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4/09 00:39:43
Name 뽐뽀미
Link #1 유튜브
Subject [스포츠] [여자배구]세상 '커'여운 외국인 선수



(블로킹을 성공하고 코트에서 제일 작은 리베로에게 칭찬을 받는...)

GS 칼텍스 올 시즌 트레블의 1등 공신, 206cm 외국인 선수 러츠입니다.
첫 시즌에는 앞도적인 높이로 공격과 블로킹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줬지만, 반대로 키가 크기에 바로 앞에 떨어지는 연타 페인트에 무지하게
당했던 기억이 있었네요. 그래도 올 시즌에는 이런 디그에서의 약점을 어느 정도 극복하고, 공격에서 안 풀릴 때 해결해주며 항상 든든한 모습을 보여줘서 고마웠습니다. 특히나 인성, 친화력도 좋아서 선수들과 잘 어울리는 모습도 보기 좋았네요.

외국인 선수 계약이 3년차부터는 연봉이 동결이어서 큰 이점도 없고, 사실 본인이 한국 배구에서 이룰 수 있는 건 다 이룬지라 떠난다고 해도 
이상하지 않았는데 진짜로 떠나니 괜시리 아쉽네요ㅠㅠ 영상에 나오는 이지언 통역도 올해가 마지막인 걸로 아는데 더더욱 아쉬운...
영상을 보면서 괜히 눈물 찔끔 흘렸습니다.

차감의 외국인 선수 연대가 파튜-알리-러츠 순으로 나쁘지 않은 선택을 했었는데, 과연 이번엔 어떨지..? 
소영 선배가 인삼공사 이영택 감독과 커피를 마셨다는데(+박혜민) fa 계약은 대체 어떻게 흘러가고 있는 건지, 재미난 오프 시즌입니다 :)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무적LG오지환
21/04/09 00:45
수정 아이콘
엉엉 러츠 고마웠고 어디서 배구하든 훨훨 날아다니길ㅠㅠ
이지언 통역은 영어권 외국인 선수 뛸 때는 같이 했던 것 같은데 어느 언어권의 선수 뽑느냐에 따라 다음 시즌에도 볼 수 있지 않을까 싶네요.
외국인 선수 트라이아웃은 뭐 큰 이변이 있지 않는 이상 6픽 혹은 7픽일테지만, 어차피 높은 순위 걸려봤자 차노스는 또 자신만의 길을 갈 양반이라 크게 아쉽진 않습니다? 크크크크크크

뭐 쏘캡은 인터뷰하는거 보면, 기름이 쫓아내려고 저러네 수준의 오퍼만 아니면 싸인하지 않을까 싶은데, 한수지가 은퇴 의사 밝혔고, 구단이 이걸 만류한다는 썰도 있고 아주 혼란합니다 혼란해...

다만 쏘쏘자매가 스페셜V나 주간 배구 다 같이 댕기던데 행복회로 돌려봅니다 크크크
뽐뽀미
21/04/09 01:07
수정 아이콘
저도 쏘선배는 90% 잔류한다고 보는데 소휘 선수는 진짜 모르겠네요. 하필 gs라 흘러나오는 믿음직한 썰도 없고.. 크크
설사왕
21/04/09 01:00
수정 아이콘
저 선수를 다음 시즌에 다른 구단에서 지명하는건 안 되는 건가요?
뽐뽀미
21/04/09 01:08
수정 아이콘
본인이 트라이아웃 신청을 하지 않는다고 해서, 올 시즌은 보기 힘들 것 같습니다.
설사왕
21/04/09 01:11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다른 구단에 가도 3년차 부터는 무조건 연봉 동결이 되는 건가요?
무적LG오지환
21/04/09 01:43
수정 아이콘
다른 구단으로 가면 다시 1년차 연봉으로 받어야 할겁니다.
그리고 2년차때 최대 25만이였나 30만이였나 받을 수 있고 그 이후로는 최대 금액의 상승이 없습니다.

