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컵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4/07/13 11:55:30
Name   Neandertal
Subject   차기 사령탑에 허정무 감독을 추천합니다!
제 의견이 아니라 OSEN에 우충원 기자라는 분이 쓴 기사입니다.

관련기사: http://sports.news.nate.com/view/20140711n06535

내용인즉슨, 어차피 내년 1월에 아시안컵도 나가야 하는데 급하게 감독을 구하기가 어려운 형편이면 일단 허정무 전 축협 부회장으로 때우고 감독 선임은 시간을 가지고 하자는 이야기입니다. 허 부회장은 이번 월드컵 부진에 대한 책임을 지고 홍감독과 함께 동반사퇴한 입장인데 다시 임시감독으로 불러들이면 무슨 "퐈이아!"가 벌어질 지 궁금하네요...

개인적으로는 황선홍 감독이 맡았으면 좋겠지만 자꾸 K리그 감독을 곶감 빼오듯 빼왔다가 팽하는 경우가 전례처럼 굳어지면 안 될 것 같아서 그도 좀 꺼림칙하고 입맛에 맞는 외국인 감독들은 이미 다 거처가 정해져 있을 텐데 축협이 과연 눈높이에 맞는 사람을 데려올 능력이 있을 지도 의문이네요...아마 넋놓고 있다가 이제야 부랴부랴 여기 저기 찔러보고 있을 텐데 감독 선임까지 상당한 진통과 오랜 시간이 걸릴 것 같습니다...

제가 K리그는 안 봐서 잘 모르는데 김호곤 전 울산 감독은 어떻습니까?...철퇴축구로 나름 능력을 인정받지 않았나요?...올드스쿨이라는 이미지는 있지만 본인이 또 발전을 했다면 굳이 나이만 놓고서 감독 후보군에서 제외한다는 것도 좀 차별일 것 같기는 한데 말입니다...



광개토태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3 12:15
허정무를 추천한다구요????
반대 여론이 만만치 않을텐데....
Neanderta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3 12:17
반대 여론 정도가 아니라 후폭풍이 거하게 불겠죠...축협에서도 아마 선택할 수 없는 안일겁니다...--;;;
크로스게이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3 12:38
허정무 감독을 할바에야 그냥 홍명보 감독이 유임하는게 낫겠죠.
Meanzof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3 12:45
국대감독 누가할지 참 궁금하긴 합니다.
축협은 그 관계와 입맛때문에 홍명보감독을 최대한 오래 기용할 계획으로 무리하게 이번 월드컵에
그 카드를 꺼낸느낌이였는데, 이게 완전히 엉망진창이 되면서 새로 꺼낼 카드도 땜빵으로 쓸 카드도
다 없어진게 아닌가 싶네요.
그렇다고 외국인 감독은 그들이 별로 원하지 않겠죠... 마땅한 사람도 없긴 하지만;;
다리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3 13:26
귀네슈 같은 감독은 어디 없나요..
PYRO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3 13:50
총리도 유임되는 마당에 다시 홍명보에게 감독직 돌아올지도...
singlemin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3 14:24
어차피 임기보장 4년해도 짤릴거같으니 황감독이 가더라도 러시아월드컵 2년쯤남은 상태에서 가면 좋겠네요
클레멘티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3 16:05
http://m.news.nate.com/view/20140712n07862
듀어든형이 정신 나간 짓이라고 일침을...
탕수육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3 19:15
땜빵 정도는 김호곤 감독 괜찮을 것 같습니다.
다만 전례를 봤을 때 장기적으로 쓸 감독감은 아닌 것 같으니...
아시안컵 이후에는 외국인 감독 잘 물색해서 맡기는 게 좋을 것 같아요.
김예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4/07/14 08:21
황감독 안돼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755 [기타] ================= 구분선 ================= 캐럿2637 14/07/18 2637
2754 [기타] 월드컵 게시판 닫겠습니다. [5] 캐럿3213 14/07/17 3213
2753 [기타] 월드컵의 가치를 우습게 본 한국선수들의 태도는 일종의 매너리즘이라고 봅니다 [6] 개평3냥4314 14/07/17 4314
2752 [기타] [늦었어요ㅠ] 피자이벤트 결과! [6] 바밥밥바2864 14/07/16 2864
2751 [기타] 2014 브라질 조석 축구 만화 <6화> 2014 월드컵 결산 [6] 효연광팬세우실5079 14/07/15 5079
2750 [기타] 월드컵이 끝나고 - 월드컵이 가지는 가치와 위상 [24] Duvet4560 14/07/15 4560
2749 [기타] 실패로 끝이 난 메시의 월드컵 도전기 (2014 브라질 월드컵 후기) [98] 쌈등마잉8748 14/07/14 8748
2748 [기타] 월드컵과 함께 한 광고들 다시 한번 보실까요? [27] Duvet5319 14/07/05 5319
2747 [소식] 독일 우승 이모저모 [3] 사티레브3930 14/07/14 3930
2746 [유머] 2014 월드컵을 마무리하는 한컷 [1] 니시키노 마키4638 14/07/14 4638
2744 [기타] 결승전 최고의 한 컷 [18] Tad5704 14/07/14 5704
2743 [유머] ??? : 헤이, 람! 트로피는 그렇게 드는 게 아니야! [7] 저 신경쓰여요5411 14/07/14 5411
2742 [유머] 월드컵 최고의 마무리 [9] 돼지불고기4685 14/07/14 4685
2741 [소식] 핏빛투혼 슈바인슈타이거 활동량 [42] 저 신경쓰여요5965 14/07/14 5965
2740 [기타] [이벤트] 대미의 장식 이벤트 완료 [12] dokzu3247 14/07/14 3247
2739 [유머] 결승전 연장후반 8분 괴체 결승골 [8] 사티레브4401 14/07/14 4401
2738 [소식] 이청용에게 살인 태클을 당한 반덴 보레가 시즌 전반기 아웃을 당했습니다. [12] 저 신경쓰여요5670 14/07/13 5670
2736 [유머] 독일 vs 브라질 4강전 요약 Null3406 14/07/13 3406
2735 [기타] [스포츠] 반 할, 진정한 '엔트으리' 23人 모두 기용 [21] 곰성병기4390 14/07/13 4390
2734 [기타] 차기 사령탑에 허정무 감독을 추천합니다! [10] Neandertal4434 14/07/13 4434
2733 [소식] 메시에게 보내는 마라도나의 영상 편지 [4] 사티레브3647 14/07/12 3647
2732 [소식] 카펠로가 청문회를 거부하고 사임한다는군요. [18] 저 신경쓰여요5391 14/07/12 5391
2731 [기타] 그래서 축구 짱은 누군가요? [42] 건독5619 14/07/12 561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