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0/05/23 22:48:13
Name 탐이푸르다
Link #1 미유 인스타라이브
Subject [연예] 미스틱 타케우치 미유가 한국 활동을 결심한 이유 (+ 향후 계획) (수정됨)

1. AKB 시절부터 프듀까지 한국 팬분들의 응원.
2. 아이돌 커리어 향상을 위해 해외 활동을 고려.
3. 10대 때도 여행을 다닐 만큼 한국에 친숙함.
4. 지금은 미스틱에서 음악 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
5. 한국에서 음악 활동을 하면서, 음악-연기-작가까지 나아가고 싶다.
6. 내 자신의 다음 단계로 나아가기 위해 춤도 최대한 하고싶다.


[200519 타케우치미유 たけうちみゆ LISTEN STAGE]

[200430 미스틱루키즈 미유 Uptown Funk]

[200326 미스틱루키즈 미유 Feel Special]

프듀 이후에도 한국에 도전하는 몇 안되는 일본인 아이돌인데
타지에서 노력하는 만큼 언젠가 결실을 맺으면 좋겠어요
내타입 노래도 참 좋았는데 그 이후로 소식이 안들려서 찾아봤더니 아직도 기약이 없네요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스카이다이빙
20/05/23 23:22
수정 아이콘
본인의 의지는 참 대단한것 같습니다.
걸그룹 시장은 포화를 넘어서는 수준인데
프듀때 기준으로는 화제성이나 스타성이 엄청 뛰어나냐..는 살짝 의문인데
모든건 본인과 소속사가 극복해야 할 문제겠지요
20/05/23 23:25
수정 아이콘
춤 잘추네요..
제가 제이팝 십 몇 년 전 입문해서 봤을때나 프로듀스때 조금씩 봤을때는
대부분 일본여아이돌이 한국여아이돌의 노래나 춤실력보고 와따시와 무리데스를 말할 차이였는데..
독수리의습격
20/05/23 23:29
수정 아이콘
미스틱이 과연 어떤 컨셉의 걸그룹을 낼건지 여태까지의 영상을 보면 (부정적인 의미가 아니라) 감이 하나도 안 잡히네요.

소속되어있는 연습생들이나 여태까지의 음악 성향을 보면 비투비 여성버전이나 브라운아이드걸스 동생그룹같은 컨셉으로 나오지 않을까 싶었는데 저렇게 춤 연습 빡세게 시킨거 보면 강렬한 퍼포먼스도 수반하는 걸그룹으로 가는건지......
VictoryFood
20/05/24 00:44
수정 아이콘
코로나로 모든 엔터사가 비상일테니 미스틱걸스 데뷔도 앞날을 예상하기 힘드네요.
거친풀
20/05/24 04:52
수정 아이콘
화이팅!!
이쥴레이
20/05/24 15:30
수정 아이콘
미유 화이팅!
라라 안티포바
20/05/24 21:45
수정 아이콘
데뷔타이밍이 좀 아쉽긴해요. 특히 쥬리가 타이밍이 너무 좋았어서 더더욱 비교됨...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4]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20/05/10 5951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19/11/08 53354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19/03/15 82370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130638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213186 0
50156 [스포츠] 크보 오늘의 한화 덕아웃 [2] 길갈239 20/06/06 239 0
50155 [연예] 여자친구 유주가 말하는 나이를 먹는다는 것 [9] 삭제됨2451 20/06/06 2451 0
50154 [연예] 삼시세끼식 개그에 적응 못한 이광수.jpgif [20] TWICE쯔위4676 20/06/06 4676 0
50153 [연예] 직장 동료라는 사람이 와이프를 자꾸 데려간다.JPG [6] 살인자들의섬4320 20/06/06 4320 0
50152 [연예] [노기자카46] 열도의 04년생 아이돌.jpgif(약 데이터) [2] 아라가키유이1206 20/06/06 1206 0
50151 [연예] '깡 열풍' 비, 진짜 농심 새우깡 모델 발탁 [11] 강가딘3077 20/06/06 3077 0
50150 [스포츠] '배구여제' 김연경, 11년 만에 흥국생명 복귀…연봉 3억5천만원 [57] 아르타니스4215 20/06/06 4215 0
50149 [스포츠] [KBO] 2020 FA 계약자들 현재까지 성적 [27] 손금불산입2322 20/06/06 2322 0
50148 [스포츠] [KBO] 강백호 선수 오늘 2군에 출전,.. [15] 의미부여법2834 20/06/06 2834 0
50147 [스포츠] [해축] 로만 시대 첼시의 스트라이커들 [15] 손금불산입1180 20/06/06 1180 0
50146 [연예] [에이핑크] 돈 필요하구나 너희? [8] 무적LG오지환2041 20/06/06 2041 0
50145 [스포츠] [야구]갈데까지간 한화 [45] 코끼리4739 20/06/06 4739 0
50144 [연예] [트와이스] MORE & MORE Dance Practice [15] VictoryFood1003 20/06/06 1003 0
50143 [연예] 이세영 운영팀장님의 비빔면 요리 [3] Croove2913 20/06/06 2913 0
50142 [스포츠] [KBO] 10구단 일자별성적(연승/연패 포함) [15] Binch1512 20/06/06 1512 0
50141 [스포츠] 메이저리그 구단주, 48경기로 시즌 치르는 방안 제안 [10] 강가딘2496 20/06/06 2496 0
50140 [연예] 백상 영화부문 남자 조연상 받은 이광수 수상소감 [3] 강가딘4875 20/06/06 4875 0
50139 [연예] 1970년대 댄스브레이크. [12] kien3124 20/06/06 312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