남자부의 경우는 이 금액이 크게 뛰는 것 같더라고요.
KB가 케이타랑 재계약했는데 60만달러 준다고 그러더군요.
시나브로
21/04/09 01:02
수정 아이콘
러츠가 떠나는군요. 엄청난 장신과 스포츠 뉴스에서 이력(학원 배구 등) 봐서 기억에 남는 선수인데..

이 와중에 깨알 유머들이 크크 휴지가 한 장밖에.., 핸드타월로 가져왔어, 라스트 컴퍼니 카드(법카 찬스) 크크크

좋은 영상 잘 봤습니다.
시나브로
21/04/09 01:24
수정 아이콘
영상 말미에 추천 영상 리트리버 개 나오는 영상도 엄청 재밌네요. 팀 분위기가 좋네요 커피트럭이랑 감독님이랑 같이 사진 찍으라니까 직전에 감독님이 사진 찍게 비키라고 해서 삐친 선수가 같이 찍기 싫은데욤 이라는 등 크크 다른 선수는 자기가 촬영 중 감독이 인사하니까 대~두 라고 대답하질 않나 엌크크크 개도 귀엽고
뽐뽀미
21/04/09 12:20
수정 아이콘
저도 여자배구 재밌네->GS유튜브 보다보니, 이 팀의 팬이 되버렸었네요 :)
시나브로
21/04/09 12:27
수정 아이콘
저도 이런 컨텐츠 제작해서 올려 주는 게 유익하고 고마워서 제 연고지 응원팀 따로 있는데 바로 구독 눌렀네요.

