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7/05/20 01:38:25
Name   wlsak
Link #1   작성
Subject   [우주소녀] 첫 콘서트 후기
우주소녀 콘서트 보고 왔습니다.
멤버 수가 13명이다 보니 공연시간도 길고 개인무대 및 유닛무대도 많고
무엇보다 대인원으로 공연장이 꽉차 더군요. 멘트할때도 13명이 말하니..오디오도 하나도 안비고...

전반적으로 돈값을 충분히 한 콘서트 였습니다. 혜자콘 당첨!
(무려 2시40-50분)

아쉬운 점은 음향 그리고 안전 문제였습니다.
성소가 덤블링하다 넘어졌는데... 정말 크게 다칠뻔 했습니다.
(아마도 전무대때 뿌려진 꽃가루 때문으로 보입니다.)
실시간으로 그 장면 보는데 머리 속이 하애 질 정도로 아찔하더군요....
멤버가 하고 싶어도 회사차원에서 성소 덤블링은 무조건 못하게 해야합니다.

음향이 상당히 안좋았습니다... 블루스퀘어에서 콘서트&쇼케이스 자주 봤지만..
이번 콘이 최하로 보이네요.

그리고 향후에 전반적으로 셋 구성이랑 멘트 분량등 기획 전반의 개선이 필요해 보이네요
전체적으로 혜자콘이었지만... 재미있고 참신한 VCR 영상빼고
이게 바로 [우주소녀] 다! 즉 뭔가 그룹의 정체성을 보여주는 콘서트 기획은 부족한것 같습니다.
세트랑 의상보다 조명이랑 LED효과로 무대 꾸민 것이 가장 큰 이유로 보여집니다.
그리고 타가수노래를 부르는 유닛,개인 무대가 너무 많았어요..

이런 부분은.. 워낙 제가 잡덕이라 소시콘,카라콘,맴콘,트콘,앙콘,럽콘,옴콘 등등을 가본 입장에서
나온 불만이라...

진성팬들에게는 좋아하는 멤버들이 멘트 많이하고 그것도 재미있게 조련하면서 해주고
1,2층 돌아다니며 꽃 사탕 던져주고 하이터치 해주는등 팬서비스가 혜자OF혜자 였던 콘입니다.

최근 가본 콘서트 중에서 가장 아이돌이 팬들 분위기를 잘 끌어올린 공연이었습니다.
무엇보다 우주소녀 멤버들이 다들 조련스킬이 좋더군요.
멤버들 각각의 개성넘치는 조련 스킬 보는 재미가 있었습니다.
(갠적으로 여름,수빈,다영이 조련 속에 빠지더군요... 루다-성소가 최애들인데도..
저 3명의 눈이 절로 갈 정도로 팬들에게 어필하는 매력이 좋았습니다.)

그리고 이번 콘서트의 제일 중요한 백미는 우주소녀의 첫콘입니다.
첫콘은 그 이름만으로 그자체가 감동입니다.
아이돌이 팬들을 얼마나 좋아하고 무대를 얼마나 감사히 하며 춤추고 노래하는게
바로 눈에 보이고 느껴지죠.

그래서 여아이돌 첫콘은 IOI콘처럼 기획사가 태업해도 무조건 혜자인것입니다..





















