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8/02 13:33:22
Name Croove
Link #1 노는언니
Subject [스포츠] [배구] 흔한 자매 한유미,한송이
한송이가 언니 부르는 호칭
"너", "야", "얘", "엄마, 유미가 묵을 쑬줄 알아??", "(어쩌다)언니"

한유미 과거 후회 "아... 완전 확 잡아야 되는구나?"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8/02 13:50
수정 아이콘
저는 남매는 아니고 형이 있는데, 형한테 야 너 한다는건 상상도 하기 어려운 일인데 의외로 여자 형제가 있는 가족은 저런 경우들도 꽤 많은 모양이더라구요.
21/08/02 14:21
수정 아이콘
형 한테 야,너 하면 바로 죽빵 맞으니까요... 크크크
21/08/02 14:46
수정 아이콘
여동생이 오빠한테 야,라고 하면 안때리지만 남동생이 야,라고 하는건 참을수가 없음 크크크
AaronJudge99
21/08/02 15:09
수정 아이콘
저는 딱히 없긴 했는데 저희가족은 좀 특수한 케이스인게 나이차가 하도 많이나서 크크크
drunken.D
21/08/02 14:22
수정 아이콘
한윰은 저게 그냥 일상 캐릭터입니다.
선수시절에도 선후배간 똥군기 없애는데 노력을 많이 했었죠. 앞으론 좀 덜 울고 더 흥했으면 좋겠습니다.
21/08/02 14:23
수정 아이콘
매 번 그렇게 부르지는 않지만 여동생이 오빠나 언니한테 야, 너 하는건 빈번하게 목격한 것 같네요.
유리한
21/08/02 16:58
수정 아이콘
뭐 부탁하거나 돈 필요할때는 오빠 언니 잘 하는것 같던데
Cafe_Seokguram
21/08/02 18:03
수정 아이콘
아쉬우면 '언니', 빡치면 '야'...

그것은 인생의 진리죠...크크
GNSM1367
21/08/02 17:09
수정 아이콘
애초에 호칭을 잘 안부름..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3188 [스포츠] 1971년생 최진철보다 1살 많은 누나의 축구실력에 감탄하는 이영표.jpg [11] insane7695 21/09/20 7695 0
63187 [스포츠] 메시.. 교체불만에 포체티노 악수 거부 [48] 쁘띠도원9910 21/09/20 9910 0
63186 [스포츠] PL 5라운드 베스트 팀 [10] 아케이드2617 21/09/20 2617 0
63185 [스포츠] [WWE] 지옥의 비행사건 [4] TAEYEON2492 21/09/20 2492 0
63184 [연예] 이무진, 블랙핑크 리사 해외 팬들에 '악플 테러' 받은 이유 [49] 청자켓8763 21/09/20 8763 0
63183 [연예] [드라마] 마이 네임 | 공식 티저 예고편 | 넷플릭스 [10] 소플3014 21/09/20 3014 0
63182 [스포츠] [해축] 원더골 포함 멀티골을 넣은 홀란드.gfy [10] 손금불산입2919 21/09/20 2919 0
63181 [스포츠] [해축] 메시가 떠난 라 리가 득점 1, 2위.gfy [9] 손금불산입3803 21/09/20 3803 0
63180 [연예] [러블리즈] 런웨이2 - 사극에 도전한 희극인 [6] Davi4ever1443 21/09/20 1443 0
63179 [연예] [트와이스] 트둥고 시즌2 5화 (데이터주의) [6] 그10번629 21/09/20 629 0
63177 [스포츠] [EPL] 토트넘 vs 첼시 골장면.gfy [21] 낭천2969 21/09/20 2969 0
63176 [스포츠] [MLB] 박효준 시즌 3호 홈런.gfy [7] 손금불산입2429 21/09/20 2429 0
63175 [스포츠] [해축] 5라운드까지 경기결과가 완전히 동일한 첼시와 리버풀 [4] Davi4ever1273 21/09/20 1273 0
63174 [스포츠] 오타니 8이닝 10K 2실점에도 10승 무산 [34] insane4399 21/09/20 4399 0
63173 [연예] 자기가 희극인인걸 인정한 미주 [7] 강가딘5713 21/09/20 5713 0
63172 [연예] 넷플릭스 오리지널 한드 최고기록 경신한 오징어게임 [32] 청자켓6158 21/09/20 6158 0
63171 [연예] 빅쇼트가 밝힌 노엘 관련 이야기들 [20] 류수정9058 21/09/20 9058 0
63170 [연예] [대탈출4]하늘에쉼터 [7] 카루오스2255 21/09/20 2255 0
63169 [스포츠] [해축] 오직 맨유만이 가능한 스토리텔링.gfy [35] 손금불산입4843 21/09/20 4843 0
63168 [연예] 갈때까지 간 스우파의 인기 [69] 쁘띠도원8096 21/09/19 8096 0
63167 [연예] 2021년 9월 셋째주 D-차트 : 이무진 2주 연속 1위! 스테이씨는 2위 진입 [5] Davi4ever763 21/09/19 763 0
63166 [스포츠] [해축] 초반 순항 중인 리버풀.gfy [35] 손금불산입3858 21/09/19 3858 0
63165 [연예] [SNL] 젊은 패기로 신속 정확하게.... 주기자의 두 번째 리포트입니다. [39] 12년째도피중8077 21/09/19 807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