재미 말고 프로 선수들 운동, 훈련하는 영상 보는 것도 자극받고 좋고요 덕분입니다 하하
Bruno Fernandes
21/04/09 02:20
수정 아이콘
헐..ㅜㅜㅜ
Lovelinus
21/04/09 06:46
수정 아이콘
엉엉 ㅜㅜ 러츠 잘가 ㅜㅜ
21/04/09 08:39
수정 아이콘
러츠 선수 최앤데... 흑흑 이번시즌부터 보기 시작했는데 배구가 너무 재밌더라고요. 김연경선수가 돌아왔다고 하길래 코보컵 보다가 언더도그의 파이팅이 너무 인상깊어 GS팬이 되고 이번 시즌 모든경기를 다 봤습니다. 그중 러츠선수가 젤 좋았는데 3관왕이라는 위업 달성하고 떠나네요. 용병이지만 팀원들과 너무 잘 어울리고 해서 내심 돌아올거 같았는데... 더 큰리그에서 러브콜 했나 봅니다. 유럽에선 안통할거라는 말을 많이 봤는데 기대 되네요. 제가 느끼기엔 러츠선수가 공성이 김연경선수 다음이라 결과적으로 디우프선수나 라자레바선수 못지 않고 수비의 약점은 높은 블로킹으로 상쇄, 또 무엇보다 큰 장점이 나쁜공에 대한 눈치(?)를 안주는 거 라고 느꼈네요 크크 저도 이 영상 보고 조금 눈물이...
뽐뽀미
21/04/09 12:25
수정 아이콘
특별히 부상없이 한 시즌을 보내는 것도 고마운데, 트러블도 없고 오히려 자기가 더 미안해하는 모습이 신기했더랬죠.
나쁜 공에 대한 눈치 안주는 부분은 크게 공감가네요. 크크크
21/04/09 14:12
수정 아이콘
그러니까요 처음엔 그냥 착하다고만 생각했는데 볼 수록 머리가 엄청 좋다라는 걸 느꼈습니다. 모든 스포츠가 그렇지만 배구가 특히 흐름을 타더라고요. 남(세터)이 자기 눈치 보느라 집중력 흔들리면 자기도 손해인 걸 너무 잘 알고 냉철하게 (표정은 댕댕이지만 흐흐) 플레이 한다고 생각되더라고요. 너무 재미있는 시즌이었습니다. GS선수들 다 너무 좋아서 흐흐 다음시즌은 올해처럼 완벽하긴 힘들겠지만 열심히 응원해 봐야겠네요.
drunken.D
21/04/09 08:57
수정 아이콘
두 시즌간 러츠와 실제로 하이파이브를 세 번 했었는데 저게 좋은 추억이었듯 팬들과의 시간이 행복한 시간들이었기를 바랍니다.
선수 생활을 이어갈지 학업을 이어갈지 아직 확실하지 않은 듯 한데 꽃길만 걷길.. 우리 킹츠!!
Winterspring
21/04/09 09:38
수정 아이콘
러츠를 다시 못 본다는 게 이렇게 슬플줄이야...
용병이라기보다는 가족같았던 선수ㅠ
멀면 벙커링
21/04/09 09:49
수정 아이콘
러츠 그동안 고마웠어요. 당신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겠습니다.
Yi_JiHwan
21/04/09 13:43
수정 아이콘
세상에서 가장 큰 골댕이 러츠 화이팅 ㅠㅠ
부침개
21/04/09 13:56
수정 아이콘
참 호감가는 선수였는데 ㅠㅠ 어딜가든 행복배구하길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5] jjohny=쿠마 20/05/10 74725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19673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170266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228429 0
59317 [스포츠] FIFA 오피셜 성명서 발표.... '대화에 참여할 것을 요구한다' [12] 하얀마녀1107 21/04/19 1107 0
59316 [연예] 음원삼분지계 [16] Davi4ever1507 21/04/19 1507 0
59314 [스포츠] 슈퍼리그 진행상황 정리글... [54] 우주전쟁4215 21/04/19 4215 0
59313 [스포츠] [해축] 지단 "나는 재앙 같은 감독이 아니다." [10] 손금불산입2329 21/04/19 2329 0
59312 [스포츠] [해축] 랭킹으로 보는 슈퍼리그 참가 12개팀 [9] 손금불산입2149 21/04/19 2149 0
59311 [스포츠] [해외축구] UEFA 챔피언스리그가 2024년부터 개편됩니다. [42] 저스디스2844 21/04/19 2844 0
59310 [연예] [에이핑크] 10주년 팬송'고마워' 기념 개인적인 팬송 어워드 [8] 비익조944 21/04/19 944 0
59309 [스포츠] 전격 이적' KB 강이슬 "제시 금액 가장 적었던 KB, 그럼에도 선택한 이유는 [3] insane1404 21/04/19 1404 0
59308 [스포츠] 무리뉴는 슈퍼리그를 강하게 거부하였으며 선수들을 훈련장으로 데려가길 거부함 [43] 캬옹쉬바나5460 21/04/19 5460 0
59306 [스포츠] 토트넘 조세 무리뉴 감독 경질? [57] Hudson.155006 21/04/19 5006 0
59305 [스포츠] 오늘 전세계적으로 재평가 받고 있는 화제의 감독 [25] 하얀마녀5053 21/04/19 5053 0
59304 [연예] [브레이브걸스] V리그 시상식 축하공연 영상 (+풀캠, 유정 직캠 추가) [4] Davi4ever928 21/04/19 928 0
59303 [스포츠] 스켈레톤 금메달리스트 윤성빈 선수 최근 몸 상태.jpg [15] TWICE쯔위3553 21/04/19 3553 0
59302 [연예] 최근 인상적으로 들었던 한국음악 DPR IAN [11] CONATUS1019 21/04/19 1019 0
59301 [스포츠] 양효진 결혼식 부캐 리시브 하는 김연경.GIF [15] insane3968 21/04/19 3968 0
59300 [스포츠] 유럽축구의 미국스포츠화 [90] 아우구스투스5868 21/04/19 5868 0
59299 [연예] 이하늘이 라방에서 밝힌 급발진 이유.txt [29] 캬라8485 21/04/19 8485 0
59298 [연예] [드림캐쳐]한동철 PD와 의기투합..첫 단독 리얼리티 제작 [7] Su A2841 21/04/19 2841 0
59297 [연예] 서예지.. 재발굴 영상..youtube [31] 마늘빵8478 21/04/19 847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