되는 이유, 해야만 하는 이유 [4] 건독4102 14/07/03 4102
2636 [유머] 갈수록 지쳐가는 메시 [26] 주먹쥐고휘둘러4196 14/07/03 419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