썰렁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1:48
목요일날 수술을 하는 바람에 우정1기임에도 첫콘서트를 못갔네요ㅠㅠ 부럽습니다.
유스티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1:52
보나 실물 보고싶네요...
wlsak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2:00
루다 성소를 제일 좋아하지만... 얼굴만은 보나가 우주소녀중 제일 예쁘기는 하더군요.
Ensi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2:15
보나는 카탈레나 할때는 그 컨셉에 찰떡이더니 섹시대스 할때는 진짜 홀리겠더군요.
그리고 엑시와 미기는 우주소녀 비밀이야, 너에게닿기를 이런 곡에선 못보여준 본인들 장기를 제대로 터트린 느낌이었습니다 특히 미기가 인상적이란 소리를 많이 듣는데 저도 그럴만했다고 생각해요.
음향이 너무 저퀄리티인거랑 일부 무개념 찍덕들이 카메라 들고와서 설치는거는 불만이었고 그거 제외하면 나머진 상당히 알차고 만족스러웠네요.
커버가 많은건 우주소녀 이름으로 낸 곡들이 다 합쳐서 16~18곡 정도인 게 크죠. 멤버가 워낙 많다보니 단체무대때는 자기 장기를 살리기가 힘든데, 오히려 다양한 커버무대가 많았던게 더 좋았다고 생각됩니다.
스터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3:38
성소 덤블링이 멋있기는한데 늘 불안했어요.
그렇다고 무려 콘서트인데 안할 수 도 없고...
안다쳤으면 좋겠네요.
케이삶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6:58
너무 무대 앞까지 나와서 도약 시작을 하더군요.
저건 아닌데 싶었는데 본인도 그대로 가면 무대 아래로 떨어질것 같았는지 중간 캔슬하는 느낌이었습니다.
길가메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9:03
역시 콘서트를 해야 충성도가 높아지더군요. 애들도 울던데 음방에서 보고 싶습니다.
길가메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9:04
CG여신입니다.
길가메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9:06
저도 커버무대가 새롭고 좋던데요.
찍덕들 계속 불러나가고, 떠드는건 민폐 덜덜
길가메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09:08
시그니쳐 무브라 감탄나오긴한데 실수해서 다칠까봐..이젠 봉인했으면 합니다.
러블리너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2:32
삼카홀에서 2층까지 멤버가 올라오나보네요. 우왕. 바로 컴백인데 성소 몸조심하길...
배유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2:53
와 삼카홀 2층에도 올라왔나요? 이번 우주소녀 콘은 팬심 충전하기 최고로 좋은 콘이었겠네요 덜덜
케이삶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20 14:15
앵콜 때 설아 다영 올라와서 사인볼 던져주고 하이터치 하고 갔습니다.
그러나 전 한 가운데 자리라......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공지합니다. [64] Dalek 17/07/09 4501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6544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22239 0
10308 [연예] 3세대 걸그룹들 중 연기자테크를 가장 잘 밟고있는 멤버.jpgif (약 데이터) [8] 아라가키유이1948 17/08/16 1948 0
10307 [연예] 다음주 주간아이돌 선미x청하 예고 [4] 강가딘919 17/08/16 919 0
10306 [연예] 레전드로 꼽힌다는 우주소녀 보나 역대 직캠 영상 BEST 5.swf [6] Ensis981 17/08/16 981 0
10305 [연예] 워너원 Energetic MR 제거 [3] tannenbaum774 17/08/16 774 0
10304 [연예] 1970년대 대구 여고생 연기할 보나.jpgif(약데이터) [8] 길가메시2228 17/08/16 2228 0
10303 [스포츠] 이번 시즌부터 바뀐 스카이스포츠 프리미어리그 로고 [9] swear1582 17/08/16 1582 0
10302 [스포츠] [WWE][스포]오늘의 스맥다운 [9] EPICA861 17/08/16 861 0
10301 [연예] [레드벨벳] 안 들키고 도시락 먹기?! - 눈덩이 프로젝트 中 - [2] Vincent van Gogh976 17/08/16 976 0
10300 [연예] 수란 - 슬픈 아픔 M/V (서태지 리메이크) [5] 리콜한방793 17/08/16 793 0
10299 [연예] 젝키 은지원, YG와 전속계약..새 출발 알린다 [10] pioren2942 17/08/16 2942 0
10298 [연예] 퀵소희의 소희오락실 하이라이트 [2] pioren950 17/08/16 950 0
10297 [연예] 지나가다가 활 맞을수도 있는 테마파크가 곧 한국에 생깁니다 [12] Fin.3633 17/08/16 3633 0
10296 [연예] 서태지 25주년 공연 연습실 현황&하현우와 인터뷰 [8] Marcion1850 17/08/16 1850 0
10295 [연예] 심심해서 정리해본 음반누적 판매량(2009년 이후 한터기준) [10] tannenbaum919 17/08/16 919 0
10294 [연예] 2017 베를린,브라질 K-pop 랜덤 댄스 페스티벌 [11] StayAway1083 17/08/16 1083 0
10293 [스포츠] 코너 맥그리거 탑 5 KOs [23] Neanderthal2270 17/08/16 2270 0
10292 [연예] 데뷔 27년차 가수의 첫번째 멜론 1위 감사 메세지 [29] 어리버리4091 17/08/16 4091 0
10291 [연예] 습관의 무서움 feat. 어남류 [12] 유리한5119 17/08/16 5119 0
10290 [연예] 정보) 프리스틴 2nd Album 'SCHXXL OUT' 예약판매 시작 [8] 역전의승부사799 17/08/16 799 0
10288 [연예] 어남류가 현실이 되었습니다(디스패치) [72] 만일....100019567 17/08/16 956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